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Coffee Bean 발아 방법 & 커피 열매에 대한 소소한 지식

야고딩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11.24 17:30:01
조회 9688 추천 118 댓글 78

​시작하기에 앞서, 본 글의 정보는 '글쓴이의 경험'을 토대로 하기 때문에 잘못된 정보가 있을 수 있습니다.


잘못된 정보가 있다면 많은 지적 바랍니다.


내가 식물에 빠져든 계기는 커피였어


고등학교 시절, 웹툰에서 핸드드립을 내리는 장면을 보고 그저 신기함에 발아부터 시작해서 커피를 수확하고


나만의 커피를 핸드드립으로 내려보자고 씨앗을 찾아 다녔지


하지만 꽤 많은 실패를 겪었고, 발아에 성공해도 무름병과 곰팡이에 당해 하늘나라로 보낸 아이들도 많았지..


물론, 이제는 발아한지 6년이나 된 성목이 있을 정도로 커피 발아에 대해서는 통찰한 것 같아..ㅋㅋ


그래서 나와 같은 실패의 아픔을 겪지 말라고 약 6년간 내가 얻은 커피 발아의 팁과 소소한 지식들을 공유해보려 해


물론, 인터넷에 검색하면 바로 나오긴하지만.. 그래도 재밌게 봐줘 ㅋㅋ


우선, 커피 열매에 대해 설명해 줄게


1. ​커피의 열매와 씨앗



7cec8576c6816bff3bef83933388716fca9a67ec62995333957ae92cef2c4e96fe089ef205bd821d8436ec8fe5419f2e2d73bb982306e72f959b36cc52

커피의 열매는 통상적으로 '커피 체리 [Coffee Cherry]' 라고 불려


그리고 커피 체리 안에는 평균적으로 두 개의 생두가 서로 마주보며 자리잡고 있지


이 두 개의 씨앗은 마주본 상태에서 자라기 때문에, 맞닿은 부분이 밀리면서 평평하게 변해


이런 모양 때문에 통상적으로 정상적인 모습의 생두는 '플랫 빈 [Flat Bean]' 이라고 불러


근데, 가끔 돌연변이로 씨앗이 하나만 생길때가 있는데, 이를 '피베리[Pea Berry]' 라고 불러


피베리는 전체 커피수확량의 5-7% 정도 생산되는데, 옛날에는 결점두로 취급해 사용을 하지 않았어.


물론, 지금은 피베리도 플랫 빈처럼 생두의 또 다른 영역으로 보고 있다고 해


피베리에 관한 이야기는 http://terarosalibrary.com/brewing/4416/ 이 링크에서 간단하게 설명해주고 있으니 한번 읽어봐

재밌을거야!



06bcdb27eae639aa658084e54483756cd91adfc3d39dbbad52c66af81c28e97d82d105c394663d685b06ae1e0575


다시 커피 체리로 돌아와서 보면,


커피 체리는 총 5개의 구조로 이루어져 있어


첫째, 대부분의 과일과 같은 외피인 [Berry Skin]

둘째, 다른 과일들처럼 먹을 수 있는 [Pulp]

셋째, 흔히 파치먼트라고 불리는 딱딱한 속 껍질인 [Parchment]

넷째, 은색의 껍질이라 [Silver Skin]

다섯째, 식용으로 가장 많이 사용하는 [Coffee Bean]


생각보다 복잡한 구조로 이루어져있지?


어떻게보면 카페인 때문이 아니라

씨앗을 보호하기 위한 4개의 껍질 덕분에 지금까지 멸종하지 않고 쭉 살아 남은걸지도 몰라 ㅋㅋ



2. 발아를 위한 준비


06bcdb27eae639aa658084e54483756cd91adfc3d39dbbad52c66af81c28e87ddf209019e7299239d09b79fe21f0


5중 구조로 이루어져 있는 만큼 발아에도 나름 신경쓸게 많아.


과육을 모두 제거한 뒤, 파치먼트와 실버스킨까지 전부 제거해줘야 하거든.


물론, 과육만 제거하고 심어도 상관은 없어.

하지만 뿌리가 파치먼트를 뚫고 나오지 못해 발아에 실패하는 경우가 더러 있더라고.


더욱 높은 발아율을 위해서라면 파치먼트까지 전부 제거해주는게 좋겠지?


