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국제 롤러코스터의 날]여러 롤러코스터 디자인 및 시공사에 대해 알아보자1

ㅇㅇ(147.47) 2022.08.18 18:15:01
조회 6689 추천 43 댓글 48

평소부터 롤러코스터에 관심이 많은 유동임


롤러코스터의 날을 맞아 평소에 외국에서 유명한 여러 롤러코스터 디자인/시공사들 및 얘네가 만든 롤러코스터에 대해 글을 한 번 써보려 함


세상에는 상상 이상으로 많은 롤러코스터 제작사들이 있으나, 여기서는 그 중에서도 평가가 좋은 편에 속하고 국내에 더 들어왔으면하는 시공사들 중, 철제 롤러코스터를 주로 만드는 회사들에 대해 중심으로 적어 볼 계획


쓰다보니 글이 길어져서 글 몇 개로 나눠써보려고 함.

사진들은 그냥 구글에 나오는거 가져다 썼음



1. Intamin


창립 : 1967년, 스위스

국내 롤러코스터 : 아트란티스(2003), T-express(2008)

 

국내에서 롤러코스터나 놀이공원에 관심이 있다면 누구나 들어봤을 만한 이름인 인타민. 롯데월드/에버랜드의 메이저 롤러코스터라 할 수 있는 아트란티스와 T-express 를 설계한 회사이며, 롯데월드 자이로스윙, 자이로드롭 역시 인타민의 제품임.

 세계에서 가장 높은 롤러코스터인 "킹다카", 가장 빠른 롤러코스터인 "포뮬러 로사" 등 여러 기록적인 롤러코스터들을 설계했다는 데에서 알 수 있듯이, 굉장히 도전적이고 혁신적인 컨셉을 많이 시도하기로 유명한 회사임. 반면 그만큼이나 실패한 사례들이나나 복잡한 기술적 요소들로 인해 자주 고장이 난다는 단점이 있어왔다. 


인타민은 설립 초창기에는 롤러코스터로 대단히 유명한 회사는 아니었으나, 80년대부터 슬슬 대규모 프로젝트를 맡기 시작하더니 90년대 후반에 최초로 100마일/시를 넘는 롤러코스터(Six Flags Magic Mountain의 Superman)을 제작하며 크게 주목 받기 시작했고 2000년대에 이르러 최초의 기가코스터(300피트보다 높은 풀 서킷 코스터) Millenium Force를 제작하고, Top thrill Dragster/King Da Ka 등의 런치 코스터, Maverick 을 비롯한 Blitz Coaster 모델을 제작하면서 황금기를 맞이하게 된다. 국내에 아트란티스, T-express를 들여다 놓은 때도 이때고.


그러나 2010년대 들어 다양한 사고와 잦은 고장으로 인해 미국에서 기피하는 롤러코스터 제작사가 되었음. 실제로 2000년대 인타민의 최대 고객이라 할 수 있는 시더포인트의 소유회사 Cedar Fair가 2010년 Intimidator305 를 마지막으로 인타민 코스터를 더 이상 설치하지 않고 있음.


2010년대 말부터는 제2의 황금기를 맞이할 것으로 보이는데, 중국, 유럽에 메가 코스터(에어타임에 초점을 맞춘 롤러코스터)를 여럿 설치하고, 올랜도 Universal world of adventure에 현재 세계 최고의 롤러코스터 중 하나로 평가받는 Velocicoaster 를 들여다 놓으며 미국 시장에서의 선호도도 높아질 전망. 무엇보다 새로 만든 코스터들이 이전보다 가성비도 좋으면서 가장 기피하던 이유였던 안정성이 크게 개선된 모습을 보여주고 있기 때문.


