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16.9.24~28 전큐슈 여행기 -3-

네일본여행의동반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07.07 13:40:01
조회 3921 추천 21 댓글 44





2016년 9월 26일 신칸센을 타고 미야자키역에 도착해서 예약해둔 렌트카를 받으러


역 앞에 있는 Orix 렌터카에 방문했음


이때가 운전면허를 따고 나서 처음으로 시내주행을 하는 거였어서 보험을 풀로 들어두었었는데


렌터카직원이 약관을 설명해줄 때 하나 강조를 한 게 있었음


이렇게 보험을 들으시면 99% 면책이 되시는데 휠 관련 파손 만큼은 배상을 하셔야 한다... 는 얘기를 하더라고


하나 더 사족을 붙이자면, 이때가 내가 면허를 딴 지 3개월 미만이었던 것으로 기억하는데 한국에서는 렌트카를 빌릴 조건이 안되었음


근데 일본은 국제운전면허증만 발급받아 가면 해주더라... 지금 생각해보면 이때 렌트카 빌려서 여행한 건 객기 99%의 선택이었음


아무튼... 네모네모한 귀여운 차를 받아서

a17d34aa1f06b375ba33025d58db343a045da3dd79328cab1ac397

이런 초보운전 스티커도 받아다가 붙여두고 여행 전에 미리 미야치쿠 라는 미야자키규 맛집으로 네비를 찍고 출발했음



a14538aa100fb36f9a332b6958db343adca87f4422c5dd7d7e5898ce

짧은 영어실력으로 번역기를 동원해가며 메일로 예약을 했음 ㅋㅋ...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e49f6f51eb4c4ef200b97bccb4447838462f27d58

미리 찾아둔 맵코드를 입력하고 살살 출발하며 캬... 역시 일본은 차도 엄청 조용하게 잘가네~ 이러면서 길을 따라 가고 있었는데...


일본은 우리나라랑 다르게 운전석이 오른쪽에 있고 차선의 왼편으로 통행을 함


게다가 도로폭도 체감상 우리나라랑 비교했을 때 70% 선으로 좁은 느낌임


+ 첫 시내주행인 초보의 환장의 콜라보로 역 앞 렌터카 사무실에서 출발한 지 10분 만에 야트막한 화단 경계를 밟고 올라타서 콰작 하는 소리가 나더라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e49f6f510b4c4abd7ecd1d68f1a7b240c48bd479a

갑자기 큰 소리와 충격이 느껴지자 급하게 앞에 보이는 공사중인 주택 앞 주차장에 차를 서둘러 댔음


아까 올라탔던 화단에 휠 판때기가 보이더라... 하... 털레털레 걸어가서 줏어옴


일본에서는 단독사고를 내도 무조건 경찰에 사고접수를 해둬야 나중에 렌터카 반납할 때 이걸 근거로 보험 면책을 받을 수 있다 해서


경찰에 신고를 하려고 했음


근데 막상 하려고 하니 여기가 지금 어딘지 설명을 해야 하는데 막막하더라


Auto K를 한동안 남발하고 있으니 앞쪽에서 공사하고 있던 인부 아저씨들이 나니 나니? 하는 느낌으로 다가왔음


저기 사진에 보이는 아조시들임


파파고로 지금 화단에 박아서 사고가 났는데 경찰에 신고를 해야한다... 혹시 도와주실 수 있느냐 하니 오께이 오께이! 하면서


자기폰으로 신고를 해줬음


그러고나서 사고부위를 보더니 이거 갈아야할듯 이라는 제스처를 취하더니 뒤트렁크를 열어달라더라


건장한 인부 아저씨들이 어디선가 나타나서 카잭으로 차를 들더니 트렁크에 있던 예비타이어로 갈아주기까지 했음


자기 일도 아닌데 30분 넘게 신고도 도와주고 차 바퀴도 갈아주고 너무 감사해서 만 엔을 꺼내 드렸는데 다이죠부 다이죠부 하면서


쿨하게 경찰 오는 거 까지 보고 다시 공사장으로 돌아가더라


너무 고마웠어요 아저씨들 ㅠㅠ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e49f6f418b4c4fdd41c2472ffc877d0a02926828d

