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HIT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2011 대한항공 비행 시뮬레이션 대회 후기 (축하 감사드립니다!!)

헝헝헝헝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11.10.25 16:21:18
조회 41152 추천 27 댓글 125


축하감사드립니다!!
꺄갹 너무기뻐요 ㅠㅠ 맨날눈팅만하고 댓글만쪼끔달았는데


오랜만에 글을씁니다. 대회 준비로 너무나 바빴는데 시험까지 있어서 정말 죽는줄 알았습니다.
덕분에 대회에서 대상이라는 좋은 결과를 가져왔습니다. ㅎㅎ
작년 까지는 본선 진출자에게만 USB를 제공했었는데.
이번 2011 플라잇 시뮬레이션 대회에서는 참가자 전원에게 USB 4GB를 제공하였습니다.

 viewimage.php?id=24bed535&no=29bcc427bd8577a16fb3dab004c86b6ffc304b0c17ba73401132e8b10f5753a393d47f67c6d18b8bb9da89d57f1b24c57297de7fec6b

viewimage.php?id=24bed535&no=29bcc427bd8577a16fb3dab004c86b6ffc304b0c17ba73401132e8b10f5753a393d47f67c6d18b8bb9dadad27d40239a25333cd9e53e

 


대회장은 크게 변한것은 없었습니다.
앞에서 행사를 진행 하시는 분도 제작년과 같은 분이셨고,
대회 진행방식 또한 같았습니다. 하지만 온게임넷이 인터넷 라이브로 생중계를 한다는 것은 획기적인(?) 일이었습니다.
아무튼 입장을하고 저는 A-19를 받았습니다.
예선은 참가인원이 저조해서 그런지 A조와 B조를 같이 했습니다. (아마도 신청만 해놓고 안오신 분들이 많았던것 같습니다. 이부분은 아래에서 언급하겠습니다.)

예선 프로파일

viewimage.php?id=24bed535&no=29bcc427bd8577a16fb3dab004c86b6ffc304b0c17ba73401132e8b10f5753a393d47f67c6d18b8bb9da8fd57c1020910002734af0cd

대회장에 도착해서 저를 평가할 기장(B777)님과 얘기를 나누었습니다.
 평가 시트지를 보니 엄청나게 복잡하더군요 터닝 포인트 ±0.2DME여서 선회반경을 줄여 정해진 시간안에 도착하겠다는 생각은 포기해야 했습니다.
하지만 속도를 제한속도 ±10kts 에서 -쪽으로 떨어지지 않게 비행을 하여 연습했던 대로 제시간에 도착했습니다.
조이스틱의 조작감에 나름 빨리 적응하여 기체 컨트롤을 잘 할 수 있었던 것도 참 다행이라 생각됩니다.
파이널턴을 너무 빨리해서 로컬 정렬을 조금 늦게하였지만 기장님께서 그렇게 안전하게 접근하는 것도 괜찮은 방법이라고 말씀하셨습니다.
예선에서 총 1000점 중에 깎인점은 파이널턴에서 고도가 살짝 떨어졌던 점입니다.

예선이 대충 끝나고 본선 갈 수 있다는 생각(?)으로 에어쇼 구경을 조금 하였습니다.
개인 비행 묘기팀들이 쇼를 하고있었습니다.

 viewimage.php?id=24bed535&no=29bcc427bd8577a16fb3dab004c86b6ffc304b0c17ba73401132e8b10f5753a393d47f67c6d18b8bb9dadf817f44209af54e87bd1930
viewimage.php?id=24bed535&no=29bcc427bd8577a16fb3dab004c86b6ffc304b0c17ba73401132e8b10f5753a393d47f67c6d18b8bb9daddd02b4329922c28551cae40
 
 viewimage.php?id=24bed535&no=29bcc427bd8577a16fb3dab004c86b6ffc304b0c17ba73401132e8b10f5753a393d47f67c6d18b8bb9da8ed52e1022c6346d55cf5fca
 viewimage.php?id=24bed535&no=29bcc427bd8577a16fb3dab004c86b6ffc304b0c17ba73401132e8b10f5753a393d47f67c6d18b8bb9dadf85294326951eb295eb5586
 viewimage.php?id=24bed535&no=29bcc427bd8577a16fb3dab004c86b6ffc304b0c17ba73401132e8b10f5753a393d47f67c6d18b8bb9daded1281428c254e66d9e2c2f
viewimage.php?id=24bed535&no=29bcc427bd8577a16fb3dab004c86b6ffc304b0c17ba73401132e8b10f5753a393d47f67c6d18b8bb9dadfd77a167390abdd74293eda
 


