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세키로 기행 / 국밥을 일식으로 드셔보시겠습니까

ㅇㅇ(218.237) 2022.12.05 00:30:01
조회 22251 추천 154 댓글 164




a1582076b49c28a8699fe8b115ef046b92ffda36ea



프롬겜을 놓아둔지도 꽤 많은 시간이 지났다


왜냐고 물으면 목표가 없는 목적엔 즐거움이 남지 않았다고 해야할까


이미 볼장 다 본 게임 하나 붙잡고 뼈까지 우려먹는게 딱히 맛있게 느껴지지도 않아서


하긴 맛있게 먹던 것도 언젠가는 질리는 법인데


하물며 다른 진미가 넘치는 상황에서 굳이 하나만 고집할 이유도 없고


나도 이제 사골국밥(64,800원)보다는 힐링 푸드를 먹고 다닐 때가 됐다




a1582076b79c28a8699fe8b115ef046ed8fd4c8c52



씨발 


그럴 생각이었다 


다만 엘든 링을 끝내고 나서 유독 끝맺지 못한 세키로가 눈에 밟히더라 


원래는 맛을 볼 엄두도 내지 않았던 이유가 여럿 있는데 


하나는 내가 프롬겜을 하면서 패링이란 것을 성공적으로 사용해본 적이 없었단 것이고 


두번째는 게임을 구매하고 30분도 안 되어서 갤에서 온갖 스포일러를 당했기 때문이다 


다운받다 심심해서 갤을 들여다본 내 잘못도 크지만 너희들의 탓도 조금은 있다는 말이다 


그렇지만 이젠 그런 기억들은 모두 과거가 되었고 


어느덧 스포일러를 다 잊어갈 즈음이 됐다 


마지막 보스가 무슨.. 총에 창에 검에 다 쓴다는 건 아직도 잊지 못하고 있지만




a1582076b69c32b6699fe8b115ef046cd6e2b83cd928



시작부터 마우스 클릭으로 조작도 불가능하고 스킵도 안되는 긴 스크롤과 


그걸 다 읽기 전에는 동의할 수도 없는 글 무더기는 참으로 정겹다 


게임 켠지 5분만에 불편한 조작과 눈에 들어오지도 않는 이용규약은 입맛에 맞으십니까? 


동의하다




a1582076b19c28a8699fe8b115ef046ff9526cfb8637



컷씬을 보고있자니 시작부터 특대무기가 일본도에게 유린당하고 있다


이 게임에서는 특대무기가 별로일 것이란 암시일까? 


아무렴 칼끼리 맞부딪히는 게임이라는데 칼이 제일 셀수도 있겠지



a1582076b39c28a8699fe8b115ef046cc9acd354c39f



납치당할 준비를 끝마친 우리의 주인공이 등장했다 


매번 생각하는거지만 주인공의 등장 컷씬만큼은 늘 인상적인데.. 


인상적이라는게 반드시 긍정적이란 말은 아니다




a1582076bd9c28a8699fe8b115ef046b0b6d3395b0



익숙한 자세로 앉아있는 이 녀석이 내가 앞으로 인도해야 할 주인공


사장 없는 자(웃음)이다


컷씬 두개만에 개백수가 되었다 


물론 여러 선택지가 있었다면 개백수를 굳이 골랐겠지만 


가지지 못한 자로 플레이가 강제되는 건 그리 좋은 기분은 아니다




a1582076bc9c32b6699fe8b115ef046c5e6c513c93



우선 처음에 할 일은 당연히 조작감을 확인하는 것이다 


비록 무기가 없어서 제대로 된 확인은 힘들었지만 


각종 상호작용 키의 표기를 키보드로 바꿀수도 있고 


이정도면 꽤나 양호하지




a1582077b59c32b6699fe8b115ef0465a2e77b3685



좌측의 튜토리얼이 시키는대로 각종 은엄폐 구간을 마구잡이로 달렸더니 금세 목적지에 도착했다 


다크 소울도 이런 좋은 문화를 진작 가져다 썼다면 조금은 덜 불편했을텐데




a1582077b49c32b6699fe8b115ef04647483ca70



분명 아까 본 컷씬에선 모든 것을 잃었다더니 사장님이 그냥 여기 계신다 


또 또 그놈의 호들갑이었죠? 

