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검찰, '자녀 입시비리·감찰 무마' 조국에 징역 5년 구형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12.02 15:56:15
조회 5279 추천 44 댓글 39


[파이낸셜뉴스] 자녀 입시 비리와 감찰 무마 등 혐의로 기소된 조국 전 법무부 장관에 대해 검찰이 징역 5년을 구형했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1-1부(마성영·김정곤·장용범 부장판사) 심리로 2일 열린 조 전 장관의 결심 공판에서 검찰은 징역 5년과 벌금 1200만원, 600만원의 추징금 명령을 내려 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다.

조 전 장관 딸에게 장학금을 줘 뇌물공여 혐의로 함께 재판에 넘겨진 노환중 부산의료원장에겐 징역 6개월을 구형했다.

검찰은 "조 전 장관은 수많은 증거를 외면하고 반성도 하지 않고 있다"며 "이번 재판을 통해 재판부에서 진실이 무엇인지, 상식에 부합하는 판단이 무엇인지 밝혀주실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조 전 장관은 2019년 12월 처음 기소돼 3년 가까이 1심 재판을 받아왔다.

자녀 입시 비리 혐의(업무방해, 허위공문서 작성·행사 등)와 딸 장학금 부정 수수(뇌물수수) 등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그는 청와대 민정수석 재직 당시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의 감찰을 무마해준 혐의(직권남용 권리행사 방해)로도 2020년 1월 추가 기소됐다.

조 전 장관에 앞서 딸 입시 비리로 재판에 넘겨진 배우자 정경심 전 동양대 교수는 유죄가 인정돼 징역 4년의 실형을 대법원에서 확정받았다. 정 전 교수는 아들 입시 비리 혐의로 추가 기소됐고, 이 혐의에 징역 2년이 구형된 상태다.

조 전 장관과 공모해 유 전 부시장의 감찰을 무마한 혐의로 함께 기소된 백원우 전 청와대 민정비서관은 징역 2년, 박형철 전 청와대 반부패비서관은 징역 1년 6개월의 구형량을 받았다.

재판부는 지난달 11일부터 이날까지 혐의별로 세 차례에 나눠 이 사건의 결심 공판을 진행했다. 이날로 모든 변론 절차를 마무리하고 선고기일을 지정할 예정이다.

clean@fnnews.com 이정화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75세에 득남' 김용건, 의미심장 고백 "지금도 여자들이랑.."▶ "이게 바로 K가슴"... 미국에 남편 만나러간 안영미의 돌발 행동▶ 하희라 표정 굳게 한 최수종 한마디 "결혼 29년간 한번도.."▶ 여친 집에서 자다가 마주한 낯선남자, 여친한테 물었더니.. 반전▶ '사랑과 전쟁' 배우 남편 눈물 "아내 임신 집착에 부부관계는..."