얼마 지나자 경찰이 입갤하더니 직업이랑 나이 이런 기초적인 신상명세를 묻고


사고현장(화단)에 가서 사진 찍고... 사고부위 찍고 무슨 서류를 작성하더라


10분정도 사고조사를 마치고 이제 가도 좋다고 해서 렌터카 사무실에 전화를 했음


단독사고가 나서 바퀴를 예비로 갈았다 다른 차 박은건 아니다 하니깐 OK 하면서


나중에 차 반납할 때 정산하면서 처리하면 된다고 하더라


이렇게 사고 처리가 마무리 되었음


아까 예약해둔 식당은 사고 처리 때문에 30분 정도 늦을 거 같아서 전화로 오다가 사고가 났다.. 조금 늦을 거 같아서 미리 전화드렸다 하니


괜찮다고 조심히 오시라 하더라...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e49f6f41fb4c45a86638fce08938ebb6d115ddf9c

조금 늦었지만 무사히 도착해서 샐러드바를 먼저 받아왔음


긴장이 풀리니까 배가 고프더라 ㅋㅋ... 밥은 먹어야지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e49f6f31ab4c40bb9ba62497a09a5bc795b65d3cc

철판 준비 중...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e49f6f31db4c4a758f8d41e4b18e0cf6431e7916f

오늘의 철판구이용 고기 입갤


선홍빛으로 야들야들하니 빛나는 게 아주 맛이 좋아보였음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e49f6f219b4c4deef493020fda37aae94d9d79811

조리사가 뽀토 타임! 하면서 쓰리 투 원 하더니 불을 지르더라


눈앞에서 화르르륵 하니깐 보는 재미도 있었다 ㅋㅋ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e49f6f11eb4c4f38a6a3d5468669af7e67ed90fab

구운 고기는 빵 위에 올려줌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e49f6f111b4c4bf57e203b662a8774d8319b0e000

볶음밥이랑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e49f6f01fb4c4afdf1544d3f07500c6cf7822aa63

아까 그 빵을 토스트로 해서 하트 모양으로 잘라 주더라 ㅋㅋ


이렇게 밥을 거하게 먹고 미야자키에서의 첫 일정인 아오시마를 향해 출발했음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e49f6ff10b4c4138abcab8257d3b77e7d03b4f777

조심조심 가는 중...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e48fff71eb4c4a3c33f8182e355352ec6a79189aa

근처 주차장에 차를 대고 신사를 향하는 다리 쪽으로 갔는데


얼마 전 태풍이 왔어서 그런가 온갖 부유물들이 해변에 널려져 있어서 그 날의 참상을 알려주는 듯 했다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e48fff510b4c4ae9bfa21d3112ae8d2ac7c84f425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e48fff41fb4c486ee12adcd4c82fd12e5ff9e3234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e48fff31ab4c4ab12c9abf15098d1ebe4c4f1d830

동남아에서 볼 수 있을 것 같은 저 오도바이 재밌어 보이더라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e48ffff1bb4c453b07469a6c7edc6d3c0c8553f19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e48fffe1fb4c46205c71e560c85dced36af2e1011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e48fef619b4c455b009f057d7414d7d14672b07bc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e48fef61db4c44870cd7d91c99581667ce20040de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e48fef61fb4c44665dfee30ac4507c210ca5bb925

미야자키가 신기했던 게 정말 무슨 동남아 온 듯한 느낌이 나는 풍경이라고 해야하나 그런 느낌이 물씬 나더라


나무들도 그렇고 공기도 그렇고.... 건물들은 내가 아는 일본인데 풍경은 또 동남아 같아서 이질적인? 느낌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e48fef518b4c4cb43d8e4cf130f1c4c3da252aa3e

태풍의 여파가 아직 남은 듯한....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e48fef51cb4c4e4cf3897242cb32775327652753b

다시 주차장으로 돌아오니 주변에 무슨 식물원 같은 게 있어서 한바퀴 둘러보고 왔음


엄청 크진 않은데 한바퀴 살살 돌만 하더라


안에 들어가 볼 수 있는 곳도 있었는데 너무너무 덥고 습해서 그냥 바깥만 보고 나왔다



미야자키에서 묵을 숙소는 바닷가에 위치한 쉐라톤 미야자키 호텔이었음


여기서 이틀을 묵기로 했다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f4ef7f718b4c473b9a7bc63420378a77c0ecfe2c4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f4ef7f71bb4c43954580ab028e98097ba969e4c15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f4ef7f71eb4c43bbd22e9d5ec6f39b39e0c6dfc0a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f4ef7f711b4c49510bb272e2862a41ac153292588