무녀 없는 자 1패 적립www




a1582077b79c32b6699fe8b115ef046f6e747b9094



마침내 휘두를 수 있는 무기를 손에 넣었다 


내가 게임 시스템을 자세히 알아보진 않았는데 적어도 무기는 이것 저것 많았으면 좋겠다


쌍검이나 아까 컷씬에서 보던 긴 창이나 뭐 그런 거 말이야 


그리고 말을 다시 걸어야 에스트를 주시더라 


그냥 한 번에 주시지 싶지만 사장님한테 눈치 줄수도 없고




a1582077b69c32b6699fe8b115ef046c181de37f0c



튜토리얼을 따라 잡졸들을 썰어넘기고 나니 첫 보스를 발견했다 


솔직히 별 거 없어 보이는데




a1582077b19c32b6699fe8b115ef046fac514c6343



애미




a1582077b09c32b6699fe8b115ef046e5f81cfdaf9



몇 번의 시행착오를 겪긴 했지만 무난히 첫 보스를 잡아냈다 


내가 패링에 적응을 못해서 그렇지 군다나 트리 가드에 비하면 이딴 건 식은 죽 먹기다


근데 얻은 템의 설명을 읽어보니까 이거 씨발 우석이잖아


에스트 한 병만 준게 그런 의미였나? 


