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싱글벙글 가장 과소평가된 공룡 분류군

ㅅ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12.01 18:30:01
조회 45874 추천 256 댓글 176




7cbe8471e08769f03abbd0e042d5733861bf1f9f8e2ea391136c1ae6346938cbb076d388f5ebfd5bf8dd3ebb47ba7a


25bcd434eac139b37cace9b418d51b2fe7de4de436957fb9fb03a09bfff46f9b6c90717cb8e8e47759efe7ee808b5b9a97ab5abb792b5d9058219c95d88b003e2124df40528854


바로 조각류 하드로사우루스과 공룡들


각룡류, 검룡류, 곡룡류, 후두류는 각각 뿔과 프릴, 골판과 골침, 탱크같은 외형, 단단한 머리뼈를 가지고 있기에 사람들의 인식 속에서 육식공룡들에게 호락호락하게 당하지는 않는다는 인식이 있으나 그런 특징이 없는 하드로사우루스류 공룡들은 보통 말이나 사슴 포지션의 좋은 단백질 공급원처럼 묘사되곤 한다




3dbcc227f6d32db461b3d9a51ec43770f9ce908f667ab4366afdbfdfc26d9b89688fd93dcdef48d5241ff181afddce5460ad63b42ceeb7


이런 점은 가장 대중적인 공룡 작품인 쥬라기 공원~쥬라기 월드 시리즈에서도 그대로 드러나는데, 주인공인 오웬 그레디가 고작 밧줄 하나로 파라사우롤로푸스 한 마리를 포획하고 진정시키는 모습이 가장 최근 개봉한 영화인 도미니언에서 나옴. 마치 야생마를 대하듯 말이다


그러나 과연 하드로사우루스과 공룡들은 정말로 호락호락한 동물이었을까? 한번 알아보자




29bed374e28b69eb6aea8ee54fd02168f0ee577eb2cbe2f2cfff1128ac1abc6db6ae2664abf2b719d4e9315482d3e11a6eadad87f86ef706e086ff1079


39a8dd24e9c007af60b3dfbb13ee2b6944fb63bda7b5545bcd8982827703bb5395c4fdc57bc954768ca8894ddb5a6a26b6fc3d24


35b1c628bdc43faf7facdee2479f2e2d2fb0b0707acf58deb42cd01be8


영화와 달리 현실의 파라사우롤로푸스는 코끼리의 크기를 훌쩍 뛰어넘는 10m 이상의 거대한 공룡이었고, 최근 발견된 MNA P.1 529 화석으로 연구한 최신 추정치에서는 심지어 이보다 더 크기가 컸을 가능성을 시사하고 있다. 인간이 밧줄을 목에 걸고 진정시킬 체급이 아니라는 것


또한 쥬라기 월드에서의 묘사처럼 두 발로 총총거리며 달리던 공룡이 아닌 육중한 거구를 커버하기 위해 주로 4족 보행을 하는 공룡이었다




3fbcc02ea8da3db47cbac4b45bdd2b309082010e95fbf05e3853a8a6407b2a7f58606ad8e8b00ac5d36a32b23353ef474fc1016b671a44433b8a25f19645bda2ecf4f213d9


39a8dd24e9c007af60b3dfbb13ee2b28ffe0199f6d9f4fcc04f59cfe6d7f64c47c05059bf4deb2a77aa4734c145b8780b1063516


3dbcdc23eaed39b47a80e9b429da2d33e9cf2b2af155368cfe2511427773cc1b70991631358fb7d7b1c12cbd324963f01d211df43472ba80e0967286bef4cdc502e5981e7cb6e791


게다가 파라사우롤로푸스만이 특별히 덩치가 큰 하드로사우루스과는 아니었다


백악기 후기 헬 크릭 지층에서 티라노사우루스와 공존하던 에드몬토사우루스 안넥텐스는 무려 15m까지 성장할 수 있었던 공룡이었다. 비록 역사상 가장 강력한 수각류 공룡인 티렉스와 공존하였기에 그의 먹이 중 하나였겠지만 만만하게 볼 수 있는 사냥감은 절대 아니었다. 그 티라노사우루스조차도 성체 에드몬토사우루스를 노리기 위해선 깊은 결단을 내려야 했을 것이다




20bcd728e4c239b362b6d78a1ad030346c5ea3752a9c028993a0d7506fd5d9306e8b2e9682f274d101a367d9f230ea821de59c53b6750ac2e5836a8e7e950d544c690d216a7776098f4b


0b8cfd23cbda3e9e7d9effa729c5377337e7ce8952f97c64362132d15ab43b


0eb2c23ff1da37b56faac4a0059f2e2d61f84add65e805efe888d21d88


그 외에도 약 13미터의 크기를 자랑하는 마그나파울리아, 10m에 달하는 바르스볼디아, 카로노사우루스, 그보다 약간 작지만 여전히 거대한 코리토사우루스, 람베오사우루스 등 대부분의 하드로사우루스과 공룡들은 엄청난 덩치를 가지고 있었다




