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펄어비스를 바라보는 '엇갈린' 시선?...中 매출 전체 '배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05.16 16:02:58
조회 2952 추천 1 댓글 8
13일 펄어비스와 관련한 보고서 2건이 나왔다. 하나는 목표 주가를 14만원에서 7만원으로 잡았고, 또 다른 보고서는 16만원에서 12만원으로 잡았다. 꽤 큰 차이다. 무엇이 이런 큰 차이를 만들었을까?

'검은사막 모바일'의 중국 진출 이후 매출 순위가 잘 나오지 않았음에도 '지켜봐야 한다'며 우호적인 입장을 고수했던 키움증권은 결국 목표주가를 16만원에서 12만원으로 낮췄다. 

키움 이한결 연구원은 '투자 관점의 차이'라는 제목의 보고서에서 "중국 '검은사막 모바일'은 현지 중국 유저들에게 새로운 게임성 재미를 제공하지 못하면서 유저 트래픽 및 매출 지속성이 어려울 것으로 총평되며, 이에 동 게임의 중국 매출 추정치 전체를 기존 추정치에서 배제한다. 다만 동사 자체 엔진 기반의 붉은사막, 도깨비 등 트리플 A급 신작 가치와 메타버스 플랫폼 기반의 광고사업 가치가 유효하므로 매수 관점을 지속 제시한다"는 의견을 냈다.


펄어비스 예상 실적, 자료=키움증권


펄어비스 예상 실적, 키움보다 IBK의 예상 실적이 더 작다. 자료=IBK증권


여기서 주목할 만한 것은 일매 출 20억 원의 중국 예상 매출을 모두 배제했다는 부분이다. 

이 연구원은 그 이유를 "게임이 출시된지 오래된 상황에서 중국 유저들도 이미 경험을 함으로써 새로운 재미를 선사하지 못한 점이 가장 부정적 영향을 미친 것"이라면서 중국 검은사막 모바일 일평균 매출액은 현재 및 미래 성과가 유의미한 개선이 없을 것이라고 판단하기에 일평균 매출 추정치를 실적 추정치에서 전부 배제한다"고 밝혔다.

붉은사막은 아직 밸류가 훼손되지 않았음을 강조했다. 이 연구원은 "이 타이틀의 4Q22E 기준 초기 분기 패키지 판매량 300만장과 5년간 누적 판매량 1천만장에 상응하는 추정치 검증을 실시할 예정"이라면서 "최근 비우호적인 매크로 변수 및 글로벌 게임주 밸류에이션 하락 등을 감안해 동사 게임 사업의 적정 PER을 기존 25배에서 20배로 하향 조정해 목표주가를 기존 16만원에서 12만원으로 하향 조정한다"고 전했다.


같은 날 IBK투자증권도 펄어비스 보고서를 냈다. 

이승훈 연구원은 '게임 사업 반등을 확인하다'는 제복의 보고서에서 기존 14만원의 목표주가를 7만원으로 대폭 하락 조정했다.  현재 펄어비스의 주가는 5만원대다. 두 보고서의 목표 주가는 각각 7만원과 12만 원으로 서로 다른 시선을 가진 듯 보이지만 내용을 들여다 보면 거의 같은 맥락이다. 

다만 22년 예상 매출에서 큰 차이를 보인다. 키움은 22년 매출이 1000억대라고 봤고, IBK는 800억이라고 봤다. 200억의 차이가 목표 주가의 차이를 만들어 냈다. 

4일에 중국에서 출시 된 검은사막 모바일 성과가 부진하면서 올해 실적 전망치를 크게 하향했고, 국내외 시장에서 성공했던 게임이기 때문에 실패에 대한 실망이 이미 강하게 반영됐다는 것이 IBK투자증권의 견해로 정도의 차이만 있을 뿐 키움과 크게 다를 바 없다. 


