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스압) 분재 수형의 종류를 알아보자앱에서 작성

식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07.04 11:35:01
조회 7762 추천 102 댓글 124



산림조합중앙회 자료실에 있는건데 모바일로 보기 불편해서

내가 보려고 겸사겸사 정리한번 해봄

5

전문가분들 댓글에 나타나면 그 분이 말이 맞음!


-

중간중간 이미지는 사이타마시 오미야 분재 미술관+구글링+인스타


-

수형 들어가기 전에 분재의 두가지 분류

-

2cbfdf33f1ed69f620b5c6b236ef203e1b27d1b47343b4

<송백 분재류>

사시사철 푸르름을 감상하는 것


-

2cbfdf33f1ed69f720b5c6b236ef203ef2b89f0c199e5e48

<잡목류>

송백에 비해 ‘잡목’은 계절마다 변화를 보여줌.

푸른 잎에서 단풍으로 색이 변하는 단풍나무, 은행나무

꽃을 즐기는 등나무나 영산홍 등의 ‘꽃 분재’

열매를 맺는 모과나무, 노아시 등의 ‘열매 분재’처럼

사계절을 작게 느끼는 종류


-

[본격적 수형에 따른 분류와 예제]




28b9d932da836ef338e784e04f84716c1e1c4500b481abbff103912e75a617c3bc

<직간(直幹)>

분재의 기본 수형으로서 줄기가 곧게 자란 나무 모양

2cbfdf33f1ed69f420b5c6b236ef203e79ad749d590070cd

<직간 흑송>




-




28b9d932da836ef338e787e34285726cd1398fb4c69006b701f957db5e65c7d181fd

<곡간(曲幹)>

나무 줄기가 자연스럽게 휘어져 곡이 있는 나무 모양


2cbfdf33f1ed69f520b5c6b236ef203e5d56253a1fbf7559

<모양목(模樣木) 오엽송>

자연수형은 아니며 잘 다듬어진 정원수에서 볼 수 있는 유형

항상 수심(樹心)이 나무의 중심에 있어야 한다.

*수심 : 나무줄기의 가운데 단단한 부분.

-




28b9d932da836ef338e787e343877365a16f8df2da4542ba39704c181f4ef2f6fc21

<반간(蟠幹)>

나무의 줄기가 용트림하듯 꾸불꾸불 많이 구부러져 올라간 나무 모양


7cec8470c1826df43a9a83e747f276696d3af363356e8fcb7deabf2c7a7d207676

<서린줄기> 라고도 함


-



28b9d932da836ef338e787e34388706bc224c1fb9ffb137c2d5cd1ed45269cda32


<사간(斜幹)>

불안한 듯하나 자연에 순응하는 느낌을 주듯 비스듬히 서있는 나무 모양

비탈진 언덕 위나 구릉에서 흔히 볼 수 있다.


7cef8575c7846dfe3a9a829632f0721e7673dc5532ffe0953ef5eedede43b023d131





7ceb8203b5f16cfe3a9a82963286761eb66630181ea550345779abfea40e5cf0678f35

<기운나무> 라고도 함

-



2cbfdf33f1ed69f220b5c6b236ef203eb954ff491b38e560

<취류 오엽송>

수목이 혹독한 자연환경을 견디는 모습을 표현한 것

줄기를 기울여 강한 바람에 휘날리는 모습으로 만든 분재


-


28b9d932da836ef338e787e34086776e62fddfa01296ed10425da0b71fe290e225e3


현애(懸崖)

현애에는 현애와 반현애(半懸崖)가 있다.



2cbfdf33f1ed69f320b5c6b236ef203e549841e647769316

<현애 오엽송>

나무 수심의 위치가 분 밑보다 아래로 늘어져 있는 나무 모양



1ebec223e0dc2bae61abe9e74683766d1e1767bef70a0e552dd89369526562e741f1fd5e3640ef7304fe30bbd7b4998935b66c52a1

<반현애>

나무 수심의 위치가 분밑과 같거나

분밑에서 약간 위로 올라온 정도의 나무 모양


기암 절벽 위에 아슬아슬하게 의지하고 사는 자연수형

수많은 풍설 속에서 늠름히 굽어 휘어져 살아가는 멋진 수형 중의 하나.