에어쇼 구경을하고 간단히 식사를 했습니다.
대회 참가때 준 식권으로 샌드위치세트? 를 사먹고 본선 발표자를 확인하였습니다.
다행히도 저와 같이 경기에 참여했던 김진원님도 본선에 진출했습니다.
경기장에서 제가 앉았던 자리는 17번으로 맨왼쪽 맨 뒷자리였습니다.
2분의 기장님이 저를 평가해주셨는데 왼쪽 기장님은 A300-600, 오른쪽 기장님은 B747-400기종을 조종한다고 하셨습니다.
그리고 얘기를 나누다가 대학얘기가 나왔는데 오른쪽 기장님께서 저희 학교(한국항공대)운항학과,
또 그옆에계신 분을 평가하던 기장님께서는 저희학교 재료공학과를 나오셨다고 하셨습니다. 이런 대회에서 높으신 선배님들을 뵈니 감회가 새로웠습니다.

본선 프로파일

viewimage.php?id=24bed535&no=29bcc427bd8577a16fb3dab004c86b6ffc304b0c17ba73401132e8b10f5753a393d47f67c6d18b8bb9da89d078167595a98981cf2500

연습을 할 때에는 시간이 초과되길래 홀딩 엔트리를 16.6마일쯤에 선회를 하기로 생각을 했는데
평가지를보니 ±0.2마일이 초과(17마일 기준에서) 되면 점수를 깎인다고 되어있어서 그냥 정상대로 선회하기로 하였고,
그러기 위해서는 티어드롭 각도를 29도정도로 조금 작게 주고 (70에서 오른쪽으로 선회를 하니 약 98도) 티어드롭 엔트리를 들어갔습니다.
원래는 시간이 촉박해서 작고 좁은 방울을 그렸으나 위 평가 기준 때문에 좀더 길쭉하고 넓은 방울을 그려야 하기 때문이죠. 아무튼
30도 뱅크로 홀딩을 끝내고 빠져나올 즈음엔 생각대로 ILS 로컬라이저가 다가왔습니다. 
정렬을 조금 천천히 했는데 그부분에서 점수가 깎인것 같았습니다.
그리고 그 이후에는 착륙밖에없으니 정 가운데로 안전하게 착륙한걸로 기억이 납니다..
아무튼 오차없이 경기를 끝냈습니다. 평가는 티어드롭이 끝날 부분에 너무 늦게 정렬이 되었고,
한번 고도가 100피트 즈음으로 올라간 것으로 점수가 깎였습니다. 그리하여 본선에서는 985,980점을 맞아서 982.5점을 획득하였습니다.
이정도면 결선을 1등으로 가겠다고 생각을 했는데 최경철 분이 985점을 획득해서 1등으로 결선을 진출하시더군요.. 정말 대단하십니다..

viewimage.php?id=24bed535&no=29bcc427bd8577a16fb3dab004c86b6ffc304b0c17ba73401132e8b10f5753a393d47f67c6d18b8bb9da8b86784723c1f417b5a41f36

최경철님이 985점, 제가 982.5점으로 2등을하였고 신형준님이 967.5점, 신동진님이 965점 4등으로 4명이 결선에 진출하였습니다.
대회에서 본선에서 떨어지면 어쩌나하고 계속 걱정했었는데.. 결선에 진출, 제주도를 확보하니 또다른 고민이 생겼습니다..
만약 이대로 3,4위를 하게되면 제작년 갔었던 제주도를 또! 가야한다는 점이었습니다.. 나름 행복한(?) 고민이지만..

