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주작 없는 34살 찐 모솔 아저씨다.

ㅇㅇ(183.91) 2022.07.04 13:35:02
조회 63089 추천 1,072 댓글 853

시골은 아니지만 적당히 촌구석 출신이고 


어렸을 때 가난해서 생활보호대상자 기금으로 먹고 살았음. 


이혼해서 편부모 였고,  알콜 중독 + 폭력 성향을 가진 사람 이었음. 


못생긴데다 키도 작고 어렸을 땐 왜 그랬는지 모르겠는데 뚱뚱하기도 해서 


학교에선 걍 샌드백 같은 느낌임. 


그나마 돈이라도 있어야 삥이라도 뜯지, 일진들도 보고 견적내서 뜯어 먹을 게 없다 싶었는지 건들진 않았음. 


초등학교땐 그나마 친구도 사귀고 그랬는데, 중딩 되고 고딩 되니까 돈도 없지, 싸움도 못하지, 못생겼지, 뭐 등등 개찐따라서 친구가 하나도 없었음. 


집에선 맨 처 맞고 살고 학교에선 걍 있는 듯 없는 듯 지냈음. 


참고로 실업계 나와서 고3때 공장으로 취업 나갔는데 거기서도 일 못한다고 사람 취급 못 받았음. 


거기서 버텨 볼려고 하긴 했는데 내가 돈을 벌어가도 (그때 당시 130만원 돈이었으니 지금으로 따지면 최저시급으로만 따져도 300만원 넘는 돈임) 


그걸 다 집안에 주면 날 대하는 태도가 좀 바뀌겠지, 싶었는데 예상과 달리 계속 때림. 


난 그때 이해가 안 됐음. 


나 크면 생보자 탈락할 수도 있고, 여기서 내가 추노 해버리면 지는 날백수라 굶어 죽는 거 100%인데 왜 날 이렇게 함부로 대하지, 싶었음. 


지금 생각해보면 기 죽여놓을려고 간 본 거일수도 있는데(대가리 크면 개길수도 있으니까.) 여튼 평생 때리면 맞고, 달라면 주고 


개 만만하고 모자라보이던 자식새끼가 20살 되서 토껴버릴 줄은 생각도 못했을 거임. 


20살때 혼자서 먹고 살았고, 영장은 나왔는데 개고생해서 산업체로 뺌. (3년간 공장 다님) 


12시간 주야교대 공장 다녔고 그땐 주말에 일하는 게 당연한 거라 그냥 그런갑다, 하고 함. 그때당시 최저시급 4500원에 월급 200 중반쯤 받았으니


지금으로 따지면 거의 500 돈이었음. 그렇게 생각하니까 되게 크게 느껴지네


중간에 부모한테 전화 왔지만 무시하고 안 받고, 그때 당시 동사무소에 협박 받고 뭐 여튼 그랬는데


걍 다 무시했음. 


미워서, 라기 보단 이미 끝난 문제인데 질질 매달리는 게 짜증 났음. 


3년 주야 교대 공장 다닌 다음 퇴직함. 더 다닐 수도 있었는데 한달에 하루이틀 쉬고 끝없이 교대 근무 하는 게 너무 힘들었음. 


쉬면서 뭐 이것저것 알아봤는데 


돈은 계속 까먹지, 태어나서 공부는 한 번도 안해봤지, 대가리는 다 굳어있지, 할 수 있는 게 육체노동 밖에 없다는 걸 알았음. 


그래서 그 담부터 다시 교대 공장 다니고, 3조 2교대 다니고, 아파서 쉬었다가 또 다른 거 해보겠다고 말만 하고 딩가딩가 놀면서 


살만 찌다가 또 공장 다니고 뭐 여튼 그렇게 살았음. 


친구, 지인 한 명도 없고, 아는 사람도 없고, 얼굴도 못생겼고 성격도 내성적이니 소개팅 비슷한 것도 당연히 없었고. 



그러다 보니까 34살이 됐음. 


정말 그러다 보니까, 이렇게 됐음. 


솔직히 이제 와서 누굴 만날 생각도 없고. 


난 태어나서 누구한테 조건 없이 사랑 받아 본 적이 없어서 여자가 나를 좋아해줄 거라는 생각 자체가 없음. 


여자가 날 만난 다는 건, 조건 적인 부분인데 솔직히 또 교대 공장 가서 한달에 400 벌고 집에서 밥도 못 얻어 먹고 


그렇게 살라면 그냥 목매달지 살고 싶지 않음. 


