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어제(28일)밤 장쑤성 쉬저우 시내에 땅끄 입갤르

제4제국국밥부장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11.29 14:10:01
조회 17694 추천 132 댓글 202

0bb4c230f2820d9e4b9effbb31fc0b730466496e529eb639459c111bcd44




a04424ad2c06782ab47e5a67ee91766dc289f1edd2acc7c1bf11d7c159d2de21a4cf9f6456c7ef15aa7c2bd2ae866e

https://news.tvbs.com.tw/world/1975597


準備鎮壓白紙革命?傳多輛裝甲車經徐州街頭 疑開往上海


中國大陸新疆烏魯木齊疑因封控過度,24日發生一起10死大樓火災,引爆全國性的「白紙革命」抗爭,近日已爆發多起警民衝突;今(29)日多名網友在推特上發布影片,可見大批裝甲車經過江蘇徐州街頭,引發民眾議論。有人認為這是中共準備對示威行動發起鎮壓,怒轟「舉幾張白紙就怕成這樣嗎?」

大陸網友近日不斷透過推特更新「白紙革命」動態,推特帳號「方舟子」在今(29)日發布一段影片,可見28日晚上空蕩的街頭出現數台裝甲車,民眾指出它們的前進方向似乎是東南方的上海,引發一陣議論,許多網友認為也許習近平準備像「六四事件」一樣鎮壓示威者。


網友紛紛表示,「舉幾張白紙怕成這樣?」、「裝甲車上馬路很正常嗎?」、「這是準備再來一次六四清場嗎?」、「派警車嚇不了人,那就派裝甲車」、「履帶車不適合在路面上跑,所以會被裝載運輸,這行為違法了吧」、「共產黨的兵是用來打江山的,因為人民就是江山」、「共軍的槍口永遠對準自己的人民」、「裝甲車比坦克更具機動性,更適合用於鎮壓。」


不過也有人認為這沒什麼好大驚小怪,「徐州有解放軍陸軍軍營,這沒什麼」、「沒可能,目前的事態動用軍隊是不是太心胸狹隘了」、「裝甲車不可能開那麼遠,一般會用鐵路運輸。」


백서 혁명을 진압할 준비가 되셨습니까? 다수의 장갑차가 쉬저우 거리를 통해 상하이로 향하는 것으로 의심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중국 신장(新疆) 우루무치(新疆) 우루무치(Urumqi)는 지난 24일 10명이 숨진 건물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공개 토론을 불러 일으켰습니다. 일부 사람들은 이것이 중국 공산당이 시위를 진압하기 위한 준비라고 생각하고 "백지 몇 장 들고 있으면 이런 일이 벌어질까 두렵습니까?"라고 화를 내며 소리쳤습니다

. 최근 트위터를 통해 트위터 계정 '팡주자(Fang Zhouzi)'(28일 밤 텅 빈 거리에 장갑차 여러 대가 등장한 모습을 담은 영상이 29일 공개됐다. 많은 네티즌들은 시진핑이 시위대를 탄압하는 "6.4 사건"과 같은 계획을 세울 것이라고 생각했습니다.


네티즌들은 "혹시 이런 일이 있을까봐 백지 몇장만 줘?", "장갑차가 도로를 다니는게 정상이냐", "이게 또 6·4 통관이냐", "보내는 중" 등의 반응을 보였다. 경찰차는 사람들을 놀라게 할 수 없으므로 장갑차를 보내십시오. 국민이 곧 국가이기 때문에 국가와 싸우십시오.", "공산군의 총은 항상 자국민을 상대로 할 것입니다.", "장갑차는 탱크보다 기동성이 뛰어나고 진압에 더 적합합니다."