- 파치먼트 제거 방법


파치먼트를 제거하는 방법은 어렵지 않아


바로 위에 있는 사진의 맨 오른쪽 씨앗이 파치먼트를 벗지기 않은 모습이야.


씨앗이 말라 수분기가 없어지지 않는 이상, 맨손으로 파치먼트를 벗기기는 아주 어려워


때문에, 칼이나 손톱깎이 같은걸로 살짝 흠집을 내고 손톱으로 살살 벗겨주면 돼


* 이때, 생두에 상처가 생겼다더라도 너무 걱정하지 마!

뿌리가 있는 부분까지 깊게 상처가 나지 않았다면, 발아에 큰 영향은 없어.

하지만 세균 감염이 있을 수 있으니 과산화수소수로 소독해주면 좋아


- 씨앗 깨우기


지금까지의 사진은 과육에서 막 벗긴 씨앗의 경우 밖에 없었지?


a0513caa3c2ab36eb2323c6d58db343ab5d7930637b22734826e6f9e


근데, 위의 사진처럼 채종한지 시간이 지나 파치먼트가 말라버린 씨앗의 경우에는 어떻게 해야될까?


이전의 방법들과 다른점은 몇개 없어


먼저, 우측의 씨앗처럼 파치먼트와 실버스킨을 모두 제거해야 해


그 다음에는 잠자고 있는 씨앗을 깨우기 위해 물에 넣어 불려주면 돼


그리고 다음이 제일 중요해!


        ☆ 중요 ☆

- 죽은 씨앗 판별 방법


커피는 콩밥을 해먹을때처럼 물에 넣어 씨앗을 불리면, 씨앗이 살았는지 죽었는지 바로 알 수있어.


06bcdb27eae639aa658084e54483756cd91adfc3d39dbbad52c66af81c29ee7da111bb7bfbc0adb76a01644063f681


06bcdb27eae639aa658084e54483756cd91adfc3d39dbbad52c66af81c29ec7d9cec42443ad00b2f72a2a42cf85da7


위 두개의 사진을 보면 대충은 알겠지?


커피 씨앗을 자세히 관찰하면 둥그런 부분 끝쪽에 잠자고 있는 뿌리가 보여.


죽은 씨앗의 경우에는 뿌리도 같이 죽었기 때문에 당연히 자라나지 못하겠지?


그래서 물에 불릴 경우 압력 때문에 뿌리가 툭 하고 튀어나오게 돼.


그래서 보통 살아있는 씨앗일 경우 '진뿌리' 라고 부르고, 죽은 씨앗의 경우에는 '똥뿌리' 라고 불러.


죽은 뿌리의 색깔이 대부분 갈색 혹은 검정색 같이 어두운 색깔을 띄거든.


근데, 굳이 물에 불려 뿌리의 생사여부를 확인하지 않아도 위의 씨앗들을 보면... 딱봐도 어떻게 됐을지 답 나오지??


맞아, 전부 죽었어


06bcdb27eae639aa658084e54483756cd91adfc3d39dbbad52c66af81c28e37dfe476bc4fcbdd894e77b3fa1a09f4185


이 씨앗은 위의 갈변된 씨앗들 중 유일하게 하얀색을 유지한 씨앗이야. 위에서부터 세번째 씨앗 말이야


그런데도 불구하고 투구 같은 겉껍질을 벗지 못하고 세균에 침식 당해 죽어버렸지.


이러한 문제점은 씨앗의 신선도에 가장 큰 영향이 있어.


커피 씨앗을 저장할 때, 발아를 목적으로 할 경우에는 극저온으로 보관해야 하고, 보관기간은 아무리 길어봤자 6개월이야.


때문에 인터넷에서 판매하는 커피 씨앗일 경우 제대로 된 보관이 이루어져있지 않고, 보관 기간도 훌쩍 넘어버려서 거의 대부분이 죽었다고 보면 돼


나의 경우에도 인터넷으로 10립 이상씩 10번 넘게 시도했다가, 커피 체리 20개를 나눔받고 단 한번만에 체종한 모든 씨앗을 발아 시켰어.


물론, 내 지인이나 네이버 카페의 타 회원들을 보아도 인터넷으로 구매한 씨앗을 발아시켜 끝까지 키운 사람은 못 봤어..


그러니까 꼭 발아시켜서 키우고 싶다면, 인터넷 쇼핑몰에서는 절대 사지말고. 꼭! 싱싱한 씨앗으로 시도해!!