내가 에버랜드 사장이었으면 Intamin 사의 런치 코스터는 꼭 들여다 놓고 싶은 모델 중 하나다. 부산 롯월 자이언트 디거처럼 급발진하는데 훨씬 강렬하고 스릴있는 기종이라 보면 됨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541aaf93df2a3

<Six Flags Gread Adventure, 세계 최고의 우든 코스터 중 하나인 El Toro(T-express와 같은 기종임), 뒤에는 킹다카>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c61f22c469de2

<유니버설 올랜도, 세계 최고의 코스터 중 하나로 평가받는 Velocicoaster>


2. B & M (Bolliger & Mabilard)


창립 : 1988년, 스위스

국내 롤러코스터 : 파에톤(2007), 드라켄(2017)


B & M은 앞서 언급한 인타민의 하청(?)은 아니고 동업자였던 Giovanola라는 회사에서 일하던 두 디자이너 (Bolliger / Mabillard)가 회사에서 나와서 설립한 회사이며,  기존에 Arrow Dynamics(롤링 엑스트레인의 제작사)가 중심에 있던 롤러코스터 업계에 혜성 같이 등장해 90년대를 풍미한 롤러코스터 회사라 할 수 있음.

대표적인 기종으로는 90년대 롤러코스터의 최고 혁신이라 할 수 있으며 경주월드 파에톤이 속한 인버티드(Inverted) 롤러코스터, 드라켄을 포함하는 다이브(Dive) 코스터 기종, 일본 유니버셜에도 있는, 슈퍼맨 자세로 탑승해서 날아가게 되며 일본 유니버셜에도 있는 플라잉(Flying) 코스터 기종, 큰 하강과 에어타임을 주력으로 하는 하이퍼(Hyper) 코스터 기종, 2010년대 들어 생긴 윙(wing) 코스터 기종 등등... 특이한 점은 거의 모든 롤러코스터가 똑같이 생긴 레일을 사용한다는 것임. 파에톤이랑 드라켄 보면 그 특유의 네모난 중심부 양옆으로 두 줄기의 레일이 있는 그 형태 있잖아. 그 레일을 모든 코스터에 사용하고 그렇게 생긴 롤러코스터는 거의 대부분 B & M 사의 작품이다.

B & M 코스터들의 최대 장점이라고 한다면 엄청난 인원 수용과 탁월한 안정성이라 할 수 있다. 그에 비해 단점은 전반적인 가격대가 굉장히 비싸다는 것.

90년대에는 롤러코스터 업계의 혁신을 주도하던 회사였으나 최근에는 비슷비슷한 기종들만 설치한다는 비판도 있다.


viewimage.php?id=2cb0c535e0df3da87aafd7a71d&no=24b0d769e1d32ca73fea86fa11d02831b90f21e27196ceb8405642d107e95c02cd853b9b0c83e5f6dfa4f478a65e149e20a3d1bef948d2fd1f6e54462db64caef262227e21e9540a

<B & M사의 걸작으로 평가 받는 기가코스터 Fury 325. 리프트 힐을 가진 가장 높은 코스터라는 타이틀 보유>



3. RMC (Rocky Mountain Construction)


창립 : 미국, 2001년

국내 롤러코스터 : 없음


아마 많은 롤러코스터 덕후들이 꼭 타보고 싶은 기종을 보유하고 있는 회사가 바로 이 RMC가 아닌가 생각된다.

2001년에 창립하긴 했으나 이 때는 롤러코스터 디자인을 하진 않았고, 사실상 롤러코스터 시공사였다. Intamin을 도와 국내에 T-Express를 시공한 업체가 바로 RMC임. 

2010년대 초, "오래되고 낡고 인기없는 우든 롤러코스터를 훨씬 스릴넘치고 재밌는 하이브리드(목재 지지물과 철제 트랙으로 이루어진) 코스터로 바꾸는" 것을 내세우며 롤러코스터 설계를 맡기 시작했는데, 첫 작품으로 미국 Six Flags over Texas 의 Texas Giant를 New Texas Giant로 바꾸는 프로젝트를 진행했으며 결과는 매우 성공적. 이때부터 지금까지 롤러코스터 애호가들에게 가장 사랑받는 롤러코스터 제작사로 자리잡게 됨.

