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스압주의) 흥국 vs 현건 따끈따끈한 직관 후기.jpg

프로직관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11.26 15:10:01
조회 10867 추천 118 댓글 62



※ 편의상 음슴체 양해 부탁드립니다 ※



후 역시 직관은 언제 가도 재밌음.


지난 수원 현건 대 통장전 이후로, 여자배구는 올 시즌 두 번째 직관임!

인천 사람이라 흥국을 기본으로 좋아하지만, 다른 구단도 좋아함.

마침 취소표 잡은 곳이 어웨이어서, 오늘은 현대건설팬으로 위장하기로 함.



06bcdb27eae639aa658084e54483756cd91bdfc1d39ebfaf57c768f81c28eb7dbf7ffac44c8836d102fb5b74291d

06bcdb27eae639aa658084e54483756cd91bdfc1d39ebfaf57c768f86d72aa34e2d59814ed039b2ee23ca0


양쪽 팬인거 슬쩍 인증!

팬서비스를 받고 나면 그 선수를 좋아하지 않을 수 없는 거 같다.


박현주는 정말 오랜만에 간 직관에서 신인이 너무 잘해서 바로 유니폼 마킹했었고, 

현주 싸인 받으려고 기다리는데 마침 나온 김미연한테 싸인을 받아서,

나란 놈 단순해서 감동 받아 나중에 직관 갔을 때 김미연 마킹함.


김다인, 고예림은 지난 주 수원 갔을 때 간 김에 끌리는 선수 마킹했는데,

운이 좋게 그 날 고예림의 싸인까지 받아서 응원할 수 밖에 없게 됨.



🔽🔽


※ 본인 배알못이고, 사진도 잘 못 찍는 점 양해바람 ※


흥국생명 대 현대건설 IN 삼산체육관



나는 참고로 꽤 일찍 도착했는데, 대기중인 분이 정말 많았음.

흥국생명의, 특히 김연경의 인기를 다시 한 번 실감하게 됨.

여자배구는 특히 10대, 20대 여성들이 많이 관람하러 오는 것 같더라. 


들어가니 굿즈 뽑기, 흥국네컷, 포토카드를 판매하고 있었음.

잠깐 현건 위장색 지우고 흥국팬 빙의해서 박현주 포토카드 구매 완료.




0490f719b0836df520b5c6b236ef203eb8bd2209d06348c2


경기 정확히 1시간 전이 되자, 선수들이 몸을 풀러 하나둘씩 나옴.

나는 원정 응원석이었기 때문에 현대건설 선수들 사진 위주일수밖에 없음..

꽃사슴이 제일 먼저 코트 위로 등장!

꽃사슴에게도 예전에 수원에서 싸인 받은 기억이 있기 때문에 일단 평생 팬임.





0490f719b08361f620b5c6b236ef203e009170e158d89454

0490f719b08069fe20b5c6b236ef203ec8fc378a729b6aab

0490f719b0806af620b5c6b236ef203efe7ab5e3133be627


선수들은 저마다 몸을 풀면서 경기를 준비하고 있었음.

반대편 코트에서는 흥국 선수들이 열심히 몸을 풀고 있었고,

멀리서부터 포스가 느껴지는 연경신이 보이기도 했음.




0490f719b0816cf320b5c6b236ef203ec75e3cff1ea06b5a

0490f719b0816afe20b5c6b236ef203e44441308e90d8854


(솔직히 치어리더는 너무 예쁘길래 한 컷 찍음)


경기장 열기는 매우 뜨거웠는데, 이는 삼산체육관이 원래 덥기 때문.

농담이고, 1위와 2위간 매우 중요한 경기였기 때문에 응원 열기가 더 불탔던 것 같음.


참고로 현대건설의 경우 별도로 응원 클래퍼를 나눠주지는 않음.

내 기억으론 한 열댓분이 응원단한테 클래퍼 물어보신 것 같은데,

치어리더 누님들이 정말 죄송한 표정을 지으면서 없다고 하는 듯 했음.

대신, 2~3개씩 챙겨온 팬 분들이 주변에 앉은 분들 나눠주면서 구색을 나름 갖춤. 



아무튼, 긴장감 속에 1세트가 시작되었는데....




0490f719b0816df420b5c6b236ef203e1b8fda6335e07512

0490f719b0816fff20b5c6b236ef203ebad9fe159621eca8


1세트는 현대건설이 예상보다는 쉽게 가져갔던 것 같음.

서브도 대체로 좋았고, 수비 집중력도 좋았음.

야스민의 폭발력이 대단했고, 초반 고예림의 득점가세도 정말 좋았음.

유니폼 마킹하고 나서 2경기 연속으로 좋은 모습을 보여주니까 괜히 기분 좋았음.




0490f719b08161fe20b5c6b236ef203ec7afb6d0cfe35186

0490f719b08668fe20b5c6b236ef203e6d33ad2f5fdc5864


선수들 뒷쪽 좌석의 좋은 점은 서브와 세터를 관찰하기 좋다는 것 같음.

