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싱글벙글 털보 인성

그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1.06.17 07:00:01
조회 48031 추천 697 댓글 309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c8ffa11d02831046ced35d9c2bd23e7054f3c2d8b67a876a47399f735966f6a9ca30c7482c268c1c4ba135edfb4d9e29129fd7a2429de338074d87a5479e3a08c5d9c



오늘은 인성으로 유명한 칼 마르크스의 이야기를 해보자


'공산당 선언' 및 '자본론' 으로 굉장히 잘 알려진 마르크스는


그의 화려한 문체와는 달리 인성은 씹창 그 자체였던 인간이었다.



그래서 어린날에 '이 새끼는 사상이 불순하다' 고 찍혀서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c8ffa11d02831046ced35d9c2bd23e7054f3c2d8b67a876a47399f735966f6a9ca30c7482c268c1c4ba135edfb4d9e29129fd7a2429de34d772df2b567deca096439c


교수들에게 기피 인물로 찍혀서


간신히 고대 그리스의 듣보잡 사상가 연구로 박사학위를 받았던 인물이었다.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c8ffa11d02831046ced35d9c2bd23e7054f3c2d8b67a876a47399f735966f6a9ca30c7482c268c1c4ba135edfb4d9e29129fd7a2429de63dd79de785a28efa096439c



이렇게 되었으니 제대로 먹고 살 방법이 있나


그래서 박사 학위를 가지고 있는데


어느 대학에서도 시간 강사로도 불러주지 않아서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c8ffa11d02831046ced35d9c2bd23e7054f3c2d8b67a876a47399f735966f6a9ca30c7482c268c1c4ba135edfb4d9e29129fd7a2429de33dc73df715b7ae3a08c5d9c


어느 듣보잡 신문사에 기고가로 취직했는데


문제는 이 새끼가 글을 쓸 때마다 선을 존나게 넘었다는 거였다


덕분에 저 새끼 때문에 신문사가 폐간되고야 만다.



신문사 입장에선 저 새끼의 존재가 '재앙' 그 자체였겠으나


마르크스 입장에선 참으로 많은 것을 얻을 수 있던 기회였다.


1. 평생 등쳐먹을 호구 엥겔스를 만났다.


2. 자기랑 함께 평생 살 아내를 만났다.


3. 신문사가 폐간되면서 박해받고 있다고 징징대며 영국으로 망명할 기회를 얻었다.



덕분에 마르크스는 영국으로 건너가서 엥겔스를 등쳐먹으면서 아내와 살게 되었다.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c8ffa11d02831046ced35d9c2bd23e7054f3c2d8b67a876a47399f735966f6a9ca30c7482c268c1c4ba135edfb4d9e29129fd7a2429de36d3798378502ce8a08c5d9c



마르크스가 무일푼으로 영국에 건너갔는데 어떻게 살았냐고?


보통 망명자들은 돈에 쪼들리게 마련인데 마르크스는 전혀 그렇지 않았다.


오히려 존나게 호화스럽고 사치스럽게 살았다.


마르크스의 글빨에 감화된 엥겔스가 스스로 호구를 자처해 주었기 때문이다.



마르크스가 경제적으로 제일 '어려웠던' 1851년만 하더라도


마르크스는 엥겔스로부터 150 파운드를 받던 수준이었는데


당시 런던에 살던 의사나 변호사들도 1년 생활비가 100파운드 정도였다.


그래서 마르크스는 넓은 집에서 가정부도 두고 딸들은 호화스러운 사립학교에 보냈을 정도였다.


마르크스가 엥겔스를 비롯한 후원자들로부터 연간 빨아먹던 금액에 대해서


오늘날 역사학자들은 대략 1억은 넘었을 거라고 추정하고 있다.



물론 엥겔스는 어디서 그 돈을 구했냐고?


엥겔스는 그 돈을 서버 구하려고 했던 김윾식처럼 '횡령'으로 마련했다.


자기 아버지와 친구가 동업하던 회사에서


적당히 회계를 조작해서 그 돈을 마련해 왔는데


1853년 경 엥겔스는 마르크스에게 이렇게 적었다.



"올해는 횡령한 금액이 회사 순이익의 반 밖에 안 되어서 티가 안 나서 다행이다."



티가 안 났을 리가 있겠나.


