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역학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종격 사주 실제 삶 (펌)앱에서 작성

ㅇㅇ(121.154) 2020.09.25 09:01:53
조회 8165 추천 109 댓글 108

필자가 아는 종격은 이러하다. 사실 글의 시작에서 종격에 대해 말이 종격의 핵심이라고 생각해도 무방하다. 그건 종격은 그냥 몰려있는 사주에 불과하다는 말이다. 하나의 인자로 몰려 있으므로 몰려있는 내용이 어떠하든 자신의 세계 속에 빠져서 산다. 말은 외부와 커뮤니케이션이 어렵고 사회적으로 발전할 가능성이 그만큼 낮다고 있다. 과거 개천에서 용이 나올 있는 사회구조에선 종격들이 자신의 것을 모아니면 도라는 신념으로 밀어붙여서 자신의 세상을 건설할 있었지만 현재의 평등을 강조하는 사회구조 하에서는 개인의 신념이나 주장은 그냥 묻혀버리기 것이다. 일단 완전히 몰린 사주를 가진 사람의 삶을 보면 실제로는 대부분 고립된 삶을 살아간다. 필자의 경우 50년대에 종격사주를 가진 분과 60년대, 70년대, 80년대, 90년대의 종격사주를 가진 분들의 삶을 계속해서 추적하고 있는데, 사실 50년대와 60년대의 종격을 가진 분들의 삶은 일반적인 명리학자들이 말하는 처럼 정말 잘나가는 삶을 살아온 있고 대운의 영향에 따라 조금의 등락은 있었지만 대부분 자신이 삶을 만족하고 있다. 하지만 70년대 이후의 종격은 대부분 힘들어 한다. 특히나 90년대 이후의 종격은 대부분 학교생활을 왕따로 시작한다고 봐도 무방하다. 종격사주를 가진 사람의 특징을 살펴보면 40 이전에는 누군가에게 기생해서 살아간다. 누군가에게 기생하려면 일단 사람이 순하고 착해 보여야 한다. 누군가는 대부분 부모다. 20대가 넘어서면서 이성 자신이 기생할 이성을 찾는다. 그리고 빨리 되도록이면 안정된 직장에 들어가기 위해 노력한다. 그리고 그렇게 이뤄놓은 생활을 유지하기 위해 변화없는 삶을 살아간다. 40대가 넘어서면 조금씩 사람이 변하기 시작한다. 자신을 드러내기 시작하는 것이다. 고집을 표출하고 자식이 생겨나면 자기 마음대로 통제하려는 노력을 과도하게 함으로서 폭력성을 드러내기도 한다. 이러한 점은 원래 내재되어 있었던 폭력성이 나이가 들면서 자신의 영역이 커짐으로서 표현하기 시작하는 것이다. 주변을 장악하기 시작하기 때문에 장악당한 사람들은 벗어나고 싶어한다. 하지만 쉽지않다. 종격은 이렇게 살아간다. 물론 결혼을 못하고 혼자 갇혀지내다가 생을 마감하는 사람도 있고, 불굴의 의지로 자신만의 영역을 창조하는 사람도 있다. 하지만 사람 자체만을 보자면 종격은 몰려있는 사람에 불과하고 몰림으로 인해 사회에 녹아들기 힘든 사람이다. 종격사주가 한방있는 힘있는 사주라고 주장하는 사람들은 60년대 이전의 종격에 관한 통계만 공부한 사람이다. 그럼 자식이 종격이면 어떻게 키울건데, 그렇게 나쁘다면서... 하고 물을 수도 있을 것이다. 일단 종격사주를 가진 아이는 부모의 손길이 아주 중요하다. 아이를 키울 부모의 마음은 기다림이어야 한다. 고집이 너무 쌔서 자기가 하고 싶은 것만 하거나 아예 아무 고집없이 시키는 것만 하거나 것이고, 어떤 아이의 경우엔 끊임없이 자신을 숨기려 것이기 때문이다. 종격을 가진 아이는 한가지 색깔을 가진 도화지라고 있다. 그래서 자신의 대운과 부모, 그리고 가정과 학교의 환경에 따라서 다양한 색깔로 채색되는 청소년기의 삶을 살아간다. 그러므로 대운의 환경이 어떤 것인지, 그리고 대운에 따른 아이의 표출되는 성향이 어떤지를 보고 부모는 아이의 교육방향을 잡아주어야 한다. 역시나 쉽지 않은 일이므로 기다림, 요새 말로 보살의 마음이 필요하다. 그러한 과정을 거쳐 30 정도 서너개의 대운을 지나면 아이에겐 몇가지 색깔이 입혀지고 사회에 연착륙할 있는 힘이 생기게 된다. 후의 삶은 아이 자신의 몫이 되겠지만 옛날의 종격처럼 강하게 자신의 것을 추구하는 경쟁력을 가지고 살아가게 것이다. 하지만 이렇게 하지않고 그냥 기존의 교육체계에 넣어버리면 바보취급과 왕따가 뒤따르는 수없이 목격했다. 이미 그렇다면 나라를 것을 권할 정도로 이미 아이의 마음 속엔 되돌릴 없는 분노가 자리 잡혀 있을 것이다. 종격, 특히 종격 아이의 삶에 대해서 언급하는 이유는 기존의 철학관을 하는 사람들이 종격을 대하는 태도 때문이다. 어릴 자기 아이의 사주를 봤는데 종격이니깐 알아서 살거라고 했다는 부모들이 많이 상담 요청을 해온다. 나가기는 커녕 사회 부적응자가 되어 있는데 어떻게 해야하냔 하소연을 많이 들었다. 다시 말하지만 종격은 좋은게 아니다. 그냥 흰자와 노른자가 있는 계란 뿐이고 잘못하면 깨어지는 아주 조심스런 존재들이다. 존재들이 부모의 노력으로 잘자라 난다면 자신의 뜻을 펼칠 있게 것이고 그렇지 않다면 사이코패스 성향의 사회불안세력으로 성장할 수도 있는 것이다. 

