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HIT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디시질 10년차 잉무기 인게 자랑이다!!!

냉면개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11.04.07 17:04:48
조회 99605 추천 25 댓글 360

생각해보니 2002년 10월 14일날부터 시작해서 2011년이 되니 햇수로는 딱 10년째.
괜히 뿌듯한 마음에 잉여력을 그러모아 그간의 병신짓을 결산하고자 한다.



일단 디시를 알게 된건 우연한 사건이었다.
어딘가의 사이트를 서핑하다가 우연히 디시라는 사이트의 어떤 여자가
포토샵 전, 후 사진이 너무 달라서 논란이다 라는 게시글을 보고
별 생각없이 링크를 따라가 봤고 뭐 그 사진은 그냥저냥 좀 다르긴 했는데
그 밑에 가감없는 포풍 디스 리플이 너무 신기하고 웃겼다.



그렇게 빠졌다.

그 갤러리는 지금은 개점휴업상태인 일반셀프 갤러리.


그 당시 디시의 수도라 하면 엽기갤이 있었지만 그닥 관심이 가진 않았고
그냥 중간중간 가서 구경하고 웃고 하는 정도?? 아, 여친갤도 있었지.

뭐 아무튼 처음 몇 일은 구경만 하고 그러다가 첫 게시글을 쌔웠지.

https://gall.dcinside.com/self/32762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지금보면 웃음이 안나올래야 안나올수 없는 애봉이 알까기 머맄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근데 뭐 지금도 멀쩡하진 않으니 그게 그거네.


아무튼 저때 디시는 아햏햏 폐인 문화가 성행하던 때라 하오체를 쓰고 있었다.
반말도 존대도 아닌 묘한 뉘앙스여서 나이대가 다른 사람들도 큰 무리 없이 어울리는데 도움을 준 듯.

아무튼 그렇게 시작을 한 후 폐인 짓을 매일같이 해대며 놀았지.


아래는 옛 추억이 묻어나는 사진 몇 장.


저때는 저게 최신 폰..............
연예인 관련 갤은 있지도 않을때 였지. 척 봐도 갤러리수가 적네.



이땐 로또가 이월되고 2000원일때라 한창 광풍일때.
이때 누적 1등 상금이 800억인가 해서 한 번 사봤었다...
될 턱이 없지.

아무튼 이때 이 후 몇 년간 꾸준히 일셀갤에서 놀았다.




당시 셀갤은 약간 허세가 있는 곳이라
그런게 보고 싶지 않아서 초반에 병1신같은 사진을 많이 찍었지만
나중엔 결국 나도 물들어서 허세질 좀 했었다...

뭐 아무튼 각설하고,
이때쯤 포토샵의 재미를 알게 되어 병1신작을 배설했다.


아무튼 뭐 이런 짓거리를 하면서 시시덕 댔던 날들.




지금은 전설이 된? 씨-벌교황과 키배를 떠서 쫓아내기도 하고
https://gall.dcinside.com/self/53116

햇수로 9년째, 현재까지도 리플이 달리고 있는 게시물을 배설하기도 했다.
https://gall.dcinside.com/self/103045 
처음엔 사람 많더니 지금은 다 나가 떨어지고 근성가이 26훃과 지금도 마물중.
저 게시물 하나에 디씨의 말투 변천사가..........

이 게시물이 5년 되던때에 디씨뉴스 기사가 되기도 했다.
http://poll.dcnews.in/dcnews/news/news_list.php?code=human&id=234720&curPage=&s_title=&s_body=&s_name=&s_que=&page=53



그러다 우연히 힛갤에 입성하게 되어 힛갤맛을 알게 되었다.
https://gall.dcinside.com/hit/2228

지금보면 더럽게 재미없는데 그때는 재밌었었나 싶다...


뭐 그러다가 개인적으로 상당히 애착을 가지고 있는
재즈포유어소울을 찍어 일셀갤에 올렸는데 당시엔 반응이 뭐 그냥저냥~

그런데 그걸 아는 동생놈이 퍼서 루리웹에 올려 대문? 힛갤?엘 갔다.
디시에서도 뒤늦게 힛갤 https://gall.dcinside.com/hit/4204 에 올려 여기저기 퍼져나가
현재까지도 이런 패러디 http://nigimizoddo.tistory.com/154 가 만들어지고 있다.


그러다가 또 심심해서 만든 신의 국물 이라는걸 만들어 일셀갤에서만 시시덕 거렸는데
누가 이걸 또 퍼가서 살짝 퍼지더니 급기야 정글고란 만화에서
http://comic.naver.com/webtoon/detail.nhn?titleId=15640&no=91& 이런걸 만들어서
괜시리 반사이익으로 신의 국물에 관심이 집중되어 네이버, 다음, 야후 실시간 검색어 1위를 먹었다.



