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e스포츠의 시작...가장 인기 있는 e스포츠 상위 게임 5종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07.05 13:46:40
조회 3337 추천 9 댓글 39
지난 10년 동안 e스포츠는 빠르게 발전했다. 토너먼트 형식, 상금 규모, 관중석의 팬 수는 점점 더 전통적인 스포츠를 연상시킨다. 

오늘날 e스포츠는 휴식을 취하는 방법일 뿐만 아니라 프로 선수가 아니더라도 스트리밍과 같이 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 내고 있다. 이를 위해서는 모바일이나 PC, 그리고 인터넷만 있으면 된다. 다음은 가장 인기 있는 e스포츠 게임들에 대한 기본적인 정보다. 

◇ 리그 오브 레전드(LoL)

리그 오브 레전드(LoL)는 e스포츠를 시작하기에 좋은 게임 중 하나다. 2009년에 출시된 멀티플레이어 게임이며 지금도 여전히 e스포츠 팬들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다.

리그 오브 레전드는 5명의 강력한 챔피언으로 구성된 양 팀이 서로의 기지를 파괴하기 위해 치열한 사투를 벌이는 전략 게임이다. 140여 명의 챔피언 중 하나를 선택해 화려한 플레이를 펼치며 적을 처치하고 포탑을 파괴해 승리를 쟁취해야 한다. 

시작은 소환사의 협곡(Summoner's Rift)이라는 맵에서 진행된다. 좋아하는 영웅을 선택한 후 플레이어는 5 대 5 형식으로 전투를 시작한다. 주요 목표는 적의 '넥서스'를 파괴하는 것이다. 상대의 넥서스에 도달하려면 팀이 최소한 하나의 레인을 비워야 한다. 그러나 적의 억제제와 타워가 경로를 차단하기 때문에 그렇게 하는 것이 어렵다.


소환사의 협곡, 사진=리그오브레전드 공식 홈페이지


월간 활성 플레이어 수는 2억 명에 달하며 중년의 게이머와 젊은 게이머 모두 리그 오브 레전드를 플레이한다. 이는 업데이트 및 개선 사항으로 팬들을 정기적으로 기쁘게 하는 게임 개발자 덕분이다. 


league of legends arcane masters summer series stage 2 best of 3maps, 사진=1xbet


◇도타 2(Dota 2) 

이 게임은 워크래프트 III의 수정 맵인 DotA의 후속작이다.

사실 Dota는 Warcraft III 팬들에 의해 만들어졌다. 그들은 Aeon of Strife의 메커니즘을 개선하기 위해 게임 편집기를 실험했다. DotA와 DotA 2: Thirst for Gamma는 그렇게 탄생했다. 시간이 지남에 따라 이 맵은 본격적인 게임으로 발전할 정도로 인기를 얻었다.

Dota 2는 진입 문턱이 높은 게임 중 하나다. 숙련된 게이머가 되려면 컴퓨터 앞에서 수백 시간을 보내야 한다.


다른 MOBA 게임과 마찬가지로 Dota 2도 많은 두뇌 작업이 필요하다. 전술 분석, 몇 단계 앞서 게임을 예측하는 능력, 경험, 그리고 물론 인내심 등의 요소는 플레이어가 빠르게 레벨을 올리는 데 필요한 것들이다. 

게임에서 승리하려면 선택한 캐릭터의 레벨을 최대한 빨리 높이고 팀과 함께 적 기지를 파괴해야 한다. 말만 들으면 그다지 어려운 작업으로 보이지 않을 수 있지만 게임에서는 매우 다르다. 


dota-2 chaos realm, 사진=1xbet


dota-2 chaos realm, 사진=1xbet


◇ 카운터 스트라이크: 글로벌 오펜시브(CS:GO)

Dota 2 및 LoL과 함께 e스포츠의 세 고래 중 하나로 통한다. 글로벌에서 가장 유명한 온라인 슈팅 게임인 CS:GO는 거의 20년 전 모든 연령대의 게이머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카운터 스트라이크(Counter-Strike) 의 가장 최신 시리즈다. 컴퓨터 게임에 익숙하지 않더라도 이 슈팅 게임에 대해 적어도 한 번은 들어봤을 것이다.

출시 당시 개척한 팀 기반 액션 게임플레이의 수준을 한층 더 끌어올린 CS: GO는 새 맵, 캐릭터, 무기 및 게임 모드를 도입했고, 기존의 클래식 CS 콘텐츠(de_dust2 등)의 개선된 버전을 제공한다. 

리그 오브 레전드와 달리 CS:GO에는 풍부한 맵이 있다. 어떤 위치를 선택하든 플레이어의 임무는 적을 파괴하는 것이다. 또한 SWAT 팀은 폭탄이 폭발하는 것을 방지하고 C4가 여전히 설정될 수 있는 경우 제거해야 한다. 

