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HIT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06.24~06.25 영산강 종주 후기.

사케땅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14.06.26 11:01:50
조회 19992 추천 10 댓글 83

www_sports-tracker_com_20140625_204618.jpg


선 요약짤 첨부.

내가 달린 전체적인 코스야. 어제 1시간 반. 오늘 4시간 20분정도 걸렸으니 담양에서 목포까지 총 6시간정도 걸렸네.



방학이라 집에서 놀다가

전 가카의 4대강 자전거길중에 유일하게 아직 안했던

영산강 라이딩을 떠나보려고 유일한 팡주친구에게 카톡을 했다


CapCap



해서 12시부터 씻고 나서 져지만 챙겨입고 

바로 대전으로 출발.



2014-06-242014-06-24



처음으로 전라도를 혼자서 가보지만

그래도 마음을 다잡고 대전에서 광주터미널행 표를 끊고 버스에 올랐는데

기사아저씨 생긴것부터 인터넷에서만 보던 호남형 얼굴ㄷㄷ

호남형 얼굴이라는게 그냥 드립인줄 알았더니 진짜 존재하더라.

광주에 내려서 바로 영산강이 시작되는 발원지인 담양으로 갔어.



2014-06-242014-06-24



이곳은 담양댐. 담양호야.

사실 영산강 종주는 이 댐 아래, 조그만한 개울물에서 시작하지만

인증 스탬프를 찍는 인증부스를 못찾고 바로 댐쪽으로 올라갔더니 댐밖에 없더라..

담양댐이라길래 진짜 댐에서 시작하는줄 알았지; 이게 전라도 내려와서 처음 당한 통수;;



2014-06-24



두번째 통수는 메타세콰이어 길.

여기서 인증부스에 들려서 도장을 찍어야하는데 자전거 종주길에서는 표지판만 서로 양쪽으로

인증부스 100미터 앞. 이라고 써있는데 찾을수가 없더라

그래서 계속 왔다갔다 기웃기웃 거리다가 가로수길 찾아가니까 구석진 곳에 짱 박혀있음;;

여기서 도장을 찍었는데 그 다음 인증장소인 담양 대나무숲도장이라 이걸 인정해줄지 걱정된다;

자전거는 못 들어가고 걸어갈수만 있는데 입장료 천원을 받기 시작하고 사람들 잘 안간다고 하는데

자동차 있는 게이는 여기 데이트 하러 와도 괜찮을듯. 많이 유명한 곳이더라.


2014-06-24

2014-06-242014-06-24



담양 읍내로 들어와서 자전거 길 따라 달리고있는데

떡 하니 도로 틀어막고 축제 부스 설치되어있는것 보소..

이것때문에 좀 돌아서 끌고갔지만 우회도로 표지판이라도 설치해두던가 하지.. 내가 지금 전라도에 와있다는걸 실감하는 순간이었음.

언제 어디서든 통수는 존재한다.

담양 읍내로 나오면 국수거리가 있는데 담양 사는 친구 말로는 담양 떡갈비 비싸기만하고 맛없으니까 국수거리에서 국수나 한그릇 먹고가라고 하더라.

물론 난 팡주에 있는 친구가 저녁밥 만들어준다고 해서 안먹고 패스



2014-06-24

2014-06-24



담양을 벗어나 광주 초입. 첨단지구? 라고 하더라.

그 첨단지구의 첨단대교를 3km 남겨두고 나오는 담양 대나무숲 인증센터.

이름은 담양 대나무숲 이지만 이미 광주광역시에 몇km 안남겨두고있다는 점과

주변에 대나무숲이 없어서 이름 병신같아.


사진 남기고싶었는데 주변에 사람이 없어서 어쩔수없이 셀카 찍어봄



2014-06-242014-06-242014-06-24



먹는건 왠만하면 안올리려고 했는데

이건 너무 충격적이라서 올릴게.

난 팡주 친구들에게 상추튀김에 대해서 듣긴했는데 막연히 상추를 밀가루 묻혀서 튀긴것 이라고 생각했거든.

겉은 바삭바삭하고 속은 아삭아삭한 깻잎튀김 같은거구나. 상상했는데

실제로 본 상추튀김은 오징어살?튀김같은걸 상추에다 싸 먹는 그런것이여서 진짜 충격받았다;;;

맛은 생각보단 맛있는데 뭔가 오묘해...

일단 밤이라 친구네 집에서 하루 잤다.


www_sports-tracker_com_20140625_204910.jpg


다음날 아침에 일어나서 냅다 달리는데

광주에서 영산강 우안(강 진행방향의 오른쪽)으로 따라서 내려가다가 광주공항, 송정역? 그쪽으로 빠지는

황룡강 길을 타게 됨;;;

진짜 아침부터 길 헤맬줄은 몰랐는데 근처에 있던 송정파출소 앞에 게시던 경찰아재한테 승촌보 가는 길이 어딥니까 표준어로 물어보니까

친절하게 저 짝에 차 있는곳으로 가서 다리 건너면 된다고 알려주시더라


해서 승촌보 도착.



