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스압)제주-목포 퀸메리호 고별승선앱에서 작성

파란등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08.09 11:55:02
조회 9245 추천 83 댓글 66

한때는 목포발 제주행 뱃길의 대표선박이었던 퀸메리호.

74e58103c6f16aff239983e6449c7068956d9b1778c304a44cf903e6ab96ca052ab31f34ca0d44643ceab67b10f6560f96f0941587

오늘(8월7일)부로 24년의 운행을 마치고 퇴역한다길레 제주에서 올라올 때 승선하고 옴.

원래는 오늘이 마지막 운행이라길래 오늘 타려고 했으나 아쉽게도 시간관계 상 어제 탐.

78eef570bcf31cf023e7f5e5469c70695597472cbd716cb0a307333e0e48ee10c3e6a5d46c744d9afa59f861e3a7f338032de48f47

제주항 매표소. 내가 워낙 늦게 도착한덕에 이미 승선을 하고있던터라 매표소는 한산함.

78e48705c7851c832399f4e0359c70643d47b4166d6209a0ee4700ecd44e4d834129f9947f624957366a5ae517523fa77e6d324dfe

7cebf474c7f46cf423e6f3e0349c701c396210d2ad6f2d6192ffda97ce97d1ad77de3ab3039acbd4081e9027615816c59975e61819

표 받고 개찰구를 지나면 바로 배가 나옴. 원래 토요일엔 퀸메리 앞에 부산발 뉴스타호가 대기중이어야한데, 뉴스타호가 기관계통 고장으로 현재까지도 결항중인지라 이날은 비어있음.

0feaf202c7f11cf423ec80e5329c7065e89d2c1895ba0a1f1467c29f14cc17c4d02eb16cb5ae4f68ceabcd9f7e51ab3a94623979fa

7de5f470c68460f2239e82974e9c701c2c495f2f9ae1f01a7572609aa6d858b72c9fdd1551ad5bc271c171e45d0b49d178d3e4f78b

승선을 하면 아담한 중앙계단과 안내소가 있음. 동시기에 제작된 뉴스타호나 기타 다른 일본제 선박의 화려한 로비에 비해 이 배는 굉장히 담백함.

09ef817ec6f11c83239d8f93339c706897332d4eab91607b875264ef20d2a75ee454a60f9687e4884c7916e6de78a5c4355156bf00

(뉴스타호)

7deff477c6806ff2239df491439c706e7e6e36c6c0e22089ca2284ebeab78d3c4f7c5247d7cf772ea46cf487e34bedc853ada7f1d2

한 층 올라오면 바로 보이는 퀸메리2 운항안내.

7deef174b7876a8723ec8f914e9c706c784e6bc6d742ec0f6ddb1f375a21a388fcdd32e3eced900320306c5a4395394adaf463923a

…그냥 방에 있는 건 포기. 원래 최소 다인침실은 타지만, 이 날 표가 없어서 어쩔 수 없이 이코노미로 탔더니 휴가철 겹쳐서 장난아니더라.

0eeaf177c7816fff23ed8597419c7065b6de3cc1629a4cd5af08bbf0bd06c46416373622c7460489d7bdae1a8c2b0407f0a998b0eb

75ec8074c48669f523e6f390409c701955387e0351f36f51658af9096d93bbcf2974d1cb2945da336001900b41c7d3e37561b4b320

내부 복도는 나름 들여올 때 많이 손댄 게 느껴짐. 일본 운행 시절의 사진를 찾아보면 내부만큼은 같은 배로 볼 수 없을정도.

7e9ef307b5876efe23e680ed439c701f08381ea1cbb9a84d0174d041f08b304df57518dba6362613a4c47e1214d2b6d3e63e3eb8af

7be48303b7856883239e85e04e9c706cb332058593e9c8fa9eaa9313008b4ada7ec57dfaad3f6a7473139b2c8071bfea140e221f35

7899f304c68a6a83239b8fe74f9c701e35cb4d2e5aed2683a9512ce3b7650ecd0a30c0f1a47875b88ea21511cea7193a1f0f0948a0

갑판을 잠시 둘러보다보니 17:00 정시에 출항. 인천행 비욘드트러스트호를 뒤로하고 목포로

7be58374c1f61cf423ec81e6439c701887a058f1ba6b26bee18e907469811ba4d8201831698dcb9bf77e7d1f65623b592582924b47

08e58000b5f368fe23e783e7339c706f7ca35c1478b44e68a3f95ce7abba5d2df549c12fc60434baadf36ce45b4da53ab4c09609f9

08e4f371b0f16af023eff3e4449c706ff04e34662bef2539be9a3659b00e77e8e8f90fa30647539f01e1da5db265149660ba21d02a

099e8075b1f019f12399f5e7379c701bc54c4881ebd8e2385e898473d84543a995bb71a3822da093d66838b62827d4e9e3dbf033f2

7a99f476c18a61f623e7f0e7449c7019e7873b6d4b6f07ea274f8ba4596e793dd1dbdb119e09e476590f6642ae06b355479bdfef83

배를 둘러보다보면 미처 선사에서 발견하지 못하고 방치된 일본운행 당시의 모습을 곳곳에서 발견 할 수 있었음. 벗겨진 도색 아래로 보이는 초록색 간판이라든지 갈라진 도색 틈으로 보이는 옛날 선사의 로고라던지..