빠른 반응, 정확성 및 빠른 의사 결정은 CS:GO 성공의 열쇠다.


csgo ultras league best of 3 maps, 사진=1xbet


◇  스타크래프트 II(Starcraft II)

수십 년 동안의 RTS 장르 세계에는 워크래프트 III(Warcraft III), 워해머40000(Warhammer 40000 Dawn of War) 및 커맨드 앤 쿼커: 레드얼럿 2(Command & Conquer: Red Alert 2)와 같이 플레이어와 비평가 모두 인정하는 멋진 게임이 많이 있다.

그러나 의심의 여지가 없는 세계 최고의 전략 게임의 선두에는 '스타크래프트'가 있다. 이 게임에서 플레이어의 임무는 자원을 폐기하고 기술을 탐색하며 군대를 창설하는 것이다. 이 모든 것은 적을 물리치는 데 필요한 것들이다. 

현재 RTS 장르는 힘든 시기를 겪고 있다. 게임들이 많이 출시되고 있지만 분명히 스타크래프트 수준에는 미치지 못한다. 이 장르의 성공 비법은 아마도 게임의 복잡성 일 것이다. 스타크래프트2(Starcraft II)는 e스포츠 체스라 부를 만하다. 매우 빠르다.

스타크래프트2는 블리자드가 개발한  RTS 게임 스타크래프트의 후속작이다. 자유의 날개, 군단의 심장, 공허의 유산의 총 3부작으로 출시됐고, DLC 에피소드 노바 비밀 작전도 출시됐다.

블리자드를 세계적인 게임 회사로 성장시켜 준 한국 게이머들에 대한 보답으로 2007년도 세계 최초로 공개됐다.


◇ 발로란트(Valorant)

발로란트(Valorant)는 라이엇 게임즈에서 2020년 여름 출시한 1인칭 슈팅 게임으로 밀리터리 FPS의 감각을 유지하면서도 스킬 시스템을 도입, FPS 장르에서 신선한 바람을 일으켰다.

이 분야 1위 게임인 CS:GO는 존재한 지 10년 동안 대규모 업데이트가 진행된 적이 없다. 게임 메커니즘은 CS:GO와 유사하지만 고유한 특수 효과가 있다. 예를 들어 각 영웅은 특별한 능력을 가지고 있다.


발로란트에서는 각각 다섯 명으로 이루어진 공격팀과 수비팀이 24라운드 13선승제로 총격전을 벌인다. 무엇보다 투명하고 공정한 게임플레이가 중요한 게임이기 때문에, 라이엇 게임즈에서는 발로란트를 위해 투자를 아끼지 않고 전례 없이 뛰어난 백엔드 시스템을 구축했다. 이 시스템은 전용 128틱 서버, 맞춤 제작 넷코드, 서버 권한 게임 아키텍처, 특유의 부정행위 방지 기능 등을 자랑한다.

이 게임의 성공에는 정교한 게임 플레이와 훌륭한 그래픽이 제 역할을 했다. 출시 직후 발로란트(Valorant)는 컴퓨터 게임의 계층 구조에서 큰 도약을 이루며 가장 인기 있는 e스포츠 분야 중 하나가 됐다. 업계에서는 발로란트가 CS:GO, Dota 2, LoL을 제치고 향후 1위가 될 가능성이 가장 높은 것으로 보는 시각도 있다. 



▶ 게임에도 철인3종 경기가 있다!...블리자드, 1억 걸고 철인3종 경기▶ [기자수첩] 프로게이머, 어린 것이 최고일까?▶ '모두를 위한 게임문화, 장벽은 없다'...콘진원, '1차 게임문화포럼' 개최▶ 글로벌 게이밍 기업 1xBet , 우크라이나 인도주의적 구호에 100만 유로 기부 발표▶ e스포츠 승부 예측 우승자 상금은 13만 달러(약 1억 6천만 원)▶ 1xBet, e스포츠 구단 스피릿(Team Spirit) 후원 계약▶ 1xBet 플레이어, 경기 베팅으로 백만 달러 '잭팟'▶ 발로란트 '한일전'...'한국 대표' DRX, 일본 대표 노셉션과 개막전▶ 전에 없던 독특한 바텀 라이너 '닐라', 소환사 협곡에 합류! 



