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한국전쟁 당시 필리핀 기갑부대의 활약

나쿠로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07.04 10:50:01
조회 27189 추천 362 댓글 195


7ceb8572b68069f23eef98bf06d60403d369625a983dc01338



우선 밑의 썰 대부분의 출처는 필리핀 국방부 페이스북(https://www.facebook.com/MaxDefense/posts/so-who-is-maj-maximo-young-ret-the-latest-recipient-of-the-south-korea-order-of-/991951714308819)의 게시물임을 밝힘.


자국 홍보용 SNS라는 특성상 과장이 있을 가능성이 없는 것은 아니지만 율동전투 때의 활약 등은 이미 국군, 미군 자료와 교차검증되는 부분이고


출처로 자국 기록이 아닌 'US Army in the Korean War' 4권, 미군 기밀문서 'Army 12 November 1952', USACMH 발행 'The Korean War the Outbreak'등 외국 자료를 기재하고 있어서 적어도 난 어느정도 신뢰성이 있다고 생각함.



한국전쟁때 필리핀군은 10대대 전투단을 파병, 총 파병인원 7500여명을 보내 UN에서 다섯번째로 많은 군인을 보낸 군대였는데


특기할 사항은 이 10대대 전투단은 '기갑부대'였음. 그것도 필리핀에 있던 유일의 기갑부대.


좀 더 상세히 설명하자면 사실 필리핀은 한국전쟁이 발발했던 1950년 당시 M4A1셔먼(75mm모델), M10 울버린 구축전차, M7 프리스트 자주포, 그레이하운드 장갑차와 M3 반궤도 장갑차등 기갑차량을 도합 500여대 가량 보유하고 있던 서류만 놓고보면 상당한 기갑전력을 가지고 있었는데


문제는 이 기갑차량들이 대부분 정비, 운용할 인원 없이 창고에 쳐박혀 있던 물건들이라는 점이었음. 근본적으로 미군이 필리핀에서 쓰다가 회수하지 않고 그냥 가버리면서 필리핀에 남게된 잉여물자들이었고


이걸 운용할만한 숙련된 정비병과 전차병, 인프라는 필리핀에 매우 소수만 있어서 필리핀은 1950년 시점에서 10대대 전투단 단 하나의 기갑부대만을 운용하고 있었으며, 구체적으로는 29대의 셔먼 전차와 10대의 스튜어트 경전차 소수의 m101 105mm 자주박격포만을 운용하고 있었다고 함.



하지만 필리핀은 6.25 개전 직후 곧바로 식량 및 농기구, 비료등을 한국에 지원해준 걸로 모자라 유일한 기갑부대인 10대대 전투단을 한국에 파병할 것을 결정했음.


필리핀이 안정되어있어서 그런 것도 아니라 1946년 독립 이래 내부적으로 이미 한국보다 먼저 개판이 나서 친미정권에 반기를 든 공산 반군 후클발라합, 남부 이슬람 무장단체등이 들고 일어나 나라가 2~3개로 쪼개질 판국이었는데도 기갑차량 운용능력을 가진 유일한 부대인 10대대 전투단을 파병할 것을 결정한 것임.



7be88975b18361f551ee86e747857168e15c87ffa718f827f7bf252ab39a19a103dbc33d86cd437d188e5354580a0c1fa7f3b947ea2bdf1ef7955e6e2c11



개전 3개월이 채 안된 1950년 9월 15일에 부대는 출발할 예정이었는데 심각한 문제가 생김.


부대는 총 16대의 셔먼 전차와 1대의 울버린 구축전차를 운용할 예정이었는데 병력이 출발하기 이전에 "미리 유엔군에 장비를 보내놓고, 도착하면 다시 받아 싸우자!"라는 생각에 기갑차량들을 먼저 부산항에 보냄. 그리고 따로 병력이 출발함.


근데 막상 9월에 필리핀군이 부산에 도착하자 필리핀군은 차량을 못받음(???). 그래서 필리핀군은 명색이 기갑부대인데 인천상륙작전 이전까지 그냥 기갑차량 없이 보병으로 싸웠다고 함.


필리핀 국방부 페북에 따르면 자기들이 도착하기 전에 파괴되었다고도 하고 대체 뭔 일이 있었는지는 모르겠는데 아무튼 이 17대의 기갑챠량의 행방은 오리무중임.


아무튼 그래도 필리핀군은 부산과 대구에서 기갑없는 기갑부대, 사실상 보병부대로서라도 열심히 싸웠고 인천상륙작전 이후 북진에도 참여했으며,


이후 미군에게 필리핀군이 가진 화력이 너무 부족하다는 요청을 넣어 다시 채피 경전차와 셔먼 중형전차등을 받아 기갑부대로서 구색을 갖추는데 성공함.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b6d6b923127



1950년 11월 미우동에선 비가 내려 전차가 기동하기 힘든 진창이 되었음에도 성공적으로 채피 전차를 운용해 북한군을 격퇴했고


중공군의 개입 이후 1951년 4월 20일 임진강 인근에선 2대의 미군 M26 퍼싱 전차가 수렁에 빠져 기동불능이 되는 사태가 발생, 중공군은 포격을 가한 후 다수의 보병들을 보내 퍼싱 전차를 노획하려 했는데 이때 10대대 전투단의 전차들이 달려와 중공군을 격퇴하고 미군 전차병들이 성공적으로 퍼싱 전차를 회수할 수 있게 도왔다고 함.



