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HIT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247일동안 자전거로 유럽여행한게 자랑(스왑)앱에서 작성

옥콩콩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19.09.30 10:33:04
조회 26304 추천 396 댓글 419


터키에 온 이유, 카파도키아 열기구를 보기 위해서였음. 7일동안 샤워 한번 못하고 밖에서 자면서 본 열기구는 감동이란 글로 표현 쌉불가


내 터키 여행 중 은인이자 좋은 인연들을 만난 날.
우연히 도로에서 만난 차 안에 타고 있던 한국분들 덕분에 이스탄불에서 20일간 신세를 졌었음.


그냥 맘에 드는 사진 하나 투척함.
이스탄불 아시아 지구로 가는 페리 위에서


90일 되는 날 떠나던 터키. 
정말 떠나기 싫었다. 보금자리를 떠나 길 위로 오르는 일은 설렘과 걱정이었음.


불가리아는 소피아에 도착하기 전까지 그냥 존나 춥고 고생길이었음. 소피아에선 한인가족 집에서 머슴으로 한달동안 신세를 졌음. 불가리아는 엄청 좋은 기억은 없어서 패스


마케도니아 오흐리드

스코페에서 만난 게이 호스트 덕분에 4일간 무료로 숙박하면서 온종일 와인과 영화 햇빛에 취해 살았음.
이 때 부터 게이 호스트들을 엄청 만나기 시작함.


발칸국 중 하나인 알바니아.
그저 사람들 때문에 기억에 남는다.


몬테네그로 코토르만.
여기서 크로아티아 두브로브니크까지 하루만에 약 100키로 이상 탔던걸로 기억


코토르에서 두브로브니크로 가는 길에 본 인생 일몰중 하나. 존나 추워서 벌벌 떨면서 봄.


한인민박에서 5주동안 일하면서 지낸 크로아티아 두브로브니크 사진들. 좋은 기억이 더 많았으니 추억임.


두브로브니크에서 스플리트까지 4일간의 해안도로.
살이 진짜 존나 타고 익어서 뒤질뻔함. 4일 연속 와일드캠핑으로 피곤에 쩔음.


이탈리아 호스트들은 유독 미식가였는지 매일 스테이크를 썰고 디저트와 술에 절여살음.



스위스위스, 제일 기대했고 제일 힘들었던 곳.
하루만에 2천미터 고도, 9시간 연속 업힐과 뒤지는 역풍 끝에 만난 미친 풍경. 그곳에서 만난 스위스 할이버지 도움으로 스위스에서 8일동안 2500원 씀.

마테호른 산악자전거로 갔다가 저승사자랑 3번 아이컨택하고 호스트한테 못타겠다고 울먹이면서 애원했는데 썅남자답게 먼저 출발해버림. 대충 빡셌다는
말.

프랑스는 예쁜 사진
많은데 사진 첨부가 최대 20장이라 패스.


스페인 바르셀로나 가우디에서 관종샷


정열의 나라 스페인, 존나 덥고 사람들의 관심도 그만큼 뜨거웠다. 라이딩 중에 맥주도 많이 마시고 어떤 날은 그냥 피곤해서 쉬다보면 멀리서 부르며 재워주고 먹여주고 그랬음.


자전거 여행 마지막 종착지 포르투갈 호카곶.
세상의 끝이라 불리우는 이 곳에 괜한 의미를 부여하며 247일동안의 자전거 여행을 끝냈다. 

한국에서 중고로 자전거 + 모든 장비를 33만원에 구매하고 포르투갈에서 약 13만원에 처분했고 인도 배낭여행을 준비했음.

247일간 187만원으로 존버여행이라 쓰고 너무 행복하고 복에 겨운 여행을 했다.

사실 올리고싶은 사진이랑 썰이 개많은데 핸드폰으로 쓸려니까 너무 빡세서 패스. 

혹시 자전거 여행 궁금한거 있으면 댓글주고 아무거나 다 질문 받음. 매우 심심한 관계로...

- dc official App


출처: 자랑거리 갤러리 [원본보기]

