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HIT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치킨쳐먹다가 목구멍에 바람 구멍 난 썰.....ssul

ㅇㅇ(211.193) 2019.07.20 08:57:24
조회 148647 추천 3,518 댓글 967
















올해 3월인가 4월인가


치킨 시켜서 존나 맛있게 먹고 있었음


아마 뼈까지 씹어쳐먹었던거 보면


초딩입맛인 내가 너무 좋아하는 시즈닝 뿌려진 치킨이었던거 같음


암튼 다 쳐먹고 기분좋게 컴터 보는데


갑자기 흉부 , 목쪽에 이상한 기분이 듬


첨엔 너무 허겁지겁 쳐먹어서 체한줄 알았음


그래서 대충 남은 콜라 얼음타서 벌컥벌컥 들이키고


컴터봄


근데 시간이 점점 흐를수록 증상이 심해지는거임


첨엔 그냥 체한거마냥 콕콕 찌르던게


갑자기 쥐어짜듯이 존나게 아픔


ㄹㅇ 숨쉬거나 침삼킬때마다 목이랑 흉부쪽에 통증이 너무 심했음


아 시발 왜이러지 하고 그냥 누우려는데


누우니까 진짜 극심한고통에 닭뼈라도 꽂혔나 하고 택시타고 응급실감


응급실에 도착해서


치킨 먹다가 목이 아파서 왔어요 닭뼈가 걸렸나봐요 라고 설명하는데


뭔가 쪽팔리더라


암튼 엑스레이 찍는데 뼛조각도 안보이고 아무 이상 없이 괜찮다함


의사가 자기가 볼 땐 심하게 체해서 그런거 같다 말함


근데 내가 자꾸 목이랑 흉부쪽이 쥐어짜듯이 너무 아프다하니까


의사가 원하면 CT라도 찍어준다하고 CT찍음


CT는 판독하는데 시간이 좀 걸린다고 침대에 누워있으라함


그렇게 회복실 침대에서 이것저것 검사하고 누워 있는데


뭔가 체한거 뿐인데 내가 오바썡쇼라도 했다고 생각함


그래서 그냥 집에 가겠다고 하니까 의사가 혹시 이상 있으면 전화준다하고 소화제 처방해줌


그리고 집에 가서 소화제먹고 자는데


2시간 잤나.. 개꿀잠 자는데


아빠가 너 병원에서 목에 빵꾸 뚫렸다고 얼른 응급실로 오라고 전화왔다고 말해서


화들짝 놀라면서 일어남. 일어나니까 여전히 존나 쿡쿡 찌르는 통증을 느낌...


아 이거 좆됐구나 해서 얼른 병원으로 감


응급실 가서 의사한테 물어보니까 내 목이랑 흉부쪽에 공기가 차있다고 말함


ㄹㅇ 존나 소름 끼치더라...


바로 입원하고 하필 개같이 주말 껴있어서


교수님이 와서 대충 열만 안나면 된다고 열 나면 좆될수도 있단 식으로 말함


그리고 나 주말동안 안옴ㅋㅋ 하고 나감


간호사 누나가 와서 금 토 일 3일간 금식 하라는 소리에 당황함


그래서 혹시 물도 못먹냐니까 못먹는다함 ㅅㅂ


진짜 물 못마시니까 1분 1초가 지옥같더라


여기가 사막이지 시바꺼 다른곳이 사막이 아니라 생각함


암튼 며칠간 수액이랑 항생제만 존나 맞으면서 산소치료함


항생제 매일 매일 아침저녁으로 존나 주입하니까 소변에서 마이신 냄새 났음


암튼 시간이 지나고 점점 증상이 호전되는게 보여서 처음으로 물을 마심


ㄹㅇ 진짜 좆되더라... 가뭄일어난 땅에 마치 채찍비라도 떨어진듯이


차가운 얼음물이 내 말라 비틀어진 혀를 파도치듯이 몰아치는데 그 쾌감은 아직도 뭐라 설명할 길이 없다


배고픔은 참아도 갈증은 절대 못참는다....


그렇게 교수님이 말하길 상처가 크지 않고 젊어서 , 그리고 빨리와서


금방 호전된거 같다 , 혹시 무슨 증상 생기면 즉시 병원으로 와라 하면서 퇴원하라함


시발 한동안 트라우마땜에 뼈 치킨 못먹을줄 알았는데


일주일도 안돼서 치킨 뜯음


닭 개새끼 뒤지기전에 최후의 비수를 나 에게 꽂다니


누가 맛있게 태어나랬나 ㅋㅋ


암튼 치킨은 못잃어~



출처: 치킨 갤러리 [원본보기]