결선 프로파일

viewimage.php?id=24bed535&no=29bcc427bd8577a16fb3dab004c86b6ffc304b0c17ba73401132e8b10f5753a393d47f67c6d18b8bb9dadd85294420902f6bf6e233f0

아무튼 긴장되는 결선이 시작되었습니다..
결선은 연습은 별로 못해서 측풍에 대한 느낌만 가지고 임했습니다..
특히 연습할 때에 아크를 끝내고14번 활주로에 정렬을 할때 고도가 떨어지는 것과
바람에 밀려서 로컬을 넘어가는 것이 걱정이되었는데 대회때 항상 생각하면서 트림을 계속 조절하고 빠르게 ILS 범위로 진입을 해서
활주로에 정렬을 잘 할 수 있었습니다. 파이널 턴을 할 때 최경철님이 바로제 앞에 계시더라고요, 시간이 초과되지 않으셨나?
생각을 했었는데 아쉽게도 시간 초과로 점수를 많이 깎이셨습니다..
착륙은 갑자기 바람이 25노트로 세지는 바람에 2차로에 착륙했습니다. 게임을 하면서 김민수 부기장님의 중계를 계속 들었는데
너무 웃겨서 집중을 가끔 못할때가 있었습니다. ㅎㅎ;;
착륙을하고 시간을 재니 19분 조금 넘겼더군요 타임에서는 괜찮았습니다.
기장님 3분께서 채점을 하시고 서로 얘기를 나누시는데 무슨소린지는 못들었습니다.. 제 뒤에서 몰래몰래 얘기를 하시다가 이정도면 됐다고
말씀을 하셨습니다... 본선과 다르게 별다른 칭찬(?)이 없어고 100피트정도 2번정도 초과를 해서 결과가 별로 좋지 않은듯 했습니다.
아무튼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결과를 기다리면서 인천 시뮬레이션 센터 영상을 봤습니다.
그리고 대망의 결선 결과를 발표 했습니다.

viewimage.php?id=24bed535&no=29bcc427bd8577a16fb3dab004c86b6ffc304b0c17ba73401132e8b10f5753a393d47f67c6d18b8bb9dada82284120c228997eaa8d38



 4위는 최경철선수, 3위는 신동진선수 (저는 이때 너무 좋았습니다.. 프랑스를 가게되서...)
2위는 신형준 선수, 1위는 저였습니다. 대단히 기뻤습니다.. ㅋㅋ 잘했다고는 생각을 못했는데..
운이좋게 1등을 해서 너무나 너무나너무나기뻤습니다.
아무튼 떨리는맘에 기장님들과 악수를하고 얘기를 나누는데 정말로 실제처럼 조작을 잘했다고 하셨습니다.
(저를 평가해준 기장님이 A380 실제 기장님이라는 사실을 나중에 알았답니다 ㅜㅜ 싸인이라도 받아놀껄..)
이렇게해서 대상을 타고.. 시상식을 진행하고 사진을 찍고 인터뷰를 5번쯤 했습니다..
태어나서 이런 플래시를받고, 인터뷰를 처음으로 해봤습니다... 인터뷰를 하게되니
나름 인터뷰톤(?)으로 얘기를 했습니다.. 뭐 세상을 다 얻은 기분이었다.. 너무너무 기쁘다...
일반인에게 생소한 시뮬레이션이.. 많이 알려져서 매니아층뿐만아니라 ..어쩌고저쩌고 인터뷰용멘트를 내뱉었습니다.
그리고 온게임넷 인터뷰도 하였는데 그 인터뷰하는 분이 엄청 얼굴이작고 오목조목.. 정말 아름다우셨습니다. <STRIKE>(소은아 미안..)
</STRIKE>나중에 알고보니 게임계의 여신 이신애 씨였습니다.. 이신애씨 손으로 부채질도 받고.. 촬영때문에 조금 붙어도 될까요? 질문도 하셨는데
흑흑... 싸인이라도 받아놀껄.. 아무튼 아쉬운 상황(?)은 접어두고<STRIKE> (이것도미안..)
</STRIKE>집으로 향했습니다... 주위에서 축하한다는 연락이 많이와서 정말 감사했습니다.

끝나고 제작년 제주도를 같이 갔었던 신충환 과장님과 황인수 부기장님께서 축하해주셨습니다.
신충환 과장님의 차분함과 포스는 그래도셨고, 황인수 부기장님은 카페에서의 센스와는 다르게 차분하게(?)말씀을 하시더군요..
기장님 부기장님 분들과 얘기를 나누면서 느꼈던게 차분하게 말씀을 다들 잘하신다는 점이였습니다...
저와는 너무나도 다르더군요 ㅎㅎ;