하반기 '붉은사막'에 대한 신작 게임 모멘텀에 대한 기대도 같다. IBK 보고서에는 신작 '블랙클로버'도 포함되어 있다. 하반기 콘솔 PC기반의 '붉은사막' 출시 일정이 명확해질 때 주가 반등이 시작될 것으로 예상했다. 

2022년 출시 목표로 개발 중인 '블랙클로버 모바일'은 다양한 캐릭터를 수집 및 육성하는 수집형 RPG 장르로 귀여운 SD 캐릭터, 그리모어(마도서), 마법기사단 등 판타지 세계관을 즐길 수 있다. 지난 1월 빅게임스튜디오는 100명 내외의 FGT를 진행한 바 있다. 빅게임스튜디오는 최재영 대표가 2020년 10월 설립한 회사로, 현재 130명이 넘는 직원 규모를 보유하고 있다. 

한편 펄어비스의 1분기 매출액 914억 원(YoY -9.4%, QOQ-22.57%), 영업이익 52억 원 (YoY-60.4%, QoQ -79.8%)은 컨센서스에 부합했지만 전년 대비 부진한 실적이라고 평가했다. 



▶ 1분기 살아남은 한국 게임 '허리'는?....'다작' 잽이 통했다!▶ 펄어비스, 中 '검사M' 불발 실망감 '붉은사막' 등 신작으로 털어낸다▶ 펄어비스, 첫 ESG 보고서 발간▶ 20%↓흘러내린 펄어비스, 中 검사M \"통상적 흐름과 다를 것\"....왜?▶ 13분기 연속 영업이익 증가 '엠게임'...SK스퀘어 인수 풍문에 주가 6% 하락



