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HIT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야필버그 각본, 연출 "스틱" 유출본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txt

ㅁㄴㅇㄹ(119.192) 2018.01.18 16:15:46
조회 114069 추천 2,040 댓글 952





야념글 114.201 야필버그갑


처음 단일팀 구성이 확정되었다는 소식을 들은 남한대표팀 주장 은진은 이번이 마지막 올림픽 출전이다. 은진은 어쩌면 두번다시 없을 출전기회가 좌절될수도 있다는 소식에 정치인들을 욕하고 무임승차하듯 끼어든 북한대표단이 밉기만 했다.


한편 북한대표단 주장 미순 또한 남한대표단이 텃세를 부리고 상대적 열등감에 그녀들이 영 달갑지만은 않다. 첫 합숙훈련에서 흐르는 묘한 신경전과 서로를 적대시하는듯한 기류는 누가 말하지 않아도 서로 느낄수 있었다.


그렇게 티격대며 합숙훈련을 하던 어느날, 캐나다 대표팀과의 친선경기가 잡히고 그 과정에서 은진은 같은팀인 북한대표단 선수와 부딫혀 부상을 입게된다. 가뜩이나 좋지 않은 상황에서 겹친 최악의 상황. 북한선수의 사과에도 불구하고 은진은 매몰차게 그녀를 대하며 눈물을 줄줄 흘리고 만다.



그날저녁, 은진의 방에 찾아온 미순과 은진을 다치게 한 선수. 미순과 선수는 다시한번 사과하지만 은진은 매몰차게 방문을 닫는다. 다음날 은진이 방문을 열었을때 그녀의 방문 앞에는 두 사람이 쪼그리고 앉아 잠들어 있었다. 은진은 알수없는 감정이 끓어오르며 두 사람에게 이불을 덮어준다.


다음날, 출전선수명단이 발표되고. 은진의 이름은 거기 없었다. 그 대신 은진을 다치게한 선수의 이름이 들어가있었다. 은진은 착잡하면서도 아무것도 할수없는 자신과 정치인들이 미워 고개를 숙이고만다. 그런 그녀에게 자신을 다치게한 그녀가 와 정말 미안해. 동무의 몫까지 해내갔어 라고 말하며 그녀의 손을 잡아준다.


은진은 그녀의 손을 잡고 하염없이 눈물을 흘린다. 그 광경을 미순이 뒤에서 애틋한 눈으로 바라본다. 그날 이후, 대표팀의 분위기는 눈에 띄게 달라져있었다. 서로를 죽일듯 노려보던 눈빛도 애정이 가득 차있었고, 험하게 오가던 말도 장난섞인 친구들의 대화로 바뀌어있었다.



그렇게 올림픽이 가까워질 무렵. 그녀들에게 올림픽 단일팀 출전이 불투명해졌다는 통지가 날아든다. 북측과 남측 정치인들의 이해관계가 맞아떨어지지 않아 생긴 문제. 납득할 수 없는 조치에 선수들은 다시한번 이런 상황에 눈물을 흘리고 그녀들의 노력이 물거품이 되어버릴 상황...과연 남북단일팀의 운명은?




//

김윤진(남한주장 최은진역) : 당신 정치인들이 뭘압니까! 우리는 운동만 해왔고 스틱만 잡아왔고 올림픽 하나만 보고 여기까지 왔습니다! 여태 우리가 어디서 어떤환경에서 뭘 하던 관심도 없었으면서 이럴때만 이용해먹는단말입니까!! 


배두나(북한 주장 림미순역) : 은진동무...우리가 만약 북남이 나뉜...분단되지 않았던 조국에서 태어났더라면.



솔빈(남한팀 철부지 막내선수) : 난 솔직히 보수니 진보니 남이니 북이니 그런거 잘 몰라. 우린 그런거 관계없이 운동만 해왔잖아? 그럼 앞으로도 우리는 계속 이렇게 잘 지내면 되는거 아니야? 


고창석(북한 코칭스탶) : 너희들...절대로 남조선 간나들앞에서 기죽지말거라! 너희들은 위대한 조국의 혁명전사다! 알겠나?



김응수(제1 보수야당 대표) : 남북단일팀? 그런 정치쑈에 박수쳐줄만큼 국민들이 멍청하다고 생각하나? 아...뭐 지금 정권을 잡고있는사람들 뽑아놓은 민도 수준이면...박수쳐줄만 하겠네 하하하 


도경수(남한 코칭스탭) : 미순씨, 비록 우리는 분단된 한반도처럼 오늘 헤어지지만..나중에 반드시 통일이 되면, 제가 가장 먼저 당신을 찾아갈게요.


소소한 웃음포인트로 철부지 막내 솔빈이 야식으로 치맥 콜? 했을때 북한대표단이 치맥? 치맥이 뭐이간? 하고 물으면 치맥 몰라 치맥? 치킨에 맥주! 하면서 치맥시키고 북한애들이 신기해하다가 맥주마시고 무신 맥주맛이 이래 밍밍하나? 이거이 보릿물같구만 보릿물 하더니 잠시뒤에 죄다 술취해서 어깨동무하고 노래부르는장면 넣어줘야







ㄹㅇ 미래에서 오신분이잖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출처: 국내야구 갤러리 [원본보기]