아쉽게도 야후는 캡쳐를 안 해뒀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마 뭔가 야동같은 느낌의 제목이라 클릭을 더 열심히들 한 듯 ㅋㅋㅋㅋ

겁나 웃기다 생각하면서 퍼져나가는걸 흐뭇하게 보고 있는데
몇 일 뒤에 미니홈피에 소믈리에 혁구형이 직접 찾아왔다 ㅋㅋㅋㅋㅋㅋㅋ
그래서 여차저차 얘기를 한 후 같이 만나서 소주를 한 잔 하고
현재까지도 종종 연락하고 지내며 호형호제 하며 지낸다.


이건 그 날 만나고 나서 기념샷 ㅋㅋㅋㅋㅋㅋㅋ


아 쓰다보니 뭐 이렇게 길어........
아무튼 이때쯤, 2007년 5월말에 지금의 색시님과 연애를 시작하게 된다.
색시님도 사실은 일셀갤러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 후에 전국일주 https://gall.dcinside.com/hit/5739 로 힛갤을 가고
그 외에도 자잘한놀이 https://gall.dcinside.com/hit/5765,
리뷰 https://gall.dcinside.com/hit/5885, 놀러가는것 https://gall.dcinside.com/hit/6119,
여행 https://gall.dcinside.com/hit/6591 등의 후기로 힛갤을 수 차례 입성한다.

이때쯤 망해가는 일셀갤을 벗어나 자랑갤로 둥지를 옮겼다.

그러다 2008년말경 https://www.dcinside.com/webdc/event/2008dc_issue.php
이슈갤러 던가 아무튼 디씨 병진 어워드에서 초반 3~4위를 달리다 막판에
둥신에 발려 6위로 마감을 했다. 병진 트로피를 받고 싶었는데 아까웠지. 어차피 안 줬겠지만.
그 후에 후기로 https://gall.dcinside.com/hit/7126 힛갤을 가고.

좀 어이없는 힛갤도 두 차례, https://gall.dcinside.com/hit/7376https://gall.dcinside.com/hit/7414

그 이후에 제주도 여행기 https://gall.dcinside.com/hit/9313,
인도 여행기 https://gall.dcinside.com/hit/9497,
키우는 강아지와 여행기 http://gall.dcinside.com/hit/9590 로 힛갤을 간 후

개인적으로 상당히 마음에 들어했고 반응도 갠춘했던
대륙의 로봇청소기 리뷰로 다시 힛갤 https://gall.dcinside.com/hit/9699 입성.

그리고 최근 여행기 힛갤 https://gall.dcinside.com/hit/10162

근래에는 왕래가 좀 많이 뜸해졌지만 그래도 여전히 디시에 서식하며 병1신력 충전 중......


이거 뭐 쓰다보니 재미도 없고 감흥도 없고.............
망글망글하네. 뭐 그냥 일기 쓴 셈 쳐주삼.

사실 웃긴 얘기들은 많지만 그건 가슴속에 담아두기로 ㅋㅋㅋㅋ



아무튼 개인적으로 가장뿌듯했던것은 인덕션렌지 리뷰로
가전갤러리를 힛갤 보냈던 일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세 줄 요약

미안
길어서
나도 안 봄ㅇㅇ


그리고 오랜만에 자갤 영감님들 할매님들 잘 계셨냐고 안부묻는 예의바른 내가 자랑.



출처: 자랑거리 갤러리 [원본보기]

