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겜ㅊㅊ] 모르면 죽어야죠! 뉴비 강하게 키우는 생존게임 5선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11.28 17:51:44
조회 6107 추천 10 댓글 21
※ [겜ㅊㅊ]은 매주 특별한 주제에 맞춰 게이머들이 즐기기 좋은 게임을 추천하는 코너입니다.

[게임메카=신재연 기자] “모르면 맞아야죠!”라는 말이 있습니다. 철권 경기 해설에서 나온 이 말은 콤보의 파훼법을 모르면 그대로 맞기만 할 수밖에 없다는 뜻이었는데요, 원체 범용성이 높은지라 자연스럽게 그 바리에이션도 늘어났습니다. 개중 가장 인기를 끈 말로는 “모르면 죽어야죠!”가 아닐까 한데요. 이전에는 소울라이크를 주로 수식하던 이 말이 최근 극한의 자유도를 가진 생존게임으로 그 자리를 옮기는 추세입니다.

대체 얼마나 죽기에 소울라이크에 견줄 정도로 '죽음이 자연스럽다'는 말이 나오게 된 걸까요? 오늘의 [겜ㅊㅊ]에서는 모르면 죽을 수밖에 없는, 야생 그 자체에 유저를 맨몸으로 내던지는 생존게임만 골라 소개해드리고자 합니다. 튜토리얼이나 설명 같은 건 당연히 없다시피 하고, 있다 해도 조작법 정리 이미지 한 장 정도가 고작인 그런 가혹한 게임들 말이죠.

1. 러스트

첫 번째로 추천해드릴 야생의 게임은 바로 러스트입니다. 굶주림, 갈증, 추위, 사냥, 생존 이 무수한 요소를 플레이어가 혼자, 직접 알아가야 하는 멀티플레이 생존게임이죠. 시작하자마자 그 무엇도 알려주지 않고 파밍에 혈안이 된 생존자들의 틈에서 넝마를 주워가며 시작해 자신의 은신처를 만들고 침입자를 소탕하는 단계까지 오를 때 그 보람이 엄청난 게임이기도 합니다.

다만 아무래도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생존’이 게임의 메인 콘텐츠인 만큼 게임에 마음을 두게 되는 일이 쉽지만은 않습니다. 그 단계까지 오르기에는 상당한 시간이 소요될뿐더러, 초기에는 이 약탈을 즐기기도 전에 약탈 당하는 일이 많아 게임에 쉽게 마음을 두는 일이 힘들기도 하죠. 하지만 이런 시행착오를 겪으며 하나 둘 추억이 쌓이는 순간 플레이타임이 세 자릿수를 넘기는 일이 부지기수라고 하네요.

자강두천 (사진출처: 러스트 공식 홈페이지)
🔼 살아남는 자가 진정한 강자다 (사진출처: 러스트 공식 홈페이지)

🔼 러스트 프로토타입 17 업데이트 트레일러 (영상출처: 페이스펀치 공식 유튜브 채널)

2. 켄시

두 번째로 추천드릴 게임은 영국의 인디게임 개발사 로파이 게임즈가 개발한 오픈월드 RPG 켄시입니다. 캐릭터의 배경과 커스터마이징이 끝나자 마자 척박한 황무지에 유저를 던져버리는 가혹하면서도 마니악한 게임으로 잘 알려져 있죠. 게임 내에는 촘촘하고 당위성 있는 나름의 규칙들이 밀도 있게 채워져 있지만, 그것을 그 누구에게도 제대로 배울 수 없는 구조라 유저는 필연적으로 맞고, 당하고, 죽음의 고비를 넘기며 게임을 진행하게 됩니다.

켄시 특유의 매운맛은 사실 이미 게임메카에서도 여러 번 소개해드린 적이 있는데요, 이후 여러 업데이트 및 모드 추가로 유저들이 더욱 자신만의 창발적인 플레이를 즐겨볼 수 있게 됐다고 합니다. 다만 켄시 2 개발로 이제는 공식적인 주요 업데이트가 많이 줄었다는 점이 아쉽네요.

NPC의 냉정한 한 마디 (사진: 게임메카 촬영)
🔼 NPC의 냉정한 한 마디 (사진: 게임메카 촬영)

🔼 켄시 트레일러 (영상출처: 로파이 게임즈 공식 유튜브 채널)

3. 스페이스 엔지니어

우주 배경의 생존이나 스페이스 오페라, 자유도 높은 기계 조립 등을 좋아하시는 분들이라면 스페이스 엔지니어를 해보시는 것도 좋지 않을까 합니다. 앞서 해보기 출시 후에는 한동안 튜토리얼 조차 없어 야생 그 자체라는 평을 받았는데요. 타 게임들과는 달리 우주를 배경으로, 슈트를 입고 활동하는 만큼 생명에 지장을 주는 요소는 부상보다 대개 산소나 온도와 같은 환경적 요소에 조금 더 치중돼 있죠.