-

28b9d932da836ef338e787e24581766ccd500d66b870f8f7a846c4e53e302402c0

<문인목(文人木)>

시인 묵객들이 즐기는 수형으로

특정한 수형이 없으며 회화적인 수형이다.


1ebec223e0dc2bae61abe9e74683766d1e1767bef70a0d552bd893675d7a7ae3b4b77d8723562afe192e1f3ed95049fe1fcf

<선비나무> 라고도 함.

우리나라 전통 수형

경쾌하고 소탈, 자유분방해야 하며 중량감과 인공미가 있으면 안된다.

그리고 줄기와 가지가 굵은 것은 좋지 못하다.

-


28b9d932da836ef338e787e240897d6ce7fbf821e57e276848d6857f7327be0d4ba9

<쌍간(雙幹)>

줄기가 두 개인 것으로 두 개의 나무 줄기가 굵고 가늘게 조화를 이루어

사람과 사람간의 의미를 느낄 수 있는 모양이라 함


a65614aa1f06b3679234254958db3438f63bcc0a49114be93ee25ffa8e

<쌍간 소나무>




28b9d932da836ef338e787e24e84766eb7a8a2501c6f717017c94784e428d2903bc3

<총생간(叢生幹)>

뿌리에서부터 밑둥치에 줄기가 여러개 뭉쳐나온 모양

  줄기의 수가 홀수로 되는 것이 좋다고 함


0490f719b58360f0e46f3639d131a8e429664a64634261b8f5575e8d8b90e2b6b86bd58c9a6953f8

<총생간 소사나무>




28b9d932da836ef338e787ed468972695e136fb841fdc5c54969af00afd393cc61

<연근(連根)>

여러 개의 나무 줄기가 한 뿌리에 이어져 있는 나무 모양


2cbfdf33f1ed69f020b5c6b236ef203e3e26a5caa87f8249

<뿌리이음 오엽송>


28b9d932da836ef338e787ed4787726b71607ac7f3e61d9d3765e0b1698c7117b6ac

<근출(根出)>

해안의 모래덤의 노송 등이 풍우에 모래가 씻겨

자연히 뿌리가 지상으로 노출된 수형





098ef376b4816af720b5c6b236ef203e82d3b8324c6401ca

<근상 소나무 분재>

-



7cec9e2cf5d518986abce89547897d6fad4d

<군식(群植)>

수풀, 해안, 산등성이, 산야 등 자연의 풍경을 묘사하는 것.

나무 줄기의 굵고 가는 것을 골라 원근감이 잘 나타나게 심어야 함

군식으로 많이 사용되는 나무는 단풍, 느티, 은행, 느릅나무 등이 있다.



2cbfdf33f1ed69f020b5c6b236ef203e3e26a5caa87f8249

<모아심기 가문비나무>



28b9d932da836ef338e787ed448577693aba1e531c980ea91c243bf07155329a8ab9

<석부(石付)>

산악지대 계곡의 바위 위나 절벽의 외딴섬 등에 있는

수목을 연상, 표현하는 것을 말한다.



74e48100c0806cf33b9cf0904184076a42b782c32b729ac5b228dc63f34b9ffdf3e439

<석부작 소사나무>

나무에 붙이면 목(木)부작 숯에 붙이면 숯부작

참나무 껍질(코르크)에 붙이면 굴피부작

내가 하는 호작질은 사부작..

1db4d335e4c02c993ced9be5419c746eb22c6faaa1a6960a02bbecdcefc06c006330c8aa33eb0156e3a1ad086b

죄송합니다


-


28b9d932da836ef338e787ed4486706ed40816fdb52a27a6fa23020f2dbc65e91660



<분경(盆景)>

심산 계곡, 호반, 산야 등의 경치를 묘사하는 것.