7bec8176b0f06ff323eff0e0449c70647c49e1ef1dd6f43a813a5aff67943f6bbb5b2001f400a450240139996bef4686b784d818c1

7a98f17ec7f161f623ee83e54e9c706c915b674f389dca16319be38a1200c159fb391c1a10bc96ec66d9528ea3dbf0970cc49a01

서해쪽으로 넘어온 이후로는 해무가 껴서 분위기가 좋았음.

0e9f8205bcf461ff23e8f0e5349c701b354c0c0a497d7283a97b7031e999c68a1c5c32d07488b3bc0faaeacb3c51f4bfe6e9462c19

799ff504c0f36185239af0ec409c7018bac764f4009e7c57e66ba2692be365b483f66d59141e597b563527355b1f50b47920da9457

여기가 독거도였나..

7a998073b68b60f3239c84e5329c70644b6d5158779ab31c3afb52f4e39b924cff937eb98a0c8cd55b77083fd5b88afadac2f0088c

8시 쯤 지나면 식당을 직원들이 폐쇄함. 식당에서 자리 차지하고 알박기 하던사람들이 갈곳잃고 어슬렁대기 시작하는건 덤.

7e9b8672bc8769f623e6f5974f9c70189ab502ce34f35f00d1145a2438b37af5a6b70e30cf90f9e7ccadbd3ffdb0d125b8ff849732

78ef8305b6861c8723e78ee24f9c7064904aadd34058ea7307f8116ed8442c8b08b22eefc231fbdc481bf29280a2c06605747792d5

0eef847fc486198723e9f3964f9c706d3e3386b8121579c858d3c9fafea09357e227ba3732a2e4cd2a4cb952e200ea716648c8e77f

099e8774c4806df723eff3e3439c706cb3e5fd37f4abf6c15199cfa085582e16dea5334ab914673a96ee75a75f3f72fcec3ec2afcd

어두워지면 별로 할 건 없고, 간간히 보이는 시골 어촌의 야경을 보는게 유일한 할거리. 인터넷이 불안정하니 폰도 하기 어렵고 그냥 이렇게 벼텨야함ㅋㅋ

789c8872b3f66af7239e87e2359c706bc8691877eea2285b536bc754b3684cb6bff8ec85830ca76dae1f66954f558bfcdad9e861cd

749e8873b2f760f623ebf396459c7065b11b5f3c15b1a53cf48b50774055918bce1f9f3215dd7f14aed7cea5d74c2359ffc61141a5

0be9837eb4801e82239ef7e3379c706f593637f02deee17c299d0589e01a3ce6a96825bec87d37a643490d6e28aa5c7c89886f41bb

7dea8275c382198423ea8391449c701ba51488ae3c0b008f82daed4547957b1531cf7d58c6c14dab2ff7f0ab6c67c5814141a621c8

7de4807fb7836f8223ea86e2479c7069bbfdc8233a3094b52e7602f82cd1fdd437d11e5760cbe179fb718c51aa1ff55a8b03b0dd0d

목포 인근으로 접근하며 차량 선적한 사람들이 차량 갑판으로 내려가 인원이 대거 빠지면 본격적으로 시설물들을 한산한 상태에서 둘러 볼 수 있음.

7fef8271b6831e87239985e1449c701c11a4661df088e805683860c9eefa63cabae6b4230a6a54f49deee3c0ae4dbe0f14dcbfb430

7ce48403b3f36ffe239c83ed439c706808f28710874a7989f154a5219b4b9ca46188294cacadac0337e8588cad42d29c9b2c7c8909

이코노미 객실은 2가지 종류가 있는데, 하나는 일본에서부터 이코노미로 쓰던 객실이고 하나는 한국에 들어오며 증설된 이코노미 객실임. 그냥 사진으로만 봐도 인테리어가 크게 달라 쉽게 구분 할 수 있음. 다만 객실 특성상 어떤 객실에 배정받아도 그다지 큰 차이는 없을듯?

