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오버프라임, 넷마블이 지금 PC AOS 신작을 내놓은 이유는?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01.18 16:59:05
조회 2275 추천 1 댓글 18
🔼 오버프라임 대표 이미지 (사진출처: 게임 공식 홈페이지)

[게임메카=김미희 기자] 22일부터 스팀에서 비공개 테스트를 진행하는 신작 ‘오버프라임(Overprime)’은 넷마블에서 이례적인 시도로 조명되고 있다. 우선 모바일게임 중심으로 게임사업을 진행해온 넷마블이 간만에 선보이는 PC온라인 신작이다.

여기에 오버프라임은 TPS가 결합된 AOS 장르다. 이쪽 장르는 리그 오브 레전드, 도타 2 등 기존작이 시장을 장악하여 신규 타이틀이 빈틈을 뚫을 여지가 부족하다는 평이 지배적이다. 넷마블 역시 2015년에 롤 대항마를 자청한 PC온라인게임 파이러츠: 트레저헌터를 국내에 서비스하려 했으나 출시 전 테스트 단계에서 포기한 바 있다. PC온라인 시장에서 AOS 신작으로는 진입하기 어렵다고 판단했던 넷마블이 기존작이 위상이 시점에 다시 도전장을 던지는 것이다.

🔼 오버프라임 시네마틱 트레일러 (영상출처: 게임 공식 유튜브 채널)

이처럼 이례적인 행보를 보이는 이유는 무엇일까? 우선 넷마블이 오버프라임을 PC온라인으로 선보이기로 결정한 이유는 이 플랫폼이 게임에 가장 어울린다고 판단하기 때문이다. 이에 대해 넷마블 관계자는 “각 게임이 가진 특장점을 고려해 가장 적합한 플랫폼을 결정해 진행한다”라고 설명했다.

이에 대한 배경은 오버프라임의 개발 과정을 살펴보면 알 수 있다. 기존에도 많이 알려진 부분이지만, 오버프라임은 2018년에 서비스를 종료한 에픽게임즈의 PC온라인 AOS 파라곤을 기반으로 개발된 게임이다. 서비스 종료 당시 에픽게임즈는 개발비 127억 원 상당이 투자된 파라곤 리소스를 언리얼 엔진을 사용하는 개발자에게 무료로 제공하겠다고 밝혔고, 리소스를 상업적으로 이용하는 것도 가능하기에 그 이후 파라곤 계승자를 자처한 신규 타이틀 다수가 공개됐다.

그 중 남다른 완성도로 게이머들의 눈길을 끈 것이 오버프라임이다. 오버프라임은 파라곤을 기반으로 한 캐릭터에, 원작에서 무겁고 느리다는 지적을 받았던 전투를 속도감을 살리는 방향으로 뜯어고쳐 긍정적인 평을 받았다. 초기부터 PC온라인을 염두에 두고 제작됐고, 테스트를 통해 고유한 재미도 검증되었기에 개발팀을 인수한 넷마블 입장에서도 굳이 플랫폼을 PC온라인에서 모바일로 변경할 이유가 없었던 것이다.

넷마블 관계자는 “오버프라임은 TPS와 AOS가 장르가 결합된 게임으로, 전략적인 재미와 속도감 있는 전투가 매력적인 게임이다. 정식 출시 전부터 팬층이 형성되어 있을 정도다”라고 밝혔다. 테스트 단계부터 쌓아온 인지도를 활용하지 않을 이유가 없으며, 롤과 오버워치를 결합한 듯한 전략적이면서도 흐름이 빠른 전투로 시장에서 두각을 드러낼 수 있다고 판단하는 것이다



🔼 오버프라임 플레이 스크린샷 (사진출처: 스팀 공식 페이지)

넷마블 게임사업, 모바일 중심에서 다각화로 재편되나?

앞서 이야기한 내용과 함께 생각해볼 부분은 넷마블이 게임사업을 다각화하는데 방점을 찍고 있다는 것이다. 2010년대 초중반에 스마트폰 시대가 열린 후 넷마블은 3N 중 가장 빨리, 가장 성공적으로 체질 개선에 성공했다는 평을 들었다. 몬스터길들이기, 세븐나이츠 등 초기작을 발판으로 삼아 레이븐, 리니지2 레볼루션 등으로 정점을 찍으며 모바일 시장을 점령했다는 평을 들었다.

