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29년간 혼자만의 전쟁을 수행한 인지부조화 일본군 장교.jpg

ㅇㅇ(175.206) 2021.06.14 15:05:02
조회 36921 추천 388 댓글 482

viewimage.php?id=3abcc2&no=24b0d769e1d32ca73dec8efa11d02831b210072811d995369f4ff39c9cd24d8783cbf7473a652e7e81ad4ef0c56806b23b8eeea79d91ed5d2b76139a8ecf


viewimage.php?id=3abcc2&no=24b0d769e1d32ca73dec8efa11d02831b210072811d995369f4ff39c9cd24d8783cbf7473a652e7e81ad4ef0c56806b23b8ee3fb9091e95f2f22139a8ecf


viewimage.php?id=3abcc2&no=24b0d769e1d32ca73dec8efa11d02831b210072811d995369f4ff39c9cd24d8783cbf7473a6543138aa043fcc36f02b10775b0205b5aa2b11abcff0de9ef87

小野田 寛郎 (1922.3.19~2014.1.16) 오노다 히로


제 2차 세계대전 중의 일본군 장교. 최종 계급이 소위이며, 필리핀 전역에서 주로 활동하였다. 


1945년 종전 후 1974년까지 무려 29년 동안 전쟁이 끝났다는 사실을 받아들이지 못하고 홀로 싸워온 것으로 유명하다.


이 과정에서 필리핀 원주민 수십 명을 무참히 죽이는 만행을 저지르기도 하였다.


오노다 히로는 1944년 12월 필리핀 마닐라 근처 작은 섬인 루방 섬에 지휘관으로 파견된다.


이때 사단장이었던 요코야마 시즈오가 오노다에게 직접 내린 명령은


옥쇄는 일절 허락하지 않는다. 3년이건 5년이건 버텨라. 반드시 지원을 가겠다. 그동안 병사가 한 명이라도 살아있으면, 야자수 열매라도 따먹으면서 버텨라. 다시 말하지만, 옥쇄는 용서하지 않는다. 였다.


오노다는 병사 수백 명을 휘하에 두고, 사단장의 명령에 따라 결사항전의 의지로 사수했다.


1945년 초, 필리핀 탈환전의 일환으로 미군이 함포 사격 지원을 받으면서 상륙해 오자, 크게 피해를 입고 휘하 군대가 반쯤 와해되어서 일부 부하들과 함께 섬 안쪽인 산속으로 패퇴했다. 그 와중에도 그들은 반쯤 빨치산화되어서 국지전을 계속 벌였다.


그러던 중 1945년 8월 15일, 일본이 결국 패전했다.


미군은 이 사실을 삐라를 통해 산 속에 남아있던 일본군 패잔병들에게 알리고, 실제로 많은 패잔병들은 그 삐라를 보고 투항했지만, 오노다와 그 휘하의 일부 병사들은 '이것은 악랄한 미국놈들의 프로파간다이자 기만책'이라고 믿었다.


오노다 일행은 총 4명이었는데 이중에서 한명은 종전 몇 달만에 다른 3명이 말리는데도 필리핀 정부군에 항복하였다. 그리고 나머지 3명은 투항을 거부하며 자신만의 전쟁을 계속했다.


이런 상황을 가만 냅두면 미군이나 일본, 무엇보다 필리핀 정부에게도 골치아파지므로, 어떻게든 오노다를 투항시키려고 했다.


종전 이듬해인 1946년부터 전쟁 중 오노다 휘하의 부하였던 사람을 섭외해서 전쟁은 끝났다고 설득하거나, 아예 오노다의 친인척까지 직접 데리고 와서 꾸준히 설득해보지만, 오노다는 이마저도 미군의 기만책으로 여기고 여전히 투항을 거부했다.


물론 이 와중에서도 생존을 위해 식량 등은 반드시 필요했는데, 오노다는 필리핀인들의 협조를 기대할 수 없다고 판단하고 의도적으로 민가를 습격하고 약탈을 일삼았다.


필리핀인들이 순순히 재물을 넘겨줄 리 없으니 대부분 저항했는데 살해하고 집을 불태운 뒤 빠져나가는 경우가 많았으며, 전투 와중에 붙잡은 필리핀군 포로들은 당연히 당시 일본군이 저지르던 관행대로 잔인하게 살해해서 필리핀인들이 볼 수 있게 했다.


오노다 히로 소위와 그 휘하 부하들은 29년 동안 이렇게 필리핀군과 민간인을 30명이나 살해했고 100여 명에게 부상을 입혔다.