7bec8272c4821c8023ebf793409c706ef02d43817b557b0e02d567c449c5ddabd2d28c2cf5c8c2aad40d7887cea68b2b626fda281d

목포대교를 지나고

09ee8003c6856cf5239cf5e64e9c701e513b724ff9d9a5e0dd40b68e987ebcf98e6a1137433448133acacdf99ee940675fde2eb9bc

유달산을 지나

0be98302b5f66087239a84e54f9c701cdcc57b740a9a3c702f18a130c395266cda09ad0457e4356e3444b43dbf90723b72fbf65233

도착. 목포항엔 01:00분 출발을 대기중인 퀸제누비아가 정박되어 있음

7ee98372b5836b83239d84ec429c701cda8c2d6e8c161e08137a6dd85225a72e9c3290a9831474ce7557fe04016cfd3abdffe261be

접안을 위해 배를 한바퀴 돌리는데, 이 과정에서 뒷쪽으로 후계 선박이 보임.

759bf374c7f31df7239af2e7359c7065c8479a98dd63df93699db79035c1fc3f3bbeea23679009c2e78c97c0f7e1867dc1d0a11bea

안녕 퀸메리

7ae58303c38b688423ef8096479c706bc96af28fad96d7465f38fb006b8fd4d9e3dd344427d00c361a34cb22b986df22167f9d1653

799b8070bdf36ff023e7f494409c70196bc1336c7087da6e2c699fa76ab8f498d4d564c9b2bdcb1299faf2ac9f5b448c4447014d57

21:38 하선. 저 탑승교를 저상이라고 해야하나ㅋㅋ

75e9f304b78b1af023e98593449c706c5238c89c325c4c75f7b84752cce5387a8822699dfb3485f7de150acb987d2aa205f3a34d06

항 앞에서 택시 잡기 직전에 마지막으로 찍은 모습 
아마 내 인생에서 마지막으로 이 배를 보는 순간일듯.

이후 택시타고 목포역으로 가서 21:57 막차 타고 집으로 올라감 배 늦으면 1박할 각오로 타고왔는데 운 좋게 잘 도착함.