벌써 조금씩 불안해지기 시작한다




a1582077b39c32b6699fe8b115ef046c8c1ce1b575f0



그래도 의외로 길을 찾는 건 어렵지 않았다 


여기 저기 다 막혀있긴 한데 생각보다 알아볼만함 


근데 사장님은 어떻게 오셨어요 신기하네 길이 험하던데





a1582077b29c32b6699fe8b115ef046af5644238



보통… 이런 굴 지나면 꼭 보스전이 있지 않나




a1582077bd9c32b6699fe8b115ef046c8302a3f43c83



아니나 다를까 안 쪽 동굴을 건너자마자 웬 괴한이 전투를 걸어온다 


그리고 무슨 실장검법마냥 붕쯔붕쯔 검을 휘두르는데 지금 상대할 수 있는 난이도가 아니다


이것도 또 곱게 뒈지고 컷씬이나 보라는 식의 전투임이 틀림없지만 


그래도 내가 프롬겜 짬이 얼만데




a1582077bc9c32b6699fe8b115ef046c5d92767cc1



미친년이 백점프를 찌르기로 끊네 


엘든링에서는 잘 통했는데




a1582074b59c28a8699fe8b115ef046e0c1ccfb34f45



아 ㅋㅋ 


내가 아무리 이 시스템에 미숙해도 두번은 안통하지




a1582074b49c28a8699fe8b115ef046cb2ed74f3e0e9



이 개 씨발




a1582074b79c32b6699fe8b115ef046ccdb29fd7b0



냅다 칼부터 빼들길래 여간 미친놈이 아니다 싶긴 했는데 


절벽에 떨어진 걸 건져올려와서 팔을 잘라놓는 개 또라이 새끼일 줄은 상상도 못했다 


그리고 이 미친놈이 사장님을 납치해가서 우리의 늑대 닌자는 다시금 사장 없는 자가 된 데다가 


팔까지 잘려나갔기 때문에 조만간 복지카드를 발급받아야 할 것이다 




a1582074b69c32b6699fe8b115ef046c25459a66b8



쓰러졌다 일어나보니 웬 의수가 붙어있다 


팔이 없는채로 일어났다면 은퇴라도 할 수 있었을텐데




a1582074b19c28a8699fe8b115ef046c1ee8b0abc735



아마 이 앉은뱅이 선생님이 붙여준 모양이다 


시리즈마다 앉아서 궁시렁대는 병신중에 도움이 된 사람은 없었는데 


고맙습니다




a1582074b09c32b6699fe8b115ef04699fdac8970d



그리고 그 감사함의 여운을 채 느끼기도 전에 웬 변태새끼를 만났다 


단칼에 베어줬더니 그대로 일어나서는 자기를 종종 베어달라고 한다 


앞으로 당신을 미야자키씨라고 부르겠습니다 


그리고 미야자키씨 자신의 피학성애를 이런 방식으로 유저들에게 해소해달라 요구하는 것은 부끄러운 일이에요




a1582074b39c32b6699fe8b115ef046ea27e5b1827



스샷 명소를 발견했다


다행히 이 세계는 태양이 멀쩡하구나 


비록 사장 없는 자의 처지기는 할 지언정 세계를 구할 걱정은 안해도 될 것 같다 


그리고 이 옆에 화톳불도 있던데 전송이 처음부터 되더라 


세상 참 좋아졌어 




a1582074b29c32b6699fe8b115ef046c76234c4622



오지도 않을 화톳불을 찍고




a1582074bd9c32b6699fe8b115ef046c87bbb8d070



주변을 뒤져보니 처음으로 닌자다운 도구를 주웠다 


아마 이건 사용하지 않을테지만 


이런 걸 보면 칼이나 특대무기도 몇 종류 쯤은 있겠지




a1582074bc9c32b6699fe8b115ef046eb9a4ff0e87



뭐 더 없나 좀 더 둘러보니 웬 닭이




a1582075b59c32b6699fe8b115ef046eb204d98b5b






a1582075b49c32b6699fe8b115ef046cf66ee8fc07






a1582075b69c32b6699fe8b115ef046e38c70ac67e



저 닭대가리 새끼 덕분에 알게 된건데 이 게임은 죽고 나면 소울을 못 줍는 모양이다 


그리고 우리의 프롬 소프트웨어는 마치 실수나 잘못된 선택에는 당연히 대가가 따라야 한다는 교훈이라도 주려는 것 마냥 친히 가이드까지 휘갈겨주셨다


저런! 당신의 실수로 돈이고 경험치고 다 잃어버렸습니다! 그리고 죽어서 잃어버리면 물론 못 돌려받죠~


예 제 병신짓을 공고히 해주셔서 몸 둘 바를 모르겠네요 씨발




a1582075b19c32b6699fe8b115ef046c667b2277a057



어쨌든 닭대가리를 지나치니 튜토리얼 보스의 강화판이 있다




a1582075b09c32b6699fe8b115ef046ef70fa84ea8



튜토리얼때 이미 한참 부대낀 패턴이라 어렵지는 않았다 


놀랍게도 얘가 에스트 파편을 주더라 


이제 대장장이만 찾으면 되는데 도통 보일 생각을 않는다




a1582075b39c32b6699fe8b115ef04692ee6228d15



혹시 이 할머니가 해주나 싶어 말을 걸었더니 


안타깝게도 망자화가 너무 진행된 상태라 말이 통하지 않았다




a1582075b29c32b6699fe8b115ef046fefe1831ba6



눈 앞에 다 죽어가는 이 사람이 아마 아들인 모양인데




a1582075bd9c32b6699fe8b115ef046c954468509b



뭐야 씨발




a1582075bc9c32b6699fe8b115ef046fa916f80797



저 닭대가리의 패턴은 아까 다 기억했으니 이제와서 두마리라고 어려워지진 않는다 


나의 쿠사비마루에는 자비가 없어




a1582072b59c32b6699fe8b115ef046fa9cf53892f



방금 닭들의 습격때문에 이 사람도 함정에 빠진 사람인건가 싶었는데 


이 사람은 아들이 맞았다 


그럼 이 닭들은 대체 누가 풀어놓은거야




a1582072b49c32b6699fe8b115ef046ca2ea822289



조금 더 지나서 새 화톳불을 찾았다


근데 뭔 수주옥을 뭐 어디서 어떻게 얻는데? 


그리고 에스트 강화는 해금을 안 해주나?