3. 파종 방법


06bcdb27eae639aa658084e54483756cd91adfc3d39dbbad52c66af81c28ef7d16ee84384371f5fd400d381585f759a7


위 사진은 파치먼트를 제거한 뒤, 일명 '솜발아' 로 싹을 틔우는 과정이야.


채취한지 얼마 되지 않은 싱싱한 원두는 위의 사진처럼 상아색과 비슷한 색을 띠고 있어.


그럼 평평한 부분을 바닥으로 향하게 한 뒤, 발아를 시작하면 돼


06bcdb27eae639aa658084e54483756cd91adfc3d39eb3af53c76ffc1c28e87def2a42aed66ba7a4161dde9be9898d20


물론, 나처럼 바로 파종해도 상관 없어


이때 팁이 있다면, 위 사진처럼 개별 용기에 씨앗을 완전히 심지 않는 거야.


흙 위에 평평한 부분이 밑으로 가게 씨앗을 두고 1/3 정도 잠기게 씨앗을 눌러준 뒤, 마르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뚜껑을 덮어주면 끝이야.


처음 말한것과는 달리 파종까지는 별거 없지??


이후 씨앗이 마르지 않게 분무기로 하루에 한번 정도만 뿌려주면 뿌리가 내려 유묘로 자라날거야.


4. 파종 이후 관리


06bcdb27eae639aa658084e54483756cd91adfc3d29dbaac56c46df81c28eb7d0f670933aa6f8e03aa066972206621cd


06bcdb27eae639aa658084e54483756cd91adfc3d29dbaac56c46df81c28e87dabe515b26ca8483a388e09ff9ff57735


위 두개의 사진이 지금 발아 중인 커피 유묘들이야.


마치 콩나물을 닮았지?


그래서 저 상태를 보통 '콩나물' 상태로 부르더라고


첫번째 사진이 도입부에서 설명했던 피베리야


나도 커피빈 발아를 참 많이 해봤는데, 피베리를 발아시키는 적은 처음이라 오랜만에 두근거리더라고 ㅋㅋ


☆중요☆

- 떡잎 출현 시기


위의 두개의 콩나물 사진을 보면 혹시 차이점이 보이니?


밑에 놈이 좀 더 쭈글쭈글하지?


투구 속에 숨어있던 떡잎이 영양분을 받고 광합성을 시작하려고 움찔거리는 중인거야


a0551cac301e78f420b5c6b236ef203ee5a288ca88cd78


위에 있는 사진이 본격적으로 식물의 모습을 갖추기 위해 투구를 벗고 떡잎을 내고 있는 모습이야.


이 시기도 매우 중요한데, 이때 딱딱한 투구를 벗지 못하고 죽는 유묘가 많아


위에서 말했듯이 커피는 대부분의 씨앗들과는 다르게

배아와 뿌리가 함께 자라나는 구조가 아니고, 뿌리가 자라난 뒤 양분을 얻어 떡잎이 만들어지는 구조야.


그래서 콩나물 머리(투구)가 쭈글쭈끌해지기 시작하면 물을 뿌려줘서 딱딱한 투구를 쉽게 벗을 수 있게 도와주는게 좋아


비록 위의 사진은 알아서 벗고 있는 사진이지만, 어디까지나 소소한 팁이니까..ㅎ



a65808ab093eb47f96f1c6bb11f11a39f35e279edcb5c0e5fe

참고로 이 사진은 파치먼트를 제거하지 않고 심었을때의 모습이야.


발아하면서 파치먼트가 썩어서 어두운 색깔을 내고 있어


바로 이전에 말했던 것처럼, 떡잎을 내기 위해서라면 썩은 파치먼트를 저 상태에서 제거하는 것 보다는

이전에 미리 제거한 뒤 심는게 훨씬 좋겠지?


- 떡잎을 낸 모습


06bcdb27eae639aa658084e54483756cd91adfc3d39dbbad52c66af81c28ee7d91cf38ae474fc4ee465d53eb7c2eaf


투구를 완전히 벗고 떡잎을 낸 커피 유묘의 모습이야.


저 상태에서 햇빛만 잘 쬐어준다면 며칠 안되서 바로 본잎을 보여줄거야.


만약, 온습도가 일정하지 않아 생육에 부담을 주는 장소라면

본잎을 내는 시간도 길어질 뿐더러 유묘인 상태가 엄청 길다는 것을 명심해!



