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순정남] 배고프다 먹자, 비상식량 취급 받는 캐릭터 TOP 5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10.07 01:35:25
조회 7878 추천 51 댓글 28
※ [순정남]은 매주 이색적인 테마를 정하고, 이에 맞는 게임이나 캐릭터, 사건 등을 소개하는 코너입니다.

[게임메카=류종화 기자] 먼 옛날, 동서양을 막론하고 군대의 최종 비상식량은 소와 말이었다. 예기치 못하게 보급이 끊기거나 고립됐을 경우엔 짐을 나르고 타고 싸워야 하는 우마를 잡아먹어서라도 살아야 했기 때문이다. 물론 그럴 경우 병력에 심각한 손실이 있기에 그야말로 최후의 수단이지만, 아무튼 전쟁에 동원하는 말이나 소는 비상식량으로서의 의미도 어느 정도 담고 있었다.

당연하겠지만, 비상식량 취급은 말이나 소 입장에서 매우 기분 나쁜 일이다. 게임에서도 마찬가지다. 생사고락을 함께 하며 모험을 하던 동료가, 사실 나를 비상식량 취급하고 있었다는 것을 알면 기분 좋은 이는 없을 것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실제로 비상식량처럼 취급 당하는 캐릭터들이 존재한다. 이 비극 같은 사례를, [순정남]에서 모아 보았다.

TOP 5. 파와 같이 먹으면 맛있는 파오리

포켓몬스터 1기부터 등장하는 파오리. 국내에서는 왜 뜬금없이 오리가 파를 가지고 있을까 하는 의문이 들겠지만, 일본에서는 이 조합만으로도 이미 빵 터지고 시작한다. 일본 속담 중 '오리가 파를 가지고 나타난다'라는 말을 그대로 들고 왔기 때문이다. 이 속담은 궁합이 잘 맞는 식재료인 오리고기와 파가 마치 밀키트처럼 떡하니 등장했다는 의미인데, 실제로 오리 포켓몬이 파를 손에 쥐고 나왔으니 말 다 했다.

실제로 포켓몬스터 세계관에서 파오리는 상당히 귀한 포켓몬이다. 이유는 들고 다니는 파와 함께 먹으면 맛있어서 인간들이 남획했기 때문이라고... 참고로 파오리 그 자체도 자신이 들고 다니는 파를 비상식량으로 먹곤 한다는 설정이 있긴 한데, 인간은 한술 더 떠 파오리까지 먹어버리니... 역시 '검은 닌텐도'는 가차없다.

맛있는 파오리, 힘껏 싸워주다 최후엔 비상식량이 되어주거라 (사진출처: 포켓몬코리아 포켓몬 도감)
🔼 맛있는 파오리, 힘껏 싸워주다 최후엔 비상식량이 되어주거라 (사진출처: 포켓몬코리아 포켓몬 도감)

TOP 4. 죽으면 개고기가 나오네? 폴아웃 도그밋

폴아웃 시리즈에 전통적으로 등장하는 동료 도그밋. 주인공을 졸졸 따라다니며 적에게 용감히 돌진하는 모습을 보면 강함 여부와 상관없이 꽤 든든한 동료다. 특히 폴아웃 4쯤 되면 귀여우면서도 용맹한 셰퍼드 모습으로 등장해 팬도 많은 캐릭터다. 하지만 하필이면 이름이 도그밋, 한국어로 개고기라는 점에서 비상식량 취급은 피할 수 없다.

물론 게임 내에서 먹을거리가 부족해 도그밋을 잡아먹는 장면은 나오지 않는다. 다만 시리즈에 따라 도그밋이 전투 중 죽으면 아이템으로 '개고기(Dog meat)'가 나오는 등, 세계관적으로 도그밋이라는 이름을 그냥 지은 것은 아니라는 점을 지속적으로 알려준다. 물론 그러한 갭이 폴아웃 세계관과 도그밋을 더욱 매력적으로 만드는 것이겠지만 말이다.

그래도 널 잡아먹는 일은 없을거야... 아마도 (사진출처: 폴아웃 4 공식 홈페이지)
🔼 그래도 널 잡아먹는 일은 없을거야... 아마도 (사진출처: 폴아웃 4 공식 홈페이지)

TOP 3. 저글링 맛있어! 디파일러(파멸충) 옆 저글링

저그의 고-급 마법유닛 디파일러는 유용한 스킬을 다수 보유하고 있지만 자체 공격능력이 없다. 그래서 어딘가 다닐 땐 항상 호위병 역할을 하는 다른 공격 유닛과 함께 다녀야 한다. 얼핏 사이좋은 파티 같은 느낌이지만, 같이 다니는 호위병 입장에선 썩 달갑지 않은 것도 사실이다. 바로 디파일러의 컨슘(흡수) 스킬 때문이다.