20대 때는 뭐 성욕의 노예고 거의 원숭이고 짐승이고, 뭐 그러는데


평생 안전한 보금자리 없이 눈치나 보면서 가난에 찌들어 살고 갈 곳도 없고 의지할 곳도 없으면


돈을 버는 게 의지가 아니라 숨쉬는 것처럼 자연스럽게 되는데 아무리 체력 짱짱한 청년이라도 


하루에 12시간씩, 일주일 동안 공장에서 뺑뺑이 돌리고, 또 한 반나절 재운 다음에 또 일으켜서 6일 뺑뺑이 돌리면 


성욕이고 나발이고 그런 거 없음. 걍 먹고 자고 하는 게 최고임. 


30대가 되니 몸은 다 망가졌지, 체력은 앵꼬 났지, 게다가 일 평생 여자라는 생명체랑 접촉해 본적이 없으니 


사실 스킨십 이라는 게 어떤 건지도 잘 모르겠고. 여튼 아무 느낌이 안 남. 


체력이 떨어질수록 그런 게 더 강해져서 이젠 거의 무성욕자에 가까워짐. 


이제 와서 연애 할 기회가 생긴다면, 솔직히 나는 못할 것 같음. 


돈도 없지, 얼굴도 못생겼지, 능력도 없지, 그러면 그나마 성격이라도 좋아야 되는데 딱히 그렇지도 않고 자상하지도 않음. 


그렇다고 나랑 비슷한 수준의 막장 여자 만나서 예전처럼 개같이 일하면서 돈 벌고 부양하며 살고 싶진 않음. 


내가 너랑 살아 준다. 그러니 나한테 헌신하는 건 당연하지. 라고 생각 할 것 같아서 걍 애시당초 마음이 없음. 


그리고 나 자체가 너무 병신 같음. 


왜 자꾸 그런 생각이 드는지 모르겠는데 고생도 죽어라고 했으니 나 스스로라도 그래 내 바탕에 이정도면 그래도 열심히 산거지, 라고 생각해야


그나마 자위라도 되는데 그런 게 없고 그냥 마냥 개 병신 같으니까


사람들 만나는 것도 싫음. 




