추천 비추천

44

고정닉 0

4

원본 첨부파일 1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눈빛으로 상대방 제압할 것 같은 기센 스타는? 운영자 23/02/06 - -
1420 경찰, 불법 다단계·리딩방 4630명 대거 검거…알몸 협박 사채업자도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0 0 0
1419 '이태원 인파 보고서 삭제' 경찰 간부, 이번주 내 증거인멸 혐의 추가 기소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54 0 0
1418 '50억 클럽' 곽상도 아들 수수 50억원, '뇌물'인가 '퇴직금'인가..법원 판단 주목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8 1 0
1417 상가·주택서 금품 1000여만원 훔친 40대 형제 검거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35 0 0
1416 '핼러윈 인파 보고서 삭제'…이태원 참사 책임자 첫 재판 [1]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81 0
1415 대법 "시외버스 정류소 승차권, 직접 판매 가능"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9 4 0
1414 검찰, '루나 사태' 권도형 수사 위해 세르비아행..현지 협조 요청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15 0
1413 검찰 "법률상 북한 '주민' 용어 왜 쓰겠나...탈북어민도 국민"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111 2
1412 檢, '백현동 수사' 본격화...이재명은 10일 검찰 출석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8 0
1411 '베트남전 민간인 학살' 韓정부 배상책임 첫 인정…法 "명백한 불법행위"(종합) [36]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950 6
1410 [기자수첩] 참사 정쟁화에 얼룩진 분향소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13 0
1409 구룡마을 화재 복구는 0%…재개발·이주 논쟁만 격화[개발의 그림자 강남 판자촌] [6]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1095 0
1408 대통령실 앞, 집회 금지·제한 가능해진다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13 0
1407 '신당역 살인' 전주환, 징역 40년 선고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16 0
1406 '세월호 구조 실패' 前해경 지휘부, 2심도 무죄 [8]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900 6
1405 '라임' 김봉현 도피 도운 조카 징역 8개월..조력자 2명은 집유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7 0
1404 주사기 오염으로 환자 감염됐는데…대법 "의료과실 증명 부족" 파기환송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16 0
1403 [속보] '신당역 살인' 전주환 징역 40년 선고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14 0
1402 지인에 흉기 휘두른 50대 검거.."술자리서 욕해서"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10 0
1401 이성윤 수사팀, 공수처 압수수색 인정한 법원에 재항고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12 0
1400 경찰, 민주노총 건설노조 서남지대 압수수색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8 0
1399 '상습 대마 흡연' 고려제강 3세 집행유예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12 0
1398 '라임 몸통' 김봉현 도주 조력 3명 오늘 1심 선고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6 0
1397 검찰, '백현동 특혜 의혹' 성남시청 등 40여곳 압수수색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6 0
1396 [속보] 검찰, '백현동 특혜 의혹' 성남시청 등 압수수색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6 0
1395 "소신 인사" vs "보복 인사"…'경찰국 반대' 총경 인사 잡음 계속 [1]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329 1
1394 이태원 유족 "분향소 끝까지 지킨다" vs 서울시 "철거 대상"(종합) [1]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44 0
1393 이태원 유가족에 2차 계고장 전달... 8일 13시까지 철거 요구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21 0
1392 육안 점검만으로… "스프링클러 헤드 양호율 80% 육박"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22 0
1391 호텔서 함께 마약 투약한 男女... 검찰 송치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32 0
1390 경찰청장 "총경회의 참석자 보복인사 아니다"…류삼영, 반발 기자회견 [1]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16 0
1389 法, "보수 단체 이태원 분향소서 집회 해도 돼"…'가처분 기각'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30 2
1388 '분향소 설치' 놓고 '갈등' 증폭...이태원 유가족 "끝까지 지키겠다" [34]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1668 2
1387 재판 중 법개정으로 '음주운전 벌금 600만→20만'...대법 "신법 적용" [9]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1177 1
1386 더불어민주당 선거운동 방해한 남성 50대 남성, 벌금형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30 0
1385 판교 호텔에 백현동까지...'이재명 시장' 사업 전반 살피는 檢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25 0
1384 손흥민, 전 에이전트와 '계약서 분쟁' 1심...사실상 승소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21 0
1383 '미인증 냉동만두 유통' 딘타이펑, 1심 벌금 2000만원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39 1
1382 보이스피싱 조력자도 처벌 강화…형량 강화 추세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22 0
1381 경찰청장 "총경회의 참석자 보복인사 아니다"(종합)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14 0
1380 '횡령·배임' 한국타이어 조현범 검찰 출석...포렌식 참관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9 0
1379 이태원 유가족, 오세훈 면담 요구하며 시청 진입...'충돌'도 발생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39 0
1378 경찰국 반대 '보복 인사' 논란에…경찰청장 "모든 역량 고려한 결과"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14 0
1377 편의점 알바 출근 첫날 절도... 40대 남성 입건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25 0
1376 '인사 특혜 제공' 코이카 전 상임이사 구속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13 0
1375 남은 섬유유연제 탓에 기준 미달로 입찰 제한...法 "부당 제한"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18 0
1374 '손님이 직접 담배 제조' 시설 제공…대법 "'담배 제조'로 처벌 못해" [2]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491 0
1373 정진상 재판, 이재명 혐의 입증 '가늠자'[법조인사이트] [3]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5 52 0
1372 [이주의 재판 일정]'아들 퇴직금 50억' 곽상도 1심 선고 外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5 33 0
1371 택시비 폭탄 인상…"심야 대중교통 늘려야"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5 35 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