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카우프만 스타디움 다녀왔습니다

긍정(172.107) 2022.08.09 21:25:01
조회 7021 추천 87 댓글 68




엠마갤러님들은 상위 아마야구에 관심이 있으십니까?


저는 원래 크보부터 야구를 보기 시작해서 고교야구도 알음알음 찾아보는 편이었는데


지난 겨울에 한 번 본격적으로 고교야구 선수들을 찾아본 적이 있었습니다




7cf3da36e2f206a26d81f6e246857d6520


당시에 상당히 기대됐던 예비고3(현 고3) 선수 중 하나가 바로 경기상고 포수 엄형찬이었습니다


같은 포지션의 원주고 김건희, 경남고 김범석 등에 비해서 툴이 특출나게 좋은 것은 아니지만


고교 정상급 수비와 강한 멘탈이 상당히 마음에 들었습니다


제발 이번 신인 드래프트에서 포수풀 개박살난 키움이 지명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는데요


만두




7ff3da36e2f206a26d81f6e44687706ea6


다들 아시다시피 캔자스시티 로열스로 날라버렸습니다


아...


7




7ef3da36e2f206a26d81f6e64e857d6523


황족이 대체 왜 엄형찬을 데려왔는지 아직도 이해가 안 됩니다


당장 40인 로스터에만 해도 커리어로우 시즌이라고 욕 먹는 게 16홈런인 믈브 최고의 공격형 포수 살바도르 페레즈,


작년에 더블A 트리플A 전부 박살내고 올해 빅리그에서 옵스 .762에 13홈런 까고 있는 98년생 루키 MJ 멜렌데즈,


그리고 MZ세대 2년차 신인 세바스찬 리베로 있는 데다가


마이너에도 작년 3라에서 지명한 03년생 카터 젠슨, 하이싱글A 털어먹고 있는 2년차 대졸 루카 트래쉬 있으면


대체 뭐가 아쉽다고 상위 포수를 업어왔을까요???


똥크보에는 이번 드랩 상위 라운드에서 포수 유망주 지명 못하면 그냥 미래가 안 보이는 구단이 있는데?????




79f3da36e2f206a26d81f6e647837d694c


이 괘씸한 놈들 얼마나 잘하는지 확인하려고


직접 찾아갔습니다


뭐?




