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현장르포]"휘발유 다 떨어졌어요" 전국 55곳 주유소 기름 부족에 시민 피해 늘어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11.29 16:25:04
조회 1896 추천 0 댓글 11

29일 오후 1시 11분께 서울 서초구의 한 주유소에서 휘발유가 품절됐다는 안내를 게시했다. /사진=노유정 기자

[파이낸셜뉴스]"휘발유 없어요. 다 떨어졌어요."
29일 서울 서초구에서 주유소를 운영하는 김모씨(58)는 차량을 몰고 온 손님을 하나씩 다시 돌려보냈다. 이날 오후 1시 30분께부터 2시 정도까지 30분간 승용차 5대와 오토바이 1대가 휘발유를 채우지 못하고 그대로 주유소를 빠져나갔다.

■기름대란에 시민들 고통 호소
화물연대 총파업이 엿새째로 접어들면서 주유소 '기름대란'이 본격화하고 있다. 지난 6월 총파업과 달리 정유사 차량을 운행하는 조합원이 파업에 대거 동참하면서 주유소에도 그 영향이 들이닥쳤다. 시민 등 관계자들은 휘발유가 없다며 고통을 호소하고 있다.

이날 한국석유공사 오피넷에 따르면 전국 55개 주유소가 휘발유 품절 사태를 겪고 있다. 지난 28일부터 서울 일부 주유소에서 휘발유 품절 현상이 빚어지고 있으며 시간이 갈수록 피해 주유소가 늘고 있다.

휘발유를 채워야 하는 시민들은 고통을 호소하고 있다. 이날 서초구의 한 주유소에서 오토바이를 몰고 그대로 발길을 돌린 송모씨(32)는 본지 기자의 질문이 20초 이상 길어지자 남은 휘발유가 소모될까 봐 시동을 껐다. 송씨는 "벌써 두번째로 주유소를 찾았다가 휘발유가 없어서 돌아서는 길"이라며 "다른 주유소를 찾아야 하는데 이동하면서도 기름이 소모되니까 큰일이다"고 발을 동동 굴렀다. 지난 5개월간 오토바이로 출퇴근했다는 송씨는 "오토바이라서 이틀에 한번은 무조건 주유해야 하는데 휘발유 있는 주유소를 얼른 찾아야한다"고 덧붙였다.

영업직으로 회사 차량을 몰고 다니는 신모씨(25)도 기름이 없다는 말에 당황해했다. 신씨는 "법인 차라서 고급 휘발유를 넣기에도 눈치가 보이고 다른 주유소로 가야 하는데 어느 주유소에는 휘발유가 있는지를 알 수 없으니 불편하다"'고 했다.

■장기화 경우 연쇄 피해 우려
주유소 업주들은 급격히 매출이 떨어지고 있다고 하소연 했다. 40년 간 주유소를 운영했다는 사장 김모씨(58)는 "기름이 떨어진 것은 처음"이라며 "화물 노조의 입장을 모르는 게 아니지만 파업했는데 또 재파업해서 어려움이 크다"고 했다. 김씨는 약 7일 전부터 휘발유를 계속 주문했지만 5일 전부터 오지 않았다. 김씨의 주유소 매출 가운데 휘발유 비중은 80%에 이른다.

김씨는 "주유소마다 비축 탱크 크기와 손님 수가 다르지만 보통 일주일 정도면 비축분을 다 쓰게 된다"며 "지금 우리도 일반 고객이 아니라 외상거래처에게 줄 휘발유를 남겨두고 있지만 이마저 이틀이면 다 떨어질 것"이라고 했다.

파업이 장기화될 경우 대중교통 운행에도 차질이 빚을 수 있다. 액화천연가스(LNG)나 전기차량을 사용하는 시내버스와 달리 서울 시내 마을버스는 아직 경유 차량이 상당수 남아 있기 때문이다.

서울의 한 마을버스 운수업체 관계자는 "회사에서 운전 기사들에게 경유 부족이 나올 수 있다고 전파했다"며 "사태가 장기화될 경우 문제가 생길 수 있다"고 말했다.



beruf@fnnews.com 이진혁 노유정 권준호 기자 beruf@fnnews.com 이진혁 노유정 권준호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자택서 발견된 모녀 시신, 부검 해보니 사인은..소름▶ 여친 집에서 자다가 마주한 낯선남자, 여친한테 물었더니.. 반전▶ "178㎝ 썸녀 이마에 뽀뽀하려다가.." 유명 개그맨의 굴욕▶ 호날두, 바지에 손 넣은 뒤 입으로 '쏙' 넣은 것의 정체가..▶ '75세에 득남' 김용건, 의미심장 고백 "지금도 여자들이랑.."