추천 비추천

2,040

고정닉 493

35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이슈 [디시人터뷰] 김민아 아나운서 '누나가 지켜보고 있다' 운영자 19.12.04 - -
공지 2013년 1월 1일부터 힛갤에 선정되신 분들께 기념품을 드립니다. [222] 운영자 13.01.11 505522 310
공지 힛갤에 등록된 게시물은 방송에 함께 노출될 수 있습니다. [340/1] 운영자 10.05.18 451140 102
15545 본격 안마 힐링만화 기공안마마스터 [127] 푸른곰팡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43 21177 83
15544 엔갤러가 마크로 라팤 지어봄 [230] 봄몿엔딩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6 17559 400
15542 오징어 피규어 오징오징 [358] 앙틈한뇨속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5 25381 500
15541 [스압] 판타지 한컷 낙서 -60- [185] A.Shipwrigh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5 23658 346
15540 대낮의 양조글) 미드를 만들어 보자! [227]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4 19582 162
15539 191201 타운홀미팅 장문 후기 [83] 함마대로아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4 10214 79
15538 던.만/존/2부) 이/잘/생/긴외/모에 축/복/을! [328] 다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3 52313 226
15537 슈퍼NES모양 닌텐도 스위치 도킹스테이션+@ 만드러봤다 [190] 도받사(124.216) 12.03 28926 326
15536 티라노사우루스, 랩터 피규어 만들어왔다! [313] 초록괴물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20095 504
15535 총 58장 시퀀스 포토티켓 결과 및 후기 (용량주의) [1072] 테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49490 1053
15534 끄아악의 병원에서 일해본 만화 [701] 끄아악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30 108183 1068
15533 이 드라마 재밌네 [211] 5'-11.7"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9 57260 569
15532 1인1멍 귀농2주년 [922/1] 농장한위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9 68789 2102
15531 야붕이 오나홀 선풍기 완성했다. [2231/1] 오나홀선인(222.145) 11.28 150755 4029
15530 [스압] 나의 군대 이야기 (두릅 제보썰) 외 [346] mask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8 89383 387
15529 도와줘! 리듬 히어로 속의 클래식 수록곡들 [740] 메트로이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7 51925 833
15528 [스압] 포켓몬 아닌 듯한 포켓몬! 빙큐보 클레이 만들었다! 외 [215] Tapcla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7 30378 218
15527 [자작 시나리오] - 겨울왕국 [252] Moon(175.124) 11.26 52671 543
15525 직접찍은 전대배우 사진들외 추억의 사진들(스압/데이터주의) [264] 일본시사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6 32634 225
15524 [꼴갤명화] 조원우커(스압) [326] 에쿠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5 47994 470
15523 학생덜,,,아조시가,,,넬슨 만들어왔다,,,,,보구가,,,,,(스압) [299] 애긔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5 44309 431
15522 서울 영등포구 다 만들었다 [1106] 시린이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3 113171 2337
15521 벌목기를 종이로 접어봤다 [338] 양지(118.216) 11.22 55589 264
15520 [혐주의] 135kg -> 115kg -> 83kg [948] 궁서체다진지하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2 115083 1324
15519 횽들 타이타닉 보구 가 [600/1] KLMNOP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1 39553 475
15518 [날갤예술대회] 대탈출 우드버닝 해옴 [272] 갓-클린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1 25164 407
15517 닌자650 데칼완료 [3039/1] 홍쓰(121.140) 11.20 115715 1533
15516 쥰으로 지스타 코스프레 어워즈 참가한 후기 [413] 야칼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0 58669 575
15515 직접 genuine Paper로 만든 시계 [406] liv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9 44736 227
15514 (장문, 데이터) 11월 17일 WPWF 서울 대회 후기 [62] ㅇㅇ(175.114) 11.19 14017 54
15513 [스압] 국도닭 꼬꼬 드디어.gif [764] 청둥오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8 81466 1393
15512 [만화] 한국의 메뚜기를 찾아서 [617] 갈로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8 61839 1121
15511 무기제작) 윈스턴 무기 제작기 [516] H-Art한아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6 67854 1159
15510 (초스압) 미래를 보는 기계 [674] 내손을잡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5 86242 1588
15509 [스압] 자작 마우스 제작#4 1차완성 [297] 늘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5 62439 230
15508 주운 mp3살려본게 자랑 [535] ㄱㄱ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4 93988 895
15506 PEPERO [424] 우유왕김매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3 65519 1534
15505 (스압)(데이터)천둥의 왕 3D 프린팅 과정 + 후기 [345] 개미알스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3 42873 427
15504 롤드컵 결승전 직관 후기.jpg [556] 달빛의순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2 58127 532
15503 [랜드솔자취왕] 콧코로가 너무 많이 사버린 생선 요리 [421] 아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2 41969 506
15502 입철권 프로그램을 만들어 보았다 [523/1] 퀵매빌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1 71892 1070
15501 해피엔딩 여우누이 [476] 아몬드젤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1 65571 1364
15500 도트 디아루가 + 창작 거다이맥스 모음집 [344] 합체빌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0 46915 484
15498 필린쟝 두번째 슬라이드 현상 스캔본인 거시에용 [235] 읭읭이(220.126) 11.08 26394 221
15497 어휴 이건 못죽이겠다 [스압] [1028/1] lia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8 119139 855
15496 피카츄 라이츄 파이리 ( ) , ( ) 만화 .Manhwa [411] 한번베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7 72809 892
15495 (초스압)(데이터주의) 토붕이 자취방 꾸며본 후기 올려봄 [899] 이리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7 57642 467
15494 지하철에서 처음 본 여자랑 손주까지 보는 만화 [1081] 구운소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6 134317 1443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개념글 []

/

    이슈줌NEW

    1/6

    뉴스NEW

    1/3

    힛(HIT)NEW

    그때 그 힛

    1/3

    초개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