여러 종류의 나무를 심지만 배양 관리가 비슷한 것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초본돌 첨경물이 함께 심어지면 원근감이 잘 나타나도록 해야 한다.



20bcc834e0c13ca368bec3b9029f2e2db9d80a434ee5519bbbe4872a3f

<솔향수목원 정항교 박사 분경 분재>




-






자주 하는 이야기인데 화분에 나무 기르는건 모두 분재라 합니다

딱히 분재매니아 분들이 식물학대를 하는게 아님..

실내 가드닝은 전부 분재임

22



혼자보느니 같이 보자고 올려봤슴다

- dc official App


출처: 식물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102

고정닉 27

5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손절없이 오랫동안 우정 지킬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2/08/15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638/2] 운영자 21.11.18 329753 192
70814 [도갤] 한국의 사찰은 스케일이 크다 ㄷㄷㄷ [40] 가라! 飛鳥(175.193) 22:45 3002 29
70812 [싱갤] 싱글벙글 화석하나로 정보가 계속 나오는 공룡 [125] ㅅ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2:35 21747 191
70810 [장갤] 장문)번역이 어려운 이유를 알아보자 + 예견된 결과 [75] 입맛까다로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2:25 6337 69
70808 [디갤] 힛갤 가도 욕 안 먹는 사진들 [120] 스앟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2:15 6654 44
70806 [판갤] 싱글벙글 의외로 군부대에서 운영하는거.jpg [162] 콩돌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2:05 12905 112
70804 [국갤] 충격..오열.. 스토킹 범죄자들 실시간 상황..ㄷㄷ.JPG [30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55 14825 479
70802 [싱갤] 싱글벙글 기분좋게 야스하는 법 [211] 나무미끄럼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45 31888 367
70798 [미갤] [스압, 장문] 사이버펑크 네온 도시, 시구안 건설기 [51] 호볼랄라지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25 4192 63
70796 [L갤] 한일 게이커뮤를 폭파시켜버린 인물 레전드 [654] ㅇㅇ(106.102) 21:15 27622 240
70794 [중갤] 중갤에서 ㅈ도 관심없는 게임 업계 오늘자 큰 소식.jpg [169] 반다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05 19569 78
70792 [바갤] (스압)4박5일 전국일주 보구가! 1~2일차 [51] 육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55 2413 48
70790 [싱갤] 싱글벙글 황제출신 총리 [105]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45 17851 112
70788 [자갤] 한문철 레전드 양심도없는 오토바이 제보자.gif [254] ㅇㅇ(223.39) 20:35 15444 167
70786 [갤갤] 플립4 콜라보 굿즈라는데 [216] ㅇㅇ(106.101) 20:25 19412 112
70784 [야갤] 팩트체크)) 녹음금지법 발의한 국힘 의원들을 알아보자 [648] ㅇㅇ(59.27) 20:15 18641 1228
70782 [싱갤] 와들와들 부자촌 [363] ㅇㅇ(221.161) 20:05 28625 151
70780 [주갤] 언제 이렇게 컸지…'짝퉁' 비아냥 듣던 中에 역전 당했다 [585] 레오나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9:55 25896 172
70776 [카연] 기독교 까는.Manhwa (5) - 야훼의 성품 [425] 백전도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9:35 8874 164
70774 [F갤] 용량,스압) 100 400 엪붕이 FE R16 사진 대방출(3/4) [46] 국산세이프티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9:25 2093 22
70772 [바갤] 강남 분노의 질주 비키니녀 경찰조사 근황 [726] 내가누구듀크오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9:15 45074 801
70770 [싱갤] 분노분노 어이 없는 주먹구구식 제도 때문에 일어나는 일들.jpg [372] ㅇㅇ(27.100) 19:05 22195 372