다만 근래 들어 성장세가 정체됐다. 2020년까지 4년 연속 연매출 2조 원을 달성하며 안정적인 흐름을 유지했으나, 작년에는 침체가 두드러지게 드러났다. 작년 1분기부터 넷마블은 전년 동기보다 저조한 매출을 기록했으며, 영업이익 하락폭은 더 크다. 실제로 작년 3분기에는 제2의 나라 등 신작 성과가 반영됐음에도 매출은 전년보다 5.5% 줄고, 영업이익은 69.6% 감소했다.

🔼 넷마블 2020년 3분기부터 2021년 3분기 매출 및 영업이익 추이 (자료출처: 넷마블 IR페이지)

넷마블 내부적으로 모바일게임은 중요한 사업분야지만 더 큰 성장을 위해서는 새로운 분야에 진출해 괄목할 성과를 내야 할 필요가 있다. 2022년 신년사에서 넷마블 방준혁 의장은 “코로나 팬데믹 상황 속에서 지난 2년 간은 넷마블에게 잃어버린 경쟁력의 시기”라며 올해를 재도약 원년으로 삼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방 의장은 “올해 준비 중인 라인업들이 다양성과 차별성을 갖추고 있어 유저들에게도 좋은 반응을 이끌어 큰 성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실제로 넷마블은 작년부터 사업 영역 다각화에 힘을 주고 있다. PC온라인 부분은 아니지만 작년 8월에는 2조 5,000억 원을 투자해 소셜 카지노 업체 스핀엑스를 인수했고, 자회사 넷마블에프앤씨를 통해 메타버스 콘텐츠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넷마블에프엔씨는 작년 8월에 자회사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를 설립했고, 올해 상반기에는 메타버스 콘텐츠 제작에 활용할 메타버스 VFX 연구소를 열 계획이다. 올해 1월에는 블록체인 게임사 아이텀게임즈를 인수해 P2E 게임 시장에 진출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러한 행보에 대한 연장선으로 생각하면 검증된 재미를 갖췄다고 평가된 오버프라임을 필두에 세워 글로벌 시장을 겨냥한 PC온라인 진출도 게임사업 다각화의 일환이라 풀이할 수 있다. 아울러 넷마블은 오버프라임을 콘솔에도 선보인다. 2020년에 넷마블은 닌텐도 스위치로 세븐나이츠 타임 원더러를 선보이며 콘솔에 첫 발을 들인 바 있다. 세븐나이츠 스위치 버전이 콘솔게임에 대한 내부 역량을 검증하는 타이틀이었다면 오버프라임을 필두로 모바일은 물론 PC, 콘솔을 아우르는 멀티플랫폼 체제로 정체기를 돌파하겠다는 계획을 마련했을 가능성이 있다.

넷마블은 오는 27일 연례 전략발표행사인 NTP(넷마블 투게더 위드 프레스)를 개최한다. 간담회 현장에서 방준혁 의장이 이야기해온 “강한 넷마블”을 현실화하기 위한 청사진이 공개될 것으로 보인다. 과연 그 청사진에 ‘플랫폼 다각화’도 포함되어 있는지, 이를 뒷받침할 라인업 면면은 어떤지 유심히 지켜볼 필요가 있다.

[Copyright © GameMeca All rights reserved.]