추천 비추천

3,518

고정닉 1,403

96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이슈 [디시人터뷰] 버스터즈 채연, 언제나 밝고 명랑하게 운영자 19.08.19 - -
공지 2013년 1월 1일부터 힛갤에 선정되신 분들께 기념품을 드립니다. [213] 운영자 13.01.11 499903 298
공지 힛갤에 등록된 게시물은 방송에 함께 노출될 수 있습니다. [331/1] 운영자 10.05.18 448493 100
15369 [패요후기] 애틀랜타로 류현진 직관 다녀왔다 [52] ㅇㅇ(45.17) 10:34 2541 32
15367 여사유 성지순례 첫번째 - 잘츠부르크(1) [165] Loveholic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9 9143 87
15366 (혐오 주의) 모기들로 만든 레진 보석들. [458] 스틸리젼(잡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9 53044 763
15365 미르인형 완성 +제작과정 모음 [451] 백룡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7 35565 1049
15364 [스압] 맹장터졌는데 알바 나간 만화 [1061] 귤쿤(125.183) 08.16 82215 816
15363 산에 쓰레기 버리지 맙시다2 [513] ㅇㅇ(121.132) 08.16 44534 1418
15362 실외기 뒤에 살았던 황조롱이 일지(스압, 데이터 주의) [498] GasMaskFox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5 63859 1569
15361 [스압] 도시행성의 결말에 대해 [315] 셋하나둘은둘셋하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4 49239 240
15360 런던 코믹콘에서 닥터후 배우들 '또' 만난게 자랑 [336] ㅇㅇ(125.138) 08.14 30497 539
15359 만들었던 축구 합성짤들 링크 모음.txt [381] 텐노지리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3 143861 803
15358 왜 나는 너를 사랑하는가를 읽고 외 다수 [704] 흰돌이(121.160) 08.13 70582 262
15357 [모큐멘터리] 모기에서 모기로 [513] 464(110.70) 08.12 83237 1631
15356 [@무거나]마에카와 미쿠 페이퍼커팅아트 제작 [644] 판버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2 21753 288
15355 마지막 콜라를 마시다 -1-.manhwa [완] [352] 무선혜드셋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0 133944 541
15353 식구 피규어 만드러씀니다 외 [221] 취미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9 48106 239
15352 심심해서 쓰는 서울 밖 이야기. 탄광촌 [220] ㅇㅇ(219.250) 08.09 47002 499
15351 2019년 은하수 여행-설악산 [188] 놀러옴(175.198) 08.08 24665 435
15350 화트프 집에서 키운 무순을 먹어보자 [187] 뉴트빌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8 21515 254
15349 [스압] 뒤늦은 2019 ksef 영암 내구레이스 1인참가 후기 [103]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7 15610 130
15348 알로사우루스 만들어왔다! [269] 초록괴물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7 25574 468
15347 [스압] 나의 군대 이야기 (제보: 고문관 썰) 외 [368] mask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6 90814 506
15346 [스압] 엄청난 미인을 만들어봤습니다. 외 다수 [666] 가마도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6 74162 1560
15345 엠붕이 셀프 리모델링 3일차 - 100%완성 끝 [328] 류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5 37955 305
15344 Spyder Ultimate Challenge 대회 후기 [439] 포천시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5 39969 735
15343 [ Singing in the Rain ] [458] 왕바구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3 71851 1199
15341 스압)종이로 콜베르크 만들기 [323] 판버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2 36168 679
15340 生活 속의 社會學 (생활 속의 사회학) 1 [296] 생일기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1 58479 410
15339 포켓몬클레이 여지것만든거 올려볼게요 (스압) [287] Tapcla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1 28735 419
15338 스압) 종이로 만든 데스티니 건담 완성~~ [459] 개나리꽃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31 34675 654
15337 [스압] 식초원정대 : 시애틀의 잠 못 이루는 간 [116] 명품(119.194) 07.31 19776 90
15336 [단편] 날개 [312/7] 수면부족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30 40613 772
15335 스압) 늦었지만 K리그 올스타전 갔다온 후기다.txt [367] ㅁㄴㅇㄹ(211.224) 07.30 38947 610
15334 종이로 시내버스 만들어봄 외 [390] 버티고개(1.237) 07.29 41559 712
15333 (스압)심심해서 서울로 간 여행 마지막 시민아파트 회현아파트 방문기 [224] 트람뿌대통령만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9 36218 381
15332 빼앗는 뼈 [737] 고랭순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7 87521 766
15331 일어났더니 이 친구 어른으로 변함!!! (약간 혐오) [689] 릿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6 115367 954
15330 흙수저의 기행 (약간의 스압, 혐짤 고양이 털주의) [222] 펠없찐(210.113) 07.26 65438 448
15329 [랜드솔 요리왕] 나는 미야코인거야~ (1~2부) [961] 세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5 69040 1289
15328 [스압] 김성모 작가님의 3D 영정사진을 만들어봤습니다. [734] 가마도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5 88744 1761
15327 (스압)늦은 시카프 그랑프리 본선 및 후기글... [694] Gracia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27354 170
15326 [엘갤요리대회] 스노우 파스타 [410] 졸렬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46007 476
15325 다마스커스 Edc 카이덱스 만들어 줬습니다.ㅎㅎ [160] 927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29404 123
15324 스압,데이터) 야자와 니코의 생일을 축하해보았습니다. [1769/11] 새앙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62687 971
15323 모기로 장식품 비츠 만들어봄 [780] 스틸리젼(잡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107282 3293
15322 알라딘 피규어 만들기 [481/1] 비오비타꿀맛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63586 1149
치킨쳐먹다가 목구멍에 바람 구멍 난 썰.....ssul [967] ㅇㅇ(211.193) 07.20 148647 3518
15320 도버해협 타임랩스 [351] 아트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9 50623 589
15318 모든 징징이들을 위한.manhwa [683] 금요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9 99604 2638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개념글 []

/

    이슈줌NEW

    1/6

    뉴스NEW

    1/3

    힛(HIT)NEW

    그때 그 힛

    1/3

    초개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