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짤 주의) 기묘한 곤충, 멜로 프란시스카누스앱에서 작성

히죽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06.29 22:35:02
조회 32224 추천 383 댓글 397

74bb887fe7d33ca33fec82b74ed72639ddcc891d7ab37dc824bc19b5e67be4b83bd077f2b136a595395440af789f2c75


학명 '멜로 프란시스카누스 (Meloe franciscanus)'는 딱정벌레 목에 속하는 '남가뢰'의 일종이다. 




2ebc867eb4876fa23cbed7e34486206d573457c766a8f8a5ee40ff50279432cf13859c2eaf04025e0cbc3c6e51268b8b


멜로는 다른 가뢰과의 녀석들처럼 위협을 느낄시에 관절마디에서


피부의 물집을 발생시키는 '칸타리딘'으로 가득찬 유독성 물방울을 만들어낸다.


칸타리딘은 유독성의 성분을가지고 있어 맨손으로 만지면 사람의 피부에 염증을 일으킨다.




2cefd575e6d761f46bee85ed17d77538b33c1f365496d5560224d709e22e98d8a94bcad738c15712bd94c39154e5c34e


이러한 이유로 멜로와 같이 가뢰과에 속한 벌레들을 영어로 '물집 벌레(Bilster beetle)'라고도 부르기도 하지만


이것은 '멜로 프란시스카누스 (Meloe franciscanus)'를 딱히 특별하게 느끼게 만들진 않는다. 


이들이 특별한 이유는 바로 자연계의 곤충 중 굉장히 특이하며 기괴한 방법의 성장과정을 가지고 있기 때문이다.




7ab98072b0873af43bef83e14f8421394e32ac01e07db4ddc17e97b78abc8251e400f8ed1789f68bb7f0d3192f9fce5e


이 기이한 생명의 순환은 성충이 판 땅굴에서 낳은 알이 부화하여 깨어난 유충들로부터 시작된다.




7aed8273e6d13ea736e8d7ed46847068839e2da432b11f8d2a61d52067820edc1ca4a0d34da4be454440093a7844ed89


수백마리의 유충은 유전자에 각인된 본능을 따라 지표면으로 올라가기 시작하여


자신의 형제 자매들과 최대한 지면의 높은 곳에서 일정한 형태로 뭉치기를 반복하고


어떤 곤충의 형태를 모방하기 시작한다.




74bfd225b2d06ba23def82e413897c682c72ec1158005f5e089c6763ac130e6403bb117abcb0014f32594e2d752f108d


바로 호박벌의 일종인 '하브로포다 팔리다(Habropoda Pallida)'의 형태로.




29bf857fe7873aa03debd7e715d4703edc21d140dfaa52ce496034bf3352f619eac40ba371179d26274b295dc8b62c1d


팔리다 벌은 왕국을 만드는 다른 벌들과 달리 일부일처제의 습성을 가진 벌이다.


그리고 이들의 짝짓기 시기는 매우 절묘하게도 멜로 유충의 부화시기와 겹친다.


짝짓기 철이 찾아온 팔리다 숫벌은 물불을 가리지 않고 자식을 낳기 위해 흥분해 있는 상태다. 




7ce8d476e4856aa46fbc86e745d0733923202039647c8fb9703d507b04f043edbc801b46cf04582173193aff7e502696


그리고 이 것은 유충들에게는 두번 다시 놓쳐서는 안되는 기회이기도 하다. 


놀랍게도 유충들은 팔리다 벌 암컷이 짝짓기 철이 되면 내는 페로몬과 거의 완벽하게 흡사한 페로몬을 만들어내는 


능력을 가지고 있다.


이 페로몬을 내뿜는 유충덩어리는 지나칠래야 지나칠 수 없는 유혹적인 향으로 숫벌을 매혹시킨다.




7ae4d524b78139f73fe881e710d2216bb93480a4c5186b82d07c22ba47c7d04be46f66c3f51de4bf72b85b71f8fb80df


발정난 숫벌이 짝짓기를 하려 유충덩어리에게 앉는 그 순간 유충들은 그들의 마수를 숫벌에게 뻗친다.


유충들은 너나 할것없이 숫벌의 등에 올라타 놀란 숫벌은 그대로 날아오르게 된다.


선택받은 밀항자들은 이제 '진짜' 기회를 노리기 시작한다.




7bed8376b0843af63abc8fb64e842239e82a25429d2ed757aecfd7fec1fd2dfd2524c953979bad197c3cb5e1968ce7d4


유충들을 잔뜩 태운 숫벌은 방금 전의 이상한 실패에 놀란 가슴을 쓸어내리고


곧 본능에 충실해진 채 다시 암벌을 탐색하기 시작한다.




