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이제 카톡으로 송금하기 못한대앱에서 작성

ㅇㅇ(223.38) 2022.08.18 13:50:01
조회 46181 추천 297 댓글 843

1ebec223e0dc2bae61abe9e74683766d11166cbef70f08502bdb93735d7b65f3e0e3a9cb1fea3483265c514b3f8cdf8da22b857f7591eb716004


[단독]금융위 법안 개정... '카톡 송금하기' 금지

                
                        
        


최근 금융위원회가 마련한 전자금융거래법(이하 전금법) 개정안에 선불충전 기반 간편 송금을 금지하는 방안이 담겼다. 송금을 계좌거래만 국한하는 내용을 추진해 시대를 역행하는 '초유의 족쇄규제'가 될 가능성이 커졌다. 개정안이 통과되면 카카오톡 송금하기 등 소비자 다수가 이용하는 간편송금을 할 수 없게 된다.

금융당국과 업계에 따르면 전금법 개정안에 무기명 선불충전을 이용한 송금·이체를 금지시키고 은행 계좌간 송금·이체만 허용하는 방안이 포함됐다. 상대방 계좌를 몰라도 간편하게 송금·이체할 수 있는 간편송금이 금지되는 것이다. 그럴 경우 계좌가 없는 미성년자와 외국인 송금도 가로막히게 된다. 간편송금 서비스를 선보인 카카오페이와 토스, 네이버파이낸셜 등은 직격탄을 맞는다.

가장 대중화된 '카카오톡 송금하기'를 예로 들면, 상대방 계좌를 몰라도 카톡 계정만 있으면 간편하게 송금이 가능하다. 서비스는 사용자가 자신의 선불 계정에 카카오머니를 충전한 후 상대방 카톡 계정으로 소액을 송금하는 형태다. 전금법 상 선불머니의 1회 충전·결제 한도는 각각 50만원(기명식 200만원)이다.

무엇보다 부모 동의가 없으면 은행 계좌를 개설하지 못하는 청소년도 전금법 개정안 영향권에 직면하게 된다. 청소년의 경우 카카오페이, 토스 등 주로 비계좌 기반 청소년 대상 특화 서비스를 제공하는 빅테크 앱에서 선불충전을 이용한 간편송금을 즐겨 사용하고 있다. 빅테크 앱에서 자주적인 금융생활을 영위하면서 최근 금융권 새로운 핵심 사용자층으로 부상했다.

금융위가 선불머니 간편송금을 제한한 것은 신설한 '자금이체업' 때문이다. 금융위는 빅테크·핀테크 기업이 전자자금이체업이 아닌 선불전자지급수단업에만 등록해 실명확인 의무가 없는 선불계정을 발급해 자금세탁에 악용될 우려가 있다고 봤다.

선불충전을 이용한 간편송금 핀테크 기업은 직격탄을 맞게 된다. 선불계정에 등록한 은행 계좌를 바탕으로 본인 실지명의를 다시 확인하는 기능을 추가해야 하기 때문에 사용자 불편도 가중된다. 이는 정부가 추진 중인 마이데이터 서비스 핵심인 종합지급결제사업자 지정 계획을 전면 백지화하는 셈이어서 업계 혼란만 가중되고 있다.

핀테크 업계 관계자는 “선불충전 기반 간편송금 서비스를 활용한 혁신 서비스가 계속 나오는데 이를 은행 계좌 기반으로 제한하는 것은 정부가 핀테크의 혁신 성장 사다리를 걷어차는 셈”이라고 지적했다.

금융위 관계자는 “신설하는 자금이체업 라이선스는 기존 선불업자라면 대부분 큰 문제 없이 획득할 수 있을 것으로 본다”며 “첫 전금법 개정안이 나온지 2년여가 흘렀는데 핀테크 업체가 이제서야 자금이체업 도입 문제를 제기하는 것은 이해되지 않는다”고 일축했다.

        
        
                

                        배옥진 withok@etnews.com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030/0003037695?sid=101
                

        



