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서울 디붕이들 이제 관람차 찍으면 되겠네모바일에서 작성

작은불빛땅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08.08 17:15:02
조회 10074 추천 49 댓글 153
75bed272e0826bf33de780e51080756c395c6b83f42a9f91a3d5ecac29f62855cbb46daf42d472ba6bf5af8032887406

7bb88476e6803ba436ebd7e61388253fd926d5c3149d7af2eba76b7d605a6cc876b0ba6fcc8e67aec88f77436ca6e154

엌ㅋㅋ

** 오세훈의 한강 야망..세계 최대 대관람차 '서울 아이' 세운다

"한강에 해가 지기 시작하는 순간 서울의 매력은 살아난다. 서울을 찾는 관광객에게 가슴 벅찬 감동을 선사하고 싶다."

오세훈 서울시장이 이전 재임 시절 중점적으로 추진했던 '한강 르네상스(한강을 관광 명소화)'의 시즌2 프로젝트를 본격화한다. 한강변에 세계 최대 규모의 대관람차 '서울아이'가 들어서고 케이팝(K-pop) 콘서트가 가능한 물 위에 떠 있는 수상 공연장 '서울형 수상예술무대'도 만든다. 다양한 석양 조망 인프라를 만들어 서울시민과 해외 관광객들의 발걸음을 붙잡겠다는 구상이다.

오 시장은 지난 1일 세계도시정상회의(WCS) 참석차 방문한 싱가포르에서 대표적인 석양 명소인 '가든스 바이 더 베이'를 동행기자단과 찾아 이 같은 내용이 포함된 '그레이트 선셋(GREAT SUNSET) 한강 프로젝트'를 발표했다.

'그레이트 선셋 한강 프로젝트'는 저녁 한강을 황금빛으로 물들이는 낙조를 만끽할 수 있도록 '뷰(View) 포인트'를 곳곳에 마련하는 내용이다. 상암에서 여의도, 용산, 노들섬, 반포, 뚝섬, 잠실까지 강남·북을 지그재그로 연결하는 선셋 한강라인에 대관람차, 수상 공연장 등을 만드는 게 핵심이다.

싱가포르 플라이어./사진제공=싱가포르관광청
싱가포르 플라이어./사진제공=싱가포르관광청

세계 최대 대관람차 '서울 아이' 생긴다..잠실, 반포, 여의도 등 후보지 검토


한강변에는 대관람차 '서울아이(Seoul Eye)'를 만든다. 서울시는 석양 물결이 넘실거리는 한강의 매력을 한 눈에 담을 수 있도록 세계 최대 규모로 지을 계획이다.

세계에서 가장 큰 관람차로 기록된 아인 두바이(Ain Dubai)다. 2018년에 개장한 인공 섬 블루워터 아일랜드(Blue waters Island) 중심에 있는 아인 두바이는 약 250m 높이로 세계에서 가장 높은 명소다. 아인 두바이는 총 48개의 캐빈으로 이뤄졌으며 각 캐빈은 최대 40명의 승객을 수용할 수 있다. 오 시장이 방문한 싱가포르에 있는 '싱가포르 플라이어'는 165m 높이로 최대 780명까지 동시 탑승이 가능하며, 영국의 '런던아이'는 135m 규모다.

오 시장은 "(서울아이는) 생각보다 하이테크놀로지다. 바람이 불기 때문에 구조물도 튼튼히 해야 한다"면서도 "마케팅 측면에서 기존 것보다 크게 고려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런 관점에서 우리 기술로 싱가포르, 런던보다 크게 만드는 것은 가능하지만, 이것 역시 상업적 최적의 사이즈가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시는 서울아이 위치에 대해 교통편의, 접근성, 강남북 균형발전 등의 요소를 고려해 최적의 입지를 선택한다는 계획이다. 오 시장은 " 다른 곳과 시너지를 낼 수 있는 장소 찾아야 한다. 잠실, 반포, 여의도 등이 될 가능성이 높다"면서 "상암동 노을공원·하늘공원 일대, 성수동 뚝섬 삼표 레미콘부지 등 다수의 후보지를 놓고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플로트 앳 마리나베이./사진제공=stadiumdb.com
플로트 앳 마리나베이./사진제공=stadiumdb.com

'서울형 수상예술무대'도 조성..케이팝(K-pop) 콘서트·뮤지컬·오페라 공연 본다


색다른 문화 체험이 가능한 '서울형 수상예술무대'도 만든다. 수상예술무대는 싱가포르의 '플로트 앳 마리나베이(The Float at Maria Bay)'를 벤치마킹한 것으로, 플로트 앳 마리나베이는 수상 무대와 수변 객석을 갖춘 대규모 공연장이다.