1층은 바 였고 2층에서 체크인을 했음


3층도 바가 있었던 거 같다


체크인을 하고 안을 돌아다니다 보니 피카츄 자동차가 있더라


타보고 싶었음 ㅋㅋ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e48fef41ab4c4d7ff1641e089f7aac5c2f7d15c5c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e48fef41cb4c4cfd37d2fb13e980df987d8382a78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e48fef411b4c4c56b3e9b5b304c5ce2d1e0d68ab0

방 안으로 들어와서 짐을 푸니 꽤 저녁이 되어서 밖이 어둑어둑했다


바로 앞이 골프장이라 초록초록하더라


늦은 저녁을 먹으러 주변에 있는 이온몰로 향했음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e48fef31bb4c4f60ea469f0cc0aecf24e4ab01107

근데 넘 늦어서 식당 문ㅋ닫ㅋ음ㅋ....


아쉬워서 신발가게에서 크록스 하나씩 사들고 돌아옴...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e48fef219b4c44483dc98f0eca1d0a464f7cf3b87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e48fef21bb4c46fd73dff4480f0cd9f7802c1250f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e48fef21eb4c4280fc22815cad14d66da1c00903c

그래도 아까 이온몰로 가는 길에 봐뒀던 불켜져있는 레스토랑으로 들어가서 저녁을 해결할 수 있었음


조니스? 그런 이름이었던 듯


메뉴판에 있던 사진이랑 똑같이 나와서 인상 깊었다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f4ef7f51cb4c41c1eddc6c366898f841159737182

이건 하룻밤 자고 난 다음 아침 뷰


저 골프장 너머가 바다더라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f4ef7f411b4c4a48033951992c20acc0f13942510

아침 조식은 1층에 있는 뷔페인 파인테라스에서 먹었는데


가짓수도 조식 치고는 꽤 잘 나왔던 거로 기억남


아침부터 비가 꽤 쏟아졌는데 밥을 먹으면서 그치길 기도했지만...


점점 더 빗줄기가 거세졌다...



다음편 예고



a67424ad2412b347b2332f55565bf7ed7e21698c92f1528d86f4587cacf4721d26a67163862e7c1b9b17194f6da3787fd0a361c0dfeafda519a2ccafc2b09f136f2aecd035bc9c484f6f4dfef219b4c405867d0895e8312427fa96b598d8

물린합니다!