그리고 위에서 언급한다고 했던 내용인데, 신충환 과장님과 나오면서 마주쳐서 얘기를 잠시 나눴습니다.
이번 대회에 참가를 신청하신분들이 너무 많이 안오셔서... 대회가 가면 갈수록 참여하는 인원이 줄어든다고 하셨습니다.
이는 대회를 폐지할 수도 있다고 하셨습니다. 사실 제작년에도 이런 말이 나왔었거든요 
참여만해놓고 상품만받아가거나 혹은 신청만 해놓고 안오시는 분들이 상당하셔서,
예선때도 A조와 B조를 같이 경기를 하는 일이 벌어졌습니다...
대회를 살리고 시뮬레이션을 널리 알리려면 신청한 선수들이 꼭 참석해야한다고 생각합니다.. 

viewimage.php?id=24bed535&no=29bcc427bd8577a16fb3dab004c86b6ffc304b0c17ba73401132e8b10f5753e7e55d79a96f5ce464015e89af7da5601a1801bf593ffe22c27778

이번 대회때 받은 상과 상장입니다.
집에 갈때 분리해서 박스에 넣어서 갔는데 집에와서 조립을 해보니 날개가 고정이 안됩니다..
아마 본드로 붙여야 할것 같더군요..


viewimage.php?id=24bed535&no=29bcc427bd8577a16fb3dab004c86b6ffc304b0c17ba73401132e8b10f5753e7e55d79a96f5ce464015e89af7da56a1982157a2858c3b8c172f2

지금까지 받은 상과 상장입니다.
맨왼쪽부터 07년 공참배 우수, 09년 대한항공배 동상, 11년 대한항공배 대상 입니다.
09년 상품과 이번 상품 차이가 어마어마하죠?

이번 대회는 온게임넷 인터넷 LIVE로 중계가 되었습니다.
못보신분들을 위해 다음 플라이트시뮬레이터 카페의 김동진님께서 녹화해주신 영상을 제공해주셨습니다.

아래는 본선 중계 영상입니다.


아래는 결선 중계 영상입니다.




그리고 대회 기사중에 가장 잘 나온것 올려봅니다..
http://www.gamedonga.co.kr/gamenews/gamenewsview.asp?sendgamenews=46878
하하하 쑥쓰럽네요

이번 대회 모두모두 수고 많으셨습니다.
대회에 참가하셨언 선수분들은 물론, 이런 대회를 개최해주신 대한항공과 관계자여러분들께 감사하다는 말씀 전하고 싶습니다.
다음 2013 대회때에도 더욱 더 많은 참가자로인해 성황리에 마칠 수 있길 바랍니다..]

---------
프랑스갔다오면 후기꼭 항갤에 쓸께요!!!
에어버스본사ㅎㅎㅎ뚤루즈 헤헿..



출처: 항공기 갤러리 [원본보기]