하지만 가장 유명한건 1951년 4월 22일 벌어진 율동전투. 율동에서 900명의 필리핀 10대대 전투단 병력이 거점을 지키고 있었는데 중공군 44사단 병력이 공격을 개시, 근처에 있던 미군 부대가 모두 후퇴하면서 필리핀군이 지키던 거점은 쿠르스크마냥 툭 튀어나온 형태가 되어버림.


중공군은 4만여명의 병력을 동원해 고립되고 통신도 끊긴 필리핀군에 맹공을 퍼부었지만 필리핀군은 소수의 채피 전차로 이 공격을 격퇴하고 거점을 지키는데 성공함. 필리핀군은 12명이 사망하고 38명이 부상을 입었지만 중공군은 500명이 넘는 사망자를 내었음. 전선이 답 없이 밀리면서 필리핀군도 결국 후퇴하지만 필리핀군 덕분에 미군은 후퇴할 시간을 벌 수 있었음.



1d84f874b58361f63ded8fe54789706d407f6dc62048e5346464fe088261ac8d3445a0ce9421d04d

콘라도 디 얍 대위


7ceb8572b68069f537ea98bf06d604030375081b06f85b263e

막시모 영 소령



이 과정에서 콘라도 디 얍(Conrado D. Yap) 대위와 막시모 영(Maximo Young) 예비역 소령이 뛰어난 활약으로 2018년 한국 정부로부터 태극무공훈장을 받기도 했음.


콘라도 디 얍 대위는 퇴각명령이 떨어졌음에도 부하들을 구하기 위해 돌격을 감행, 중공군을 패퇴시키며 부상자들을 구하고 전사자들의 시신을 수습했으며 이 과정에서 본인은 전사함.


막시모 영 예비역 소령은 이때 채피 경전차의 전차장이었는데 2차대전때 일본군에 맞서싸우고, 한국전쟁때 공산군에 맞서싸우고, 베트남 전쟁때도 참전해 세 전쟁에 참전한 인물로 알려져 있음. (올해 2022년 1월 작고)




앞서 말했듯이 율동전투때의 활약은 미군 기록으로도 검증된 사항이고


맥아더도 900명의 병력으로 4만명의 중공군을 막아낸 율동의 필리핀군에 대해 찬사를 아끼지 않은 바 있고 퍼싱 전차 구출작전 당시에도 이 과정을 지켜본 미군 공수부대원들이 필리핀군을 극찬한 기록이 있을 정도로 필리핀군 10대대 전투단은 한국전쟁 당시 가장 분전해 싸운 부대 중 하나로 알려져 있음.