해쳐먹은 게 아들이랑 친구 자식이니까 법적으로 고소할 수 없으니까


그냥 모른체 해줬을 뿐이지



이렇게 엥겔스는 20년 동안 수십억원에 달하는 돈을


아버지와 아버지 친구 회사에서 횡령해서 마르크스를 먹여살렸다.



그랬으면 마르크스가 고마워 했을 거 같냐고?


만약 그랬으면 내가 이 글을 쓰고 있지도 않았을 거다.




viewimage.php?id=3eb4de21e9d73ab360b8dab04785736f&no=24b0d769e1d32ca73dec8ffa11d02831046ced35d9c2bd23e7054f3c2d8b67a876a47399f735966f6a9ca30c7482c268c1c4ba135edfb4d9e29129fd7a2429de36d422832d5529eaa08c5d9c


1863년, 엥겔스의 연인이던 메리 번즈가 죽었을 때,


엥겔스는 너무나도 괴롭고 고통스럽다고 마르크스에게 편지를 적었다.


당연히 상식이 있다면 '제발 나 좀 위로해줘' 라고 눈치를 깠어야 했는데,


마르크스는 답장에다 이렇게 적었다.



"씨발새끼야. 사람이 뒤질 때 되었으니 뒤진 건데 그딴걸로 왜 연락하냐?"



뒤질때도 '야 이 병신새끼들아 유언 따윈 패배자들이나 남기는 거라고!' 라고 말했던 


참으로 인성갑 마르크스 다운 답장이었다.



당연히 멘탈이 나가있던 엥겔스가 이 답장을 보고



"내가 사람을 잘못 본 거 같군. 나를 경멸하던 사람들조차 이 소식을 듣고는 애도를 표했는데,


가장 친한 친구라던 자네가 이딴식으로 답장할 줄 몰랐네. 한 번 니 능력으로 알아서 잘 살아보게"



라고 생까자는 답장을 보냈다.


당연히 인성갑 마르크스는 이런 거에 흔들릴 사람이 아니어서


답장 따윈 당연히 해주지 않았다.



하지만, 한 달이 지나서 생활비가 떨어지자


마르크스는 인성갑 아니랄까봐 참으로 뻔뻔하게 이렇게 편지를 썼다.



"내가 저번에 뭐라고 말했는지는 기억나진 않지만 내가 잘못했네. 


나 지금 돈 떨어져서 아내와 대판 싸웠고, 


사립학교에서 딸들을 퇴학시키겠다는 이야기가 전해졌네.


자네의 도움이 없다면 우리는 노숙자들처럼 구걸을 해야할 걸세


그러니 제발 돈 좀 부쳐주게"



이런 상황에서도 "돈 줘" 라는 말부터 꺼내는 걸 보면 정말 대단한 사람이 틀림 없다.



이렇게 마르크스가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사과' 를 하자


엥겔스는 호구 아니랄까봐 흡족해하며 회사에서 100 파운드 수표를 훔쳐다가


마르크스에게 보내주었음.



그리고 두 달 뒤에는 여름 휴가 가는 데 보태 쓰라고 250 파운드를 보내주었는데


이러고도 엥겔스가 횡령죄로 감옥에 가지 않은 게 놀라울 따름임




그리고 마르크스가 인성갑인지 보여주는 일화가 또 있는데



바로 아내의 삼촌이 죽었을 때 마르크스가 기뻐서 쓴 편지 내용임



"저 새끼 돈 좀 가지고 있어서 빨리 뒈져야 아내 몫으로 유산이 들어올텐데


아직까지 안 뒈져서 불안해하다가 오늘 뒤졌다는 소식이 전해졌다네. 기쁘지 않은가?"



참고로 아내의 삼촌은 매우 인망도 있고 평판도 좋은 사람이었는데


마르크스 입장에선 '돈 가지고 있는데 뒈지지 않아서 유산을 남겨주지 않아서' 


'빨리 뒤져야만 하는 씨발새끼'였던 거다.



그래서 마르크스가 아내 몫으로 100파운드를 받았다고 존나게 좋아했는데


다음해엔 '운 좋게도' 아내의 어머니인 장모가 죽어버림.



당연히 아내는 슬퍼서 통곡하고 난리인데


마르크스는 이렇게 편지를 씀



"아내가 슬퍼하는 얼굴을 보니 참 안되긴 했지만, 그게 뭐 대순가


이번에도 유산이 굴러들어오니 나는 기쁘다네."



진짜 이런 새끼가 사상가라고 소리 듣는 게 역겨울 지경인데


이러고도 몇 년 지나서 마르크스 본인의 어머니가 죽었다는 소식이 전해짐.



