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기자수첩] 왜 루터 슈터(Looter Shooter) 장르인가?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12.01 22:12:52
조회 3412 추천 4 댓글 17


루터슈터(Looter Shooter)… 일반적으로 슈팅 게임에 파밍 요소가 포함된 게임을 부르는 말이다.

이 장르는 국내 게임회사에서는 거의 개발되지 않았던 분야였다. 그런데 국내 게임회사에서 개발중인 해당 장르의 게임이 하나 둘 공개되면서 최근에는 국내에서도 주목받고 있다. 루터슈터 게임의 최초는 블리자드 출신 빌 로퍼가 만든 '헬게이트 런던'이 원조격이라고 할 수 있다. 비록 이 게임은 흥행에 실패했지만 FPS에 MMORPG의 장르를 결합시키면서 큰 주목을 받았다. 


그 후 2009년에 출시된 기어박스의 '보더랜드'를 통해 다시 시도됐다. 이 게임은 FPS와 RPG를 결합시키며 게이머들에게 '디아블로'의 슈팅 게임이라는 말을 들었다. 슈팅 게임인데 RPG 요소가 강해 오래 즐길 수 있었던 이 게임이 성공하면서 루터슈터라는 장르가 본격 탄생했다. '보더랜드'는 시리즈화됐고 이 게임에서 영향을 받은 여러 루터슈터 게임이 탄생했다.


서양권에서 루터슈터 게임은 가장 인기 있는 장르 중 하나가 됐다. PC나 콘솔 게이머라면 잘 알고 있는 '디비전'이나 '데스티니', '워프레임', '앤섬', '사이버펑크 2077' 등이 대표적이다. 서양 게이머들이 가장 좋아하는 FPS나 TPS에 롤플레잉 게임 같은 성장과 탐험, 수집 요소를 더 했으니 게임의 수명이 크게 증가하는 것은 당연한 일이다. 덕분에 인기 있는 루터슈터 게임은 잠시 즐기는 것이 아닌 수년 동안 즐기는 라이브 게임으로 발전했다.

그리고 국내에서도 해외. 특히 서양권 시장 진출을 놓고 루터슈터 게임이 개발되기 시작했다. 넥슨이 2021년에 공개한 '퍼스트 디센던트'가 최근 베타테스트 등을 진행하면서 루터슈터 게임은 국내 게이머에게 주목받기 시작했다. 또한 라인게임즈가 개발 중인 '퀀텀 나이츠'와 엔씨소프트가 최근 플레이 영상을 공개한 'LLL'도 루터슈터 장르의 게임이다.


퍼스트 디센던트 / 넥슨


국내 게임회사들은 대부분 MMORPG 장르를 많이 개발해 왔다. 그래서 캐릭터의 성장이나 파밍, 퀘스트 같은 요소에 대해 많은 경험을 가지고 있다. 지금까지는 주로 검과 마법 등 판타지 세계를 배경으로 한 MMORPG를 개발했지만 검 대신 총기를 사용하게 하면 루터 슈터 장르가 된다. 국내 게임이 중국에 진출하지 못하면서 국내 게임회사들은 새로운 시장을 개척해야 할 필요가 있고 유럽이나 북미 시장은 판타지 배경의 MMORPG 보다 루터 슈터 게임의 인기가 급격하게 높아졌다.


프로젝트 LLL / 엔씨소프트


덕분에 국내 게임회사도 검과 마법 대신 총을 무기로 하는 슈터 게임에 MMORPG 시스템을 추가하면서 서양 시장에 도전이 가능해졌다. 이는 스팀 덕분에 PC 게임 시장이 크게 성장한 것과 국내 게임회사들이 언리얼 엔진을 통해 많은 게임을 개발하면서 노하우가 쌓였기 때문은 아닐까? 아무튼 '퍼스트 디센던트'는 스팀에서 진행한 테스트에서 좋은 반응을 얻었고 정식 출시 후에도 좋은 반응을 얻는다면 국내에서 루터슈터 게임에 도전하는 개발사는 훨씬 많아질 것이라고 생각된다.



▶ [기자수첩] '칼리스토 프로토콜'이 국내 게임업계에 가져올 변화▶ [기자수첩] 18만 '흥행' 뒤에 가려진 지스타의 '암(暗)'▶ [기자수첩] 잘 나갔던 '어몽어스'가 폭망한(?) 이유...그리고 '오버워치'▶ [기자수첩] '대환장 파티', 역사상 가장 재밌는 롤드컵