아예 원주민 가옥 전체를 불 지르는가 하면 사람을 토막 내 죽이는 등 온갖 만행을 저질렀던 그는 99식 소총과 탄환을 무려 29년 동안이나 보관하면서 상시 사용 가능하게 관리했고, 이런 끔찍한 만행을 투항할 때까지 계속 저지르고 있었다.


물론 이를 본 필리핀 정부 또한 당연히 토벌대를 보내서 일본군 잔당 퇴치 작전을 벌이며 대적했으며 다수의 일본군이 전투 중에 사살되었다.


이는 이걸 본 오노다가 역시 전쟁이 아직 끝나지 않았다고 확신하는 결과를 불러오기도 했다.


그렇게 끈질기게 대치하던 상황에서 1954년 휘하 부하이던 시마다 오장이 사살당하고, 1972년에는 마지막 남은 휘하 부하인 고즈카 일병이 사망하면서 결국 홀로 남았다.


하지만 종종 루방 섬 상공을 지나다니는 비행기를 공습으로 착각하고, 단파수신기를 통해 한국전쟁, 베트남 전쟁 당시의 군용 전파를 잡는 등 그의 마음 속에는 아직 전쟁이 끝나지 않았다는 믿음이 지배적이었다고 한다.


심지어 후에 밝혀진 바로는, 토벌대가 일부러 당시 일본의 신문이나 잡지 등을 남겨 오노다에게 보게 했다.


1964 도쿄 올림픽 개최, 도카이도 신칸센의 개통이나, 당대 일본 황가의 사진 등 일본이 건재하다는 내용을 주로 담았다고 한다.


이를 통해 전쟁은 끝났고 일본은 재기 중이라는 메세지를 간접적으로 보내기도 했다.


그러나 오노다는 그걸 보고도 우리 조국인 일본이 이렇게 번영할 리가 없다면서 '이미 일본은 미국의 괴뢰 정권화됐고, 만주 지역에 망명 정부를 세운 게 분명하다.'고 심각한 인지부조화를 일으킬 뿐이었다고 한다.


만약 상황이 쭉 이대로 갔으면 오노다는 크게 알려지지도 않고 다른 패잔병들처럼 싸우다 죽었을 테지만, 1974년 스즈키 노리오(鈴木規夫)라는 대학생 때문에 상황이 급변했다.


스즈키는 '남방 군도에 구 일본군 패잔병이 아직도 살아있으며, 홀로 항쟁 중'이라는 소문에 흥미를 느껴 수소문한 끝에 마침내 오노다를 만났다.


스즈키는 침착한 언행으로 자초지종을 설명하고, 끝내 오노다는 일본이 패전했다는 현실을 인정하고 전투를 중단했다.


하지만 오노다는 그 와중에서도 '자신의 직속 상관이 직접 와서 항복 명령을 전달하기 전까지는 근무지를 이탈할 수 없다.'는 조건을 걸며 버텼다.


일본 정부 측에서도 이를 가만 두면 굉장한 골칫거리가 될 게 뻔하기에 어렵게 수소문한 끝에 전쟁 당시 오노다의 직속 상관 중 한 명이었던 타니구치 요시미(谷口義美)를 통해 투항 명령서를 전달하면서 결국 혼자만의 전쟁을 끝내게 했다.


요시미는 종전 시 계급은 소좌(소령)로 종전 후 서점을 운영하며 조용히 살고 있었다고 한다. 30여 년이 지났기 때문에 이때는 63세의 노인이었으나 워낙 중대한 사안이기도 하고, 그래도 한때 전우였던 부하를 내버려둘 수 없어서 노구를 이끌고 직접 루방 섬까지 갔다고 한다.


사수 명령을 내린 사단장 요코야마 시즈오(横山静雄)가 직접 투항 명령을 내릴 수 없었던 이유는 그가 이미 사망했기 때문이다.


시즈오는 종전 후 전범 재판을 받고 사형을 선고받았으나 이후 감형되어 1953년 석방된 뒤 1961년에 사망했는데, 오노다가 살아서 항쟁 중이라는 게 알려진 시점에는 이미 고인이 되어 있었다. 그래서 타니구치가 대신 가게 된 것.


타니구치 요시미의 명령서는 다음과 같다.


1. 천황폐하의 명령에 따라 제14방면군은 모든 작전행동을 해제하였다.

2. 참모부 별반(参謀部別班)은 작전 명령 갑-제2003호에 의하여 모든 임무가 해제되었다.

3. 참모부 별반 소속의 모든 부대와 장병들은 즉시 전투와 공작을 중지하고 가장 근접한 장교의 휘하에 들어가라. 직근(直近)의 장교가 없다면 미군 또는 필리핀군에 연락하고 그들의 지시에 따라야 한다.