스페이스 엔지니어는 앞선 게임들처럼 플레이어를 야생에 내던지기는 하지만, 그래도 다행스러운 것은 플레이어의 적응을 도울 수 있는 다양한 기기와 분해장치 등이 함께 제공된다는 점입니다. 다만 다행이 있다면 불행도 있는 법, 게임 내에서 만날 수 있는 모든 기기와 도구는 직접 광물을 캐는 것에서부터 시작해야 한다는 점이겠네요. 그래도 앞선 게임들 만큼 PK가 활성화 되어 있지 않다는 점과, 어느 정도 과학적인 지식이 있다면 그나마 시스템에 빨리 적응할 수 있다는 것이 아닐까 합니다.

이렇게 캐낸 돌덩어리로 언젠가 미사일과 우주선을 만들 수 있게 된다 (사진출처: 스페이스 엔지니어 스팀 상점 페이지)
🔼 이렇게 캐낸 돌덩어리로 언젠가 미사일과 우주선을 만들 수 있게 된다 (사진출처: 스페이스 엔지니어 스팀 상점 페이지)

🔼 스페이스 엔지니어 업데이트 트레일러 (영상출처: 스페이스 엔지니어 공식 유튜브 채널)

4. 데이즈

230 평방킬로미터의 크기를 자랑하는 광막한 독립국가 ‘체르나루스’에서 벌어지는 좀비 아포칼립스 서바이벌 장르의 데이즈는 어떠신가요. 여러 버그와 문제점 등으로 제법 악명이 높았지만, 최근에는 그래도 유저 평가가 ‘매우 긍정적’까지 올라오는 모습을 보이며 상당히 개선된 상황임을 보여줬습니다. 물론 불친절한 설명과 넓은 필드로 인한 진입장벽은 여전하지만요.

데이즈는 불친절을 넘어 가혹하다는 생각이 들 정도의 환경을 가지고 있어 고통을 겪는 상황이 앞선 게임들보다 많으리라 생각됩니다. 그 누구도 도와주지 않는 상황과 추위, 적대적인 생존자에 좀비라는 위협요소까지 추가돼 있죠. 여기에 조금의 부상이나 감염만으로도 어느새 채도가 낮아지는 화면을 보게 돼 “살기 위해 이렇게까지 몸을 사려야 하는구나”와 같은 생각이 들 정도입니다. 불합리에 가까운 환경을 극복하고 싶으신 분이라면, 한 번쯤 도전해보시는 것도 좋겠네요.

실시간으로 죽어가는 와중에 앞에서 달려오는 좀비란 (사진: 게임메카 촬영)
🔼 실시간으로 죽어가는 와중에 앞에서는 좀비가 달려온다. 세상이 이렇게 가혹하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 데이즈 1.19 업데이트 티저 (영상출처: 데이즈 공식 유튜브 채널)

5. 마이 썸머 카

마지막으로 소개해드릴 게임은 이게 '왜 여기에 있나' 싶은 마이 썸머 카입니다. 장르는 운전 시뮬레이션이지만, 실제로는 요의, 허기, 갈증, 더러움, 혈중 알코올 농도, 돈 등을 제대로 관리하지 못하면 그대로 죽어버리는 개복치 시뮬레이션에 가까운 생존게임이거든요. 제시된 장르와는 다르게, 앞서 설명한 생존게임들과 비슷한 상태이상 관리와 조심스러운 조작을 요하는 수준입니다. 자칫 허기로, 갈증으로, 방광이 터져서, 술을 마시고 수영을 하다가 사망하는 허무한 끝은 예사죠.

여기에 자유도 높은 크래프팅 요소, 무엇 하나를 시도하기 위해서 철저한 대비가 필요한 점, 튜토리얼조차, 하다못해 조작법 안내조차 없이 게임에 내던져진다는 점 등, 이런 모습만 봐도 이번 주 [겜ㅊㅊ]의 요건을 완벽히 충족한 게임입니다. 게임의 목적이 ‘생존’을 넘어서 ‘운전’에 성공하는 일인지라 체감되는 난이도는 더욱 높지 않을까 한데요. 인내심의 한계를 원하시는 분이라면 한 번 관심을 가져보시는 것도 좋을 듯합니다.

왼쪽 위에 있는 게이지 관리를 소홀히 하는 순간 그대로.... (사진출처: 마이 썸머 카 스팀 상점 페이지)
🔼 화면은 평화롭지만 왼쪽 위 게이지 관리를 소홀히 하는 순간 그대로.... (사진출처: 마이 썸머 카 스팀 상점 페이지)

🔼 마이 썸머 카에 대한 모든 것 (영상출처: 로얄존러브 공식 유튜브 채널)

[Copyright © GameMeca All rights reserved.]