78f3da36e2f206a26d81f6e74e88706894


카우프만 스타디움의 트레이드 마크 중 하나인 나선 모양의 계단


하지만 쓰는 사람은 아무도 없었습니다




7af3da36e2f206a26d81f6e74487716d14


4층 내야석이 있는 복도까지 에스컬레이터가 설치되어 있었기 때문입니다


96년도엔가 개장한 화싹네 개런티드 레이트 필드도 2층으로 가는 에스컬레이터 외에는 전부 고장이었고


리글리 필드는 아예 에스컬레이터가 없길래 '보통은 계단으로 올라가는 게 당연한가 보다~' 했는데


73년에 개장한 카우프만 스타디움에 에스컬레이터가 잘 되어있는 걸 보면


그냥 시카고에 있는 야구장 두 개 시설이 구린 것 같네요


아님 말고


찡긋




75f3da36e2f206a26d81f6e6458673646f


꺼무위키에 카우프만 스타디움이 다저 스타디움이랑 같이 MLB에서 유이한 완전 대칭형 야구전용구장이라 적혀 있길래


어쩌라는 거지 싶었는데 막상 이렇게 야구장 전경을 내려다보니 확실히 대칭형 구장만의 멋이 있는 듯했습니다


시카고, 세인트루이스에 있는 두 구장과 달리 도심 밖에 있어서 외야 밖에 고속도로와 평지만 펼쳐져있다 보니


뭔가 가슴이 탁 트이는 것 같았고요




74f3da36e2f206a26d81f6e3418370655c


신기하게도 내야 이곳저곳에 좌석을 안내해주는 구장 직원들이 위치해 있었습니다


선수 영입에 돈을 많이 안 쓰는 스몰마켓 팀일 뿐이지 구단에 돈이 없는 것은 아닌가 보네요




7ced9e2cf5d518986abce89545837668df09


카우프만 스타디움은 도심으로부터 조금 떨어진 곳에 위치한 야구장이라서 그런지


경기장 밖에는 정말 사방에 주차장밖에 없고 외야에 모든 부대시설이 몰려 있었습니다




7cec9e2cf5d518986abce8954486766b3e6c


어느 야구장에나 하나씩은 다 있는 경기장 내 호프집도 있고요




7ce89e2cf5d518986abce8954285746da454


골프장, 미니 야구장, 그리고 심지어 회전목마까지 있습니다


사람들이 경기 중에도 외야 저 멀리서 회전목마를 타고 놀고 있었습니다


이해는 잘 안 가는데 아무튼 그랬습니다


그래.




7cef9e2cf5d518986abce8954580726d3ca7


경기장이 도심으로부터 멀리 떨어진 곳에 있어서 제일 좋은 점 중 하나는


탁 트인 하늘 아래서 야구를 볼 수 있다는 점 같습니다


사실 경기장이 그렇게 막 웅장하지는 않은데 자꾸만 괜히 기분이 좋고 들뜨는 것 같더라고요


가을 즈음에 오면 정말 좋을 것 같습니다




7ce99e2cf5d518986abce8954287726f883e



카우프만 스타디움의 트레이드 마크 중 하나인 분수


제가 황족 팬이고 캔자스시티 사는 사람이라면 1년에 하루 정도는 경기장 와서 하루종일 분수만 보고 있을 것 같을 정도로


분수가 정말정말 보기만 해도 시원하고 아름다웠습니다


2012년에 외야 관중석을 만들기 전까지는 분수의 규모가 더 커다랬다고 하던데 참 아쉽네요




7cee9e2cf5d518986abce89544827c656b36


그런데 외야에서 경기장을 보고 있으면 왜 외야 관중석을 만들었는지 알 것 같기도 합니다


1




7ceb9e2cf5d518986abce8954488746b5b9e


좌측 외야에 구단 명예의 전당&박물관 건물이 있습니다


입장료는 무료입니다




7ce59e2cf5d518986abce89544897665f2e1


로열스의 투수 졸스신 그레인키




7ce49e2cf5d518986abce8954481776ce94c


불펜에서 뜯어온 불펜 콜 박스ㅋㅋ




7fed9e2cf5d518986abce89544857564df72


이날 기온이 최고 36도까지 치솟았던 무시무시한 더위를 자랑한 날이라서 그런지


한창 경기 중인데도 박물관에 사람이 굉장히 많았습니다


출입구 앞에 서있던 직원 할아버지 분들이 굉장히 친절하셨던 거랑


올드팬들이 박물관 복도에 서있던 직원과 황족 얘기로 이야기꽃을 피우던 게 기억에 남네요




7fec9e2cf5d518986abce8954581726bebc9


캔자스시티가 바베큐에 진심인 도시라서 그런지


경기 시작 전부터 주차장 이곳저곳에서 천막을 치고 바비큐를 굽는 황족팬들이 보였고


경기장에서 파는 음식들도 전부 고기를 굽는 데 진심이었습니다


평범한 햄버거도 패티 굽는 냄새부터가 달랐고 핫도그 대신 핫도그 빵 안에 스테이크를 잔뜩 넣은 음식을 팔더라고요


치즈 스테이크 그라인더라는 음식인데 다시 생각해도 군침이 나올 정도로 맛있었습니다





경기 분위기 자체는...


분명 치열한 경기였는데 별로 재미가 없었습니다


일단 황족네가 너무 오랫동안 하위권에서 놀아서 그런지 토요일 저녁 경기임에도 사람이 너무 없어서


오히려 보스턴 레드삭스 팬들의 응원 소리가 더 클 정도였습니다


귑스나 화싹 경기서 그랬다간 바로 여기저기서 욕 박히는데


여기는 홈팬 관중수가 쪽수에서 압도적이지 않아서 그런지 그런 일은 없었습니다


제 앞에 앉아 계셨던 어떤 아재는 응원하는 선수가 범타로 물러나니깐 "I still love you!"라고 외치더니


1회 끝나고 집에 가셨습니다...