그리고 마르크스는 이렇게 편지를 적음



"삶과 죽음은 자연의 일부가 아니겠는가. 어쨌든 나는 유산을 받을 수 있다니 만족스럽네."



이쯤 되면 이 새끼는 싸이코패스가 분명하다.


이러니 저 새끼 사상에 심취한 새끼들이 세상을 개판으로 만들었지.



이 뿐만이 아니라 마르크스가 자본론 1권 초고를 쓰고 있던 시절에


유명한 공산주의자 활동가 빌헬름 볼프가 세상을 떠나면서


자신의 전 재산을 마르크스와 엥겔스에게 남겨주었는데



유산 집행 조건이 다음과 같았음


'엥겔스에게 우선 100 파운드를 주고, 남은 전 재산인 820 파운드를 마르크스에게 준다'



어차피 엥겔스에게 준 돈도 나중에는 마르크스에게 들어올 거라


사실상 오늘날로 따지면 4억에 육박하는 920 파운드가 마르크스에게 들어왔는데도



"볼프 이 병신 새끼. 엥겔스 저 병신한테 왜 돈을 주라고 남겼냐 이기야!"



라고 일기장에다 쌍욕을 퍼부었다.


물론 저래놓고 3년 뒤 출간된 자본론 1권에단 


'후원해준 볼프에게 감사하다' 라고 적었다는 거.



이 새끼는 진짜 사탄이 울고갈 씹새끼가 따로 없다.



참고로 저렇게 볼프가 남겨준 4억에 가까운 돈은 


마르크스가 주식한다고 깝치다가 죄다 까먹고


남은 빚은 엥겔스가 다 변제해줬다.