출처: 기타 국내 드라마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297

고정닉 61

27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타투가 보기 싫어 지우고 싶은 스타는? 운영자 22/09/26 - -
이슈 [디시人터뷰] '트리 오브 세이비어M' 김학규 대표를 만나다 운영자 22/09/23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696/2] 운영자 21.11.18 408784 198
80063 [국갤] 尹대통령 "보이스피싱·스토킹에 '범죄와의 전쟁' 선포" [28] 3075#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15 996 112
80062 [싱갤] 심술심술 ㅈ같은 말투 [160] ㅇㅇ(119.192) 16:10 10251 109
80059 [야갤] 대통령실 "비속어 입장 안 밝힐 것" [195] 초밥츙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00 3298 73
80056 [출갤] 4050 감성 모음.jpg [295] ㅇㅇ(59.9) 15:50 9950 337
80055 [싱갤] 싱글벙글 현재 인류 최후의 원시부족이 사는 섬 [245] ㅇㅇ(112.162) 15:45 23953 307
80054 [야갤] ㅓㅜㅑ... 일본의 회사 문화에 대해 알아보자...job [182] 샨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40 9999 106
80052 [중갤] [단독]'탈원전 인사'가 댄 돈으로 '삼중수소 백서' 내는 원안위 [57] 미나Le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35 3697 50
80051 [주갤] 충격받은 김희철 [178] CoolInsigh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30 15010 259
80049 [중갤] 김경수 옥중에서 "부·울·경 행정통합 대응방안" 내놓았다 [172] ㅇㅇ(211.36) 15:25 3375 16
80047 [국갤] 시민단체 헌법소원 "검수완박에 고발인 이의신청 삭제.. [36] 삼색냥집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20 3220 111
80046 [야갤] 속보) 좌비씨 ㅈ됐다!!!!! 결국 앙망문 입갤ㅋㅋ(찢갈이 멸망) [633] ㅇㅇ(118.235) 15:15 22041 764
80043 [미갤] 서해 공무원 피격’“정부, 사망 당일 알았다” 진술 확보 [93] ㅇㅇㅇ(218.235) 15:05 5795 261
80042 [중갤] [단독] 文정부 ‘보 개방’ 피해로 16억 배상했다…환경부 은폐 의혹 [123] 미나Le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00 6185 140
80041 [해갤] 이천수 근황.jpg [212] ㅇㅇ(172.226) 14:55 18992 313
80039 [야갤] 만취 여성 모텔 끌고가 직장동료 불러 함께 성폭행.jpg [575] ㅇㅇ(86.48) 14:50 23387 144
80038 [싱갤] 싱글벙글 디지몬이 포켓못한테 ㅈ발린 이유 [359] ㅇㅇ(175.198) 14:45 31533 487
80037 [군갤] 영화 리뷰) 러시아의 시점에서 본 돈바스 전쟁 (스압) [17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40 13181 87
80035 [알갤] 오사카 타카무라와인 [74] 알파카목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35 3923 11
80034 [싱갤] 싱글벙글 키 220cm 슈퍼울트라 알파메일...jpgif [586] ㅇㅇ(122.42) 14:30 33828 319
80033 [야갤] 한국과 깊은 인연 글래머 스시녀 아이돌..jpg [311] ㅇㅇ(185.153) 14:25 53027 931
80031 [기갤] 낼헌재 한동훈피해서 민주당 런했음 [301] ㅇㅇ(220.117) 14:20 11606 368
80029 [미갤] 한국 환율...gif [676] ㅇㅇ(218.144) 14:10 24589 279
80027 [유갤] 해외대학이 대기업 취직에 유리한 이유 (4) [279] (119.64) 14:05 14483 48
80026 [서갤] (스압주의)날이면 날마다 안오는 코스코레 후기 [56] 보틱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00 6188 27
80025 [국갤] 권성동 "민주당·MBC, 대국민 보이스피싱...정언공범" [313] llllll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55 6831 327
80023 [토갤] (스압)혐오에 찌든 닭갤의 유일한 구원... [57] 민트맛라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50 10288 75
80022 [기갤] 이재명 "말리면, 날리면으로 들릴 수도…사실 확인 분명히해야" [295] ㅇㅇ(117.111) 13:45 12262 160
80021 [중갤] [단독] 박원순 서울시, 강남 빗물터널 반대 단체에 수천만원 지원 [291] 미나Le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40 12875 404
80019 [싱갤] 싱글벙글 우크라이나 전쟁으로 가장 이득을본나라.jpg [575] ㅇㅇ(218.154) 13:35 42061 434
80017 [국갤] [단독]강의동 없는 한전공대…임대료만 ‘125억’ 쓴다 [147] AZ3811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25 9026 182
80015 [코갤] 기재부 전 차관 "국민이 달러 과도하게 산다" [414] ㅇㅇ(110.76) 13:20 15264 379
80014 [토갤] 토붕이의 그레이스 피규어 작업기 에오 [182] 공장장3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15 5630 70
80013 [해갤] 박지성이 생각하는 2002 vs 2022 국대 [405] ㅇㅇ(182.222) 13:10 20940 614
80011 [새갤] 당시 '성남 FC' 대표 소환 '明 최측근' 정진상이 좌지우지 [109] R200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05 2811 90
80010 [갤갤] 잇섭 z폴드4 한달 사용기 영상 요약(유튜브캡쳐 [385]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00 22120 269
80009 [국갤] [단독] 대우조선해양, 21년만에 한화에 팔린다…정부·산은, 매각 확정 [180] 삼색냥집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55 8979 122
80007 [싱갤] 싱글벙글 이쁜 급식이 성인 남자를 만나게 되는 과정 [30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50 50569 344
80003 [국갤] 박홍근 "尹, 오늘 결단 안 내리면 내일 박진 해임안 발의" [230] AZ3811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35 7494 79
80002 [야갤] 성공한야붕이.. 주말밤 나홀로 화끈하게 FLEX~~ [466] ㅇㅇ(218.236) 12:30 36823 918
80001 [중갤] 충격... 최신 인디게임의 카메오...jpg [267] ㅇㅇ(121.124) 12:25 40123 169
79999 [중갤] “이상직 차명 소유 의혹 태국회사서 이스타에 65억 유입” [52] 미나Le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20 4608 90
79998 [싱갤] 싱글벙글 독일 맥주축제 이상과 현실 [272] 레이퀀스뱅큐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15 41473 427
79997 [야갤] (찢갈이멸망)대통령실 주장 외신 반응 떴다 ㅋㅋㅋㅋㅋㅋㅋㅋ [1118] ㅇㅇ(211.185) 12:10 37118 1374
79995 [야갤] 뇌절몬 띠부씰.... 근황....jpg [371] ㅇㅇ(223.33) 12:05 27996 284
79993 [카연] 여우소년과 미소녀 2 [70] KimHeeY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0 9127 150
79992 [기갤] 헌재 앞에 설치된 한동훈 장관 응원 화환 [413] ㅇㅇ(211.234) 11:55 10896 272
79990 [싱갤] 싱글벙글 사이버펑크 제작자들의 속마음.jpgif [251] ㅇㅇ(182.222) 11:50 26401 116
79988 [국갤] “청와대 단 하루도 안 간다” 결심한 다른 이유 [437] AZ3811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40 20607 639
79986 [싱갤] 싱글벙글 믿기지 않는 러시아 군대의 현실 [702] ㅇㅇ(118.222) 11:35 42027 579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