- dc official App


출처: 교통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83

고정닉 31

9

원본 첨부파일 43본문 이미지 다운로드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타투가 보기 싫어 지우고 싶은 스타는? 운영자 22/09/26 - -
이슈 [디시人터뷰] '트리 오브 세이비어M' 김학규 대표를 만나다 운영자 22/09/23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696/2] 운영자 21.11.18 408437 198
79999 [중갤] “이상직 차명 소유 의혹 태국회사서 이스타에 65억 유입” [4] 미나Le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20 47 1
79998 [싱갤] 싱글벙글 독일 맥주축제 이상과 현실 [65] 레이퀀스뱅큐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15 17933 148
79997 [야갤] (찢갈이멸망)대통령실 주장 외신 반응 떴다 ㅋㅋㅋㅋㅋㅋㅋㅋ [771] ㅇㅇ(211.185) 12:10 23243 959
79995 [야갤] 뇌절몬 띠부씰.... 근황....jpg [117] ㅇㅇ(223.33) 12:05 4831 66
79993 [카연] 여우소년과 미소녀 2 [43] KimHeeY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0 5315 127
79992 [기갤] 헌재 앞에 설치된 한동훈 장관 응원 화환 [220] ㅇㅇ(211.234) 11:55 4373 124
79990 [싱갤] 싱글벙글 사이버펑크 제작자들의 속마음.jpgif [144] ㅇㅇ(182.222) 11:50 13969 63
79988 [국갤] “청와대 단 하루도 안 간다” 결심한 다른 이유 [247] AZ3811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40 9703 397
79986 [싱갤] 싱글벙글 믿기지 않는 러시아 군대의 현실 [393] ㅇㅇ(118.222) 11:35 26623 341
79985 [중갤] [단독] 文정부 5년간 비축농산물 5만3000t 버렸다…박근혜정부 8배 [186] 미나Le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30 6126 151
79984 [주갤] 배은망덕한 남초딩들... [454] ㅇㅇ(117.111) 11:25 17811 459
79982 [싱갤] 싱글벙글 공익 딜교..png [464] 릿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0 33009 561
79981 [국갤] [단독] 에너지공기업, 1.4조 들여 신재생법인 만들고 91명 '낙하산' [85] AZ3811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5 4731 114
79980 [야갤] 현재대통령과 비교되는 외교인싸 레전드 외교법 ㄷㄷㄷ.jpg [449] 아이템의연근볶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0 34777 882
79978 [주갤] 삼성 냉장고 유리도 펑 ㅋㅋㅋㅋㅋㅋㅋ [272] ㅇㅇ(125.143) 11:05 15380 233
79977 [국갤] 與 김종혁 " 野 박홍근, MBC 1보보다 37분 앞서 尹발언 언급… [574] 삼색냥집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0 6390 360
79976 [싱갤] 오싹오싹 노예를 자처하고 있는 러시아 유학생들 ㄷㄷ [22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55 31612 296
79973 [디갤] 카린이 몽골여행기 [43] 규라츠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45 2587 41
79972 [싱갤] 슬픔슬픔 물 차고 불 꺼진 주차장 "엄마 사랑해" 아들 목소리도 잠겼다 [318] ㅇㅇ(125.133) 10:40 16055 138
79970 [야갤] 북한 김정은 딸로 추정 되는 아이.jpg [738] ㅇㅇ(223.38) 10:35 41416 435
79969 [부갤] 러시아 핵사용시 미국 전쟁에 참전 [419] ㅇㅇ(124.56) 10:30 17904 174
79968 [국갤] 尹대통령, 비속어 논란에 "사실과 다른 보도로 동맹 훼손 위험… [544] 다섯살후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5 7616 177
79966 [싱갤] 싱글벙글 도쿄대생들의 기묘한 인터뷰..jpg [198] ㅇㅇ(61.82) 10:20 28194 274
79965 [군갤] 속보) 충남 홍성 하천 둑에서 권총 실탄 7발 발견 [129] NIS국정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5 19457 108
79964 [기갤] 대전 현대 아웃렛 화재 [199] ㅇㅇ(211.119) 10:10 11721 47
79962 [반갤] 네이트판 한녀 지능 레전드 [209] ㅇㅇ(118.127) 10:05 18448 240
79961 [국갤] [단독] 文정부, 中이 '한복' 인정했다더니… [300] AZ3811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0 12325 289
79959 [미갤] 이란의 절규 [123] talk(27.34) 09:50 11749 76
79958 [중갤] 한일 정상 약식회담과 관련된 정보 정리함 [184] 시발유동왜막아진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40 6943 88
79954 [자갤] 제네시스G90롱바디 엔진결함떳노.newsㅋㅋㅋㅋㅋㅋㅋㅋ [217] ㅇㅇ(124.52) 09:20 17493 302
79952 [오갤] [초스압] 맛있는게 뭔데?: 풍미를 느끼는 방법에 대하여 -2부 [111] 악어새_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0 6096 71
79950 [디갤] 찍었던 야경 모음 [44] 쥬시쿨자두맛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00 3603 43
79948 [F갤] 정보글) 기괴기괴 F1의 디자인 - 에어로다이나믹편 [96] M1NT0EI2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50 7858 256
79946 [군갤] 군대는 돈 많고 편해야 강해진다. [54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40 35451 644
79944 [트갤] 트M이랑 블아가 왜 사이가 안좋은지 정리해봤음 [176] 에이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30 10711 162
79942 [상갤] 터미네이터가 걸작인 이유와 놀라운 비하인드들(초스압) [129] ㅇㅇ(176.113) 08:20 15098 265
79940 [코갤] 싸펑게이 혹은 마이콜의 코코페 후기 [34] k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0 4189 34
79938 [싱갤] 싱글벙글 요즘 동남아에서 한국을 지칭하는말jpg [359] ㅇㅇ(211.36) 08:00 47831 345
79936 [앵갤] 힐링이었다!! [40] 숲속기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50 4825 45
79932 [식갤] 총채 손으로 다 때려 잡은거 같다. [75] 꼼고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30 7472 89
79930 [말갤] 데이터주의)내가 본 말딸갤러리 상황 [583] ㅇㅇ(175.125) 07:20 17078 367
79928 [중갤] 최근에 난리난 조크 바이러스 게임...jpg [292] ㅇㅇ(1.245) 07:10 38140 540
79926 [야갤] 5.18 암매장 진실 첫 확인.jpg [481] ㅇㅇ(223.38) 07:00 31567 362
79924 [야갤] 가양역 실종 이대남 강화도에서 하반신만 발견.jpg [1657/1] ㅇㅇ(221.151) 01:50 56484 718
79922 [군갤] 러시아 치장물자 수준 [557] smo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40 43443 349
79920 [싱갤] 깔끔깔끔 국방부에서 추진중이라는 4인용 생활관.jpg [65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0 36153 234
79917 [미갤] 경양식 돈까스 비교, 서울 vs 부산 [359] ㅇㅇ(223.38) 01:20 35361 142
79915 [야갤] ㅓㅜㅑ... 일본식 이름VS한국식 이름 ㄷㄷㄷ [705] 샨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0 59855 295
79913 [싱갤] 부모님기억을지워버리고싶어요…jpg [645] 늒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0 47970 478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