마나가 떨어지면 주변에 있는 유닛을 잡아먹어 마나를 50 회복하는 이 기술 때문에, 디파일러 주변 유닛들은 비상식량 취급을 당하기 일쑤다. 그나마 좀 고급 유닛들은 아까워서라도 잘 안 먹지만, 싼 유닛의 대표주자인 저글링의 경우 아주 만만한 단백질... 마나 공급원일 뿐이다. 게임 내에서는 이러한 장면에 감정이입할 부분이 딱히 없지만, 카봇 애니메이션 스타크래프츠 등을 보면 저글링 입장에서 느껴지는 공포를 100% 맛볼 수 있을 것이다. (??: 하지만 맛있죠)

저글링 맛있어! (사진출처: 스타크래프트 2 공식 유튜브 채널 영상 갈무리)
🔼 저글링 맛있어! (사진출처: 스타크래프트 2 공식 유튜브 채널 영상 갈무리)

TOP 2. 동물의 숲 프랭클린

동물의 숲 시리즈는 말 그대로 동물 주민들과 함께 사는 게임이다. 너구리, 소, 돼지, 사슴, 고양이 등 다양한 동물들이 사람의 지능을 지니고 플레이어와 소통하기에, 동물 주민들에 자연스레 감정이입을 하게 된다. 칠면조 캐릭터인 프랭클린 역시 그 중 하나인데, 문제는 게임 내에서 칠면조를 먹는다는 이야기가 공공연하게 나온다는 것이다. 그것도 무려 프랭클린 면전에서!!

타운으로 놀러가요 동물의 숲의 추수감사절 이벤트를 보면, 테이블의 메인 요리 자리가 비어 있다. 알고 보니 칠면조 캐릭터인 프랭클린을 무려 '메인 요리'로 초대한 것. 여기에 일부 주민들은 칠면조 고기 맛이 좋다며 입맛까지 다신다. 물론 같은 주민이니만큼 실제로 프랭클린을 먹거나 하진 않지만, 자신을 비상식량 취급하는 대화에 공포에 떨며 숨고 하얗게 질리는 프랭클린의 모습을 보면 이게 정말 장난 맞나 하는 생각이 든다.

프랭클린을 메인 디쉬라며 칠면조 통구이에 입맛을 다시는 주민들 (사진출처: 네이버 블로그 동물친구)
🔼 프랭클린을 메인 디쉬라며 칠면조 통구이에 입맛을 다시는 주민들 (사진출처: 네이버 블로그 동물친구)

TOP 1. 원신 페이몬

원신의 마스코트인 페이몬. 어린아이 같은 귀여운 외모와 천진난만한 성격 등으로 인기가 높은 이 페이몬에게는 묘한 별명이 있다. 바로 비상식량이다. 인간형 요정 캐릭터에게 이 끔찍한 별명이 붙은 이유는 실제로 게임 내에 이러한 대사가 나오기 때문이다. 엠버와 처음 만난 자리에서 "이 마스코트처럼 생긴 건 뭐야?"라는 질문을 받았을 때 선택할 수 있는 2가지 답변이 "친구야"와 "비상식량이야"인데, 아무렇지도 않게 페이몬을 비상식량 취급하는 장면이 밈이 되어 원신을 대표하는 명장면으로 자리잡아 버렸다.

이후 '페이몬=비상식량' 콘셉트가 자리잡히자, 팬들은 물론 제작진도 이 밈을 적극적으로 활용하고 있다. 페이몬 서술 부분에 '이상한 정령 외모의 비상식량'이라고 쓰여 있거나, 공식 광고 영상이나 피규어에도 비상식량 콘셉트가 계속해서 등장하는 등 명실공히 21세기를 대표하는 비상식량 캐릭터로서 자리 잡았다. 참고로 구글에 비상식량을 검색하면 각종 음식 이미지와 함께 유일하게 등장하는 캐릭터가 바로 페이몬이니, 이제는 본명보다 비상식량으로 부르는 것이 더 익숙할 지경이다.

비상식량 하면 이제 페이몬밖에 떠오르지 않는다 (사진출처: 게임 내 영상 갈무리)
🔼 비상식량 하면 이제 페이몬밖에 떠오르지 않는다 (사진출처: 게임 내 영상 갈무리)

[Copyright © GameMeca All rights reserved.]