추천 비추천

396

고정닉 119

47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공지 2013년 1월 1일부터 힛갤에 선정되신 분들께 기념품을 드립니다. [221] 운영자 13.01.11 502690 306
공지 힛갤에 등록된 게시물은 방송에 함께 노출될 수 있습니다. [334/1] 운영자 10.05.18 449862 102
15456 [스압] 아이유 팬아트 제작과정 외 [130] 대소문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5 7881 138
15455 (데이터 주의)주문 받았던 서약반지 완성함 [448] didagge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5 26065 383
15454 주호민 만들어봄 [642] ㅎㄷㅅ(223.39) 10.14 62156 1036
15453 (스압) 밀리마스 닉시관 시계 만들어봄 [573] 얼룩껄룩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28110 291
15452 (화질구지 스압)얘드라 도와죠... 국도 타고가다 닭 주워왔어... [1898] 청둥오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2 89680 4354
15451 [사진스압]흙붕이 키보드 수리했다.. [294] 공학123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63572 639
15450 벼 수확 [381] 당당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51533 1028
15449 [스압] 프랑스 까지 가서 와인만 마시고 온 썰 [205] ㅇㄴㅇ(178.195) 10.10 32299 274
15448 [스압] 곽철용 피규어. 묻고 따블로 가! [391/4] JSP피규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0 48471 310
15447 조커보고 도트 찍어왔다 [204] ㅇㅇ(121.165) 10.09 50051 695
15446 비오는 새벽 학주리 응원가를 연주해보았다 [113] ㅇㅇ(119.201) 10.08 14030 137
15445 뜨끈-한 국밥 리뷰 모음집 [735] 익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8 98984 763
15444 (초스압,단편) 쓸모없는것 [572] 손하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7 44009 313
15443 eva폼으로 태양만세 만든거 보고가세요(약스압) [448] 나는영어로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7 32493 200
15442 와우 요리, 요리 하기 ~서부정통스튜~ [566] 냔냔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72399 1238
15441 조커 만들었습니다. [742] 가마도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4 135777 2301
15440 하트 레빗 코스터 팬게임 만들어 왔음여 [295] 겜스갓흥엔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4 32986 234
15439 회색앵무 주인찾아줘따 (종합정리) [440] 멬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49570 1455
15438 톱구 피규어 만들어씀니다 행님들 외 [178] 취미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2 29453 258
15437 [스압] 190928 강원도 모캠 투어 후기 01~12 [완] [82] Denve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2 15677 72
15436 월간 주갤빌런 9월호 [411] Si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1 70267 216
15435 월간 컴갤빌런 9월호 [313] 람쥐쎈세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1 79697 754
15434 (초스압,단편) 달인의 경지 [1408] 박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77520 1397
247일동안 자전거로 유럽여행한게 자랑(스왑) [419] 옥콩콩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26304 396
15432 명품 지갑 하나와, 자동차 한대를 마신 후기입니다. [1474] 악어새_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8 110855 1347
15431 (업뎃)그동안 공모전 도전 한 것들 [416] ㅇㅇ(121.188) 09.27 44060 614
15430 컴붕이 아케이드 게임기 자작 케이스 PC 만들었다. [367] 런쿠스틱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7 52491 481
15428 꼴데확정주 완성!! [발퀄주의] [214] 스칼리디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6 47710 748
15427 스압) 마비노기 영웅전 에이레 제작과정 외 [216] 19999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5 45090 415
15426 깡갤럼의 오산 미공군기지 방문기 [스압 주의] [183] Noreddie_Murcur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5 27250 112
15425 자전거 전국일주 후기 (8/21~9/2) [169] 자붕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4 23896 220
15424 [스압] 고닉파라고해서 하나 파긴팠는데 [184] 그림겆갤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4 28240 115
15423 콱붕이의 류딸 선발경기 직관후기 [126] 늒네(172.58) 09.23 25828 312
15422 어머니가 만들어주신 셔츠 완성작 [551] 백갤럼(218.50) 09.23 60188 1325
15421 스압) 그래픽카드 냉납 현상 자가수리 후기 [726] ㅇㅇ(218.154) 09.21 89109 2129
15420 판타지 한컷 낙서 -1- [510] A.Shipwrigh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0 68226 1144
15419 대기열 동안 요리숙련을 올려보자 2탄 맥주로 양념한 돼지갈비 [282] 요리의대가(118.45) 09.20 57387 678
15418 후쿠시마 원전에서 차박했다가 너무 불편해서 캠프용품 11만원으로 맞춤 [2015] ㅇㅇ(122.249) 09.19 94468 653
15417 [스압] 은하수들 외 다수 [250] 읭읭이(58.228) 09.19 23608 236
15416 에버초즌 대회 후기 및 사진 [157] GilotinX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30195 324
15415 (지도추가, 정리해서 재업) 7월 북알프스-오모테긴자 혼자 다녀옴 [123] ㅍㅍ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14040 118
15414 [팬아트] 한달간 그린 히어로 팬아트들 외 [159] 으육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7 26642 249
15413 이로치 불켜미 클레이 만들었어요 + 최근 만든 포켓몬 클레이 요약! [281] Tapcla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7 20082 282
15412 6일간의 물질사진 (초스압 주의) [194] FallOu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6 47848 395
15411 190915 이기대->해운대 횡단 바다수영 후기 [232] 자식농사(1.176) 09.16 22062 208
15410 [스압] 지우와 피카츄를 만들었습니다. 외 다수 [534] 가마도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4 99043 1652
15409 낙타의 혹 [553] ㅁㄴㄹㅇ(61.76) 09.13 61276 748
15408 첫 디오라마 완성 외 [163] 사베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2 45700 386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개념글 []

/

    이슈줌NEW

    1/6

    뉴스NEW

    1/3

    힛(HIT)NEW

    그때 그 힛

    1/3

    초개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