쓰레기는 분리수거라도 되지



마르크스 이 새끼는 저딴식으로 살아놓고


뒤져서 성역화 된 거 보면


역시 글빨있고 통수 잘치는 놈이 성공하는 듯



출처 : 프랜시스원의 마르크스 평전



출처: 싱글벙글 지구촌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697

고정닉 199

24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14913 [야갤] 깜짝... 올림픽... 메달별 연금 및 포상금 .jpg [994] 블핑지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50 63270 457
14912 [만갤] 도쿄올림픽 성화 요약.gif [206] ㅇㅇ(175.201) 01:40 53207 606
14911 [싱갤] 후끈후끈 평창 근육노출남.....ㄹ황.....jpg [203] ㅇㅇㅇㅇㅇ(118.42) 01:30 41271 482
14910 [주갤] [ㅇㅎ]내 취향ㅋㅋ [141] ㅇㅇ(106.101) 01:20 31150 143
14909 [야갤] 일본 애니 중국인 캐릭터 근황 [573] ㅇㅇ(221.158) 01:10 70155 1263
14908 [싱갤] 싱글벙글 이스라엘 국대 태권도 누나 [122] ㅇㅇ(122.42) 01:00 29770 176
14907 [여갤] 현시간 판증서 또 발급받은 걸그룹 ㄷㄷㄷㄷ... [243] 이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50 33817 454
14906 [싱갤] 싱글벙글 쿨펀섹 누나 [213] ㅇㅇ(223.39) 00:40 49715 472
14905 [야갤] 미국, 한국 출산율 희망없어........jpg [1797] ㅇㅇ(167.160) 00:30 72566 1600
14904 [싱갤] 싱글벙글 동엽신식 몰카.jpg [181] 촐싹뛰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20 38038 615
14903 [기음] CIA에서 만든 태국 음식들 [145] Nitro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10 23367 97
14902 [야갤] 양궁 과녁거리 체감짤.jpg [741] ㅇㅇ(218.55) 00:00 88268 1233
14901 [싱갤] 카자흐스탄 기수녀 신상 떴어 [208/1] 공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44534 276
14900 [주갤] 부천 여자경찰 레전드 (feat.야외섹스) [406] 분홍빤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45834 825
14899 [싱갤] 싱글벙글 기적의 계산법 [734] 백도어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41404 552
14898 [몸갤] [ㅇㅎ] 사복이 더 나은 코스프레녀 [166] ㅇㅇ(211.218) 07.24 62110 297
14897 [야갤] ㅓㅜㅑ이쯤에서 다시보는 진짜 개막식..런던...jpg [542] 티롱씨3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83916 1583
14896 [카연] 일진 참교육시키는 만화 [310/4] Hachit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36147 497
14895 [싱갤] 싱글벙글 국정원 다니면 좋은 점 [316] ㅇㅇ(14.40) 07.24 46318 736
14894 [야갤] 같은 대학에서 일어나는 유교과랑 아동학과 차별...ㄷㄷjpg [536] ㅇㅇ(106.101) 07.24 58807 496
14893 [S갤] 칩)랜더스 맥주 가내수공업 [84] ㅇㅇ(218.145) 07.24 21210 264
14892 [싱갤] 싱글벙글....디씨 레전드 정신병동 썰.txt [631] GΚ400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52877 488
14891 [야갤] 경악... 벌써 흑어공주 2편까지 구상중인 디즈니.jpg [820] ㅇㅇ(175.223) 07.24 71018 1051
14890 [컴갤] 12년된 피씨 전원이 안들어옵니다… [488] 12수능대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49607 298
14889 [야갤] 우크라이나 체르노빌 자막 사태 보배드림 반응 ㅋㅋㅋㅋㅋ [446] ㅇㅇ(175.114) 07.24 59000 1516
14888 [싱갤] 싱글벙글 도쿄올림픽 개회식 끝나고 다시보는.. 꼴칰 3등 기념 불꽃놀이 [211] 싱벙갤용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33007 290
14887 [주갤] [ㅇㅎ] 한잔할까 [192/1] 69(117.111) 07.24 51132 104
14885 [싱갤] 훌쩍훌쩍 유네스코세계기록유산이 된 한국방송 [523] ㅇㅇ(49.165) 07.24 47533 846
14884 [야갤] 나훈아는 안되는데 이승환은 된다?...기이한 방역수칙 [329] ㅇㅇ(182.224) 07.24 47923 959
14883 [카연] 아싸고딩 김하루.manhwa [295] 오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48093 653
14882 [싱갤] 와들와들 태권도... 새로운 룰...gif [534] ㅇㅇ(121.183) 07.24 57028 545
14881 [해갤] 팩트) 박지성은 정말 맨유에서 존재감없는 쩌리 선수였을까? [529] 탁구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50348 1677
14880 [싱갤] 오싹오싹 병자호란 당시 청나라군 [733] ㅇㅇ(106.101) 07.24 42769 562
14879 [야갤] 서른아홉 정환게이 미친 리액션.gif [362] ㅇㅇ(14.34) 07.24 80557 817
14878 [싱갤] 싱글벙글 아우슈비츠 다이어트법 [253] ㅇㅇ(182.31) 07.24 50509 463
14877 [야갤] 오늘부터 에어컨 사용 금지.......JPG [1126/1] ㅇㅇ(223.62) 07.24 121921 2920
14876 [몸갤] [ㅇㅎ] 문신녀 [322] ㅇㅇ(1.232) 07.24 74547 204
14875 [철갤] 로하이따라 스티브하는 철린이 만화 -4.png [181/1] ㅇㅇ(58.77) 07.24 27602 244
14874 [싱갤] 와들와들 인종차별..gif [313] ㅇㅇ(211.36) 07.24 58560 979
14873 [야갤] 근래 올림픽 오륜기 모음…jpg [1178] 마시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92714 2725
14872 [싱갤] 안싱글벙글 펜싱 칼에 맞으면 [510] 김애용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58973 526
14871 [자갤] 누드로 오토바이 타도됨? [319] 구만산표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64951 401
14870 [싱갤] 싱글벙글 영화리뷰 [631] ㅇㅇ(116.33) 07.24 47109 772
14869 [카연] 짤쟁이 오타쿠와 탐정 여고생 만화.manhwa [181] 훅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29798 387
14868 [야갤] 도쿄 올림픽... 2016년 vs 2021년...gif [932] ㅇㅇ(49.163) 07.24 98611 2066
14867 [싱갤] 싱글벙글 야후 추천수 1위 댓글 [680] 김애용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49657 1305
14866 [치갤] 우리동네 맥날 리뷰뭐냐 ㅋㅋ [347] ㅇㅇ(221.140) 07.24 59511 575
14865 [싱갤] 싱글벙글 짱깨 삼국지 드라마 근황 [312] Chart_Manage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46103 387
14864 [식갤] 선인장 이거 왜이러냐 [337/1] mu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37519 343
14863 [야갤] 이스라엘 태권도국대 누나 ㅗㅜㅑ..JPG [425/1] 사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99579 921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