추천 비추천

0

고정닉 0

2

원본 첨부파일 1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붕어빵 잘 팔 것 같은 MZ 연예인은? 운영자 23/01/30 - -
공지 두근두근~ 레어 개죽이 NFT 운영자 23/02/02 - -
1315 'TV조선 재승인 개입 의혹' 방통위 국장 구속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3 0
1314 밤길 모르는 여성 폭행 후 성폭행 시도한 40대, 구속 송치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13 0
1313 박희영, 이태원 참사 77분 전 대통령 비판 전단 수거 지시 [2]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442 0
1312 법원, '중곡동 살인사건' 국가 배상 책임 인정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16 0
1311 윤희근 "주취자 방치 사망사건, 가족들께 송구"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12 0
1310 '국가예방접종사업 백신 입찰 담합' 제약사들 1심서 벌금형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7 0
1309 '세월호 특조위 방해' 이병기 전 실장, 1심서 무죄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7 0
1308 대한법학교수회 "로스쿨, 심각한 폐해…新사법시험 도입해" [14]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1239 19
1307 "보이스피싱 잡는다" 지난해 범죄·피해액 30% 감소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6 0
1306 '간첩 조작' 故김승효씨, 국가 상대 손배소 2심도 승소…25억 배상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4 0
1305 이동재 전 기자, '검언유착 의혹 오보' KBS 기자 2명 고소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8 0
1304 구속 수감 중인 이철 VIK 전 대표, 400억 배임 혐의로 추가 기소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10 0
1303 검찰, '입찰담합' 한샘·리바트 등 가구회사 압수수색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9 0
1302 '빗썸 관계사 횡령·배임 혐의' 강종현, 영장심사..."성실히 임하겠다"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8 0
1301 실종 신고된 40대 장애인, 자택 지하주차장서 숨진 채 발견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16 0
1300 만취 상태로 길에 누운 남성 차에 치여 사망...출동 경찰 구경만 [34]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694 5
1299 서울지하철 1호선 월계역서 인명사고 발생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15 0
1298 빗썸 관계사 횡령·배임 혐의 강종현, 구속 기로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10 0
1297 '창원 간첩단' 연루자 4명 구속..."증거인멸·도망 염려"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11 0
1296 무단 복제 모르고 원격 강의 활용…대법 "부당이득 반환해야"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359 0
1295 '이재명 옆집 합숙소 사용' 이헌욱 전 GH 사장 구속영장 신청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34 0
1294 '창원 간첩단' 연루자 4명 구속기로 [1]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42 1
1293 檢, 서초구청 압수수색…"병역 면탈 증거 확보 위해"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21 0
1292 장학재단 이사장, 가사도우미 성추행 혐의로 조사 [1]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31 0
1291 곰팡이 핀 채소로 '불량 김치' 제조 의혹…한성식품 대표 기소 [2]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634 0
1290 알코올 중독으로 입원...요양병원서 흉기 휘두른 50대 체포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22 0
1289 검찰, 'TV조선 재승인 의혹' 방통위 과장 구속 기소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23 0
1288 "얼굴은 변함 없네"..58년 전 헤어졌던 4남매, 경찰 DNA 대조로 극적 상봉(종합) [5]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768 3
1287 '대통령실 집회 금지' 위법 판결에…경찰 "항소 결정" [1]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35 0
1286 정진상, 위헌법률심판 제청 신청... "부당 구금" [1]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29 0
1285 2월1일부터 택시요금 1000원 인상...택시 잡기 쉬워질까 [5]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702 0
1284 이임재 전 용산서장, 참사 발생 전 무전 듣고도 대처 안 해 [2]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46 0
1283 정진상 측 "공소사실 33쪽, 배경사실 15쪽...공소장 일본주의 위배" 주장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21 0
1282 '계열사 부당지원' 박삼구 前 회장, 두번째 보석 석방…1심서 징역 10년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16 0
1281 58년 전 실종된 자매, 유전자 확인으로 극적 가족 상봉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25 0
1280 檢, '권리당원 불법모집 의혹' 서양호 전 중구청장 구속기소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18 0
1279 법령 위반 기업에 공정위 벌점…대법 "항고소송 대상 아냐"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16 0
1278 고교 후배 합성해 음란물 제작·유포한 20대 구속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33 0
1277 헌재 재판관 후임 인선 작업 본격화…27명 심사 동의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15 0
1276 법무부, '세월호 참사' 국가배상소송 상고 포기 [18]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1674 2
1275 경찰 본 뒤 줄행랑친 40대 남성, 차량서 마약 나와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32 0
1274 '이재명 최측근' 정진상 1심 재판 시작…"유동규 뇌물 받았나"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27 0
1273 검찰, '강제 북송' 정의용 전 국가안보실장 소환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22 0
1272 [속보]검찰, '강제 북송' 정의용 전 국가안보실장 소환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23 0
1271 김의겸 "김건희 추가 주가조작"...서울경찰 수사 나서 [1]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37 0
1270 여성 몰래 술에 마약 탄 30대 구속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47 0
1269 "감히 날 신고해?" 보복범죄 불지르고 살인까지.. 5년새 1600건 [25]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691 3
1268 김성태 해외 도피 도운 쌍방울 부회장 등 12명 무더기 기소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0 38 0
1267 대문 앞까지만 데려다준 주취자, 한파에 사망...경찰 2명 입건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0 58 0
1266 '이재명 최측근' 정진상, 재판 하루 앞두고 보석 청구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0 34 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