추천 비추천

9

고정닉 1

38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팬 서비스 가장 잘해주는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2/08/08 - -
공지 [디시인사이드] 웹 UI 디자이너 모집 운영자 22/08/10 - -
2024 [인터뷰] '나의 이혼이야기'의 노닐스튜디오(변호사)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04 0 0
2023 구글 매출 TOP 5 게임 업데이트 진행...순위 UP↑ or 굳히기 나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46 2 0
2022 2Q 주춤한 더블유게임즈...'신사업'으로 반등 노리나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44 1 0
2021 [게임라떼] 이색적인 퍼즐 게임의 대명사 '레밍스'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43 2 0
2020 양대 마켓 매출 1위 '리니지M', 업데이트로 '굳히기'...피규어 판매도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32 5 0
2019 [핸즈온] '던전 앤 파이터' 말고 '빌딩앤 파이터' [2]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35 415 0
2018 [2022 LCK 서머] 게임와이 금주의 LCK - '낭만'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58 133 0
2017 '상반기 역대 최고' 넥슨, 2Q 매출 YOY 50%↑...3Q 기대작은?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57 12 0
2016 웹젠, '뮤오리진3'로 2Q 잘 버텼다...3Q는?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9 28 0
2015 이제 MMORPG는 카툰 그래픽이 지배한다! [8]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9 476 2
2014 NHN 정우진 대표 "웹보드 게임 규제 합리화, 하반기 게임 사업 강화로 실적 개선할 것"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9 24 0
2013 KBW 2022에 간 게임사들...위메이드, 컴투스, 네오위즈, 카카오게임즈 [1]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9 33 0
2012 추억의 '대항해시대' 이득규 대표 "확률형 비즈니스 모델 제거했다"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9 35 0
2011 8월 게임 시장의 승자는?...크로니클·대항해오리진·히트2 출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9 27 0
2010 운동하고 코인 받는 'M2E'에 진심인 위메이드...슈퍼워크에 전략적 투자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9 32 0
2009 인디 게임보러 부산으로 모여라 'BIC 페스티벌 2022' 개막...역대 최다 스폰서 참여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9 24 0
2008 구글이 선정한 10년간 한국 최고의 모바일 게임 10종 분석 [14]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9 3594 1
2007 넥슨이 모든 약탈자를 하나로 묶은 듯...'퍼스트 디센던트' 반응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9 68 0
2006 더 이상 안된다 위기감?...NHN 자사주 대량 매입에 소각까지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9 53 0
2005 '원신' 행사로 3만 명 모은 호요버스, 이번엔 오프라인 '마술쇼'! [16]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8 3436 6
2004 컴투스, 'OOTP 베이스볼' 모바일 최신작 'OOTP Go 23' 출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8 46 0
2003 국내 최대 애니메이션X게임 축제 'AGF 2022' 개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8 52 0
2002 7월의 게임뉴스 랭킹 TOP7...말딸 '키타산 블랙' 출시ㆍ카카오게임즈 최고 매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8 55 0
2001 메타보라 우상준 대표 "웹3.0 준비됐다...크로스 체인ㆍ환경 구축 목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8 29 0
2000 [리뷰] 클래식 게임의 멋진 부활 '라이브 어 라이브'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8 63 0
1999 출시 임박 테스트 중 모바일게임 1종·PC게임 4종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8 64 0
1998 출시 임박 '서머 크로니클'....e스포츠(SWC)도 열리며 분위기 UP↑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8 46 0
1997 잠실에 피카츄 50마리 등장...포켓몬 페스티벌 2022 개최 [17]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8 3857 11
1996 매출액 대비 42%....'열강온라인', 中 서비스 연장으로 주가 '꿈틀'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8 63 0
1994 축구 게임도 하고 경기도 보고...넥슨, 게임사 최초 스포츠 중계 [5]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8 2246 8
1993 '삼국지'라면 못 참지...달라진 삼국지 소재 게임 트렌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8 87 0
1992 [카드뉴스] 금주의 게임뉴스 탑5 - 카카오게임즈 역대 최고 영익 달성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8 52 1
1991 [기획] '신선'하고 '차별화된'게임 '니케', 차별 포인트는? [21]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8 2157 12
1990 다양한 혜택으로 눈길끌기 '경쟁'...예약에 들어간 모바일 게임 4종 [3]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5 3895 0
1989 우수 인재를 찾아라...씨앗 단계부터 인재 찾아 나서는 게임 업계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5 143 0
1988 '승리의 여신: 니케(NIKKE)' 등급(티어)표 나왔나요? [2]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5 373 2
1987 [인터뷰] 김성용 개발 팀장, "더 로스트 메모리즈, 무과금 플레이 가능해"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4 126 0
1986 한 여름 밤의 꿈 같았던 '원신' 여름 축제 [2]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4 278 1
1985 매운맛 쏙 걷어낸 순한 맛 MMORPG 'DK모바일' 신작 출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4 145 0
1984 '키타산블랙 효과 끝?' '리니지M', '말딸' 꺽고 왕좌 탈환...'세나레볼' 5위 안착 [70]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4 6098 3
1983 넥슨, 스마일게이트, 엔픽셀...뜨거운 여름에도 게임사 온정 넘쳤다 [1]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4 171 0
1982 [금주의 신작] 블록체인 및 모바일게임 신작 4종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4 109 0
1981 "월척이다" 오큘러스 국산 낚시 VR게임 ' 日 열도 출정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4 168 0
1980 [리뷰] 명작 슈팅 게임의 귀환! '사이쿄 슈팅 라이브러리 Vol. 2' [7]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4 1914 3
1979 라인게임즈, 콘솔 게임 '베리드 스타즈' 들고 일본 시장 진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4 102 0
1978 충북글로벌게임센터, 충북 게임잼 참가자 모집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4 65 0
1977 크래프톤의 버추얼 휴먼 '애나(ANA)'의 세계관은? [27]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4 2948 4
1976 최고 영익 달성 카카오게임즈, 주요 게임을 통한 '여름 맞이'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4 87 0
1975 위메이드, M2E 프로젝트 스니커즈에 투자...주가 15%급등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4 75 0
1974 '티메시아' PS5 한국어판 패키지 8월 18일 출시 결정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3 97 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