2fbbd271b18168f738eed2e74fd32769ccab5c165429f291d301acbcf073f8e7cb7844738465270350af4cf81956ead9


이후 운 좋게도 금새 아름다운 암벌을 만난 숫벌은 적극적으로 구애하기 시작하고


 잠시 뒤 암벌이 마음을 열고 숫벌의 구애를 받아들여 짝짓기를 하기 시작한다.




28eb807ee4d36bf039e98fe340897c3f96ca5540a65126bdd875a3cb3e70f1c9c0c6c5b5fd9163559890d6eed31fa24a


짝짓기 중인 암벌은 이때 자신의 보금자리에서 태어날 수십마리의 어린 벌들의 번영을 꿈꾸고 있을지도 모른다. 


하지만 앞으로의 결과는 결코 그녀가 바라는 것이 되진 않을 것이다. 


숫벌의 등에 올라탔던 육식성의 밀항자들이 노리는 것은 사실 숫벌이 아니었다.


숫벌은 단지 이동수단에 불과하며 이들이 진정으로 노리는것은 바로 암벌이였다.




2bb9d174b6d161a33de985e542d3263bbf8cbaef8dbe2d159a9ab9692d60a1b56a57b6e3dcce85633c2ff8d2e07ee424


벌들의 교미가 끝나기 직전 유충들은 숫벌의 등에서 암벌의 등뒤로 위치를 바꾸며 옮겨 타기 시작한다. 


그리고 교미가 끝난 뒤 암벌은 자신의 등에 끔찍한 악마들을 태운채 보금자리로 돌아가게 된다.




28edd175b5d73da73eeed7e34ed225654f4476536e9a462c433d4434f3a9a5009f752f6f5b920a29101914b166304d35


팔리다 암벌은 숫벌과 교미 전 짝짓기 시즌이 되면 미리 땅굴을 파두어 집을 지어놓는 습성을 가지고 있다.


그리고 이 보금자리 안에는 앞으로 태어날 어린 자식들에게 먹일 꿀이 가득하다.




75bed120e18039f23cbb8fe51584776feebacf0dd494bf47627b9c5d3b2017718bcc052f83c7b128d13280856ebd27db


성공적으로 암컷의 등에 올라탔던 멜로 유충들은 암컷이 보금자리에 도착하자 말자


기다렸다는 듯이 뛰어내려 한편에 자리를 잡는다.




7cbcd325b78339fe3beed2e415d274382a9817f7c64f4af663093af11fa49976481f498c56c24249bf682308396a90f3


벌의 보금자리에 안착한 유충들은 팔리다 벌이 마련해놓은 모든 꿀들을 게걸스럽게 먹어치우기 시작한다.


그 후 암벌이 낳는 알들 또한 디저트 삼아 먹어치워버리며, 배가 터질때로 포식한 유충들은 번데기 과정을 통해


유유히 성충으로 자란 뒤 벌의 보금자리에서 떠나게 될 것이다.




79ed8670b18769f23cb984b442d5276ea16d4c49fb835267896b0b19a46e4756ae7511b4b11adde98266cb7b3faa8f


그렇게 기이한 자연의 순환은 계속 유지 된다.