이 하이브리드 코스터 기종이 혁신적이었던게, 기존 우든 롤러코스터 구조물을 많이 사용해 굉장히 가격이 싼데도 불구하고 굉장히 스릴 넘치고 재밌으면서도 승차감이 매우 부드러운 롤러코스터라는 것. 여기에는 전설적인 롤러코스터 디자이너 Allen Schilke 의 디자인이 기여한 바가 큼. Zero-G Stall, Wave turn, Outward-banked hill 등의 다양한 롤러코스터 구성요소들을 자사 롤러코스터에서 선보였고, 이 다양한 구성요소들이 전체 레이아웃에 굉장히 자연스러운 흐름으로 녹아들어가 있음. 또한 인버젼과 에어타임 모두 굉장히 강렬해서 처음 타보면 충격적인 수준임. 에어타임은 티익스프레스랑 동급인 수준이고 그러면서 인버젼도 여기저기 들어가있음.

하이브리드 코스터 외에도 순수 목재 롤러코스터도 4개 설치했는데 역시나 모두 굉장히 반응이 좋음. 그러나 2010년대 말부터는 잘 안 만들고 있고 Ground-up으로 하이브리드 코스터를 설치하기 시작하며 사실상 단종된게 아닌가 함. 또 Raptor라 불리우는 싱글레일 기종도 카탈로그에 있는데, 1열에 1명씩만 타게끔 되어있고 그 덕분에 굉장히 강렬한 탑승감을 느끼게끔 설계할 수 있다고 함.


국내 놀이공원에 꼭 들어왔으면 좋겠다. 경주월드 다음 롤러코스터 RMC 가자...(여기빼곤 이런거 들여올만한 놀이공원이 우리나라에 안보이기도 함) 사실 옆동네 일본에도 하나 있고 이게 내가 타본 유일한 RMC인데 진짜 최고임.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b6d67953421

<2018년 미국 시더포인트에 설치되어 세계 최고의 롤러코스터라는 평을 들은 Steel Vengeance. 가장 많은 에어타임이라는 타이틀 보유>



Hakugei: A Whale of a Ride — Coaster Bot

<옆나라 일본의 나가시마 스파랜드에 있는 Hakugei. 내가 타본 유일한 RMC인데 진짜 존나 재밌음>


글이 너무 길어져서, 나머지는 다음 글에 써봄.

Mack Rides, Vekoma,  Gerstlauer, S&S에 대해서 써볼까 함.