아까부터 컷씬의 양이나 글자가 너무 많아서 생각한 건데 


세키로가 꽤나 다른 방식으로 매운 게임이란게 슬슬 체감된다




a1582072b79c32b6699fe8b115ef046fd82ea2f5fe



아무튼 저 뒤에 드디어 뭔가 성문같은게 보이는데 아마 저기가 입구인 듯 싶다




a1582072b69c32b6699fe8b115ef046f6825acba76



이제 와서 이런 졸병들 쓸어담는 건 일도 아니지 




a1582072b19c32b6699fe8b115ef046cb9263e60f4



저기요 선생님 누구세요




a1582072b09c32b6699fe8b115ef046c7a47832cdb



저기요 잠깐 타임




a1582072b09c28a8699fe8b115ef046e3f302577a395



뭔데 미친새끼야!!!




a1582072b39c28a8699fe8b115ef046f1573b773



어?




a1582072b29c32b6699fe8b115ef046f02ab80c1ae



꽤나 막막하던 차에 갑자기 부활이 생겼다 


아마 죽는게 트리거인 모양인데 이런 걸 쓰지 않을 이유가 없지 


솔직히 나도 게임을 좀 쉽게 할 때가 됐어




a1582072bd9c32b6699fe8b115ef046c3fc111754c



? 아니




a1582072bc9c32b6699fe8b115ef046f15bc02dbac



부활하자마자 잡기로 즉사 뭐냐고 씨발년아!!!!!




a1582073b59c32b6699fe8b115ef046f2cdb53d6ba



프로레슬링 기술을 쓰는 양귀한테 파워밤을 당했더니 또 컷신이 나온다


그리고 이 컷신들 슬슬 너무 많아서 보기 힘겨운데 중요한 내용이 아니라면 스킵을 좀 해야겠음




a1582073b49c32b6699fe8b115ef046f7dcbaf2744



내가 뒈질때마다 세상에 병이 퍼진다고?