추천 비추천

4

고정닉 0

7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눈빛으로 상대방 제압할 것 같은 기센 스타는? 운영자 23/02/06 - -
설문 이태원 참사 책임론으로 이상민 행안부 장관을 운영자 23/02/07 - -
3605 닌텐도, 실적 공개...3분기 동안 밀리언셀러 게임 27개 배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37 0
3604 플레이스테이션 대 엑스박스…2023년에 승패 결정될까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46 0
3603 '에이스 앵글러 낚시 스피릿 파닥파닥 즐거운 수족관' 23일 출시...체험판 공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20 0
3602 '엔씨가 이런 것도 만들어?' 도구리만큼 귀여운 '퍼즈업: 아미토이' 영상 공개 [40]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2911 2
3601 스토브인디 최고상 게임도...'텀블벅' 게임 펀딩 성공률 100%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37 0
3600 '어쌔신 크리드 발할라', 그래미 어워드 비디오 게임 음악상 최초 수상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28 0
3599 로그라이크 콘텐츠로 전투의 지루함을 줄여낸 '에버소울'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33 0
3598 '벌써 출시 1개월?'…이용자 느낀 '에버소울'의 1개월 간의 장ㆍ단점 [38]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2678 0
3597 '벌써 출시 1개월?'…이용자들이 느낀 '에버소울'의 1개월 간의 장ㆍ단점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27 0
3596 한국 테마 거북선 디바 등장...'오버워치2' 시즌3 시작 [50]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4243 15
3595 '블랙클로버 모바일' 출시 전 세계관ㆍ캐릭터 보따리 풀었다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48 0
3594 스카이플레이도 위메이드처럼 '인터 게임 이코노미' 목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19 0
3593 코나미, 8월 '2023 유희왕 월드 챔피언십' 개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44 0
3592 스킬 조합이 판을 뒤집는다...'용과 같이 유신! 극' 대원 능력ㆍ편성 시스템 공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29 0
3591 스퀘어에닉스도 못 피해간 '게임 불황'...22년 실적 '감소'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43 0
3590 '라이자의 아틀리에3 ~종극의 연금술사와 비밀의 열쇠~', 최신 정보 공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62 0
3589 '우울한 다운그레이드'...'툼 레이더' 모바일게임 '평점이 왜 이래?'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45 0
3588 닌텐도 스위치용 디지몬 육성 RPG '디지몬 월드 넥스트 오더' 나온다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47 0
3587 "실적 바닥 확인" 조이시티, 2023년 희망은?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34 0
3586 코에이테크모, '와룡: 폴른 다이너스티' 24일 최종 체험판 배포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28 0
3585 '우리 백병전이 달라졌어요'...글로벌 테스트 이후 달라진 '워헤이븐'의 방향성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27 0
3584 'WWE 2K23'ㆍ'로맨싱 사가' 최신작 3월 출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41 0
3583 3D 액션 격투 게임 '철권 8'(한국어판) 니나 윌리엄스 참전 결정! [1]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76 0
3582 '한국 출시를 위해 이렇게까지?'… 볼거리 넘친 '헤븐 번즈 레드' 방송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153 1
3581 'PC방 금지 지역 500m로 늘리자' 법 제안에 "쌍수 환영" vs "결사 반대" 충돌 [2]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141 0
3580 [단독] 스팀 환불 꼼수를 이용한 게임 플레이 '활개'…"치졸ㆍ거지" 맹비난 [107]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6891 17
3579 'FIFA 온라인 4' 항저우 아시안게임 국가대표 선수는?...10일 선발 결선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38 0
3578 '미르M' 동접 10만 소식에 위메이드 주가 120일선 뚫어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59 0
3577 모바일게임이 지배한 2022년 앱 총 결산...한국 MAU 1위 게임은?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68 0
3576 [리뷰] 아이작이 말을 한다....공포 게임의 교과서 '데드 스페이스' 리메이크 [22]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5 3447 7
3575 [체험기] '향수 유발 100만 점' 타르라크와 크리스텔이 느껴진 '마비노기' 한정판 오르골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5 103 0
3574 미리 보는 게임사 성적표...2022년 4분기 & 연간 예상 실적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5 131 0
3573 '니드 포 스피드 언바운드', '퓨마(PUMA) 크로스오버 컬렉션' 선봬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4 122 0
3572 '심즈 4' 그로잉 투게더 확장팩 나온다...'비하인드 더 심즈'는 어떤 것? [1]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4 150 0
3571 4인대전, 1VS1 온라인 대전을 즐긴다...'퍼즐버블 에브리버블!' 5월 출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4 113 0
3570 글로벌 스팀 판매 1위 '호그와트 레거시' 10일 출시..영상 속속 공개 [2]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4 188 0
3569 [하이퍼캐주얼 트렌드ⓛ] 소셜 미디어 트렌드에서 영감을 받은 모바일 게임: ASMR에서 조각까지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4 101 0
3568 '좀비 게임 평이 조깅 시뮬레이터?'...이용자들에게 몰매맞는 '더 데이 비포'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4 174 0
3567 빅3 빠진 E3…김 빠진 콜라로 전락하나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4 136 0
3566 1인칭 잠입 액션 '디스아너' 무료...'다잉2ㆍ사펑2077ㆍ스파이더맨' 할인 [2]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3 294 0
3565 테일즈샵, 웹툰 원작 '랜덤채팅의 그녀' 게임 출시한다 [2]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3 295 0
3564 '6300만 DL 원작의 정통성을 잇는다' 게임명 '제노니아', 상반기 출시 확정 [1]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3 181 0
3563 PS5 '갓오브워 라그나로크'가격이 주식처럼 '떡락'하는 이유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3 241 0
3562 당신이 '나이트 워커'에서 익숙한 느낌이 든 이유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3 194 0
3561 [부고] 조두인 블루홀스튜디오 대표 부친상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3 151 0
3560 닌텐도, 한국서 '별의 커비 30주년 팝업 스토어' 연다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215 0
3559 닌텐도 스위치에서 '코만도스 3' 즐긴다...트윈스틱슈팅 '론 루인'도 출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198 0
3558 '니케 ·미르4·뮤온라인·언디셈버'가 달달해진다...발렌타인 이벤트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190 0
3557 이재홍 숭실대 교수, 게이미피케이션 토크 조직 위원회 위원장 선정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159 0
3556 '나이트워커' 원석을 주마...PVE '데자뷔'에 도전하라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171 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