ㅡ 제14방면군 참모부 별반 반장 타니구치 요시미


투항 직후 오노다는 타니구치 소좌에게 필리핀군의 최신 레이더 기지 등 그동안 획득한 군사 정보에 대해 보고했다.


오노다의 건강 상태는 양호한 편이었고, 각종 군장들도 전시 상태에 알맞게 제대로 정비된 상태였다고 한다.


모자 챙이 찢어져 있는 것을 제외하면 군복을 완벽하게 차려입었고, 사격이 가능한 상태의 99식 소총과 500발의 탄환, 대여섯개의 수류탄을 갖추고 있었다.


무엇보다 일본인들을 열광시킨 것은 수십 년이 흘렀음에도 끊임없이 손질하고 정비한 덕에 반짝반짝 빛나고 날이 살아있던 일본도였다.


그리고 이 상태로 옛 상관인 타니구치 소좌에게 날카로운 눈매로 경례를 하는 사진이 일본 열도를 센세이션으로 몰고 갔다.


이어 많은 일본 관료와 언론인들이 지켜 보는 가운데 인근 필리핀 군 기지를 찾아가 사령관에게 무릎을 꿇고 차고 있던 군도를 내놓으면서 정식으로 무장을 해제한 뒤 항복했다.



3줄 요약


살짝 미친 일본군 장교가 패전 후 29년간 전쟁은 끝나지 않았다고 믿고 정글속에서 혼자만의 전쟁을 수행함.


그 과정에서 무고한 필리핀 민간인들을 약탈하고 학살하다가 설득 끝에 항복(?)함.


필리핀 측에선 일본의 경제적 지원도 있고 무역적 문제도 있어서 처벌하지 않고 그냥 일본으로 보내줬고, 일본 우익들이 진정한 사무라이라고 떠받들어줌.