출처: 프롬 소프트웨어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154

고정닉 50

46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법 없으면 사고 치면서 살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3/01/23 - -
공지 공짜 개죽이 받고, 돈 벌어보세요! 운영자 23/01/27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893/2] 운영자 21.11.18 838701 248
110896 [부갤] 오피스텔왕, 300만원으로 LH '눈먼 돈' 167억 챙겼다 [23] ㅇㅇ(39.7) 23:55 1890 60
110894 [카연] 본인쟝 최애영화 [57] 김목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45 3578 108
110892 [부갤] 일본에서 지어진 빌딩들의 조감도&실물 비교 ㄷㄷ.jpg [189] ㅇㅇ(118.38) 23:35 8509 209
110890 [싱갤] 스압) 싱글벙글 샴 쌍둥이의 자세한 일상..jpg [324/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25 27740 234
110888 [X갤] 게임패스 엄선된 갓겜 추천들어간다 [127] 3a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5 6722 50
110886 [야갤] 은행 30일부터 정상영업.jpg [201] ㅇㅇ(223.38) 23:05 11412 132
110884 [기갤] 연예인은 개꿀이라던 테이 근황 [30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2:55 16896 304
110882 [우갤] 내향성 인간들이 극혐하는 9가지 상황 [36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2:45 18223 159
110880 [주갤] [인티같이보자]한녀가 정신병인이유(강원도 유아 유기 사건) [329] 인티같이보자(61.102) 22:35 8958 261
110876 [카연] 만렙 할배 15화 [65] stale_boi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2:15 3725 72
110874 [도갤] 너무 교토스러워진 황리단길.twit [363] ㅇㅇ(211.234) 22:05 16257 119
110872 [편갤] 편의점 음식을 매일 먹는 청년.jpg [56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55 27966 262
110870 [프갤] 뉴질랜드 프붕이 개ㅈ됐다 ㅋㅋㅋㅋ [111] Diamond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45 12984 44
110868 [주갤] 나의 이혼스토리 1 [190] 퐁퐁이(58.148) 21:35 9930 144
110866 [해갤] 국내 유일 축구공 제조업체의 현실..jpg [35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25 20589 274
110864 [냥갤] 작은길급)캣맘이 정신병인이유.... [285] 쀼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15 16047 294
110863 [만갤] 북한 항공사 "고려항공" [165] ㅇㅇ(211.234) 21:10 17983 201
110861 [레갤] [사진多]AI로 서부시대 남자 여자를 만들어보았다.jpg [144] 세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05 12271 92
110857 [카연] 생각나서 그리는 옥택연 본 썰 [76] 그리마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45 17148 146
110855 [기갤] 한동훈 이재명 관련 발언 [32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35 19377 621
110853 [야갤] 곽튜브 옛날 살던집이래 [810] ㅇㅇ(175.125) 20:25 41454 472
110849 [싱갤] 싱글벙글 편의점의 파브르 곤충기 [32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05 40928 514
110847 [대갤] (펌/스압주의) 인구절벽발 노동인력 부족 우려는 과장인가 [630] ㅇㅇ(221.141) 19:55 13599 155
110845 [코갤] 마스크 업체들 줄도산.news [444] ㅇㅇ(211.234) 19:45 32089 325
110841 [기갤] 30일부터 은행 9시부터 4시까지 [339] ㅇㅇ(223.39) 19:25 17821 206
110837 [프갤] 나는 한국 레슬러다 Shiho Your True Korean Idol [136] 홍시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9:05 8517 102
110834 [주갤] 헝가리 와이프가 애낳고 운 이유.JPG [61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50 40552 397
110832 [야갤] 실시간 김연경 유튜브 댓글 근황 ㄷㄷ.jpg [594] ㅇㅇ(121.178) 18:45 36739 858
110831 [판갤] 한국 미슐랭 식당을 방문한 이탈리아 미슐랭 셰프들의 평가.jpg [43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40 23725 124
110830 [야갤] 천조국 의사의 오징어 게임 리뷰 [543] ㅇㅇ(103.142) 18:35 42090 1106
110828 [기갤] AI 기술로 다시 만난 (故) 박윤배 배우 [393] ㅇㅇ(211.234) 18:30 18009 68
110827 [A갤] 일본 유명 감독 '성폭력 폭로'한 여배우 자살 [472] ㅇㅇ(211.234) 18:25 30238 192
110826 [중갤] '택배견 경태' 앞세워 받은 후원금 6억원 '먹튀' 커플의 최후 [222] 제주도대망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20 16480 125
110823 [싱갤] 싱글벙글 우리나라가 종교분쟁이 없는 이유 [65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10 32919 547
110822 [주갤] 여친이 돈을 너무 안 써 정 떨어진다는 블라인드인 [339] 주갤현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05 32992 235
110819 [야갤] 디시인사이드 주제곡.mp3 [497] ㅇㅇ(49.50) 17:55 17831 282
110818 [카연] 재인소맨 1화.manhwa [270] ㅇㅇ(118.235) 17:50 21913 601
110816 [야갤] 애기복어 근황....jpg [753] 대석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45 54515 973
110815 [자갤] 블박) 논란의 갓길 사고 [56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40 16883 61
110814 [군갤] 내일부로 37년째가 되는 NASA의 대참사 [174] 철덕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35 26419 189
110812 [야갤] 4천만원 빚 20년간 안 갚은 사촌형수 살해........jpg [1261] ㅇㅇ(192.166) 17:30 35610 631
110811 [싱갤] 더 글로리에서 나온 명품들 [346] 무스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25 30237 116
110810 [부갤] 지역난방 절약 꿀팁 보고가라 [32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20 23497 78
110808 [기갤] 연휴때면 버려지는 동물들 [407] ㅇㅇ(211.234) 17:15 26047 209
110807 [판갤] 다시보는 백종원 골목식당 빌런.jpg [335] 얻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10 31395 354
110806 [야갤] 모모랜드.. 해체 ..jpg [588] 3dd(121.183) 17:05 46193 298
110804 [디갤] 22장) 공사장 카페사진 보구가 [169] 지구의평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00 9986 45
110803 [부갤] 싱글벙글 독일 전통 주택에 지어진 호텔 모습 ㄷㄷ.jpg [179] ㅇㅇ(118.38) 16:55 20720 113
110802 [야갤] 만나기로 한 날 '오늘 만날겨???' 이런 카톡 보내면 어때 [50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50 30755 106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