추천 비추천

25

고정닉 4

5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공지 2013년 1월 1일부터 힛갤에 선정되신 분들께 기념품을 드립니다. [377] 운영자 13.01.11 544249 429
공지 힛갤에 등록된 게시물은 방송에 함께 노출될 수 있습니다. [536/1] 운영자 10.05.18 465564 184
16344 지금까지 모은 귀멸의 칼날 굿즈들 (스압 이미지 50장) [87] KLF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40 2025 29
16343 니들은 등산동호회 가지마라.manhwa [1034] 그롸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7 191279 2042
16342 [메구미대회] 구미를 위한 물건 만들었따 (스압) [317] 간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29042 212
16341 뚜벅빌런의 2021년 두번째 은하수 출사 [246] 놀러옴(175.198) 04.16 23148 259
16340 귀막힌동거 [668] 513(180.231) 04.15 78417 1153
16339 무한열차 특전 맘에 드는게 없길래 직접 만듦 [340] 딱지굿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5 50660 284
16338 반사망한 킥보드 도라에몽 킥보드로 만들어보자 [588] 우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4 54014 805
16337 데스페라도<단편> [579] 이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4 39831 813
16336 [약혐] 세이그로 여고생쟝들의 추억의 길거리음식 [695] 까나디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70218 590
16335 인붕이 취미 [858] 말녹용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70860 1628
16334 [스압] 4월 10일 부산 북부 빙상센터, 합천 대암산 은하수 [273] SoSo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23066 269
16333 [살아남기 시리즈] 레오를 아십니까? [2351] 제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84437 4403
16332 시붕이 서울 용산구, 영등포구 완성 [674] 폰카조아용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0 81600 1293
16331 싱글벙글 비트코인갤러리 [892/1] ㅇㅇ(211.200) 04.09 238993 3222
16329 전자화폐 갤러리 훈훈미담 정리 [693] 글평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8 123027 2050
16328 [스압] 야한 여자아이 만화.MANHWA [1672/1] 군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8 242949 3590
16327 단편: 눈 오는 극한직업 [468] 먀먀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7 59814 795
16326 안녕 친구들 ! 바프 찍고 왔오!!! [5015] 송우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7 325162 7353
16325 고질라VS콩 후기 만화 [464] 갈로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6 80017 884
16324 [스압] 배달머신과 함께한 1년 [334] Denve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6 51230 285
16323 (공포) 언노운포비아 2화 + 3화 방울할멈 (1부,2부) [362] 헛소리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5 49298 228
16322 (스압)그림그린지 한 1년 정리(ㄹㅇ찐퉁 노베이스) [1066] 스프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5 119943 1492
16320 여고생 2명이 편의점에서 술 사는 만화.manhwa [877] 뻘애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2 186131 1895
16319 (초씹스압) 특수차량 스케치 또 올려본다. 살았냐고 물어보길래 [525] 필붕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2 51258 902
16317 배트맨 스톱모션 다 만들었음 [537] 아마추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1 45557 977
16316 나젓공) 그 샷건-23 [스압] [364] 군용대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1 47482 593
16315 존나 어이없는 저작권 분쟁사건 .manhwa [613] ㅇㅇ(223.39) 03.31 133521 1541
16314 [스압] 이상하게 찍는것들 [764] ALESSI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1 92060 939
16313 북두 신의 눈 만들어 본 썰 푼다 [516] 얼빠진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0 53403 588
16312 (홈부루) 곰치와 함꼐 포터를 만들어보자 [227] 곰치와함께춤을(61.79) 03.30 29289 176
16311 백수가 이모한테 털리는 만화. [1266] 블랙벗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29 144121 1498
16310 브레이브걸스를 좋아했던 군인.manhwa [728] ㅇㅇ(121.174) 03.29 116949 2097
16309 집에서 만든 바바리안 소냐 (스압주의) [561] 스머프부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27 80588 782
16308 동팔이 메인보드 사기사건 완전 종결 [1286] 샴또샴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26 130519 2840
16307 념글간 닭곰탕 게이 후기 올린다...jpg [945] 좆식이(223.62) 03.26 170064 3470
16306 나의 군대 이야기 ( 장금이 제보썰 ) [507] mask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25 119271 578
16305 오타쿠가 미용실 가서 머리 자르는 만화.MANHWA [952/1] 군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25 153369 3512
16304 스압)유나 3D 넨도로이드 제작기 [732] Rosu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24 68974 654
16303 군대 가고싶은 만화.manhwa [1094] 쫑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24 126124 2579
16302 나의 문어 선생님을 보고 [511] 돈경학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23 90090 769
16301 [스압] 빛과 어둠: 여의도편 외 1편 [513] ㅇㅇ(121.142) 03.23 66069 417
16300 K5에서 강제 차박을 하는 이유...... [1176/2] livingsta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22 122966 1490
16299 이타샤 솦붕이 새로운거 해봤음 [851] 모오오오닝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22 57302 727
16298 군대에서 선후임들에게 그려줫던 활동복 그림들 [1726] ㅇㅇ(125.181) 03.20 154772 3458
16297 신호위반 김여사한테 90km로 받혔다 ㅅㅂ [2367] ㅇㅇ(112.170) 03.19 204575 2285
16296 남극의 비밀 충격적인 펭귄의 사생활.jpg [95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19 172394 738
16295 메디블록 호재 떳다 [688] ㅇㅇ(223.62) 03.18 151952 1963
16293 군대에서 만든 토이(3) [877] Leo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18 62782 1624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