추천 비추천

109

고정닉 4

32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환불하러 갔다가 물건 더 사올 것 같은 순둥이 스타는? 운영자 20/10/27 - -
AD 보일러는 아직 보조금을? 금액이나 확인하구가요~ 운영자 20/10/02 - -
공지 역학 관련 사진과 내용을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288] 운영자 06.05.30 557300 264
15037267 미토들 옷이나 악세사리에 관심 많은듯 ㅇㅇ(118.235) 13:27 3 0
15037266 항상빠꾸맞고 방해물에 방심하는순간 술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27 6 0
15037265 단순히 오행개수가 아니라 세기?를 보는거 맞지? 조후볼때 냠얌(211.185) 13:27 4 0
15037264 역갤에서 인생이 제일 재밌어보였던 여갤러 ㅇㅇ(106.102) 13:27 9 0
15037263 25세 되니까 확실히 20살때 보다는 늙었음.. 슬픔.. [2] ㅇㅇ(124.111) 13:27 8 0
15037262 충격적인 과거는 맨날 기억나? ㅇㅇ(185.242) 13:26 5 0
15037261 흰우유님 생리글을 (하얀생리 한다) 로 읽었음 백정눈팅(223.38) 13:26 13 0
15037260 너네 잘 모르나본데 도화도 ㅇㅇ(94.222) 13:26 10 0
15037259 남편 나랑 눈깔 바꿔 ~ [1] 흰우유(211.237) 13:26 9 0
15037258 용신은 어떤것의 기신임 글쓴이(61.77) 13:26 14 0
15037257 기묘남은 참 좋았는데 [3] 洋甘菊(14.37) 13:25 20 0
15037256 음의 기운이도 금과 수가 진짜 다른 점은 [1] ㅇㅇ(14.6) 13:25 25 1
15037255 인비다남보다 관다남이 더 구린듯 [3] ㅇㅇ(223.38) 13:25 13 1
15037254 여기가 정상적인 정재녀 후려치는 역학갤러리인가요 ㅇㅇ(106.102) 13:24 9 0
15037253 경진남이 날 칭찬했었을때 洋甘菊(14.37) 13:24 15 0
15037252 남편 옥상으로 따라와,,, 흰우유(211.237) 13:23 17 0
15037251 미토는 왜 인목이 좋아? ㅇㅇ(118.235) 13:23 14 0
15037250 일지 편인 남자는 기가 약해뵈는데, 일지 편관 여잔 기쎄뵘 ㅇㅇ(117.111) 13:23 19 2
15037249 4살차인데 왜 원진관계지 ㅇㅇ(118.235) 13:23 8 0
15037248 나벌써 싼타텔미 듣는다 ,,,, 175.198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23 9 0
15037247 난 윤석열 싫어하는데 사주보고 좀 호감됨 [2] ㅇㅇ(211.230) 13:23 23 0
15037246 무신일주 남자 vs 신유일주 남자. 누가 더 취향임? [1] ㅇㅇ(118.235) 13:22 16 0
15037245 못생긴 애들은 ㅇㅇ(223.62) 13:22 14 0
15037244 유튜버 트랜스젠더들 보면 여리여리하고는 거리가 멀던데 ㅇㅇ(106.102) 13:22 15 0