05b8dc2adaf12aa36bb4e99319c3293c89b7a3f5ee89b3bca9b293b74ee59dc0561a27fa09b80a46c898119df3e0c292c67c3fa5c07e


위 사진은 K-pg 대멸종이 일어났던, 중생대 최후의 지층인 헬 크릭 지층에 서식했던 고생물들이다. 에드몬토사우루스 혼자 아주 거대한 덩치를 자랑하는 것을 볼 수 있다


곡룡류 중 가장 거대했던 안킬로사우루스가 6~7m, 후두류 중 가장 거대했던 파키케팔로사우루스가 4.5m였던 것을 보면 10m가 넘는 종이 넘쳐나는 하드로사우루스류는 그 거대한 덩치가 곧 무기였던 것이다




29b8dd23bcc031eb3aeb81e6478521653e6679b828900eabbd0584654c6ed3fbdc8446f2b7f0de8e6db3be6eebfcaefffff3633c0ffe6a4a1c7bcce1


74bcdb30bcdf33a978b1cfec479f2e2d3507697a7f029b8cd0981104


하드로사우루스과 중 가장 거대한 공룡은 바로 산퉁고사우루스이다. 백악기 후기 중국에서 서식하던 산퉁고사우루스는 가장 큰 조각류 공룡이었는데, 무려 16m에 육박하는 사이즈로 사진에서 보시듯이 목길이를 제외한다면 용각류인 브론토사우루스와 덩치가 거의 같은 걸 확인할 수 있다. 따라서 중소형 용각류 중에서는 산퉁고사우루스보다 작은 녀석들도 많았다




0b88fb74e7c415914f9efbac5bd63273edfceb1d2e40a1337b334f87bc5814


하드로사우루스과가 이토록 거대해진 원인에는 시대적 흐름 때문이라고 보통 설명한다. 쥐라기를 지나 백악기로 시대가 넘어가면서 북반구에는 거대 용각류의 종류가 쇠퇴하고 남반구에서 티타노사우루스류가 번성하는 경향을 보이는데, 이 때 하드로사우루스류가 거대화하여 비어버린 용각류의 생태적 지위를 채운 것이다


다시 말하자면 백악기 후기로 접어들면서 용각류가 존재하지 않는 지층에서는 사실상 하드로사우루스류가 용각류의 역할을 수행한다는 뜻이니 절대 무시할 수는 없는 공룡 분류군이라 할 수 있겠다




01bcdd24e0dd2ba77badc3a658db343a4120d0f176473d27cfe1277d


온순해보이는 생김새와 더불어 대중매체에서 크기를 축소당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무시당하는 종류지만, 하드로사우루스과는 뛰어난 신체 스펙을 가지고 과거의 지구에서 엄청나게 번성한 동물인만큼 대단한 공룡 분류군임이 틀림없다. 하드로사우루스류야 대단하다!