출처: 군사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388

고정닉 57

71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부모 재능 그대로 물려받아 대성할 것 같은 스타 2세는? 운영자 21/07/26 - -
공지 갤로그 검색, 비공개, 프로필 이미지, 방명록 차단 추가 운영자 21/07/27 - -
15405 [야갤] 박수홍 결혼 여초 반응……jpg [387] ㅇㅇ(223.62) 14:40 26273 724
15404 [해갤] 한인 의사 아내, 성매매로 미국 전역 논란ㄷㄷㄷ.jpg [57] ㅇㅇ(121.161) 14:35 2952 20
15403 [싱갤] 싱글벙글 미국 정치적올바름(PC) 근황.jpg [100] ㅇㅇ(58.140) 14:30 12891 211
15402 [바갤] 사복남경 뉴스봤노? [111] ㅇㅇ(106.101) 14:25 5248 122
15401 [몸갤] [ㅇㅎ] ㅁㅁ [4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20 13021 82
15400 [싱갤] 싱글벙글 서로를 사랑하는 동조선과 서일본 [232] 그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15 16793 358
15399 [야갤] 해운대 스쿨존 어린이 사망사고 결과..JPG [557] ㅇㅇ(223.38) 14:12 22135 265
15397 [기갤] 문재인 보유국 아파트 에어컨 근황.jpg [230] ㅇㅇ(59.31) 14:05 12315 254
15396 [싱갤] 싱글벙글 고려대에타 일침 [478] ㅇㅇ(121.129) 14:01 18228 320
15395 [야갤] 골판지 침대의 진실...최대 몇명까지 집단 ㅅㅅ가 가능할까? [390] ㅇㅇ(175.192) 13:55 53589 924
15394 [군갤] 머만 전 국방부 차관이 중공 스파이 혐의로 걸림 [153] 4321(1.226) 13:50 9945 151
15393 [야갤] 소름) MBC 간부 '체르노빌 사진' 이미 알고 있었음 ㄷㄷㄷ [309] ㅇㅇ(114.171) 13:45 23000 668
15392 [싱갤] 싱글벙글 1인가구 위한 반마리 치킨 출시.jpg [366] 지함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40 27162 329
15391 [파갤] [Tokyo 2020 올림픽 역도 특집 (2)] QnA 모음 [46] 닥터리프팅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35 5920 40
15390 [야갤] 깜짝... 숟가락 제대로 얹는 안산시 .jpg [309] 블핑지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30 61427 865
15389 [싱갤] 싱글벙글 치어리더를 보는 남녀 시선차이 [203] 레이퀀스뱅큐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25 31310 392
15388 [몸갤] [ㅇㅎ] ㅁㅁ [97] 띠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20 17597 62
15387 [중갤] 최근 논란된 게임회사들 상황 요약.summary [344] 시마시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15 33423 808
15386 [싱갤] 싱글벙글 지면폭발 vs 공중폭발 [245] ㅇㅇ(180.229) 13:10 27196 201
15385 [아갤] 아이폰 사기 게이 오늘 경찰서 다녀왓다 [312] 홓흐(124.49) 13:05 19105 340
15384 [야갤] 다시 봐도 엄청난 베이징 올림픽 개회식…jpgif [599] ㅇㅇ(211.36) 13:00 29587 221
15383 [싱갤] 싱글벙글 아빠 직업이 암살자인 영화배우 [178] ㅇㅇ(122.42) 12:55 29186 236
15382 [트갤] 인스티즈 개빻았음 [395] ㅇㅇ(221.165) 12:50 20991 243
15381 [싱갤] 싱글벙글 몸을 섞다 - SEX !! [162] 공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45 35064 204
15380 [야갤] 속보) 2022년에 야붕이들 취업 못하는 이유.jpg [35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40 41724 1212
15379 [싱갤] 신기신기 직접찍은 서해안 드론 사진 레전드 [149] ㅇㅇ(180.64) 12:35 23574 280
15378 [해갤] 그냥 라멜라가 밉다.....txt [214] SON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30 24734 422
15377 [몸갤] [ㅇㅎ] 편하게 입은건데 좋은 착장 [102] 스빠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25 34380 88
15376 [야갤] 박원순 유족, 사자 명예훼손 소송 추진.jpg [647] ㅇㅇ(175.223) 12:20 23532 693
15375 [야갤] 속보) 높이 100m 모래폭풍 덮친 중국ㅋㅋㅋㅋ [370] 유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15 26582 350
15374 [싱갤] 싱글벙글 한국사 1타의 전성기 수갤 방문... [233] 노무현(39.114) 12:10 31284 532
15373 [바갤] 인스타 한문철챌린지 모음 [434] 펭퀸(210.106) 12:05 24961 462
15371 [판갤] 와 무슨 네이버도 임금체불이 있네 [230] NOI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55 22695 154
15370 [해갤] 센로남불)정영식보고 눈작다한 그리스 해설 한국 반발에 결국 퇴출 [146] ㅇㅇ(39.7) 11:50 14019 285
15369 [싱갤] 싱글벙글 박수홍 결혼 미우새 탈퇴 ..jpg [275] 찬0(61.79) 11:45 30094 480
15368 [야갤] 깜짝... 도쿄 올림픽 난리난 근황 .jpg [637] 블핑지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40 73014 672
15367 [중갤] 2019 예언... 히오스가 살아남은 이유 [327] ㅇㅇ(125.180) 11:35 34541 620
15366 [싱갤] 훌쩍훌쩍 이쁜 여자가 일반인 남자 헌팅시 반응 [342] 레이퀀스뱅큐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30 47751 672
15365 [주갤] [ㅇㅎ] 죄다 보단.... [88] 레오나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5 21719 46
15364 [위갤] 아일랜드 대기근과 미들턴 증류소 [98] 토끼야빌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0 13719 74
15363 [야갤] 이와중에 mbc 근황...jpg [299] 매실즙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5 57892 673
15362 [B갤] 개이♡♡♡♡♡씨발♡♡♡♡♡♡ [580] 그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0 28236 305
15361 [야갤] 깜짝...! 한국 남자... 성기 평균 길이...real [958] ㅇㅇ(49.163) 11:05 58587 445
15359 [야갤] 깜찍... 방탄 뷔 댓글... 신난 유빈이 .jpg [469] 블핑지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55 65942 1030
15358 [야갤] 깜짝... 펜싱 여자단체전... 은메달 .gif [376] 블핑지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50 55913 451
15357 [미갤] 영탁母 돼지머리 묻으라 갑질"…예천양조, 막걸리 재계약 불발 연이은 폭로 [191] ㅇㅇ(223.62) 10:45 19396 127
15355 [싱갤] 냉정냉정 일본인들의 평가.jpg [405] ㅇㅇ(61.98) 10:35 41557 497
15354 [국갤] 이준석 오늘 또 한건 했네 [734] 3075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30 29729 312
15353 [싱갤] 싱글벙글 역대 최강 7급 공무원 합격자.jpg [450] 지함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5 40294 468
15352 [싱갤] (스압) 싱글벙글 82쿡 무차별 광역 폭행...jpg [264] ㅎㅎ(114.108) 10:20 19927 119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