오늘 김다인의 서브에서 다득점이 많이 나온 듯한 느낌이 듦.


뭐,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세터 쪽에서 양 팀의 차이가 좀 느껴졌음.

물론 수비 집중력, 선수 기용 등도 원인이 될 수 있겠지만..




0490f719b0866efe20b5c6b236ef203e93975a4b0c9dcfc3

0490f719b0866eff20b5c6b236ef203e31e376d15fa77a6e


오늘 김연경 포스가 정말 좋았고,

특히 홈이라서 매 득점마다 엄청난 환호로 분위기를 가져올 수 있었는데,

생각보다 김연경으로 연결되는 공들이 많지 않았던 것 같음. 


더불어 김미연이 1세트 이후로 출전을 하지 않은 것도 아쉽더라.

김다은은 지난 경기만큼을 보여주지 못했고, 박현주도 많이 아쉬웠지.

그래도 1위 팀과의 경기인데, 너무 허무하게 무너지는 느낌?





0490f719b0866ff120b5c6b236ef203eb4706201a5abd899


여러 방법을 통해 해결하려 했지만,

결국 2세트도 유리한 고지를 지키지 못하고 듀스 끝에 현대건설의 승리.


중후반부에 김다은의 리시브가 흔들리면서 분위기가 바뀌더니,

현대건설의 좋은 수비들이 연달아 나온 결과가 아닐까 싶음.


2세트를 현대건설이 가져오고 나서,

이 분위기를 역전해내긴 쉽지 않겠다는 생각이 들었고 역시나였음.



0490f719b0876bfe20b5c6b236ef203e095cf68aeb6a9775

0490f719b0876cf620b5c6b236ef203e3b48fabe57969590


3세트의 가장 중요한 고비였던 김연견의 수비성공 여부 비디오판독.

고예림의 반응에서 볼 수 있듯이 중요한 순간이었다고 봄.

오늘 정지윤이 좀 불안하긴 했지만, 나머지 현건 선수들 수비는 정말 탄탄했음. 





0490f719b0876ff020b5c6b236ef203e2157779d4197b35e


승리까지 단 1점 남겨놓은 매치 포인트 상황.

서브를 준비하는 김다인을 고예림이 지긋이 쳐다보더라.

이 눈빛이 부담이 되었는지 일단 이 공격은 실패하고 다음에 끝났다능.




0490f719b08468f320b5c6b236ef203ec2469b52e3c8fb0a

0490f719b08468f120b5c6b236ef203e7a1eb2444cdb4e3c


경기 끝나고 페페 존나 신남.





0490f719b0846af720b5c6b236ef203e1b2bd8642c0f8c

0490f719b0846af120b5c6b236ef203eebd07b2ce82d9adb


끝까지 팬들에게 인사를 건네는 고예림, 그리고 김연경.


0:3으로 졌지만 김연경이 경기 후 스트레칭을 마칠때까지 기다려준 수많은 팬들도,

그 팬들에게 감사함을 잊지 않고 표현하는 김연경도 멋있었음.


김연경이 감사 인사로 돌아다니면서 손을 흔들 때, 

도저히 0:3으로 진 팀의 분위기에서는 볼 수 없는 환호를 봤음. 




