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일본 동요 ‘삿짱(サッちゃん)’의 도시 괴담앱에서 작성

히죽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06.25 23:40:01
조회 30401 추천 139 댓글 448




안녕

 

요즘 폭염때문에

 

너무 덥지??

그래서 일본동요에 대한 도시 괴담을 알려줄까 해..

 

잘 봐줘..


29efd173e7d669f76bba80e445d5216d66060c7aa7e91ca5e3fefa22b8705f685d3a21354cf1ac708ca71b7883f2c3b2

우리나라에는 섬집아기라는 동요괴담이 있듯이

 

일본에는 삿짱(サッちゃん) 이라는 동요괴담이 있어..

 

1959년 NHK 라디오 방송 10주년 기념을 통해 발표된 동요이며

 


0fbcde27ebd32beb66bad7b902d93d70b21188912da396f3b19c1a296210653d6d05789bbbfa17d4b2bb94f2fb990e5bdb58455646258e581aaad622a3f37e16

 ‘삿짱(サッちゃん)’은 바나나를 좋아하는 어린 꼬마 ‘삿짱’의 이야기를 노래하지...

 

 

일단 여기서 삿짱(サッちゃん)의 노래를 들어보자....

 

 

 

-삿짱(サッちゃん)-



(1절)
サッちゃんはね 삿짱은 말이지
サテコって いうんだ ほんとはね 사치코라고 해. 정말이야
だけど ちっちゃいから 하지만 어리니까
じぶんのこと サッちゃんって よぷんだよ 자신을 삿짱이라고 해
おかしいな サッちゃん 이상하네 삿짱


(2절)
サッちゃんはね 삿짱은 말이지
バナナが だいすき ほんとだよ 바나나를 제일 좋아해. 정말이야
だけど ちっちゃいから 하지만 어리니까
バナナを はんぶんしか たべられないの 바나나를 반밖에 못 먹는데
がわいそうね サッちゃん 불쌍하네 삿짱


(3절)
サッちゃんはね 삿짱은 말이지
とおくへ いっちゃうって ほんとかな 멀리 가려고 해. 정말일까?
だけど ちっちゃいから 하지만 어리니까
ぼくのこと わすれてしまうだろ 나를 잊어버리겠지
さびしいな サッちゃん 섭섭하네 삿짱


 

 

 

 

 

(괴담으로 전해지는 숨겨진 4절)



さっちゃんはね 삿짱은 말이지
踏切で足をなくしたよ 건널목에서 발을 잃었어
だからお前の足をもらいに行くよ 그래서 너의 발을 받으러 간데
今夜だよさっちゃん 오늘 밤이야 삿짱





괴담에 따르면 ‘삿짱’이 홋카이도에서
열차사고로 죽은 소녀의 실화를 담고 있다고 해
 

7ae48775b48769f03ee987e213d3753ba7dcc57d30e97178baa9c75961635714073768fa780d870c3dd3d965c51492

홋카이도 무로란 시에 삿짱이라는 소녀가 살았는데, 어느 날 바나나를 먹으면 철길을 건너던 삿짱은 열차에 치이는 사고를 당해 발목이 잘려 죽고 말아

 

 삿짱의 이야기는 이후 노래로 지어졌는데 그 노래가 바로 동요 ‘삿짱’이며, 2절의 바나나를 반밖에 못 먹는 것과 3절의 멀리 떠나는 것이 죽은 삿짱의 사고를 암시하는 거라고 하지...


괴담은 3절까지만 있는 이 동요가 사실은 4절이라고 주장해....

 

그리고 이 노래의 숨겨진 의미를 알아채거나 4절을 부르는 사람에게는 삿짱이 찾아와 발목을 잡고 저 세상으로 끌고 간다고 해. 하지만 머리맡에 바나나를 두고 자면 바나나를 좋아하는 삿짱이 바나나에 정신이 팔려 목숨을 건질 수 있다고 하지


‘삿짱’의 작곡가인 사카타 히로오(阪田寬夫)는 근처에 살던 소녀를 모델로 노랫말을 지었다고 밝혔지만, ‘삿짱’의 도시괴담은 지금까지 전설처럼 널리 퍼져있어...


원래 가사의 삿짱은 ’サッちゃん’이지만, 괴담에서는 ‘さっちゃん’으로 표기되기도 한데...




-3줄요약-

 

1.‘삿짱(サッちゃん)이라는 동요괴담이

 

2.무더위를 조금이라도 식혔으면 좋겠어...

 

3.밤에 잘 때 다리 조심해...