추천 비추천

10

고정닉 1

6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공지 공짜 개죽이 받고, 돈 벌어보세요! 운영자 23/02/06 - -
설문 눈빛으로 상대방 제압할 것 같은 기센 스타는? 운영자 23/02/06 - -
공지 안녕하세요, 게임메카 갤러리를 오픈했습니다. [34] 운영자 20.07.13 11764 39
8488 호그와트 레거시가 보여줄 '진짜' 해리포터 오픈월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56 62 0
8487 모바일과 스팀 동시에, 헤븐 번즈 레드 10일 국내 출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54 27 0
8486 클루 느낌 추리게임 '골든 아이돌' 유저 한국어 패치 배포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52 24 0
8485 최강의 듀얼리스트는 누구? 2023 유희왕 월드 챔피언십 개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45 64 1
8484 만족할만한 완성도 전달 어려워, 크로스파이어X 서비스 종료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41 33 0
8483 [오늘의 스팀] 역대 최고 동접 경신, 워 썬더 '전성기는 지금'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39 21 0
8482 갑자기 레드라고? LCK에서 진영 전달 실책 발생 [5]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35 523 2
8481 피파 온라인 4, 아시안게임 국가대표 추가 선발전 10일 개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34 17 0
8480 블랙 위도우 느낌, 철권 8 니나 플레이 영상 공개 [6]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31 429 1
8479 [롤짤] 이게 마리오야 트리스타나야? '불독'의 슈퍼점프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25 114 0
8478 액티비전 블리자드, 사내 성추행 은폐 행위 440억 원 벌금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5 674 0
8477 수몰된 세상의 옥상에서 딩가딩가 '아이 엠 퓨처' 데모 공개 [1]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5 99 0
8476 PS5 판매 순조로워, 소니 4분기 게임사업 매출 53% 증가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5 276 0
8475 스팀 넥스트 페스트에서 체험 가능한 국산 인디게임 기대작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5 570 0
8474 美 정부, 구글∙애플에 인앱결제 강제행위 금지 촉구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5 247 0
8473 디스테라, 솔로잉과 신규 유저 배려한 시즌 2 업데이트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5 39 0
8472 하염없이 기다렸는데, 최근 개발 중단 알린 게임 기대작들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5 452 0
8471 가족 심의 관계를 돈독히, 심즈4 그로잉 투게더 확장팩 발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5 180 0
8470 [오늘의 스팀] 인류를 위해 화성으로, 딜리버 어스 마스 출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5 79 0
8469 핵전쟁을 일으킨다면, 뉴클리어 워 시뮬레이터 스팀 출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5 145 0
8468 [이구동성] 게임업계 불황, 마침내 폭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5 538 0
8467 리니지 상징 진명황의 집행검, 22일 리니지W에 등장한다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5 120 0
8466 '디스아너드: 방관자의 죽음'이 무료, 에픽스토어 할인 시작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5 39 0
8465 "장기 서비스 하겠다" 나이트 워커 PvP 밸런스 수정한다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5 888 0
8464 데이터 90%는 AI가 처리, 앱애니가 data.ai 된 이유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5 138 0
8463 [순정남] 와 재밌겠다 이 게임 언제 나와요? "지금!" TOP 5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904 0
8462 서든어택, 일본인 다나카와 배우 채수빈 캐릭터 출시 [2]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318 0
8461 일본서 가격 인상한 Xbox 시리즈 X/S, 국내는 계획 없다 [2]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505 0
8460 별의 커비 30주년 팝업 스토어, 17일 신촌서 재오픈 한다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353 0
8459 주간 리그 형식의 PvE 던전, 나이트 워커 '데자뷔' 공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269 0
8458 [오늘의 스팀] 3명이 만든 국산 그린 헬? 인디 신작 '뉴 던' [2]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581 0
8457 썸썸편의점 개발사 차기작 랜덤채팅의 그녀, 올해 1분기 출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443 0
8456 제5인격, 다시 한 번 문호 스트레이독스와 컬래버한다 [1]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299 0
8455 귀여운 마녀를 미리 키워보자, 마녀의 샘R 체험판 공개 [114]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6952 11
8454 기억잃은 소녀의 사이비 픽셀호러 '언컬트' 12월 스팀 출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171 1
8453 시네마틱 어드벤처 체이싱 라이트, 닌텐도 스위치판 출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2542 1
8452 장미에 서린 광기, 에버소울 신규 정령 '벨라나' 출격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189 0
8451 여신을 갈망하는 뒤틀린 사도, 엘소드 아인 4라인 등장 [1]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379 0
8450 시즌패스 방식 아이템 획득, 와우 용군단에 교역소 열렸다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113 0
8449 WCG 챌린저스 출전 중, OP.GG 발로란트 e스포츠 팀 창단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373 0
8448 넥슨게임즈, 올해 300여 명 수시채용으로 글로벌 진출 박차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149 0
8447 양파가 주인공인 리듬게임, 리듬 스프라우트 정식 출시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321 0
8446 타워 오브 판타지, 탐험 강조된 2.3 버전 '독의 늪' 업데이트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171 1
8445 [기자수첩] 이건 게임기, 이건 자판기? 기준이 필요하다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168 0
8444 디볼버디지털, 쉐도우워리어 3: 디피니티브 에디션 17일 발매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141 0
8443 카트 드리프트, 실패 없는 카트 강화로 속도 높인다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496 0
8442 에이펙스 레전드 모바일, 출시 9개월 만에 서비스 종료 결정 [41]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5912 19
8441 [매장탐방] 포스포큰의 아쉬움, 데드 스페이스가 달랬다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428 0
8440 파우게임즈, IP 취득한 영웅전설 2기 모바일 게임 개발 돌입 [1] 게임메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213 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