출처: 모태솔로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1,072

고정닉 236

64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손절없이 오랫동안 우정 지킬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2/08/15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635/2] 운영자 21.11.18 325352 190
70173 [중갤] 尹정부, 재건축 대못 뽑는다…부담금 낮추고 안전진단 완화 [10] ㅇㅇ(1.248) 16:15 475 6
70171 [코갤] 화이자 ceo 코로나 양성 ㅇㅇ [150] 딸기(218.101) 16:05 5080 72
70169 [카연] 빨간머리 음침녀 만화 22 [18] ㄴㄴ16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00 2244 17
70168 [해갤] [뉴스] 샤워장에서 신병 무릎 꿇리고 노래 시킨 해병대원 [175] 말딸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55 6284 134
70167 [새갤] [속보] 민주 전준위, 당헌 80조 개정 의결 [147] ㅇㅇ(110.14) 15:50 4708 124
70165 [싱갤] 싱글벙글 이동진 평론가가 생각하는 한국 영화 취약점 [216] ㅇㅇ(218.146) 15:45 15173 211
70164 [새갤] [속보] 권성동 원내대표, 의총서 ‘재신임’…”압도적 다수” [250] 와라우조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40 4859 167
70163 [로갤] 짜장과 함께 한 동부3고개 후기 [43] 댕댕이애호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35 2713 21
70161 [주갤] 동탄에 맘충이 많은 이유 [250] 주갤현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30 21952 261
70160 [여갤] 어떤 기자의 가장 기억에 남는 스포츠 스타 _ 김연경 [178] ㅇㅇ(121.190) 15:25 9038 209
70159 [도갤] 싱글벙글 요즘 스페인 발렌시아 공공조형물 풍경ㄷㄷ.jpg [207] ㅇㅇ(121.146) 15:20 7482 69
70156 [국갤] “시너 들고 왔다” 화물연대, 하이트진로 본사 기습 점거 [232] 삼색냥집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10 8371 205
70155 [싱갤] 각 나라들의 이름 뜻...jpg [305] ㅇㅇ(49.172) 15:05 31208 202
70153 [러갤] 기랑이와 렌엥이와 제주여행 3 -完- [29] 완도폭격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00 1086 11
70152 [미갤] 권도형 인터뷰뜬듯 [211] ㅇㅇ(182.214) 14:55 12733 109
70149 [카연] (ㅇㅎ/스압) 채무독촉 1화 .manhwa [88] .실장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45 8896 188
70148 [싱갤] 싱글벙글 내한 왔다 혐한 되어 출국한 유명인...jpg [55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40 44953 552
70147 [새갤] 이준석 “尹 뒤에 박지현, 난 카메라 벗어나…취임식 자리 선정도 의도적? [345] 온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35 10650 200
70145 [디갤] [여름휴가] 버섯 [28] 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30 2249 15
70144 [중갤] 롯데제과도 띠부실 '디지몬빵' 출시 [377] 이혜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25 14360 103
70141 [오갤] 시마아지 초밥 [96] 금태충(211.179) 14:15 8837 76
70140 [싱갤] 충격충격 흑인 래퍼의 노래 가사.txt [234] ㅇㅇ(27.100) 14:10 37355 470
70139 [M갤] 야구와 음악......music [58] T.Lincecum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05 5498 67
70137 [치갤] bbq 엑스트라 버진 올리브유의 정체.jpg [433] dd(122.34) 14:00 25647 457
70136 [야갤] 대낮 카페서 강간미수...전자발찌 끊고 도주 ㄹㅇ...jpg [487] Adida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55 21374 249
70135 [싱갤] 싱글벙글 샘오취리 여시 반응 [336] ㅇㅇ(121.101) 13:50 44106 597
70133 [피갤] 수수께끼 히로인 XX 레진 도색 + 베이스 작업 (스압?) [49] 문교파스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45 3915 28
70132 [카연] 스푼팅크, 무정란 [55] 달껍달껍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40 5324 40
70131 [싱갤] 분노분노 개같은 법 [377] ㅊㅊ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35 24341 295
70129 [최갤] [단독] "공기업들 자산 팔아라" 누가 샀나 봤더니 [316] 불멸의이재명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30 16411 178
70127 [철갤] 뜨거웠던 한일전... 한일 양국의 호응을 알아보자... [302] ㅇㅇ(39.115) 13:20 23789 500
70125 [F갤] 용량,스압) 100 400 엪붕이 FE R16 사진 대방출(1/4) [23] 국산세이프티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15 2272 36
70124 [기갤] [단독] 여성 집 몰래 드나든 남성, 잡고 보니 분양소 직원 [372] ㅇㅇ(27.115) 13:10 21390 123
70123 [싱갤] 지잡지잡 의외로 분교가 아닌 곳 [307] 송예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05 43740 169
70121 [기갤] 한동훈 근황...유퀴즈 변호사도 반대한 검수완박 [404] ㅇㅇ(223.38) 13:00 23639 694
70120 [야갤] 요즘 애들 포경수술 근황.jpg [1450] ㅇㅇ(223.62) 12:55 69505 921
70119 [국갤] 채널A_쌍방울 전 회장 적색수배.. 강제 귀국시킨다 [224] 삼색냥집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50 12551 405
70117 [싱갤] 스압) 싱글벙글 노가다판 명언 모음집....txt [238] ㅇㅇ(218.146) 12:45 37083 387
70116 [카연] 보추주의)만렙여장남은 세라복 코스녀앞에서 눈물을 흘린다 1화 [185] 야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40 19191 433
70115 [멍갤] 파양 금지 카페에 당당하게 파양글 올리고 쌍욕하는 넘 있네 [168] tttt(39.113) 12:35 16465 222
70112 [싱갤] 궁금궁금 싱갤 하다 문득 든 생각 [117] ㅇㅇ(121.183) 12:25 22595 185
70111 [야갤] PCG들 특징.jpg [255] ㅇㅇ(172.226) 12:20 42257 528
70109 [이갤] 마스터즈&플리마켓 후기 [80] 뚜글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15 5751 46
70108 [코갤] 블라인드 개ㅅㄲ등판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554] ㅇㅇ(211.215) 12:10 38589 616
70107 [싱갤] 싱글벙글 흙수저 스탈린의 젊은시절.jpg [217] ㅇㅇ(128.134) 12:05 28077 213
70105 [야갤] 10년 뒤 맹장 터져도 수술 어려워.jpg [1583] ㅇㅇ(223.38) 12:00 58275 908
70104 [야갤] 인하대 성폭행 가해자 피해 여학생 밀었다.jpg [723] ㅇㅇ(86.48) 11:55 25326 346
70103 [국갤] 빌게이츠, 오늘 오전 국회서 연설…오후 윤 만난다 [312] 피톤치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50 10691 114
70101 [공갤] 조선왕조실록에 기록된 괴물 [127] 히죽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45 22258 145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