시는 플로트 앳 마리나베이를 기본 틀로 케이팝(K-pop) 콘서트부터 뮤지컬·오페라 공연, 스포츠 이벤트까지 다양한 형태의 수상공연을 개최할 수 있도록 최소 3000석에서 최대 3만석 형태로 조성할 방침이다.

오 시장은 "규모에 따라 건립 시기는 달라질 것"이라며 "한 번에 다수의 관객을 수용해야 하기 때문에 시민 접근성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반포·여의도 한강지구 등을 후보군에 놓고 전문가 의견 수렴 등을 통해 본격적으로 검토해 나갈 것"이라고 했다.

재구조화를 준비 중인 노들섬에는 조형미와 예술성이 느껴지는 지붕형 '선셋 랜드마크'를 조성한다. 스페인의 산타 카테리나 메르카트, 세비아의 메트로폴 파라솔, 싱가포르 가든스바이더베이의 슈퍼트리처럼 석양을 360도로 조망할 수 있는 조형물을 만든다는 계획이다.

오 시장은 "한강의 석양을 보며 가슴이 웅장해지는 낙조 조망 명소를 만들 것"이라면서 "인천공항에서 들어오는 관광객들이 처음 마주하는 한강 위 눈길끄는 구조물이 노들섬에 생기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당초 노들섬에 조성하려고 했던 오페라하우스는 '사실상 어렵다'며 계획을 취소했다. 오 시장은 "큰 원칙이 가급적 전 시장이 만든 건축물을 건드리지 않겠다는 것이다. 일부 해체하더라도 최소화하겠다"며 "기존 건축물을 최대한 활용하겠다는 것이 큰 틀의 원칙이다. 그 자리에 오페라하우스를 세우는 것은 불가능하다"고 설명했다.

메트로폴 파라솔./사진제공=arquitecturaviva.com
메트로폴 파라솔./사진제공=arquitecturaviva.com

잠수교는 문화와 먹거리가 어우러진 색다른 석양 명소로 탈바꿈한다. 이를 위해 오는 28일부터 10월30일까지 잠수교는 매주 일요일을 '차 없는 다리'로 운영한다. 차가 다니지 않는 잠수교에는 버스킹과 푸드트럭 등을 운영하는 '2022 차 없는 잠수교 뚜벅뚜벅 축제'를 개최할 예정이며, 적응기를 거친 후에는 보행교로의 전환도 추진한다.

오 시장은 "이번 프로젝트는 짧게는 4년 길게는 10년 이상을 내다본 중장기 계획"이라면서 "상암에서 잠실까지 이어지는 '선셋 한강라인'이 해외 관광객의 여행 수첩 맨 앞 장에 반드시 가봐야 하는 곳으로 기록될 수 있도록 매력적인 석양거점을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출처: 디지털 사진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49