- 떡잎 이후 본잎을 낸 모습


06bcdb27eae639aa658084e54483756cd91adfc3d39abfae50c360fe1c28ef7de6312a8feedc826382cf62d9d78fd3bd


이 사진이 발아한지 약 4개월 된 현재 모습이야.


본잎을 낸 뒤 층층히 아파트를 쌓아가고 있지?


커피콩 발아를 너무 많이 했다보니, 이제는 나눔을 목적으로 키우는지라 성장에 딱히 관심을 주고 키우지 않아 아직 많이 왜소해 ㅋㅋ


그래도 직접 수확한 열매에서 틔운 싹이다 보니 정이 많이 가긴해 ㅎ


06bcdb27eae639aa658084e54483756cd91adfc3d39abfae50c360fe1c28ee7d11db403e18a342322308b41229c73435


이 친구가 저기 보이는 아이들의 부모야!


6년 전 나눔받은 커피 체리에서 자란 아이가 열매를 내었고,


그 열매에서 자란 아이지 ㅎㅎ


나는 6년동안 무려 3대를 거치고 있는 만큼 재미나게 커피나무들을 키우고 있으니,

이 글을 참고해서 커피콩 발아에 대해 다들 입문해보는것도 좋을 것 같아


이렇게 길게 글을 쓰는건 처음이라 빠진 내용도 분명 있을거고, 부족한 정보도 많을텐데.... 그래도 재미로 읽어줘 ㅋㅋ




수정하거나 추가할 것 있으면 댓글로 알려줘!




네줄 요약

1. 과육과 딱딱한 겉껍질까지 전부 벗기고 파종해라

2. 인터넷표 싸구려 씨앗은 사지 말고, 커피 체리를 구해서 시도해라

3. 싹이 나왔다고 끝난게 아니니, 떡잎을 낼때까지 꾸준히 관심을 줘라

4. 온습도만 잘 맞춰도 1년이면 열매까지 낸다.



※ 본글에 사용한 사진은 글쓴이가 직접 찍은 사진 2/3, 활동중인 카페에서 가져온 사진 1/3, 인터넷 1/3 입니다.