출처: 공포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383

고정닉 85

20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손절없이 오랫동안 우정 지킬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2/08/15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636/2] 운영자 21.11.18 329222 192
70718 [카연] [경제툰] 회사들끼리의 싸움 이야기.manhwa [40] 무선혜드셋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30 3432 105
70717 [야갤] 한국남자와 사랑에 빠져 탈북한 북한종업원.jpg [178] ㅇㅇ(220.76) 16:25 4453 140
70716 [주갤] 올해 본것중 가장 시원한 명글이다. [207] 초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20 7457 291
70714 [야갤] 재명이햄 “픽” 노동부장관 후보 레, 전,드 [279] ㅇㅇ(39.7) 16:15 12998 513
70713 [디갤] 노을이 애매한날 없던날 좋던날 [37] ㅇU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10 1765 21
70712 [야갤] 녹음하면 불법 발의 [949] ㅇㅇ(14.36) 16:05 13946 762
70710 [싱갤] 노력노력 경희대 합격했는데도 재수해서 서울대 간 이유 [118] ㅇㅇ(39.125) 16:00 14825 135
70709 [국갤] [속보] 尹, 초대 검찰총장에 이원석 지명…“외유내강 선비” [73] 삼색냥집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55 4464 104
70708 [해갤] 개야갤 열광... 접대노 굿즈 근황...jpg [97] ㅇㅇ(116.47) 15:50 9833 182
70706 [법갤] 로스쿨 입학전에 알면 좋을 내용 [260] ㅇㅇ(118.39) 15:45 10027 122
70704 [중갤] 푸틴 “아이 10명 낳으면 ‘어머니 영웅’ 훈장 주겠다” [413] 이혜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35 11363 112
70702 [싱갤] 싱글벙글 기레기 레전드.jpg [200] ㅇㅇ(112.146) 15:30 30326 506
70701 [새갤] 현재 환율 근황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343] 스카타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25 20080 154
70700 [이갤] 현재 1등 최고위원 근황 [132] 여우늑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20 12555 39
70698 [국갤] 장예찬 기자회견 전문 [25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15 7112 357
70696 [야갤] 문준용 패소 [270] ㅇㅇ(223.39) 15:05 16368 441
70694 [싱갤] 싱글벙글 앤드류 테이트가 말하는 체스 [257] ㅇㅇ(14.45) 15:00 27117 344
70692 [B갤] 싱글벙글 의외로 빵도리 표절하는겜 ㄹㅇ...real [170] ㅇㅇ(61.77) 14:50 13231 193
70690 [주갤] 애플, 또 맞는 말을 해 ㅋㅋ 논란 ㅋㅋ [1080] ㅇㅇ(59.23) 14:45 22836 352
70689 [코갤] 누가 윤대통령보고 무식하다했냐 [658] oo(223.39) 14:40 19981 703
70688 [스갤] 충격) 틀럭시 사기 충전속도 ㅋㅋㅋ [464] ㅇㅇ(211.104) 14:35 22401 466
70686 [싱갤] 나라를 망친 현대의 경국지색????? [221] 티타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30 20568 128
70684 [공갤] 바다코끼리 안락사 보고 생각난 사건 [269] ㅇㅇ(223.62) 14:20 15016 204
70682 [새갤] 속보)여가부 경제활동 1인가구 '여성'만 지원... [75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15 15971 344
70681 [국갤] [단독]"소쿠리투표 자료 못준다" 선관위, 감사원 자료요청 거부 [202] llllll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10 6612 221
70680 [싱갤] 통일 후에 미친듯이 발전할 도시들...jpg [1041] ㅇㅇ(49.172) 14:05 38569 197
70677 [치갤] 한마리 10900원 통큰 후라이드.jpg [338] dd(122.34) 13:55 29568 176
70676 [기갤] 이제 카톡으로 송금하기 못한대 [755] ㅇㅇ(223.38) 13:50 31799 220
70674 [부갤] 싱글벙글 벨기에 안트베르펜 시청 풍경 ㄷㄷ.JPG [207] ㅇㅇ(121.146) 13:45 12169 116
70673 [싱갤] 싱글벙글 전장연 리즈시절 [265] ㅇㅇ(1.239) 13:40 19486 252
70672 [국갤] [단독]잠수함 900억 수상한 손실…최종 결재자는 박두선 사장 [161] 삼색냥집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35 14259 220
70670 [블갤] 초스압)요리허접 선생님의 우당탕탕 케이크 대소동! [89] 현재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30 6230 86
70669 [야갤] 2022년... 미스코리아.. 서울예선.. 진선미 누나.. jpg [432] 누나(59.20) 13:25 25359 83
70668 [중갤] [단독] 이재명 백현동 근황 [314] W78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20 14291 291
70666 [카연] 아싸녀와 인싸녀의 일탈 5화.manhwa [60] 브루탈리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15 14227 120
70665 [주갤] 이마트도 저가 치킨 판매에 가세했다. [440] ㅇㅇ(59.23) 13:10 20871 210
70662 [싱갤] 싱글벙글 간호사 vs 조무사 기싸움 [1166] ㅇㅇ(110.15) 13:00 31497 286
70661 [새갤] 이준석, '비대위 효력정지' 가처분 이어 본안소송도 제기 [198] R200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55 7613 146
70660 [야갤] 판스프링 집중단속 시작.jpg [888] ㅇㅇ(223.38) 12:50 44881 1191
70658 [싱갤] 싱글벙글 격투기 체육관 관장의 입격투충에 관한 글.txt [380] ㅇㅇ(1.201) 12:45 26605 204
70657 [이갤] 플리마켓 후기만화 3화 [54] SALLA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40 5376 44
70656 [야갤] 무심코 쓴 글꼴......공짜 아니었다?.jpg [382] ㅇㅇ(223.62) 12:35 24981 212
70654 [L갤] 김광현 유니폼 선착순 배포... 대참사.jpg [106] ㅇㅇ(223.38) 12:30 14767 122
70653 [싱갤] 오잉오잉 미군 입장에서 성가셨던 독일 특공대 [120] ㅇㅇ(110.44) 12:25 17984 171
70652 [토갤] 애우전 인종차별당한 손흥민.jpg [516] NIK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20 25287 361
70650 [국갤] [단독]"서해 공무원 피살" 수사자료거부 해경, 이의신청 기각 [158] llllll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15 12465 299
70646 [야갤] 비행기 기내 난동 남자 입장.jpg [874] ㅇㅇ(223.38) 12:00 53913 852
70645 [중갤] [속보] 박형준 방탄 대체복무 건의 ... jpg [1061] ㅇㅇ(223.33) 11:55 21963 512
70644 [싱갤] 싱글벙글 고고학자가 주는 인생의 가르침 [280] ㅇㅇ(211.219) 11:50 29457 404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