70768 [이갤] [단독]이원석 검찰총장 내정자, '정운호 게이트' 수사기밀 누설 의회 [111] chanho61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55 6337 50
70767 [블갤] 네루짱 생일을위해 만들어보자 [알리오 올리오 파스타]..! [112] 퓽퓽슝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50 5038 71
70765 [싱갤] 싱글벙글 분노조절장애 불량배 줘패는 복싱코치...gif [249] ㅇㅇ(39.125) 18:45 38992 460
70764 [새갤] 당당위 문성호 페북 <녹음금지법 얼마나 위험한 법안인지> [525]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40 10881 433
70761 [치갤] 비비큐 중량에 대한 고찰 (당당치킨 비교) [63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35 26696 121
70758 [국갤] [단독] 경찰, 김건희 여사 '언론 매수 의혹' 무혐의 종결 [16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30 8237 212
70754 [소갤] [스압] 제 100회 코믹마켓 서클참가 기록 [92] 팔백미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20 5968 102
70751 [놀갤] 국제 롤러코스터의 날]여러 롤러코스터 디자인 및 시공사에 대해 알아보자1 [40] ㅇㅇ(147.47) 18:15 4683 36
70749 [해갤] [속보] 정수근 정호 [108] ㅇㅇ(118.235) 18:10 9209 87
70747 [싱갤] 억울억울 묻지마폭행 당하고 오히려 전과자 되게 생긴 썰 [564] ㅇㅇ(175.212) 18:05 25019 689
70745 [써갤] 오은영 박사님 또 명언하셨노 [72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00 39139 785
70743 [새갤] "최태원 회장 도움 기대하고 이준석 접대하며 사면 추진" [627] R200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55 13457 187
70742 [야갤] 요즘 미국 pc 근황 . jpg [422] 사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50 37486 330
70740 [싱갤] 우웩우웩 미국에서 꼴페미 구분방법.jpg [427] ㅇㅇ(122.42) 17:45 44449 604
70738 [토갤] 빈공간에 맞는 장식장이 없어서 직접 만들었음 [112] 서울공노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40 8370 80
70736 [국갤] 정경심 형집행정지 불허 [213] 얼음황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35 11202 443
70732 [싱갤] 안싱글벙글 현재 프랑스 상황...jpg [437] ㅇㅇ(211.252) 17:20 35781 302
70730 [파갤] 유명만화들 최신근황...jpg [452] ㅇㅇ(183.101) 17:15 30157 286
70729 [기갤] [단독] 우영우’ 위암 희화화 논란 환자 가족들 분통 [487] ㅇㅇ(223.39) 17:10 20764 424
70728 [야갤] 캬~~~ 이준석 또 뼈때리는 비유!!!!! [572] ㅇㅇ(138.199) 17:05 23653 970
70726 [싱갤] 싱글벙글 2023년 남성 패션 트렌드 [406] ㅇㅇ(175.193) 17:00 35828 277
70725 [중갤] 윤석열 정부의 방산세일즈 성과 정리 [585] 함자익자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55 13821 540
70724 [해갤] 황근출 해병님 1/10 스케일 피규어 제작기 [150] 스파게티코드P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50 13865 172
70722 [기갤] 윤 대통령 퇴근한 폭우 첫날, 비서실장도 '부재 중' [200] **(121.168) 16:45 9842 151
70721 [싱갤] 싱글벙글 요즘 유행하는 조건사기…JPG [327] ㅇㅇ(218.232) 16:40 50607 397
70718 [카연] [경제툰] 회사들끼리의 싸움 이야기.manhwa [104] 무선혜드셋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30 11401 176
70717 [야갤] 한국남자와 사랑에 빠져 탈북한 북한종업원.jpg [745] ㅇㅇ(220.76) 16:25 32145 945
70716 [주갤] 올해 본것중 가장 시원한 명글이다. [642] 초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20 32273 886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