출처: 놀이공원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43

고정닉 11

2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타투가 보기 싫어 지우고 싶은 스타는? 운영자 22/09/26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697/2] 운영자 21.11.18 416156 198
81019 [식갤] 4월부터 현재까지 베란다변화 [130] 구름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55 9247 80
81017 [디갤] Arsenal of Democracy [52] MilK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45 4163 39
81015 [싱갤] 싱글벙글 신삼국지(feat.쬬).jpg [177] ㅇㅇ(180.182) 01:35 16772 165
81013 [장갤] 만화) 미국 살 끄니까 7화 [41] 낙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5440 52
81009 [레갤] 드디어 중세여관 해창 복원 완료했다!! [66] 중세레붕이(24.17) 01:05 6870 75
81007 [싱갤] 싱글벙글 바이든 또 말실수 [395] ㅇㅇ(112.162) 00:55 34666 393
81005 [그갤] 꼴리는대로 그린거 모음 [59] ㅇㅇ(175.203) 00:45 9916 48
81003 [디갤] 오랜만의 음식사진 (Z24-120) [30] 체르마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35 4192 23
81001 [K갤] 주문토끼 콜마르 성지 순례 [53] 업사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25 4690 44
80999 [해갤] 21세기 축구선수 퇴장순위.jpg [244/1] 귤귤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15 25399 409
80997 [싱갤] 고전고전 돈스파이크 버터 먹방 [321] ㅇㅇ(112.150) 00:05 42499 583
80995 [삼갤] 삼갤동화)걸사마의 발차기.jpg [81] 삼갤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8800 239
80993 [카연] 초딩시절 기이한 일을 겪는.MANWHA [95] 망상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11442 78
80989 [싱갤] 오싹오싹 세계 미인대회 최고령 참가자..jpg [22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35856 89
80987 [N갤] 강원도 엔붕이의 마산 2박 3일 여행 [25] ㅇㅇ(223.39) 09.29 4493 69
80985 [야갤] 망사용료법.....트위치 유튜브 상황.....jpg [2673] ㅇㅇ(223.38) 09.29 69800 1130
80983 [몬갤] 결국 소원 들어줬네ㅋㅋㅋㅋ [175] ㅇㅇ(183.96) 09.29 26982 277
80981 [근갤] 19개월 비포 에프터 ㅁㅌㅊ 사진 많음 [702] 십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25195 77
80979 [카연] [경제툰] 주식시장의 탄생 이야기.manhwa [81] 무선혜드셋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8922 132
80977 [필갤] 옛날사진들 꺼내보기(스압주의) [27] _fi1m_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4459 16
80975 [바갤] 1박 2일 양아치의 도시 청주바리 갔다옴 [137] 아이신기오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10725 75
80973 [차갤] 달러가 마음이 편하네 약후방주의 [193] 고졸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30062 232
80969 [싱갤] 훌쩍훌쩍 돈스파이크 때문에 영상 내린 유튜버 [362] 윤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64612 818
80967 [삼갤] 홍갤 펌) 김동주의 모든 것 [206] ㅇㅇ(220.119) 09.29 13730 243
80965 [닌갤] 9세대 신포켓몬 떴다 [297] 크라운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37562 222
80963 [국갤] 한동훈장관이 말하는 검수완박이 위헌인 이유 세가지 [604]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18257 955
80961 [군갤] 우크라이나 재계 1위 근황 [184]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51231 388
80959 [카연] 판타지 한컷 스토리 -강령술사- [70] A.Shipwrigh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8422 203
80957 [싱갤] 싱글벙글 밑밥깔았다 발목잡힌 여자친구 [621] 빅와쨩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54003 803
80955 [스갤] 싱글벙글.....갤럭시 의외로 많이 싸는 거.....jpg [375] ㅇㅇ(210.94) 09.29 45662 465
80953 [생갤] 러시아군 지혈대 사비로 챙겨오도록.jpg [676] ㅇㅇ(211.213) 09.29 22869 284
80951 [싱갤] 싱글벙글 스포츠 선수별 몸매 ...jpg [424] ㅇㅇ(211.47) 09.29 56774 361
80949 [야갤] 10대들의 성별갈등 반응 [1310] 원유그대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58617 340
80945 [코갤] 러시아 핵공격 임박? (feat 요오드 대량구입) [483] 메르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27550 261
80943 [주갤] 하루종일 일하고 온 남편은 독박벌이 아님? [786] ㅇㅇ(117.111) 09.29 33608 880
80941 [싱갤] 오싹오싹 가면이 벗겨지려는 아이...jpg [333] 빠요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63091 632
80939 [스갤] 수십년 디자인에대한 철학과 근본을 가지고 있는 기업과 아닌 기업의 차이 [537] ㅇㅇ(118.235) 09.29 28070 541
80937 [중갤] [단독] 사적채용 공세 퍼붓더니…文정부는 별정직 1.5배 폭증 [249] 미나Le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14496 374
80935 [주갤] 한녀 설계로 ㅈ되기 일보직전 공시생..jpg [1360] ㅇㅇ(125.131) 09.29 54560 1073
80934 [기갤] 해리스 미국 부통령 "북한 악랄한 독재정권","가짜뉴스" [37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10870 285
80932 [중갤] 랩틸리언도 한 번 털어먹었던 K-통신사..JPG [363] 해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35523 404
80931 [싱갤] 급식충들한테 무릎을 꿇은 할머니.jpg [735] ㅇㅇ(221.165) 09.29 57900 1074
80928 [기갤] 박민영 공식입장문 뜸 ...jpg [254]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35249 49
80927 [데갤] 카카오 신작겜 이건 너무한거 아니냐?? [409] ㅇㅇ(210.123) 09.29 39069 504
80926 [미갤] 영국은 놀랍게도 채권을 발행하면서 매입하고있다 ㅋㅋㅋ [863] 심심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27346 197
80924 [기갤] 국힘, MBC박성제 사장 등 4명 고발장 접수 [42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7361 189
80922 [알갤] 캄보디아 프롬펜 여행 후기 [13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8537 136
80921 [국갤] 국기기밀자료유출한 민주당의원 ㄷㄷ [475] 이별의순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28734 770
80919 [새갤] 본인 흑역사 시절 짤 풀어본다 [133] 유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20666 174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