추천 비추천

1

고정닉 0

4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여자아이돌 통틀어 진정한 비주얼 센터라고 생각하는 멤버는? 운영자 22/05/23 - -
공지 안녕하세요, 게임메카 갤러리를 오픈했습니다. [25] 운영자 20.07.13 4754 38
6210 마인크래프트에 개구리와 늪지 포함된 ‘더 와일드’ 열린다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50 38 0
6209 [이구동성] '두유노 클럽' 입성 꿈꾸는 작은 마녀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34 36 0
6208 전염병 주식회사 10년 통계, 선택 1위는 ‘중국’과 ‘코로나19’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30 99 0
6207 [오늘의 스팀] 포샤 후속작 ‘마이 타임 앳 샌드록’ 화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59 66 0
6206 빌리빌리 미소녀게임 신작 '아터리 기어' 6월 14일 출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53 39 0
6205 국내외 인디게임, 메타버스 게임쇼에서 구경해보자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50 67 0
6204 모든 서버 혼잡, 플레이위드 씰M 대만 애플 매출 1위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42 42 0
6203 크래프톤 신작 칼리스토 프로토콜, 배그 세계관 안 쓰기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21 77 1
6202 에픽스토어, 바이오쇼크 3부작 리마스터 무료 배포 시작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31 65 1
6201 싱글보다 멀티 강조한 오픈월드 RPG ‘타워 오브 판타지’ [9]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9 1375 3
6200 커츠펠 신규 무기, 장총 '데스페라도' 업데이트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7 47 0
6199 다양성 존중 위해, 심즈 4 '인칭대명사' 커스텀 기능 도입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7 69 0
6198 넥슨 프로젝트 D, 정식 명칭 '베일드 엑스퍼트'로 확정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3 82 0
6197 MS가 매주 트위치에서 미국 수화 'Xbox 방송'을 진행한다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1 72 0
6196 [순정남] 특이점이 온 대전격투게임 TOP 5 [8]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0 1856 7
6195 넷마블 칠대죄에 첫 빛 속성 영웅이 떴다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6 52 0
6194 갖고 싶은 디자인, 하나카드 호요버스 체크카드 4종 출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5 204 0
6193 소규모 게임사도 고품질 디지털 휴먼을, 유니티 '에너미즈'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1 187 0
6192 6월 2일부터! 호드와 얼라이언스 파티 맺을 수 있다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54 65 0
6191 듀얼 센스를 마법 지팡이처럼, 호그와트 레거시 PS5 특징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45 109 0
6190 과연 어디까지가 '다이쇼 로망'일까? [37]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43 3665 5
6189 SF 판타지 오픈월드 ‘타워 오브 판타지’ 국내 서비스 발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34 115 0
6188 디아블로 이모탈, 정식 버전에선 직업 변경 가능하다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6 142 1
6187 [오늘의 스팀] 스나이퍼 엘리트 5 스팀 판매량 저격 성공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6 213 0
6186 일론 머스크는 엘든 링도 평범하게 하지 않는다. [1]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6 612 0
6185 다 큰 모습이 기대되는 ‘숲속의 작은 마녀’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6 470 1
6184 ‘V 라이징’ 출시 8일 만에 100만 장 돌파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5 349 0
6183 골룸이 되어보자! ‘반지의 제왕: 골룸’ 9월 1일 출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5 294 0
6182 포켓몬에서 영향 받은 어드벤처 신작 ‘템템’ 9월 나온다 [20]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5 1983 0
6181 [순위분석] 시즌 효과 벌써 끝, 디아3 추락에는 날개가 없다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5 393 0
6180 팔딱거리는 공허 여제, 롤 신챔 ‘벨베스’ 스킬셋 공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5 1370 0
6179 검은사막, 직접 서비스 3주년 기념 '매일매일 검사데이' 오픈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5 174 0
6178 141 부대의 귀환, 모던 워페어 2 10월 28일 출시된다 [2]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5 958 0
6177 [오늘의 스팀] 새 시즌으로 판매량 장악한 데스티니 가디언즈 [2]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5 2841 0
6176 신의 탑M, 여러 캐릭터 모으기 더 쉬워진다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5 282 0
6175 위메이드 '미르M' 온라인 쇼케이스 31일 진행, 출시일 공개 [1]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4 143 0
6174 친구야 눈치 챙겨, ‘다함께 쿠키요미 온라인’ 6월 스팀 출시 [59]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4 3535 19
6173 위메이드, 미르4-미르M 간 자유로운 아이템 교환·거래 가능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4 402 0
6172 대장장이용병단 후속작, 방치형 RPG '합성소녀' 출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4 231 0
6171 누구보다 빠르게 남들과는 다르게, 스팀 ‘레이싱’ 할인 시작 [1]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4 262 0
6170 월드 오브 탱크에 워해머 40,000 테마 챕터 나온다 [1]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4 404 0
6169 [오늘의 스팀] 차트 역주행한 스테이트 오브 디케이 2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4 191 0
6168 추억의 플래시 고기굽기 게임, 스팀으로 부활 [21]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4 4877 14
6167 로스트아크 오케스트라 콘서트, 예매 1분 만에 전석 매진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4 626 0
6166 [겜ㅊㅊ] 그래서 누가 사냥감이죠? 비대칭 PvP 게임 5선 [4]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4 3082 3
6165 몬스터를 총으로 쏴? 어둠의 포켓몬 ‘팔월드’ 영상 공개 [24]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4 4498 10
6164 로그웨이브, 모바일 MMORPG '열혈강호W' 서비스 시작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4 112 0
6163 미르 IP의 진정한 리메이크, ‘미르M’ 테스트 체험기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4 234 0
6162 위메이드 '미르M' 사전 테스트 종료, 마지막 담금질 돌입 [2]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3 162 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