출처: 식물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118

고정닉 37

6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소속사 때문에 가장 손해 본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2/11/28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798/2] 운영자 21.11.18 571100 224
97162 [싱갤] 김정일 졸업논문.jpg [61] 고개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15 20222 160
97158 [야갤] 대한민국...마지막 경기 라인업 떴다 ㄹㅇ...jpg [266] Adida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15850 376
97156 [애갤] 미애니 전투씬 gif 만들어봤어 [55] 말레피센트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3445 16
97154 [상갤] PC 떡칠인데 씹간지인 영화 [170] ㅇㅇ(175.215) 12.02 15013 205
97152 [디갤] 2022 오토살롱위크 - 모델 진하진 [31] komasta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4368 19
97150 [싱갤] 싱글벙글 아기 1000명 낳아서 키우겠다는 재벌 2세 [314] ㅇㅇ(114.199) 12.02 32629 194
97148 [겐갤] 오버워치는 왜 망하는가? 좆문가의 진단 [288] ㅇㅇ(211.224) 12.02 15863 242
97146 [일갤] 사진많음)최초의 키츠네우동 발상의 가게와 츠텐카쿠 특별전망대 보고가! [75] B씨아저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5919 30
97144 [소갤] (약혐주의) 거미는 건물 사이만 날아다니지 않아 [184] 시1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12737 178
97140 [중갤] 의외의외 실제로 존재하는 포켓몬.....jpg [133] 중갤고닉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32668 202
97138 [야갤] 주념글)이미 부잣집에서 한녀며느리는 무조건 컷이다 [899] ㅇㅇ(211.234) 12.02 19529 368
97136 [야갤] 대전..실내마스크 해제..jpg [304] ㅇㅇ(223.38) 12.02 19170 240
97134 [싱갤] 훌쩍훌쩍 콘돔의 중요성 2 [375] ㅇㅇ(112.220) 12.02 35576 105
97132 [야갤] 올해 퀴어 축제...jpg [667] 솔라니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49155 545
97128 [싱갤] 싱글벙글 씹덕 굿즈 되팔렘 근황 [112] ㅇㅇ(106.252) 12.02 26206 248
97126 [카연] 색쓰는 여고생 2화 [75] 이지킁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12656 83
97124 [부갤] 싱글벙글 요즘 중국 상하이 쇼핑센터 풍경 ㄷㄷ.jpg [665] ㅇㅇ(220.95) 12.02 31982 232
97122 [싱갤] 싱글벙글 태권도때문에 인생이 바뀐 남자.jpg [335]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44906 429
97120 [판갤] 어메이징한 좋좋소.jpg [429] ㅎ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25717 583
97118 [블갤] (피폐)선생을 2년 일찍 만난 호시노 만화(manhwa) 0화 [236] 잼토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15891 249
97116 [백갤] 백악관 국빈 만찬의 음식들 [174] ㅇㅇ(222.234) 12.02 20547 147
97114 [싱갤] 싱글벙글 일본 자위대 모병행사 [272] ㅇㅇ(211.227) 12.02 34812 256
97112 [헌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헌혈 사랑 [351] ㅇㅇ(222.117) 12.02 20828 315
97110 [야갤] 윤땅크 vs 화물연대 결과.....real [856] TAENGGU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34567 1864
97106 [주갤] 여친이 몰래 소개팅을 여러번 해서 고민인 블라인드인 [223] 주갤현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34251 270
97104 [미갤] 대전시 실내마스크 해제하겠다!! [451] ㅇㅇ(180.66) 12.02 22008 424
97102 [야갤] 헬멧 쓰고 금은방 턴 초등생 등 10대 3명 검거 [395] ㅇㅇ(124.54) 12.02 23393 607
97100 [싱갤] 싱글벙글 애완동물.manhwa [138] ㅇㅇ(175.123) 12.02 32601 482
97098 [승갤] 15세 게임 수위을 타겜의 일러 수위로 알아보자...jpg [42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39299 545
97097 [국갤] 정경심측 "거동 불가"…검찰, 예정대로 4일 재수감 [261] 삼색냥집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10694 342
97095 [취갤] 블라인드로 알아보는 중소기업 현실 [519] WeAreTheBlu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36070 324
97094 [디갤] (스압) 어머니와 함께하는 일본 여행 (긴토키산편) [47] ayahuask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4835 45
97093 [싱갤] 싱글벙글 미국 현지에서 스팸(햄) 취급 [582] 흑여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37466 277
97091 [중갤] 한동훈 "가챠게임 손 보겠다" [761] 이지모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35348 1049
97089 [해갤] SBS가 박지성 미친듯이 챙겨주는 이유 [348] ㅇㅇ(211.36) 12.02 49605 1298
97085 [갤갤] 삼성 퇴임 대상 임원 통보gisa [348] 찌뿌된현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27737 216
97083 [삼갤] 피파 가나전 무효 결정 [515] ㅇㅇ(58.226) 12.02 44763 799
97081 [싱갤] 싱글벙글 하멜표류기의 진실 [317] ㅇㅇ(114.203) 12.02 32042 468
97079 [야갤] 금은방 부수고 턴 10대들 검거 [249] ㅇㅇ(37.19) 12.02 18536 257
97078 [중갤] [충격] 칼리스토 프로토콜 국뽕 모음...jpg [236] ㅇㅇ(121.161) 12.02 21499 218
97076 [치갤] [시리즈] 구강 관리하고 충치 예방하기 5.5편 - 중간 QNA [91] 구강정보(138.199) 12.02 9044 72
97074 [야갤] 호날두 일본대하는 태도 vs 한국대하는 태도...jpg [445] 메좆의야짤타임10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43265 1241
97072 [카연] 단편)소꿉친구와 팔씨름 하는법 manhwa.[중] [98] 앞구르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10783 79
97071 [싱갤] SBS 생활의 달인 레전드편 [205] 피넛버터젤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50313 803
97069 [국갤] "적반하장·졸렬·국민에 선넘어"…與, 文 겨냥 집중포화 [20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10871 402
97067 [싱갤] 싱글벙글 월드컵 일본 응원 스시녀의 정체 [396] ㅇㅇ(211.223) 12.02 40974 565
97065 [기음] 양주 처음 먹어보는 2001년생들 [708] 공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33505 126
97064 [국갤] 화물파업에 공공주택 입주 차질…LH "손해배상 청구 검토" [17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11834 316
97063 [5갤] AGF 난리났네 ㅋㅋ [186] 쿠쿠ㅎㅏ세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21879 169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