2014-06-25



승촌보에서 죽산보 앞 5km지점까지는 길이 아주 ㅅㅌㅊ 아스팔트 포장으로 잘 되어있어.

여기서 나주 곰탕의 거리를 가면 ㅆㅅㅌㅊ 나주곰탕을 먹을수있다고 나주 친구가 말해줬었는데

아침밥 먹고 나와서 그냥 패스. 이건 쫌 아쉽다. 



2014-06-252014-06-25



영산포라는 곳에 도착했고

이곳은 홍어의 거리라고 해.. ㄷㄷ

다리를 건너서 저 홍어의 거리에 들어서자마자

코를 팍팍 찌르는 홍어 자동재생;;

홍어 1번지, 홍어마을, 홍어세상, 홍어나라. 간판만 봐도 코가 벌써 시큼시큼한 느낌이 들더니

거리 진입하니까 홍어 삭힌 내가 진동함. 



2014-06-25



또 자전거 길을 정신 놓고 멍하니 달렸더니

죽산보 도착!


2014-06-25

2014-06-25



인증센터 자판기 옆에서 놀던 새끼고양이인데

인증센터 사람이 키우는건지 목이랑 꼬리에 들꽃으로 만든 목걸이랑 꼬리표 달고 다니더라.

원래 고양이 사진 잘 안찍는데 들꽃 목걸이가 너무 귀여워서 다 먹은 초코바 껍질로 유인하고 사진찍음.

절대 고양이한테 초코렛 안줬다.



2014-06-25



캬 홍어 마스코트 귀엽노..



2014-06-25



영산강 종주길이 지금까지 내가 가본 자전거도로들중에 가장  ㅎㅌㅊ였는데

그 이유가 종주길의 70%가 시멘트 도로라서..

목포 영산강 하구둑까지 시멘트 도로더라.

종주길 전체적으로 올 평지. 업힐도 없고 무난한 평지길인데도 막판에 피로가 몰려오던 이유가

시멘트 도로만 계속 타는데 손 얼얼함;



2014-06-25



그래도 타다보면 이렇게 낮은 업힐 나와서 신나게 올라가면

경치 좋은 장소도 나오고

기분 좋음.

여긴 느러지 전망대야.




viewimage.php?id=2fb4d33fe6de3d&no=29bcc427b18b77a16fb3dab004c86b6fb2a09527f01f968383b5401bff86e450a4c0f57d3143e8f5ec263a72cb7d55d4c9b243bdb62ece010cb75022









중간에 자전거 도로에서 내 자전거 색깔이랑 똑같은 검빨 뱀도 본 김에 찰칵



2014-06-25

2014-06-25




2014-06-25



아! 내가 영산강 종주했다!

아쉽게 유인 인증업무를 안한다고 해서 그냥 인증 도장만 찍고 바로 목포 터미널로 갔는데

아쉽더라. 그냥 집 근처 인증센터에서 종주 확인받고 4대강 메달 받아야지.



2014-06-25



목포 터미널로 가는 도중에 발견한

오오미.. 슨상님그라드..



2014-06-25



인증 도장 다 찍었다!



www_sports-tracker_com_20140625_204707.jpg


이건 전체적인 속도표.

평균속도 30km/h 못찍어서 죄송합니다! 100km 라이딩에 평속 30은 힘든 벽이더라;


다행히 목포에서 세종시 올라오는 직행버스 있길래 몸 조심해서 집 올라와서 기분 좋다


4대강 종주(한강, 낙동강, 금강, 영산강) 다 하면 이렇게 메달 주는데

4대강 메달 하나 더 받을듯

이건 저번에 받은 국토종주 메달이고


KakaoTalk_20140625_183147086.jpg2014-05-23



출처: 자전거 갤러리 [원본보기]