고정닉 9

8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타투가 보기 싫어 지우고 싶은 스타는? 운영자 22/09/26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702/2] 운영자 21.11.18 418411 199
81333 [싱갤] 오싹오싹 새롭게 밝혀진 나선 은하의 모양 [98] ㅇㅇ(175.212) 11:30 18492 117
81332 [야갤] 푸틴 합병선언...바이든 성명문 ㄹㅇ...jpg [199] Adida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0 21448 224
81328 [싱갤] 싱글벙글 팀전이 되어버린 혼돈의 수능 국어 [265] ㅇㅇ(182.226) 11:00 24505 194
81327 [기갤] 티조 이것이 정치다 한동훈 스토킹 관련 멘트 [8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50 5628 94
81325 [일갤] 2022.9.12~9.16 시코쿠 여행기 (1) [25] ㅇㅇ(126.114) 10:40 1130 16
81323 [싱갤] 싱글벙글 럭키루이...jpg [94] ㅇㅇ(211.224) 10:30 23609 241
81322 [누갤] 2022년 9월에 본 영화들 [67] ㅇㅇ(175.198) 10:20 5238 48
81320 [야갤] 초딩 계집애는 혐오 표현.jpg [536] ㅇㅇ(223.38) 10:10 32732 253
81318 [싱갤] 다시보는 KT위성 매각 사건.jpg [314] 좆냥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0 26291 491
81317 [U갤] 괴물집단 NFL선수가 ufc에 도전한다면?? [211] ㅇㅇ(118.235) 09:50 10939 197
81315 [카연] 마녀 멀버리 - 13화 (마지막 화) [37] 마포대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40 1929 28
81313 [싱갤] 싱글벙글 특이하게 번식하는 새 [88] 유월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24072 109
81312 [그갤] 그동안 그린 오토바이그림 [42] 개츠비(222.234) 09:20 2952 23
81307 [원갤] 나는 원신이 왜 안망하는지 모르겠음 [542] 잉꾸앙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00 35115 987
81306 [식갤] 제가 화분 만드는 방법 [102] 파키푸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50 4956 64
81304 [로갤] 도솔 마운틴 돼지 점핑 [27] 궤리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40 3310 16
81302 [싱갤] 싱글벙글 키라라 아스카 근황 [239] ㅇㅇ(211.187) 08:30 32041 131
81301 [Z갤] 이제까지 모은 자드 음반들 [126] 폭탄먼지벌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20 4975 77
81299 [대갤] 틀딱아재의 한달간 대항해시대 즐긴 후기.JPG [109] 중붕아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0 14368 241
81297 [디갤] 내가 사랑한 9월의 구월한 49장 [26] 갬성몰빵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0 2252 21
81296 [싱갤] 훌쩍훌쩍 인도의 흙수저 상남자 러브스토리 [293] ㅇㅇ(121.170) 07:50 36076 571
81294 [타갤] [환탑 요리대회] 생선알 감자볼 [62] dea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40 4164 59
81291 [싱갤] 싱글벙글 ㅈ같이 생긴 자동차 모음집 [12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18175 93
81289 [야갤] 이달소 츄 근황.jpg [498] ㅇㅇ(223.38) 07:10 37354 394
81287 [야갤] 현재 일본에서 케이팝 인기 [87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0 48470 763
81286 [도갤] 완공을 앞둔 항저우 서역(西항저우역) 사진들 [412] Hongkong-Shanghai_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55 13808 61
81284 [아갤] 특이하게 번식하는 새들(데이터 주의) [82] ㅇㅇ(221.150) 01:45 16197 104
81282 [싱갤] 싱글벙글 연예인들의 부모님 사진 [337] ㅇㅇ(121.172) 01:35 34197 207
81280 [스갤] 망사용료 부과 못하면 통신비 오른다는게 존나 어이없음 ㅋㅋ [1321] ㅇㅇ(39.115) 01:25 46364 1531
81278 [싱갤] 약혐) AI 그림이 아직은 시기상조인 이유 [301] ㅇㅇ(222.99) 01:15 42480 213
81276 [만갤] 다른건 몰라도 AI가 야짤 분야는 먹을수도 있겠다 ㅋㅋ [512] 최대한착한말하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5 52633 639
81274 [타갤] 요리대회) 요리대회 참가하는 환붕이 등장! [6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55 6609 81
81272 [싱갤] 싱글벙글 미군 전사자 vs 러시아군 전사자 [380] ㅇㅇ(110.76) 00:45 44111 609
81270 [주갤] 남친 있어도 과팅한다는 인티녀들 [342] 주갤현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35 43769 339
81268 [블갤] 코코나의 참 잘했어요 도장을 만들어보자 [121] DBshotgu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25 12432 162
81264 [주갤] 예비 신랑이 스펙 비하해서 힘든 한국 여성 [385] 주갤현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05 42801 304
81262 [로갤] 4년전 나이아가라 폭포 보고가 [60] 프로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11060 48
81260 [싱갤] 싱글벙글 중국이 생각해낸 미국 이기는 방법 [770] ㅇㅇ(118.222) 09.30 50231 643
81258 [L갤] 정형돈이 박명수한테 상처를 덜받은 이유 [436] 연준이가좋은호앵빵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39612 451
81256 [군갤] 러시아 문학은 "단어의 호응이 맞지 않는 것이 특징" [245] 부라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24239 316
81254 [싱갤] 통장 대신 팔면 [228] ㅇㅇ(182.215) 09.30 44309 557
81252 [국갤] 더 탐사 변명문 떳다노 ~ [264] llllll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16239 530
81250 [야갤] 8년... 비밀 연애... 걸그룹.. 출신.. 누나... jpg [498] 누나(220.92) 09.30 53995 105
81248 [우갤] 의외로 애니 주인공급의 스토리를 지닌 말딸 -2- [179] 역분사빵돌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19061 174
81246 [군갤] 일본인 의용군의 썰들 [29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29838 259
81244 [싱갤] 알쏭달쏭 현대 미술...jpg [449] ㅇㅇ(211.252) 09.30 34088 275
81242 [당갤] 틀딱들의 로맨스 [127] ㅇㅇ(39.120) 09.30 23648 207
81238 [3갤] 운동 3년차 변화 ㅁㅌㅊ? [403] 제주산옥돔구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36481 228
81236 [카연] 남자 임산부의 신 11편 [117] 임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12482 38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