그러나 일각에서는 "서주에 인민해방군 병영이 있는데 별거 아니다", "어쩔 수 없다, 현 상황에서 군대를 쓰기엔 너무 편협한 건가", "불가능하다" 등의 소란을 피울 일이 아니라고 생각하는 사람들도 있다. 장갑차가 그렇게 멀리 운전할 수 있고 보통 철도로 운송됩니다.”


a04424ad2c06782ab47e5a67ee91766dc289f1edd2acc7c1bf11d7c15fd4d621501a710c1bdc81f386f257ddd5d321

https://hakkanews.tw/2022/11/29/a-white-revolution-common-people-show-them-a-piece-of-paper-they-show-the-people-the-tanks/


白紙革命/「老百姓給他們看一張白紙,他們給老百姓看坦克」


【即時新聞/綜合報導】中國各地響應白紙革命,許多網友在推特分享影片,聲稱江蘇徐州昨晚有多輛裝甲車出現在街道上,引發網友熱議,網友對中共出動裝甲車舉動感到不尋常,憂心六四血腥鎮壓重演,紛紛反嗆「老百姓給他們看一張白紙,他們給老百姓看坦克」,也有人提醒「徐州今晚最好別有活動,大家保命重要」。


中國新疆烏魯木齊市24日發生嚴重火災事件,因封控政策造成10人死亡悲劇,進而引發各地爆發「白紙革命」。稍早有網友分享在徐州街道疑似出現多輛坦克,在影片中這些車輛持續移動,不知要駛向何方,後續有網友指這些應是裝甲車而非坦克,但已引起網路一陣議論,不少網友甚至稱,該批裝甲車隊,似乎正朝東南方前進開往上海。


多數網友還是對此謹慎看待,並紛紛留言反嗆「舉幾張白紙給它們怕成這樣」、「坦克上大馬路很正常嗎?」、「履帶式的車都不適合在城市路面上跑的,所以會被裝載運輸,這個行為已經涉嫌違法」、「不論原因為何,中共在這個時候讓軍用車輛出現在街上的情況多少沾點腦癱」、「你們到底在怕些什麼,怕一群沒槍沒武器的群眾?怕一張白紙?」。也有人酸「別怕,這是我們小區物業的坦克,保護我們小區做核酸權利的」、「原因請參考1989年6月4日」、「可能是要防止鄭州再次夜襲徐州」。


백지혁명 / "서민은 백지를 보여주고 서민은 탱크를 보여준다"


[인스턴트뉴스/종합보도] 중국 각지에서 백서혁명이 일어나자 많은 네티즌들이 트위터를 통해 어젯밤 장쑤성 쉬저우시 거리에 장갑차 여러 대가 등장했다고 주장하는 영상을 공유해 네티즌들 사이에서 열띤 토론을 불러일으켰다. . 6.4 피비린내나는 진압이 되풀이되는 것을 걱정한 그들은 모두 "서민들이 백지를 보여주고 서민들에게 탱크를 보여줍니다."라고 반박하기도 했습니다. , 모두의 생명이 중요합니다."


지난 24일 중국 신장(新疆)성 우루무치에서 대형 화재사고가 발생해 폐쇄 조치로 10명이 안타깝게 숨지는 등 곳곳에서 '백지혁명'이 촉발됐다. 앞서 일부 네티즌들은 쉬저우 거리에 많은 탱크가 등장한 것으로 의심된다고 말했습니다.영상에서 이 차량들은 계속 움직이고 어디로 향하고 있는지 몰랐습니다.나중에 일부 네티즌들은 이것들이 장갑차여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탱크가 아니라 인터넷에서 많은 토론을 불러 일으켰고 네티즌들은 장갑차가 남동쪽으로 상하이를 향해 가고있는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대부분의 네티즌들은 여전히 ​​이에 대해 조심스러워하며 "이거 무서우니 백지 몇 장 주라", "전차가 도로에 나가는 게 정상이냐", "추적차량은 적합하지 않다" 등의 메시지를 남겼다. 도시 도로를 달리고 있기 때문에 짐을 싣고 운반할 것입니다. 이러한 행동은 법을 어긴 것으로 의심되었습니다.” “이유가 무엇이든, 이때 거리에 등장하는 중국 공산당의 군용 차량은 다소 뇌적입니다. " "무엇이 두렵습니까? 무기가있는 미사? 빈 종이가 두렵습니까?". "두려워하지 마세요. 이것은 우리 공동체의 핵산을 할 권리를 보호하기 위해 우리 공동체 재산의 탱크입니다.", "이유는 1989 년 6 월 4 일을 참조하십시오. ", " 정저우가 밤에 다시 쉬저우를 공격하는 것을 막기 위한 것일 수 있습니다."


https://youtu.be/FdIPfbHFGz0

中共坦克出现在徐州街头。这是要去上海吗?