분위기가 그랬습니다


46




7fef9e2cf5d518986abce8954581726966da


그래도 경기장은 너무 이뻤습니다


해가 질 무렵에 너무 더워서 물 좀 마시려고 외야로 내려왔는데(정수기가 외야밖에 없었음)


하늘이 주홍빛으로 물들기 시작하는데 그 아래서 다들 펜스에 기댄 채 경기를 보는 모습이 너무 낭만 넘치더라고요


응원팀이 몇 년째 야구를 못해도 그냥 주말에 혹은 일이 끝나고 찾아와서


맛난 음식을 먹고 수다를 떨며 하루를 로열스 선수들과 함께 마무리하는 관중들...




7fee9e2cf5d518986abce8954581716cf3a6


이런저런 생각이 드는 경기 직관이었습니다


황족이 황족이던 시절에 구단 초청 받아서 직관한 이성우씨가 참 부러웠던 저녁이었고


엠마갤러님들도 시간 되시면 한 번 들르십쇼...




출처: MLB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87

고정닉 15

3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전쟁 나면 가장 열심히 전투에 임할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2/10/03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707/2] 운영자 21.11.18 430554 206
82751 [싱갤] 안싱글벙글 수능 개소리 top 3 [144] T-03-46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0 21232 180
82749 [주갤] [블라같이보자] 러시아,우크라녀 만나는법 알려주는 현대차 [90] 블라같이보자(115.143) 09:00 4604 150
82748 [싱갤] 싱글벙글 다시 보니 선녀 같은 반지의 제왕 [110] ㅇㅇ(180.182) 08:50 5821 40
82746 [루갤] 오륙도 갔다왔는데 고기없음 [59] 97nam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40 2062 19
82744 [데갤] [코스1] 덫구 ,런구 , 스띵 스티브 코스프레 [52] ㅇㅇ(116.40) 08:30 2879 90
82743 [주갤] 실제 베트남 국제커플 사례 [541] ㅇㅇ(158.255) 08:20 15659 300
82741 [일갤] [가을여행]교토 가을여행 [29] ㅇㅇ(125.133) 08:10 1777 26
82739 [싱갤] 싱글벙글 너무 벌어진 게이들에게 꿀팁 주는 게이바 마담.jpg [29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0 29577 81
82738 [닌갤] 모동숲 사고 슈마메, 51보드겜을 삭제해버렸습니다... [38] kalimb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50 7643 66
82734 [싱갤] 싱글벙글 도신 [95] ㅇㅇ(61.74) 07:30 7276 49
82733 [위갤] KY bourbon trail - 2/2 [15] 고킷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1426 18
82731 [군갤] 안아줘요... [130] 기신고래(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0 18525 147
82729 [싱갤] 위협위협 현대미술 [133] ㅇㅇ(97.108) 07:00 25867 188
82728 [군갤] 핀란드의 군생활을 알아보도록 하자 [390] 블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55 30752 298
82726 [오갤] 북해도 삿포로 스시야 [스시도코로 아리마] 후기 [99] 아드복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45 6912 41
82724 [디갤] 하늘, 바다, 그리고 백븨 [50] ㄱㅋ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5 4281 21
82722 [싱갤] 싱글벙글 육군 조교 출신 연예인들 [349] ㅇㅇ(118.45) 01:25 26001 132
82720 [장갤] 만화) 미국 살 끄니까 -8화 [64] 낙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5 7014 75
82718 [싱갤] 싱글벙글 부팅 화면 [439] ㅇㅇ(119.197) 01:05 28841 147
82714 [일갤] 교토는 평범한 길거리, 그리고 골목에서 진가가 나타난다 [202] WATERMA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45 13637 156
82712 [컴갤] *스압주의 내일 고소되나 경찰서 가 ㅜㅜ… [685] ㅇㅇ(59.26) 00:35 35133 524