- 이상 끝 -













출처: 여자배구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118

고정닉 18

36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공지 공짜 개죽이 받고, 돈 벌어보세요! 운영자 23/02/06 - -
설문 눈빛으로 상대방 제압할 것 같은 기센 스타는? 운영자 23/02/06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925/2] 운영자 21.11.18 894608 250
113199 [군갤] “북한 2m급 풍선, 한때 우리 영공 넘어와 TOD 포착” [1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15 1371 11
113197 [주갤] K-기싸움...... 6살 어린 후배와의 대화내용.....jpg [4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10 3370 19
113195 [배갤] 요르단 3박4일 여행기 마지막 - 사해,마다바 [27] nolen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00 651 10
113193 [싱갤] 스압) 오들오들 조선 임금들의 사망 원인 [25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55 24613 94
113192 [폐갤] 폐영화관 갔을때 찍은 사진 [79]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50 4062 72
113191 [일갤] 호타카야마(武尊山)가려다가 동네 야산 애무기 [19] Z7iii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45 765 4
113189 [군갤] K탑건...R2C 시나리오 유출....떴냐? [81] 우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40 5597 74
113188 [카연] (스압)여자 아이가 배송왔다 [111] (M^M)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35 8990 146
113187 [싱갤] 싱글벙글 C드라이브 용량 모잘라도 게임하는 법 [210] 실시간기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30 31928 108
113185 [알갤] 노홍철 사고났네 베트남에서 오토바이타다 [24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25 16604 187
113184 [주갤] 자식들에게 남편 욕하는 한국 여성 아내 (군산대 에타) [145] 주갤현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20 11771 176
113183 [동기] 우리 쮜쮜를 그렸다 [79] 구지봉(175.115) 14:15 5683 112
113180 [해갤] 2021년 해병종합선물세트 [152] ㅇㅇ(211.209) 14:05 9688 241
113179 [도갤] 이제는 서울을 완전히 압도해버린 중국 선전시의 오피스 빌딩들.jpg [834] ㅇㅇ(59.22) 14:00 14915 221
113177 [싱갤] 싱글벙글 탈모남이랑 소개팅하는 여자 [217] 레이퀀스뱅큐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55 30600 174
113176 [부갤] kbs 취재진 전쟁 1년 우크라이나를 가다 [104]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50 7862 76
113175 [카연] 도망쳐 삶의 현장 [302] 붕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45 9410 85
113173 [토갤] 10만원짜리 K피규어 [190] 하야로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40 13196 168
113172 [판갤] 게임샵 사장이 말하는 장사해서 먹고 살기 힘든 이유.eu [254] ㅇㅇ(118.235) 13:35 16660 303
113171 [주갤] 서울대 에타, 졸업하면 연애가 어려운 이유 [345] 주갤현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30 26497 350
113169 [만갤] 한국인이 일본에서 살면서 느낀 문화차이 [420] ㅇㅇ(118.235) 13:25 18366 193
113168 [러갤] 아즈나 2일차 랑 큐어메이드 럽라 콜라보 후기 [14] 여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20 1762 18
113165 [멍갤] 강형욱이 찐텐으로 행복해보였던 에피소드 [17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10 15645 215
113164 [주갤] 경희대 에타, 여자 만 30 넘어가면 노산 어쩌구 저쩌구~~~ [440] 주갤현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05 22764 319
113163 [디갤] 스압) 살면서 써본 두번째로 재미있는 카메라 [22] ㅇㅇ(1.246) 13:00 4719 19
113161 [싱갤] 싱글벙글 세상에서 가장비싼 경기장 [10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55 15489 82
113160 [부갤] k-걸그룹이 명품브랜드 엠버서더가 되는 이유 [495] ㅇㅇ(119.200) 12:50 27337 330
113159 [중갤] "육군 간부가 전동드릴로 병사에 가혹 행위"…軍 수사 착수 [239] 석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45 12243 137
113157 [카연] 철학과의 습격.manhwa!! [115] 샄늙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40 11457 267
113156 [만갤] 어제 일본 회전초밥집에서 또 민폐사건 발생했다고함 [358] ㅇㅇ(180.226) 12:35 17905 200
113155 [싱갤] 실시간 1위를 또 먹은 타이타닉.jpg [415]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30 45175 201
113152 [야갤] 히치하이킹 시도했다 실패한 어느 유튜버....jpg [32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20 24029 292
113151 [갤갤] 해외 유튜버 Mrwhosetheboss의 카메라 비교 (vs14프맥) [18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15 9635 167
113149 [도갤] 현대건축물이 백제 문화재로 날조되는 과정 [415] ㅇㅇ(1.217) 12:10 13614 155
113148 [야갤] 결혼하면 1억 준다는 전단지의 정체 [219] ㅇㅇ(118.235) 12:05 24872 217
113147 [싱갤] 싱글벙글 성격이 유전인 이유 [353] 레이퀀스뱅큐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0 30471 177
113145 [야갤] AI에게 인간 학살할거냐고 물어봄.jpg [331] ㅇㅇ(39.7) 11:55 24470 253
113144 [카연] 본인, 대보름 맞이 방화범 사건... .MANHWA [158] ..김지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50 11498 346
113141 [야갤] 현직 교사들이 알려주는 반 배정 기준.jpg [687] ㅇㅇ(223.38) 11:40 42756 343
113140 [싱갤] 훌쩍훌쩍 기억폭력 [194] 빅와쨩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35 39416 319
113137 [카연] 마누라 IN 강령술 下 [44] 진리엠캣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5 8496 77
113136 [싱갤] 싱글벙글 독일 경찰 장비 근황 [400] 븝븝브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0 42138 438
113135 [리갤] 징동 룰러 슈퍼플레이 본 도인비 반응+우지...GIF [30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5 29156 491
113133 [야갤] 싱글벙글 빡대갈 배민리뷰.jpg [513] ㅇㅇ(223.33) 11:10 47017 783
113132 [우갤] 여시하는 여친한테 걸린 말붕이 누구냐??? ㅋㅋ [355] 개차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5 25619 388
113131 [디갤] 카메라를 사고 2년간의 변화 [45] 디붕이꿈나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0 5865 41
113129 [카연] 음지의 성문화를 찾아서 ~거대소녀편~ (초대형가슴나옴).manhwa [138] 사메나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55 20156 219
113128 [중갤] 튀르키예 규모 7.7 강진 [343] MEGABOX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50 16168 69
113127 [싱갤] 싱글벙글 내가 나이를 먹었다고 느끼는 순간은?.JPG [225] GrandeArme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45 25948 102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