중국 공산당 탱크가 쉬저우 거리에 나타났습니다. 상하이로 가나요?


7de98271b58b76b660b8f68b12d21a1d6c778607a2af


https://twitter.com/whyyoutouzhele/status/1597331128566050816?s=20&t=C8Xzr5ah9VR2m6fqBdkQXw


7de9827eb78276b660b8f68b12d21a1db1d92e7f1e65

https://twitter.com/sentdefender/status/1597352679814361093?s=20&t=MJA3qH162Oaocp2puSz5YQ


79ef8977b49c28a8699fe8b115ef046fcefb1de853

https://twitter.com/fangshimin/status/1597318355290976256?s=20&t=MJA3qH162Oaocp2puSz5YQ


79ee8474b29c28a8699fe8b115ef04640830b8ae18


페킹으로간다는 말도있고 상해로 간다는말도 있고 어디로 보내는지는 몰?루



출처: 군사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132

고정닉 30

9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붕어빵 잘 팔 것 같은 MZ 연예인은? 운영자 23/01/30 - -
공지 개죽테크! 공짜 개죽이 팔아 돈 벌기!! 운영자 23/02/04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977/2] 운영자 21.11.18 881877 250
112705 [포갤] 잘 찍은 앨범커버들 [1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20 1363 26
112701 [일갤] [2023.01] 도쿄 - 우에노 아메요코, 킷사텐 [20] 여자아이는싸우면안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0 1146 11
112700 [스갤] 잇섭 영상에 등장한 플리커 현상(feat.삼성관계자 답변) [317] ㅇㅇ(210.126) 11:50 10352 173
112698 [싱갤] 어색어색 장도연과 가안84의 드라이브 [127] 우탱체리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40 22768 186
112696 [해갤] 미토마의 행복한 음료수 광고.gif [242] ㅇㅇ(14.32) 11:30 17007 526
112695 [카연] 칼 먹는 소녀 2화 [42] 눈밭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0 3432 37
112693 [포갤] 마잭이 영향 받았거나 표절한 곡들을 알아보자 [146] ㅇㅇ(223.39) 11:10 7915 79
112691 [싱갤] 싱글벙글 블루칼라의 슬픈 현실 [326] 야스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0 16889 156
112690 [더갤] 더 글로리 보니깐 이거 생각남 (스압) [55] ㅇㅇ(223.33) 10:50 9152 34
112688 [중갤] 노무현 관련 '비공개' 기록물 열람 시도 [380] 수원정(광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40 16836 309
112686 [프갤] 나는 한국 프로레슬러다 4 : 훈련 첫날 Shiho Hong [43] 홍시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30 3296 46
112683 [중갤] 친윤 "종북좌파가 안철수 띄운다" [794] ㅇㅇ(175.115) 10:10 8817 120
112681 [냥갤] 해처리 철거 민원 빠꾸먹음 ㅋㅋㅋㅋㅋㅋㅋ [59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0 19774 532
112680 [중갤] 티비조선 단독! 김성태 대북송금 100억원이네 ㅋㅋ [311] 수원정(광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50 11206 300
112678 [싱갤] 훌쩍훌쩍 친일파로 몰린 남자 [24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40 34529 163
112676 [해갤] 신두형 사우디 데뷔골.gif [256] ㅇㅇ(59.11) 09:30 24349 284
112675 [주갤] 아는 언니가 혼수 2천으로 결혼해서 현타 온 블라인드녀 [398] 주갤현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0 27118 206
112673 [블갤] 블붕이 나무젓가락으로 미카 총 만들어옴 [114]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0 10213 124
112671 [연갤] 모리사키 토모미의 한국여행 [83] 두통탈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00 8529 49
112670 [슬갤] 강백호 3번 피규어 도착, 그리고 리뷰 [101] 애송(14.7) 08:50 8889 74
112666 [야갤] MBC 개역겹네 ㅋㅋㅋㅋ [287] 구만산맹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30 28810 727