출처: 군사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362

고정닉 119

9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손절없이 오랫동안 우정 지킬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2/08/15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638/2] 운영자 21.11.18 329724 192
70808 [디갤] 힛갤 가도 욕 안 먹는 사진들 [68] 스앟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2:15 2046 26
70806 [판갤] 싱글벙글 의외로 군부대에서 운영하는거.jpg [101] 콩돌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2:05 6556 51
70804 [국갤] 충격..오열.. 스토킹 범죄자들 실시간 상황..ㄷㄷ.JPG [21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55 9760 341
70802 [싱갤] 싱글벙글 기분좋게 야스하는 법 [185] 나무미끄럼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45 25557 273
70798 [미갤] [스압, 장문] 사이버펑크 네온 도시, 시구안 건설기 [48] 호볼랄라지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25 3543 60
70796 [L갤] 한일 게이커뮤를 폭파시켜버린 인물 레전드 [589] ㅇㅇ(106.102) 21:15 23183 211
70794 [중갤] 중갤에서 ㅈ도 관심없는 게임 업계 오늘자 큰 소식.jpg [163] 반다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05 17881 72
70792 [바갤] (스압)4박5일 전국일주 보구가! 1~2일차 [51] 육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55 2181 46
70790 [싱갤] 싱글벙글 황제출신 총리 [10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45 16115 104
70788 [자갤] 한문철 레전드 양심도없는 오토바이 제보자.gif [246] ㅇㅇ(223.39) 20:35 13752 155
70786 [갤갤] 플립4 콜라보 굿즈라는데 [208] ㅇㅇ(106.101) 20:25 17627 100
70784 [야갤] 팩트체크)) 녹음금지법 발의한 국힘 의원들을 알아보자 [1104] ㅇㅇ(59.27) 20:15 17496 1178
70782 [싱갤] 와들와들 부자촌 [350] ㅇㅇ(221.161) 20:05 26237 143
70780 [주갤] 언제 이렇게 컸지…'짝퉁' 비아냥 듣던 中에 역전 당했다 [573] 레오나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9:55 24018 165
70776 [카연] 기독교 까는.Manhwa (5) - 야훼의 성품 [400] 백전도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9:35 8507 158
70774 [F갤] 용량,스압) 100 400 엪붕이 FE R16 사진 대방출(3/4) [46] 국산세이프티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9:25 1987 22
70772 [바갤] 강남 분노의 질주 비키니녀 경찰조사 근황 [703] 내가누구듀크오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9:15 42532 762
70770 [싱갤] 분노분노 어이 없는 주먹구구식 제도 때문에 일어나는 일들.jpg [362] ㅇㅇ(27.100) 19:05 21256 362
70768 [이갤] [단독]이원석 검찰총장 내정자, '정운호 게이트' 수사기밀 누설 의회 [108] chanho61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55 6078 47
70767 [블갤] 네루짱 생일을위해 만들어보자 [알리오 올리오 파스타]..! [109] 퓽퓽슝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50 4852 66
70765 [싱갤] 싱글벙글 분노조절장애 불량배 줘패는 복싱코치...gif [246] ㅇㅇ(39.125) 18:45 37807 444
70764 [새갤] 당당위 문성호 페북 <녹음금지법 얼마나 위험한 법안인지> [52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40 10502 423
70761 [치갤] 비비큐 중량에 대한 고찰 (당당치킨 비교) [624]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35 25572 120
70758 [국갤] [단독] 경찰, 김건희 여사 '언론 매수 의혹' 무혐의 종결 [15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30 7941 208
70754 [소갤] [스압] 제 100회 코믹마켓 서클참가 기록 [82] 팔백미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20 5758 101
70751 [놀갤] 국제 롤러코스터의 날]여러 롤러코스터 디자인 및 시공사에 대해 알아보자1 [38] ㅇㅇ(147.47) 18:15 4494 35
70749 [해갤] [속보] 정수근 정호 [106] ㅇㅇ(118.235) 18:10 8912 83
70747 [싱갤] 억울억울 묻지마폭행 당하고 오히려 전과자 되게 생긴 썰 [556] ㅇㅇ(175.212) 18:05 24107 665
70745 [써갤] 오은영 박사님 또 명언하셨노 [71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00 37630 756
70743 [새갤] "최태원 회장 도움 기대하고 이준석 접대하며 사면 추진" [597] R200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55 13040 183
70742 [야갤] 요즘 미국 pc 근황 . jpg [419] 사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50 36158 325
70740 [싱갤] 우웩우웩 미국에서 꼴페미 구분방법.jpg [428] ㅇㅇ(122.42) 17:45 43190 592
70738 [토갤] 빈공간에 맞는 장식장이 없어서 직접 만들었음 [111] 서울공노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40 8186 80
70736 [국갤] 정경심 형집행정지 불허 [209] 얼음황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35 10981 438
70732 [싱갤] 안싱글벙글 현재 프랑스 상황...jpg [433] ㅇㅇ(211.252) 17:20 34915 297
70730 [파갤] 유명만화들 최신근황...jpg [447] ㅇㅇ(183.101) 17:15 29484 283
70729 [기갤] [단독] 우영우’ 위암 희화화 논란 환자 가족들 분통 [485] ㅇㅇ(223.39) 17:10 20338 415
70728 [야갤] 캬~~~ 이준석 또 뼈때리는 비유!!!!! [569] ㅇㅇ(138.199) 17:05 23210 955
70726 [싱갤] 싱글벙글 2023년 남성 패션 트렌드 [402] ㅇㅇ(175.193) 17:00 34952 271
70725 [중갤] 윤석열 정부의 방산세일즈 성과 정리 [572] 함자익자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55 13566 538
70724 [해갤] 황근출 해병님 1/10 스케일 피규어 제작기 [150] 스파게티코드P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50 13667 170
70722 [기갤] 윤 대통령 퇴근한 폭우 첫날, 비서실장도 '부재 중' [198] **(121.168) 16:45 9732 150
70721 [싱갤] 싱글벙글 요즘 유행하는 조건사기…JPG [326] ㅇㅇ(218.232) 16:40 50115 395
70718 [카연] [경제툰] 회사들끼리의 싸움 이야기.manhwa [103] 무선혜드셋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30 11281 173
70717 [야갤] 한국남자와 사랑에 빠져 탈북한 북한종업원.jpg [742] ㅇㅇ(220.76) 16:25 31684 936
70716 [주갤] 올해 본것중 가장 시원한 명글이다. [641] 초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20 31877 882
70714 [야갤] 재명이햄 “픽” 노동부장관 후보 레, 전,드 [418] ㅇㅇ(39.7) 16:15 21905 790
70713 [디갤] 노을이 애매한날 없던날 좋던날 [49] ㅇU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10 5068 32
70712 [야갤] 녹음하면 불법 발의 [2220] ㅇㅇ(14.36) 16:05 36740 1712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