추천 비추천

1

고정닉 0

1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어려울 때 도와줄 사람 많을 것 같은 인맥 부자 스타는? 운영자 22/07/04 - -
1735 '린저씨 눈 뒤집힌다'...전세계 구글 매출 1위 '리니지W'에 '베르세르크'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44 15 0
1734 e스포츠 승부 예측 우승자 상금은 13만 달러(약 1억 6천만 원)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21 10 0
1733 '후냐'가 무엇인지 안다면, 넷마블 스토어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6 13 0
1732 복싱스타ㆍ제5인격ㆍ뮤오리진2...4주년 맞은 게임들 '잔치'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6 13 0
1731 [리뷰] 온 가족을 위한 출발 드림팀! '폴가이즈'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6 14 0
1730 20년 전 이효리가 했던 그 '라그' 광고, 대세 개그우먼 이은지 맡았다!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6 17 0
1729 글로벌 게이밍 기업 1xBet , 우크라이나 인도주의적 구호에 100만 유로 기부 발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6 13 0
1728 e스포츠 경기 속속 오프라인으로 개최...SWC 2022 역대 최대 선수 참가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6 20 0
1727 '던파' 사단이 다시 뭉쳤다...GPS 액션 게임 '빌딩앤파이터' 테스터 모집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6 27 0
1726 [지스타2022] 위메이드 메인 스폰서...2022년 지스타 참가 게임사는 어디?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6 18 0
1725 재미와 안정성 '담보'한 '슈퍼피플', 파이널 테스트 임박...파트너 모집 시작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6 19 0
1724 [게임라떼] 남미 여행을 가고 싶게 만들었던 전설의 슈팅 게임 '제비우스' [2]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6 1127 6
1723 2022년 상반기 모바일게임 시장 5조 원(6.6%) 감소!...'리니지 W', 전세계 구글 매출 1위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6 20 0
1722 '고오쓰' 코툰 칸이 아버지와 너무 닮았다고?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6 25 0
1721 출시 임박 '세나레볼루션' 온오프라인 마케팅 뜨겁다! [5]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6 925 0
1720 네오위즈, 업계 최초 이용시간 '제한'...7월 웹보드 게임 구매한도 커졌다!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6 21 0
1719 롯데월드, '폴가이즈'같은 메타버스 게임으로 나온다! [1]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6 26 0
1718 '모두를 위한 게임문화, 장벽은 없다'...콘진원, '1차 게임문화포럼' 개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6 20 0
1717 e스포츠는 팬덤이 만든다...'도타2'와 '롤' 역사상 가장 빛나는 팀은? [11]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5 1779 4
1716 세나, 히트, 대항, 라그, 서머워...신작 트랜드는 '온고지신' [11]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5 1438 2
1715 e스포츠의 시작...가장 인기 있는 e스포츠 상위 게임 5종 [39]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5 3226 8
1714 폴가이즈ㆍ배그ㆍ천애명월...이색 컬래버로 게임 '재미' UP [1]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5 55 0
1713 '대항 오리진' 출격...사전등록으로 이용자 눈길 끄는 게임 5종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5 46 0
1712 귀엽고 쉬운 NFT게임 이용자 90%가 'NFT 발행에 관심 높은 남성'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5 45 0
1711 "아니 사람인데?" 배그M 버추얼 휴먼 '위니' 인스타 가보니...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5 46 0
1710 [지스타2022] "4년만의 외출" 넥슨, 올해 최대 규모 참가...올해 지스타는 '오프라인'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5 41 0
1709 컴투스 '서머크로니클' 출시일은 8월!...PC 동시 출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5 43 0
1708 6월에 이어 7월에도 대작 모바일 게임 몰려온다! [1]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4 84 0
1707 [리뷰] 사이쿄의 명작 슈팅 게임을 다시 한번! '사이쿄 슈팅 라이브러리 Vol. 1'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4 65 1
1706 [프리뷰] 출시마다 진화를 보여주는 격투 게임…'스트리트 파이터 6'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4 57 0
1705 펄어비스와 스마일게이트, 직접 서비스에 '의미' 부여...니케는 '정반대'의 길 나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4 70 0
1704 '오딘ㆍ던파M', 업데이트했더니 구글 매출 순위 UP↑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4 59 0
1703 엠게임, '열혈강호 온라인' 매출 YOY 66↑%....'열강' 비중은 얼마?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4 46 0
1702 '최대 90%↓' 뜨거운 할인 경쟁...H2ㆍ스마일게이트 스토브 인디도 동참 [3]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4 2153 2
1701 '툼레이더' 시리즈가 1천원?....스팀 세일 추천 게임 [4]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3 2510 0
1700 재즈공연에 퀴즈 대회까지....축제 같았던 하이델 연회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2 84 0
1699 배그10억DL에 인도 배그 1억DL 돌파...대회 상금 10억! [2]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2 118 0
1698 '오딘' 서비스 1주년에 구글 매출 2위↑...말딸은 6위 ↓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2 144 0
1697 [리뷰] '소닉'의 리즈 시절을 다시 한번! '소닉 오리진스'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2 89 0
1696 '폴가이즈', 무료 서비스 이후 끝을 알 수 없는 인기를 얻는 이유는?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1 237 0
1695 [공략] 무료화로 인기 폭발 '폴가이즈' 알아두면 좋을 꿀팁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1 173 0
1694 위기에 빛난다...실적 부진속 채용 늘리는 게임사는 어디? [9]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1 3677 1
1693 위메이드, '오딘'으로 '잭팟'...'미르M' 구글 인기 1위로 겹경사 [1]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1 175 1
1692 더위야 물러가라...게임업계, 더위 쫓는 이벤트 '한창'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1 111 0
1691 '킹스레이드' 베스파, 이대로 무너지나?...전 직원 권고사직 [4]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1 276 0
1690 [칼럼] 메타버스게임 '폴가이즈'에서 찾는 가위바위보의 재미 [1]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1 117 0
1689 [인터뷰] '천애명월도M'은 레벨이 중요한 게임 아냐...그렇다면? [31]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1 5046 5
1688 무협 게임에 라이언과 춘식이가 등장한 이유는? [29]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1 6196 4
1687 카카오게임즈, 오딘 접수...글로벌 인수합병 '활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1 135 0
1686 2천만 명 돌파 '폴가이즈' 하면 '포나' 아이템을 주지!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1 89 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