112665 [일갤] 시즈오카현의 흥미로운 이야기 (feat.녹차) [68] 비기뇽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20 4468 71
112663 [공갤]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공룡들 [137] ㅇㅇ(124.5) 08:10 9034 79
112661 [엘갤] 분리수거와 일반쓰레기 구분 [359] ㅇㅇ(106.241) 08:00 15362 43
112660 [카갤] [단편]러브앤 지니어스. [46] 뇽뇽폰치(112.153) 07:50 2717 11
112658 [토갤] 토토 7~8년차의 이야기 [198] ㅇㅇ(118.36) 07:40 13371 125
112651 [야갤] 지하철 무임승차 연령 70세 로 올리면 손실 1524억 준다.jpg [549] ㅇㅇ(223.38) 07:00 29146 402
112648 [인갤] [1인개발] 무료 비주얼노벨 <머나먼 툴레를 향한 여행자> 홍보/개발후기 [170] 코마스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45 12125 96
112646 [여갤] 세계에서 가장 추운 마을보다 군대가 더 추웠다는 곽튜브 [434]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5 38720 356
112644 [그갤] 한달동안 그린 그림들 [185]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16946 83
112642 [오갤] 예약 수수료만 9만원 스기타 제자의 제자 후쿠오카 코탄 [232] 보이저2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5 18977 67
112640 [바갤] 현장관리직 5년차의 그간 쳐낸 공사현장들, 내가 하는 일 [238] XSR900BLACK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5 21155 113
112636 [카연] 몇년해온 사이버렉카 관두면서 그린 만화.manhwa [273] ㅇㅇ(112.155) 00:45 20649 107
112634 [냥갤] 캣 '생츄어리'라면서요? [21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35 16500 398
112632 [레갤] 진지빨고 쓰는 레데리 시리즈 번외 - 2023년 기준 아서 현상금 가치 [152] badassbill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25 9467 98
112630 [싱갤] 싱글벙글 무리한 부탁 [504] 레이퀀스뱅큐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15 36472 297
112628 [미갤] K-은행주 진짜 괜찮김 함(스압주의) [328] ㅇㅇ(125.188) 00:05 26989 94
112626 [게갤] 블루아카 캐릭터디자인은 철저히 계산적임 [745] ㅇㅇ(175.119) 02.03 27745 722
112624 [모갤] 레진킷 작업기(이슈타르) [83] cttgh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3 6282 22
112622 [싱갤] 싱글벙글 펜 한 번으로 만들어낸 라이브드로잉의 대가 [169] 찐뜩2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3 26653 103
112620 [카연] ChatGPT한테 대본쓰기 시켜본.manhwa [203] 스파츠[SpatZ]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3 16088 154
112618 [갤갤] 폰 크기 비교 사이트 / S23 시리즈 크기 체감, 비교 [202] 110.11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3 28768 121
112614 [싱갤] 훌쩍훌쩍 반려견.. [483] Chagabi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3 46446 533
112612 [디갤] webp) 디린이 친구 집에서 쪄온 디사갤 이용권 (11pic) [91] 띵동다랑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3 5489 21
112610 [빌갤] 대충살자 시리즈 [275]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3 27443 149
112608 [야갤] 아들 성기가 작아서 병원 온 부모에게 비뇨기과의사가 하는 처방 [910] ㅇㅇ(211.234) 02.03 60910 668
112606 [싱갤] 싱글벙글 엉뚱한 눈사람만들기 [175] 눈사람빌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3 35024 179
112604 [오갤] 시마아지 긴꼬리벵에돔 후기 [135] 금태충(211.41) 02.03 12624 83
112602 [노갤] 오늘 수령한 갤북프3 16인치 간단 후기(하판 사진) [349] 라이언R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3 29948 22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