추천 비추천

51

고정닉 17

50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소속사 때문에 가장 손해 본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2/11/28 - -
공지 안녕하세요, 게임메카 갤러리를 오픈했습니다. [33] 운영자 20.07.13 9190 39
7973 [이구동성] 시도는 좋았던 엘리온의 마지막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89 0
7972 [오늘의 스팀] 칼리스토 프로토콜 판매 1위, 최적화는 지적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176 0
7971 넥슨 카운터사이드, 내년 2월 개발사 직접 서비스로 이관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132 1
7970 2320년으로 떠나자, 칼리스토 프로토콜 정식 출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135 0
7969 공포게임 본좌의 귀환, 암네시아: 더 벙커 공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117 0
7968 마비노기 겨울 쇼케이스, 7일에 생중계 된다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70 1
7967 버그로 얼룩진 포켓몬 스칼렛·바이올렛, 문제 개선한다 [27]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1 5909 10
7966 엑스컴X히어로 괜찮네, 마블 미드나잇 선즈 해외서 호평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1 468 1
7965 예수 시뮬, 아이 엠 지저스 크라이스트 체험판 1일 배포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1 204 0
7964 [오늘의 스팀] 타격감은 일품, 워해머 40K: 다크타이드 화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1 705 2
7963 [매장탐방] 포켓몬에 수능 특수로 바빴지만 풍족했던 11월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1 265 0
7962 밸브 휴대용 게이밍 PC 스팀 덱, 17일 한국 배송 시작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1 523 0
7961 출시 약 2년 만에, 엘리온 내년 3월에 서비스 접는다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1 247 0
7960 구글플레이가 선정한 올해의 게임은 던전앤파이터 모바일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1 226 0
7959 [순정남] 이게 게임 공식 명칭? 누가 그렇게 불러 TOP 5 [31]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1 4844 11
7958 더 위쳐 3: 와일드 헌트, 14일 한국어 더빙 추가된다 [1]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1 348 0
7957 [순위분석] 만년 1위라 되려 조명되지 못했던 롤의 묵직함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1 385 0
7956 칼리스토 프로토콜·마블 미드나잇 선즈 등 기대작 몰린 12월 [16]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1 3821 3
7955 [판례.zip] 게임의 선정성과 사행성 등급 논란, 법원 판단은? [10]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1 2951 34
7954 [오늘의 스팀] 4위로 레이스 시작한 니드 포 스피드 언바운드 [1]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30 2501 5
7953 파티원에 이속버프 제공, 리니지M 광전사가 강해졌다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30 113 0
7952 전용 콘텐츠 추가, 고양이와 스프 넷플릭스 에디션 출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30 249 0
7951 갓 오브 워: 라그나로크, 사랑 표현에 서투른 아버지와 아들 [1]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30 274 0
7950 RTX 40 시리즈 최적화, 포탈 위드 RTX DLC 8일 출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30 207 0
7949 포탈 닮은 VR 공간퍼즐 FPS, 워프랩 발표 [1]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30 404 0
7948 확률 논란 휩싸인 니케, 운영진 “설명 미흡으로 혼선” 해명 [92]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30 14578 19
7947 GTA 시리즈 초기 기획은 공룡이 도시 부수는 게임이었다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30 575 0
7946 네오위즈, 원작 이야기 보강하는 브라운더스트 스토리 출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30 144 0
7945 글로벌 엔씨·국내 넷마블·콘솔 넥슨, 3N의 판도변화 [3]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9 382 0
7944 확률형 아이템 포함하면 무조건 청불! 호주서 법안 발의 [38]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9 2944 50
7943 카카오게임즈 신작 '에버소울', 글로벌 사전 예약 시작 [1]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9 189 0
7942 이제 반려견도 게임하며 스트레스 푼다, 견용 게임기 등장 [76]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9 4878 26
7941 [오늘의 스팀] 출시 앞두고 순위권 노리는 칼리스토 프로토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9 488 0
7940 30대까지 함께한다, ‘페이커’ 이상혁 T1과 3년 재계약 [63]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9 18776 18
7939 용과 같이 날아오르자, 와우 '용군단' 정식 출시 [44]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9 3333 8
7938 위메이드, 위믹스 상폐 가처분 신청서 서울중앙지법 제출 [1]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8 1491 0
7937 [겜ㅊㅊ] 모르면 죽어야죠! 뉴비 강하게 키우는 생존게임 5선 [21]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8 5268 10
7936 엔씨 IP 창작자 발굴 프로젝트 '선 넘는 공모전' 수상작 발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8 618 0
7935 컴투스 계열사 제작 '재벌집 막내아들' 동시간대 시청률 1위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8 272 0
7934 배그의 겨울이 다시 돌아온다, 비켄디 리메이크 공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8 169 0
7933 스킨까지 상시 제공, 라이엇게임즈 새로운 PC방 혜택 공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8 1918 0
7932 닥사·업비트 “위믹스 소명 절차에 데이터 오류 있었다”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8 1044 0
7931 [오늘의 스팀] 레포데 2가 1,100원, 90% 할인에 간만에 북적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8 367 0
7930 “서류 주세요” 페이퍼스 플리즈 9년 만에 한국어 공식 지원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8 341 0
7929 [롤짤] 우승 이루고 흩어져버린 DRX볼 [16]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8 6759 23
7928 배필 2042 풍자게임 개발사, 이번에는 콜옵 풍자게임 출시 [1]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7 948 0
7927 새 사령탑과 클래스 발표로 후끈 달아오른 던페 2022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7 713 0
7926 마침내 선계의 비밀 열린다, 던파 2023년 로드맵 공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7 257 0
7925 체제 전환, 윤명진 뒤 이을 던파 새 디렉터 3인 발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7 248 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