82710 [싱갤] 싱글벙글 현실에 존재하는 공작들과 그들의 영지...jpg [266] ㅇㅇ(125.131) 00:25 18840 122
82708 [디갤] 불꽃놀이(2017) [66] Pohjal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15 5131 46
82706 [싱갤] 싱글벙글 인생에서 섹스 처음으로 할 때 꿀팁 [648] 경부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05 67013 703
82704 [5갤] 스압) 2022.04.20 후지큐 하이랜드 5등분의 신부 콜라보 후기 [52] 미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6 4384 26
82702 [싱갤] 싱글벙글 K-비에고.jpg [217] ㅇㅇ(125.134) 10.06 53281 546
82700 [군갤] 2022년 북한 미사일 발사 통계 [18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6 14705 74
82698 [기음] 롯데리아 신제품 힙앤핫 치킨버거 후기.jpg [351] dd(125.128) 10.06 33546 232
82696 [위갤] 위린이 술마시다 궁금해서 적어본 숙취에 관한 잡설. [99] 무감성찍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6 11677 35
82692 [디갤] Overground Railroad [59] 구토고통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6 4948 38
82690 [싱갤] 싱글벙글 월드컵 시뮬레이션 근황 [372] ㅇㅇ(210.218) 10.06 29283 97
82688 [던갤] (던갤낚시+요리) 던붕이의 가을 산천어 낚시(스압) [93] 고정닉이라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6 6385 80
82686 [부갤] 오늘자 블라인드...폭풍은 이제 시작... [335] ㅇㅇ(118.235) 10.06 51674 444
82684 [주갤] (장문)집에서 벌꿀술(mead, 미드)을 만들어보자 [125] 주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6 8647 157
82682 [중갤] 이전에 18세 이용가로 등급 올라간 게임을 알아보자 [632] ㅇㅇ(223.38) 10.06 44932 552
82680 [싱갤] 싱글벙글 결혼식 하객 아르바이트... jpg [67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6 62663 557
82678 [독갤] <가진 돈은 몽땅 써라>-호리에 다카후미 후기 [188] 퀸리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6 11881 69
82676 [야갤] 재외동포청 신설로 조선족들도 혜택 받을 수 있게 됨.jpg [978] ㅇㅇ(220.71) 10.06 20241 510
82674 [모갤] (스압) 요크 철도박물관 후기 [56] 미소천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6 4889 45
82670 [주갤] 합가거부 후 퐁퐁이 태도가 변해서 ㅈ같다는 한녀 [368] 스나이퍼갑(222.114) 10.06 36662 434
82668 [로갤] 좆밥이 핑까하는 오프로드의 다양한 노면들 [74] 뇌동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6 7872 25
82666 [스갤] 한번 써본 사람들은 다신 안쓴다고 하는 스마트폰 시리즈 [762] ㅇㅇ(211.246) 10.06 48253 522
82664 [야갤] 강남 오토바이 비키니녀 엉만튀한 남자 결국 고소.jpg [872] ㅇㅇ(86.48) 10.06 52177 536
82662 [힙갤] 스윙스가 피네이션 들어가서 한 일 정리 [233] A$AP아라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6 34680 707
82660 [로갤] 팻바 국종 4-5일차 [45] Lainlov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6 3767 17
82658 [원갤] 타로마루 코스플레이어 감사인사 하러 왔어요!! [299] 순두부볶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6 19626 401
82656 [싱갤] 싱글벙글 미국에 있다는 비빔밥 뷔페 [614] 211.36(180.71) 10.06 41961 350
82654 [자갤] 중고차 사이트의 차량 평가.jpg [416] ㅇㅇ(116.44) 10.06 38489 473
82652 [기갤] 윤석열이 없애버린 지원예산 모음.jpg [1583] ㅇㅇ(39.7) 10.06 32957 409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