출처: 공포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139

고정닉 42

352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팬 서비스 가장 잘해주는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2/08/08 - -
공지 [디시채용공고] 웹 UI 디자이너 모집 운영자 22/08/10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632/2] 운영자 21.11.18 316036 188
69174 [출갤] 한국경제붕괴를 바라보며 쓰는 반지하방 이야기 [1247] ㅇㅇ(218.238) 01:55 24852 517
69172 [싱갤] 오싹오싹 20여년 전 폭우 희생자들의 주요 사망원인 [228] ㅇㅇ(211.34) 01:45 37890 275
69170 [카연] 어딘가 이상한 자각몽을 꿨던 만화 [229] ㅇㅇ(49.236) 01:35 13553 231
69169 [부갤] 시카고 살았던 입장에서 개념글 시카고 아파트.txt [161] ㅁㅁ(211.32) 01:25 14527 119
69167 [주갤] 17살 연하의 핀란드녀와 결혼한 한남의 최후ㅋㅋㅋㅋㅋ [363] 천원.(223.62) 01:15 38119 1056
69165 [필갤] F2에 흑백을 쪄왔지만 흑백을 곁들인 [33] LeitzKodak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5 3673 6
69162 [그갤] 군전역하고 4개월간 그림 변천사 [144] ㅇㅇ(14.39) 00:45 13380 178
69160 [싱갤] 감동감동 AVGN [260] 비나님사랑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35 28916 357
69159 [필갤] 풍경은 역시 슬라이드 [52] ㅇㅇ(14.51) 00:25 4743 18
69157 [프갤] 20220808 RAW (8월 둘째주 직관후기) [57] limzi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15 3447 46
69155 [싱갤] 싱글벙글 게이 두창을 예견한 40년전 영화 [248] ㅇㅇ(220.86) 00:05 26787 359
69154 [모갤] 장문) 자유연애 : 세상이 잘못되어가고 있다. [466] ㅇㅇ(59.31) 08.11 18370 246
69152 [삼갤] 야구 매각 썰 정리 [303] ㅇㅇ(39.124) 08.11 20200 79
69150 [알갤] 일본의 스시바 [173] 알파카목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1 23904 161
69148 [싱갤] 싱글벙글 동물원 알파메일 호랑이의 삶 [384] ㅇㅇ(125.176) 08.11 53226 904
69146 [소갤] 짧은썰 [139] 무탠다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1 13648 155
69142 [체갤] 애니메이션 촬영처리 예시.gif [275] ㅇㅇ(211.197) 08.11 29657 209
69140 [싱갤] 과연 소양강댐은 얼마나 클까? [254] ㅇㅇ(1.239) 08.11 35074 372
69138 [키갤] 카페갓다왓당~~ [182] 쟈파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1 10902 90
69136 [컴갤] 어쩌면 대한민국 게임 역사상 최고의 기대작.jpg [897] ㅇㅇ(103.51) 08.11 46474 207
69134 [싱갤] 훌쩍훌쩍 18-19세기 런던의 빈부격차 수준..jpg [702] ㅇㅇ(113.10) 08.11 46436 429
69132 [기음] [스압] 먹을거 사진 모아왔어 [51] AMPU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1 6986 27
69130 [토갤] 암컷사자비)실베도 갔던 첫 엠지 도색기 [62] 명예프라우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1 6220 34
69128 [중갤] (리뷰)원숭이 두창 갤에 LGBT를 알려주겠다 [120] ㅇㅇ(125.177) 08.11 27520 188
69126 [싱갤] 싱글벙글 성공한 기음붕이 [19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1 20066 83
69124 [모갤] 우리 누나 결혼이야기 [662] 삶의순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1 42957 568
69120 [야갤] 유재석.......1억 기부........jpg [1159] ㅇㅇ(223.62) 08.11 48260 786
69118 [러갤] 오다이바 성지순례 조금 하고 왔다 [101] ㅇㄹ(150.249) 08.11 9532 60
69116 [디갤] 역대급 폭우 이후 동네일상 [106] 설치는설치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1 32578 88
69114 [기갤] [침수 피해] 전세집 수리는 누가 해주나? [191] ㅇㅇ(61.42) 08.11 20171 73
69112 [야갤] 오마이걸 아린...폭우 피해에 2천만원 기부 ㄹㅇ...jpg [480] Adida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1 23910 507
69110 [독갤] 만화리뷰) 『걸캅스: THE COMICS』: 만화로 만나는 유쾌한 여경들 [82] 게으른소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1 11477 58
69108 [N갤] 므찌나 오빠 레전드.jpg [125] ㅇㅇ(223.39) 08.11 28464 180
69106 [블갤] 7000원 짜리 치킨의 비밀에 대해서 알아보아요~ [669] 썰풀고싶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1 51902 1054
69104 [싱갤] 싱글벙글 시상식 찬밥 레전드.jpg [291] ㅇㅇ(119.201) 08.11 59227 1091
69102 [코갤] 여자 1만명과 ㅅㅅ 한 남자.jpg [543] 칼로스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1 80680 978
69100 [자갤] 아이치현 한문초루상 레전드 [219] ㅇㅇ(222.103) 08.11 17152 109
69096 [주갤] 어린이집 보내는 맘카페 맘충 특징 [444] 주갤현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1 47604 495
69094 [로갤] 짜장급인간 안양천후기 [143/1] 적안룡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1 19423 140
69093 [싱갤] 싱글벙글 해리포터 적폐가문 [478] 낮잠자는바다거북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1 37421 476
69091 [야갤] 어제자 동네 하천탐사 [334] 노보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1 36419 892
69090 [자갤] 실시간 인동주유소 진짜 근황.jpg [305] 아침TA(117.111) 08.11 44994 303
69088 [중갤] "박사학위 맛집"... 카카오맵 별점 '꼴찌'된 이 대학 [293] 이혜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1 38068 123
69085 [기갤] 민주당, 소득주도성장 실패 자인?…새로운 당 강령에선 삭제키로 [297] ㅇㅇ(223.62) 08.11 13225 230
69084 [동기] 리빙박스 싫다고 발광하던 햄스터 근황 (2) [16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1 18750 221
69083 [기갤] 尹대통령 지지율 19%, 美업체의 세계 주요 지도자 조사서 '꼴찌' [849] ㅇㅇ(121.168) 08.11 25843 790
69081 [카연] MCU vs 한마 바키 (6) [228] 즐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1 22031 747
69077 [싱갤] 싱글벙글 어느 래퍼의 어이없는 죽음 [519] ㅇㅇ(118.45) 08.11 63908 968
69075 [아갤] [요리]쿄코와 함께 ~사랑의 햄버그 편~ [83] 참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1 5167 68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