출처: 싱글벙글 지구촌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256

고정닉 75

15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눈빛으로 상대방 제압할 것 같은 기센 스타는? 운영자 23/02/06 - -
설문 이태원 참사 책임론으로 이상민 행안부 장관을 운영자 23/02/07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928/2] 운영자 21.11.18 903929 250
113609 [공갤] 폐가탐험 사진 몇개 올립니다 ^^ [211] 용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55 8037 60
113607 [싱갤] 싱글벙글 만갤토론 [261/1] 귤에밥비벼먹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45 11434 100
113605 [카연] (약후)옷에 대해 이야기하는.manwha [39] 작은분홍개복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5 10325 77
113603 [상갤] 애니메이션 영화 후속작의 흔한 패턴 甲.JPG [175]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11450 124
113599 [더갤] 과연 기회균형특별전형은 누가 만들었을까? [358] 파란을일으키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5 9923 107
113597 [만갤] 만화에서 설명이 길면 불가능한 기술이다. [19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55 14350 177
113595 [국갤] 꾸러기들 염려덕분에 베트남에 무사히 도착했다. [357] 베트남국붕이(58.187) 00:45 7771 97
113593 [싱갤] 싱글벙글 베트남이 세계적인 커피 생산국이 된 이유 [13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35 13715 87
113591 [야갤] 한국여자들 만행 ㅗㅜㅑ [308] 만킬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25 29983 488
113589 [중갤] 호그와트에서 개너무한 슬리데린 취급 [335]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15 17786 172
113587 [사갤] 한국은 왜 로봇물을 애들보는 거나 퇴물로 취급해요? [216] kin(218.50) 00:05 16126 139
113585 [야갤] 편견질문 답해주는 스시녀jpg [220] ㅇㅇ(211.234) 02.07 28607 312
113583 [싱갤] 싱글벙글 일본 인력거 시세 근황..jpg [315]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27478 232
113581 [야갤] 윤지오, 조민 SNS에 응원 댓글 남겨 ㄷㄷ...jpg [398] ㅇㅇ(209.58) 02.07 26825 939
113579 [기갤] 가수 별이 박미선에게 결혼 축사를 부탁한 이유 ㄷㄷㄷㄷㄷ...JPG [9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15155 136
113575 [카연] ㅈ나 시끄럽네 ㅅㅂ년...Manhwa [133] 양갱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29812 338
113573 [야갤] 한국여자들 진짜 장애인 싫어하나보다 소개팅 하다가 실패했다.. [1170] ㅇㅇ(211.234) 02.07 36547 309
113571 [싱갤] 싱?글벙글 발리우드 [140] 김윾식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18116 92
113569 [공갤] 인국공 보안 xxx 쓰레기 [22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19913 83
113567 [미갤] 한국은 이미 1984 빅브라더 사회였고 수출국임 [600] 광명회(223.62) 02.07 21961 493
113565 [주갤] 무조건 공동명의를 하자는 여친 [491] 주갤현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37082 315
113563 [판갤] 소련인이 알려주는 홍차 마시는 법.jpg [271] ㅇㅇ(211.234) 02.07 26511 135
113561 [싱갤] 싱글벙글 일본외교사절단을 대환영하는 나치독일 그때광경 [35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14355 113
113559 [철갤] 가장좋아하는 불 철물. 내 EDC 기름라이터 임코6700 [46] Mernerne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5677 16
113557 [토갤] 한국야쿠르트 근황 [505/1] 6Dcreatio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44656 1565
113553 [만갤] 산재로 장애인 되고 사회에 분노했던 사람 [40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30962 648
113551 [카연] 우리가 기억해야할 사람- ⓵김상옥 의사 [256] 카툰K-공감(211.209) 02.07 7102 104
113549 [싱갤] 싱글벙글 리메이크만 7번된 한국영화 [30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43999 350
113547 [일갤] [2023.01] 도쿄 - 고독한 미식가 순례, 인생 치즈케이크 [50] 여자아이는싸우면안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6319 34
113545 [체갤] <졸업앨범의 악마> 떴냐?? [189/1] 세계최강여고생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27316 271
113543 [만갤] 일본에서 최근 유행한다는 한국음식 [785]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47354 465
113541 [야갤] 당근마켓 승빠 사과문 반응 떴다,,, jpg [872] ((♨+))(117.111) 02.07 42260 837
113539 [중갤] [NSW] 이시카와 링고의 친구들 리뷰 [145] 서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11238 135
113537 [자갤] 한문철 레전드 부모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87] ㅇㅇ(49.174) 02.07 32880 232
113535 [원갤] 원피스에서 미성년자 음주, 흡연 관련 뒷이야기 [166] ㅇㅇ(211.59) 02.07 28397 104
113533 [중갤] 찐따글) 나이 32에 힘으로 제압당하니까 ㅈ같다 [977] ㅇㅇ(211.38) 02.07 50914 835
113529 [싱갤] 와들와들 예의와 부끄러움을 모르는 신입사원.ssul [473] BlackWolfStudio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50043 365
113527 [S갤] 데나노(똥나노) 후기겸 상세 제작기 제작 예정자들 참고용글(스압) [87] MENY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5296 44
113525 [교갤] 고속도로 표지는 왜 왕관 모양일까? [26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24673 190
113523 [알갤] 집에 엄마가 두명이 된 썰 [491] 아존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35347 375
113522 [싱갤] 오싹오싹 냥북공정당한 안전유리 발명일화ㄷㄷ [18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19123 583
113521 [카연] 마법소녀 기담 ABC 29-2 (후 업로드) [70] 존크라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6150 100
113519 [슬갤] 국내 프로농구 팀닥터가 보는 강백호 재활 가능성.jpg [200] ㅇㅇㅇ(118.36) 02.07 16788 236
113518 [기갤] 이모집에 얹혀사는 남고생한테 팩폭박은 서장훈 [32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37405 227
113516 [스갤] 논란없던 스트리머 풍월량 대기업 제품에 일침.jpg [53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44287 313
113512 [중갤] 인생이 없는 미친놈들의 모임.jpg (1만시간의 법칙 = ㅈ밥) [302] ㅇㅇ(211.209) 02.07 52570 268
113511 [야갤] 요즘 회사생활이 로맨틱드라마 찍는 기분이야 [61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31845 466
113508 [냥갤] (렉카) 이쯤에서 궁금해지는 블라인드 공무원 캣맘 민심 [176] 빙봉(112.170) 02.07 20660 398
113507 [로갤] 신비로운 알리발 저지들 [94] 좋은말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25203 99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