추천 비추천

10

고정닉 0

2

원본 첨부파일 1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팬 서비스 가장 잘해주는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2/08/08 - -
공지 [디시인사이드] 웹 UI 디자이너 모집 운영자 22/08/10 - -
공지 힛갤 기념품 변경 안내 - 갤로그 배지, 갤러콘 [220] 운영자 21.06.14 29279 42
공지 힛갤에 등록된 게시물은 방송에 함께 노출될 수 있습니다. [659/1] 운영자 10.05.18 485442 221
17139 남유럽 여행기(11) / 튀르키예 열기구 모음집 투척 [135] 비기뇽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13 3058 6
17138 [스압] 올해 초 생존 가방 메고 행군 해 봤던 썰 [347] Hara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43 13612 158
17137 약혐) ㅆㅂㅆㅂ큰일난 가붕이 근황이다... [644]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9 84168 602
17136 폭우 때문에 나무 뽑힘.jpg [343] HANA-BI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9 53204 244
17135 성기사와 악마 이야기 [228] 핑크탱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8 25057 313
17134 (스압) 그랑 푀 화이트 에나멜 다이얼 시계 만들기 Part.2 완성. [123] watchwiki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8 9219 144
17133 고프로 사진 함부로 발로 차지마라ㅋㅋㅋ [295] 잔재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6 68445 267
17132 (스압)띠탄절 기념 긋즈 만들기 [132] ATM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5 15310 80
17131 [스압] 찐따 히키 야순이와 야붕이..manhwa (완) [715] 김말복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5 87194 1548
17130 이 책 어때? -《호밀밭의 파수꾼》[스압] [396] 70%에탄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4 27559 179
17129 최근 만든것들 [14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4 31782 132
17128 원붕이 소(xiao) 코스프레 하고 원신 축제 구경갔다 [스압] [640] 방울랑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3 46411 310
17127 [스압] 건린이 퍼건완성했다(+후기) [243] RG건담DX내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3 21803 276
17126 [치카0801] 어서오세요 물갤샵카페 캉캉미캉 디저트전에 [스압] [215] キセキヒカル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2 17028 155
17125 캠핑가서 곰한테 고기털린썰푼다 [664] 베이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2 69985 688
17124 영국 다녀온 사진 [스압] [140] 없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1 25116 200
17123 스-노우맨 .manhwa 통합본 [258] 초록사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1 30315 457
17122 아조씨....서코에서... '대형호감고닉'... 작업했오(서코후기) [2071/3] 『유동닉』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30 170446 1460
17121 [만화로 보는 우리건축이야기] 1화 왜 나무일까? [481] 하겐다즈쿠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9 32528 354
17120 7회차 백혈구 후기(서울대병원) [414] 흑인강도(220.118) 07.29 29428 425
17119 울릉도+독도 2박3일 여행 사진 올려본다 [스압][약혐] [226] 폼에포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8 20948 122
17118 (스압) 신이 역사 바꾸는.manhwa (15下) [完] [386] dev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8 31643 248
17117 아마도 농부가 될 거 같습니다. [526] 블랙벗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7 52002 685
17116 [스압] 아이슬란드 캠핑여행 마지막날 [14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7 18075 91
17115 [OMNIVUS] 마포 최민식 [175/1] ssv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6 26961 474
17114 (그림) 군복 그린거 모아봄 [198] LT.yu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6 34281 262
17113 씹스압[100일동안의 코스프레준비] 장문 데이터 주의 . [406] 아야짱_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5 45849 413
17112 응애 뱁새 관찰기 끝 [228] Smandari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5 30942 419
17111 퇴사기념 제주도 종주 1일차 [187] 금빛게이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32466 130
17110 8년동안 도트 그림체 변화 [스압] [278] 도트초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42651 634
17109 동방 프로젝트 자작 피규어 만들기 [877] 리림111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48266 1413
17108 뒷모습 [스압] [108] 이키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1 34646 112
17107 이민역전세계.manhwa [498] A18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1 65855 1537
17106 (스압) 보홀 발리카삭투어 수중필름사진 [83] 수중필름게이(121.160) 07.20 17356 58
17105 범죄행위 때려잡는 착한일 개추주냐? [758] 마미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58474 947
17104 비 오는 날 카린이 1년의 변화 (장문) [182] 도식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9 30160 270
17103 (50장)나데시코랑 1박 2일로 후지산 정복하고 온 후기 [266] 네소베리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9 26732 367
17102 [단편] 절대로 멸망하는 세계 [621] 미열1203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8 45288 387
17101 [스압, 데이터] 홀로그램 토이 만들어왔다. [356] Medi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8 44288 758
17100 왕위를 계승하는 중입니다 허블! [321] 비둘기덮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6 42480 492
17099 명예 귀부기사 드디어 말레니아 완성했다 [453] 명예귀부기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5 39429 519
17098 자작) 립리스크랭크 진짜 쉽게 만들어보자 (조행기까지) [97] 자작러(221.167) 07.15 16430 72
17097 수리부엉이 그림 [590/1] 왜가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4 43334 481
17096 [초스압] 집에서 버번위스키 만들기 [377] 여중생승화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4 35133 466
17095 본인, 입대 하루 남은 친구와 만난 썰... .MANHWA [517] ..김지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3 97343 1213
17094 [스압] 필름 달랑 들고 몽골여행 [133] 씨두방년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3 19435 121
17093 [곤충약혐주의] 걸어서 벌레속으로 - 태국편 (完) [315] 머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2 48241 422
17092 [스압] 전함 후드 창작해왔다-완성편 [210] 레고전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2 24185 386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