출처: 일본여행 - 관동이외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21

고정닉 5

1

원본 첨부파일 38본문 이미지 다운로드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손절없이 오랫동안 우정 지킬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2/08/15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639/2] 운영자 21.11.18 332146 192
71093 [치갤] (사진다수) 순천 코보컵 직관 후기 [71] 우리로켓펀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15 1129 3
71091 [만갤] 공모전 탈락작 하나 더 생겼다.. [95] ㅇㅇ(27.116) 00:05 3479 31
71090 [싱갤] 싱글벙글 아아의 민족이 만든 K-벽돌 [191] 말랑루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9 10451 60
71088 [소갤] 스압. 틴더에서 사귄 남친썰. [197] ㅇㅇ(39.117) 08.19 9414 30
71086 [카연] 4대 영웅이야기 [89] 머래낙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9 4835 90
71084 [싱갤] 우웩우웩 인도 길거리음식 ㄷㄷㄷ...gif [483] ㅇㅇ(59.14) 08.19 23602 183
71082 [L갤] 돈이 많고 적고를 떠나서 이런사람 분명 있음 [345] 김강민98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9 15150 98
71080 [멍갤] 개 좋아하는 사람치고 나쁜 사람은 없어 [268] ㅇㅇ(183.107) 08.19 11328 301
71078 [중갤] (스압) 중붕이 어렸을때 아버지랑 게임샵 갔던 추억.JPG [195] 중붕아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9 9778 165
71076 [싱갤] 싱글벙글 문과라는 말에 우디르급 태세전환.jpg [225] ㅇㅇ(221.145) 08.19 19488 90
71072 [상갤] 헐크의 참교육 [267] ㅇㅇ(175.198) 08.19 18152 253
71070 [주갤] 한남들 유럽갈까봐 존나 경계하는듯..jpg [756] ㅇㅇ(223.38) 08.19 33508 709
71068 [싱갤] 한국에 잘못 알려진 미국세청에 대한 정보 [190] 영어연습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9 26321 376
71066 [로갤] 뉴욕시 타고 왔어 [6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9 5777 35
71064 [싱갤] 싱글벙글 스타벅스 철수한 러시아 근황..jpg [295] ㅇㅇ(122.42) 08.19 38604 287
71062 [카연] 어릴때 여동생이랑 오락실 요정이였던 만화 .manhwa [125] 한번베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9 13295 250
71060 [블갤] 데이터 혐) 디저트 카페에 그거 만들어봄 [172] 미카쨩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9 12908 209
71058 [야갤] 32살...연애 포기하고 엄마 때렸음 ㄹㅇ...jpg [931] Adida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9 46729 1085
71056 [주갤] 30대후반 남자가 급하다고? [743] ㅇㅇ(223.38) 08.19 42674 491
71054 [싱갤] 태양계의 크기를 축구공으로 비교해본 다큐 [420] ㅇㅇ(175.118) 08.19 28932 175
71052 [유갤] 누가 모캠이 힘들다는 말을 하였는가 [78] EM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9 8263 50
71050 [싱갤] 박력박력 요즘 웹툰 액션씬 [382] ㅇㅇ(183.109) 08.19 42693 292
71048 [L갤] 숙박업소가서 전기포트 절대 쓰면 안되는 이유.JPG [450] 김강민98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9 35818 317
71046 [그갤] 저도 여기 껴도 되나여,,, [228] ㅇㅇ(14.7) 08.19 15578 154
71044 [중갤] K-게임사 크래프톤 또 스팀 평가 나락가는 중! [487] 주토피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9 30523 302
71042 [싱갤] 싱글벙글 여자 탑블레이드 애니 [594] 으힝(59.29) 08.19 47478 638
71040 [칵갤] 런던 칵테일바도 리뷰 [67] 마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9 8378 41
71038 [당갤] 사기당했다 [378] ㅇㅇ(117.111) 08.19 29855 290
71036 [싱갤] 고무고무 작가가 그린 루피 일당 늙은 후 희망&절망 버젼 [351] ㅇㅇ(125.178) 08.19 46912 410
71034 [갤갤] 아이폰 처음 써보고 느낀 장단점 정리 [1040] 착해야하는사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9 34719 700
71032 [몬갤] [공략] 치체공주 의상 얻는 법 (스압) [189] ㅇㅇ(112.167) 08.19 12041 309
71029 [L갤] 김종국 부모님이 자식들에게 물려준다는 재산.JPG [271] 김강민98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9 38157 489
71027 [싱갤] 훌쩍훌쩍 제일 앰창인생 되기 쉬운 인간군상 [678] ㅇㅇ(221.158) 08.19 63038 798
71026 [마갤] 안산 중고거래 장소 [285] ㅇㅇ(175.202) 08.19 27630 485
71024 [중갤] 오늘자 말딸 vs 리니지...jpg [815] ㅇㅇ(218.146) 08.19 33531 304
71021 [디갤] 랜덤출사를 떠났더니 목적지가 한강공원 (18장) [41] photographe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9 4180 15
71019 [기갤] 오늘자 스윗한 재드래곤 봐봐 [399] ㅇㅇ(223.39) 08.19 28786 304
71017 [싱갤] 싱글벙글 수능 당일날 위엄.JPG [697] 슨탈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9 59060 830
71015 [그갤] 그림그려왔어 [71] ㅇㅇ(175.205) 08.19 7180 80
71014 [국갤] 與 '탈북어민 북송사건' 등 관련 文정부 인사 10명 고발 [228] AZ3811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9 8601 277
71013 [슈갤] K-게임 수준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552] ㅇㅇ(121.151) 08.19 43727 577
71010 [싱갤] 싱글벙글 뜬금없이 욕 먹고 있는 갤 [269] ㅇㅇ(223.39) 08.19 46024 197
71007 [부갤] 공인중개사 일할때 보조원 함부로 굴리지 마라 [184] ㅇㅇ(221.162) 08.19 23051 176
71006 [카연] 최팔보의 운동해서 정상체중 되는 만화 [221] 최팔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9 17524 178
71004 [나갤] 10년전 노처녀들의 현실파악 [521] ㅇㅇ(121.164) 08.19 48001 989
71001 [싱갤] 싱글벙글 여친 아버지가 군인인데 육사 가길 원하신다. [554]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9 33375 144
70999 [싱갤] 싱글벙글 빠니보틀이 외모에 불만인 이유 [461] ㅇㅇ(211.235) 08.19 38146 378
70996 [남갤] 쓰까 폭행 기사 ㅈㄴ 끔찍함 [758] ㅇㅇ(117.111) 08.19 22160 298
70995 [싱갤] 싱글벙글 여자가 단발에 뽕차서 숏컷을 해본 후기.manhwa [494] ㅇㅇ(14.43) 08.19 55243 588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