추천 비추천

27

고정닉 3

3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이슈 월간디시 12월호 : 가슴이 웅장해진다 운영자 20/11/30 - -
공지 2013년 1월 1일부터 힛갤에 선정되신 분들께 기념품을 드립니다. [348] 운영자 13.01.11 532497 397
공지 힛갤에 등록된 게시물은 방송에 함께 노출될 수 있습니다. [475/1] 운영자 10.05.18 462074 143
16123 [치하탄요리] 치하땅 여고생쟝들이 가을에 즐기는 별미 [481] 까나디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1 30115 376
16122 11월에 그린 것들 [376] 실버타운경비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1 23646 368
16121 《 냉탕에 할배 》 [702] 끈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30 61670 1800
16120 스압) 싱글벙글 본인 일본 여우마을 다녀온 후기 [723] 르싵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30 58917 1030
16119 자이언트 [1236] wiel(59.27) 11.28 68144 1704
16118 날아를 기점으로 싹 다 꺼내본 블루레이 풀 컬렉션 [474] 블루레이빌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7 50146 490
16117 여자친구랑 헤어지고 07년식 똥차 업어왔다... 그리고.... [1263] 호경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7 122905 1394
16116 (스압) 지우개 안쓰고 그리는 특수차량 스케치 구경하실? [812] 필붕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6 55390 1634
16115 봄베이예술제) 봄베이예술제 참가하는.manhwa [343] 시그넷게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6 36417 484
16114 20대 남성 살린게 자랑 ㅋㅋ [1414] 국회의원비서(110.70) 11.25 137025 2819
16113 한국시리즈 우승 직관의 공룡왔다 [383] ㅇㅇ(49.171) 11.25 50116 1037
16112 [해] 몇장 안됨 [347] 에세조라불러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4 39907 432
16111 코로나붕이 12일간 격리 치료기 (스압 초장문/데이터 주의) [1488] 코로나엠붕(223.38) 11.24 108297 1174
16109 우리집 햄스터들을 소개한다 [933] 하지마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3 66927 827
16108 동물의숲 에버랜드 원정후기 [685] 주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3 75759 1075
16107 [스압] 어제오늘 그린거 과정움짤+ 너네도 한가지에 꽂힌적많냐? [515] 0000(221.133) 11.21 49330 628
16106 닥터후 배우들 친필 싸인 수집하는게 자랑 [698] ㅇㅇ(192.241) 11.20 51630 1090
16105 [스압] 시청 구석에 사는 유기견 이야기 1편~7편[완] [487] 시청떠돌이(118.235) 11.20 56172 548
16104 워해머 40k-프라이머리스 코스프레 해봤습니다(team the HAND) [370] 불량한판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9 31601 324
16103 [스압] 붓펜 드로잉, 스케치 없이 한번에. [438] ㅇㅊ;ㅡ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9 36571 416
16102 [자작] 데스노트 렘 피규어로 만들기 (스압) [385] 일만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8 45206 331
16101 [스압][100메가] 2017년 멕시코 리브어보드 다녀왔슴니다 [174] 똥오줌갤러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8 15511 168
16100 예전에 그림 그려준 거 방송됐넹.. [627] 펜타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7 97637 1006
16099 [스압] 울릉도 사진 [243] Denve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7 29294 167
16098 직접 만든 햄버거.jpg [520] 이계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6 122611 1181
16097 [약혐] 82년생...야붕이...말벌술(노봉방주)....개봉했다.... [2254] ㅇㅇ(223.39) 11.16 78458 888
16095 [해피 할로윈][데이터주의]늑대인간마코토랑 뱀파이어사냥꾼 모니카그려옴 [558] pigca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4 52296 629
16094 아인슈타인의 기묘한 모험: 상대성이론 크루세이더즈 (수정 합본) [817] 비둘기덮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3 77967 1305
16093 컴퓨터방 님피아로 꾸며봤당 ㅎㅎ [1109] 님피아(1.232) 11.13 92435 757
16092 네메시스 도색 (사진 많음) [227/1] 색칠공부하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2 45112 131
16091 스페라 구체관절인형 제작기 (20장 넘음) [519] 메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2 40279 382
16090 증조할배의 어린이 놀이 만화 [646] 증조할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1 112203 1335
16089 [스압] 둘이김장하기 40kg 외 다수 [301] 구내식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1 45249 318
16088 이촌역 남자화장실 노출로 서울교통공사 담당자와 싸우고 있는게 자랑 [2529] 불법주차OUT(59.10) 11.10 161226 6658
16087 [자작] 데스노트 류크 피규어 만들어봄(스압) [334] 일만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0 29244 476
16086 (스압)해발 2899m 등산 백패킹 [333/1] ㅅㅎ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9 37447 333
16085 [바베큐]소갈비/포르게타 만들어보았습니다. [397] AMPU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9 41955 414
16084 학생덜.,.간만에...배 디오라마,,.완성해왔다,..보구가,,,(스압) [380] 애긔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7 57732 761
16083 깡갤공작) 유다치 시구레 키보드 제작기 [643] DayToNow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6 55382 340
16082 [스압] 민물 가마우지 특집(탄천) 외 다수 [206] 충동구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6 33252 258
16081 창작 큰비행기 보고가셈 [343] LXVII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5 57103 534
16080 며칠간 그린것들 과정움짤 [568] 0000(221.133) 11.05 56794 734
16079 그곳에서는 방울 소리가 나곤 했다 .manhwa [656] 급양만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4 95566 1014
16078 (스압) 지웠던 사진 올림 [884] 덕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4 67092 720
16077 나도 장식장 사진 [547] Kylo'H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3 59348 434
16076 [고전] 무한티켓 라티오스를 8세대로 옮겨보자! (사진 많음) [401] 호두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3 47454 744
16075 돈 벌어다 주는 기계 [1491] 꿈꾸는원희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2 134080 2659
16074 리붕이 에밀리아랑 데이트하고왔따.(약스압) [2149] 김진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2 136297 300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이슈줌NEW

1/6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