15037243 정미남 악세사리 존나 조아하네 ㅇㅇ(118.235) 13:22 9 0
15037242 나 결혼함 생리할때도 남편이랑 계속하고 싶은데 흰우유(211.237) 13:22 17 0
15037241 이사주 좋아? 기축(106.102) 13:22 17 0
15037240 장관 하고 싶은데 공부는 하기 시러 [2] ㅇㅇ(124.111) 13:22 18 0
15037239 걍 대학가서 학점 열심히따고 ㅇㅇ(211.230) 13:21 11 0
15037238 남자는 갑목 병화지 ㅇㅇ(223.62) 13:21 23 2
15037237 나 맨날 생각나는애들 다 나랑 원진관계더라 ㅇㅇ(118.235) 13:21 10 0
15037236 한남들 전형적 청순가련형 좋아하는듯 [15] 洋甘菊(14.37) 13:21 53 1
15037235 너네는 왜그래? ㅇㅇ(124.111) 13:20 7 0
15037234 나자꾸 과거일들이 자꾸화나고 그러는데 뭐야?? [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20 27 0
15037233 근데 가끔 병진남 보고싶어 ㅇㅇ(118.235) 13:20 6 0
15037232 남편 나 이제 다이소 가고 ㅡ,ㅡㅡ공부하러 가도돼? [4] 흰우유(211.237) 13:20 21 0
15037231 하루이틀만 ㄴ일찍 태어났으면 ㅜ ㅇㅇ(1.246) 13:20 6 0
15037230 차홍 헤어밀크 냄새 이상해 175.198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20 18 0
15037229 근데 창녀가 일반여자보다 취집더잘해 [6] ㅇㅇ(222.108) 13:20 51 0
15037228 내 인생은 항상 좀 빠꾸당하거나 술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19 20 0
15037226 아래 오토바이남은 진짜 말하면 깨는게 뭘해도 핀트 어긋남 백정눈팅(223.38) 13:19 19 0
15037225 기축아 역갤 계수남들한테 집착하지 말고 차라리 얠 빨아 [1] ㅇㅇ(223.62) 13:18 21 1
15037224 현빈은 이상우만 봐도 인성좋아보임 [2] 우주(14.46) 13:18 22 1
15037223 한남이 거른단게 좋은거긴 할지도 [6] 洋甘菊(14.37) 13:18 26 1
15037222 이사주 나랑 궁합 ㅇㄸ 기축(106.102) 13:18 25 0
15037221 나도 옷스타일은 셜록인디 김파프(110.70) 13:18 10 0
15037220 이런사주는 어떤사람같음? ㅇㅇ(211.55) 13:17 15 0
15037219 ㅇㅅㅇ 북한봐 5년전자료인가 보니까 [1] 꾸꾸까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17 24 0
15037218 난 지금도 말이랑 외모로 벤츠도 사고 강남 신축 아파트도 살고있음 [2] 백정눈팅(223.38) 13:16 38 0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이슈줌NEW

1/6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