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HIT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스압)시베리아 횡단열차 탑승기(完)

뒷북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0.06.19 10:34:30
조회 77608 추천 310 댓글 323

원래 철갤에 쓰다가 일도 바쁘고 관심도 많이 못받아서

까먹었다가 다시 쓸라고 맘먹었을때는 이미 철갤이 뒤짐 삼고빔

철갤이 예토전생할때까지 기다릴라다가 도저히 그럴것같지 않아서

여기다 재연재합니다

하루에 하나씩 연재하려고 함


러시아 핵심 요약)

1. 키릴 문자(러시아어 글자) 읽는 법은 무조건 외워 가라

영어 표기? 좆까라 해라 어떤 곳에도 영어는 써 있지 않다.

2. 존나 춥다...

이르쿠츠크 기준으로 낮 최고 기온 -10C

3. 택시비가 싸다.

4. 러시아 애들이 이유없는 호의를 베풀면 경계해라.

5. 러시아 입국증은 잃어버리면 좆된다.





본편으로 들어가기 전에)

본 글은 철덕 보다는

시베리아 횡단철도를 탑승하고 싶은 여행자의

편의와 정보를 위해 작성되었습니다



본편)

1. 항공사

S7(구 시베리아 항공) 항공을 이용해

블라디보스토크까지 이동.

기내식은 주스 한 컵

에너지 바 하나 주고 끝이더라 ㅋㅋㅋ

LCC도 아닌 새끼들이 어이가 없어서 진짜

viewimage.php?id=20b2de29f7d331aa&no=24b0d769e1d32ca73ded8efa11d02831ee99512b64ee64d67099c224c40f4eb7361b101117b0d194b2f4e270fd1cbf1f866fe3dc51a0c04b161e440e1011a1d1efeaf62dc263d7514a82e232611aab5177044b54f5ea9481a759a850a3ed2ebb0d88d57c1d8dabf7

viewimage.php?id=20b2de29f7d331aa&no=24b0d769e1d32ca73ded8efa11d02831ee99512b64ee64d67099c224c40f4eb7361b101117b0d194b2f4e270fd1cbf1f866fe3dc51a0c0441e4d11074043f4d15804bd60ef463e7abfe22e26775d1c6de8c2d5fc1b0d38ba31497442fd123712f04d96d45c041eed

비행기 안에서 찍음

북한 영공을 지나간다던데 어두워서 모르겠더라

viewimage.php?id=20b2de29f7d331aa&no=24b0d769e1d32ca73ded8efa11d02831ee99512b64ee64d67099c224c40f4eb7361b101117b0d194b2f4e270fd1cbf1f866fe3dc51a0c01e104a15061514a3d12250a496f0e5ccd07100ff15f9b437ff2c7692715bf43b405d2068897fbc851bd87b7fe8df0016b1

블라디보스토크 공항

viewimage.php?id=20b2de29f7d331aa&no=24b0d769e1d32ca73ded8efa11d02831ee99512b64ee64d67099c224c40f4eb7361b101117b0d194b2f4e21d901fbe17b04dbc457c8ee42cbb983393f3a8404d60c3b8f99d15ac4872fcd8b1172177f6b99268a008286f08a44f631367accb4eff4cbf9f82336f7534

같이 간 친구의 러시아 입국 심사증의 모습

이걸 잃어버려서 둘이서 개 지랄을 다했다 ㄹㅇ...

이거 잃어버리면 일단 편안한 여행은

공중분해됐다고 보면 됨





2. 공항-시내 이동

밤 19시 30분쯤(현지 시간) 도착하는 비행기였는데

블라디보스톸역행 공항철도는 막차가 18시쯤임...

고로

viewimage.php?id=20b2de29f7d331aa&no=24b0d769e1d32ca73ded8efa11d02831ee99512b64ee64d67099c224c40f4eb7361b101117b0d194b2f4e21d901fbe17b04dbc457c8ee42cbbca62c2f1a3161816c21d9976eff30c94e6bf5173c452279a0f8aa64e887f1adeacdadb81902bb58fe842b7f0da26a069


107번 공항 버스를 이용하는 수밖에 없다

전혀 버스같지 않지만 이 나라에선 이것도 버스로 친다.

공항버스도 막차가 상당히 빨라서

아마도 20시 쯤인것으로 알고있다.

가격은 1인당 200루블에 캐리어 하나당 100루블이었나

막차를 급하게 타느라 잘 기억이 안난다

viewimage.php?id=20b2de29f7d331aa&no=24b0d769e1d32ca73ded8efa11d02831ee99512b64ee64d67099c224c40f4eb7361b101117b0d194b2f4e21d901fbe17b04dbc457c8ee42ceb9f3191a2a2144e81d20a0c9bb649d417271d0d4787714c551eedddc3dec08ddc875c4f8ca683e112055bf3af38496f1d

107번 버스의 경로

사람들이 흔히 블라디보스토크 역으로만 가는

버스로 알고 있지만 사실 중간에 정류장이 많다

viewimage.php?id=20b2de29f7d331aa&no=24b0d769e1d32ca73ded8efa11d02831ee99512b64ee64d67099c224c40f4eb7361b101117b0d194b2f4e21d901fbe17b04dbc457c8ee42cbc9d3093a1ff424da570b1776bdc51ea197c8ac13be29a47b909d26d9d2e2ac63defa15359532ba186fd250015ab758740

본인도 숙소가 저 위에 포크롭스키 어쩌구 근처여서

중간에 저기서 내렸다.

뭐라고 말해야 내려줄지 몰라서 그냥

캐리어를 존나게 뿌시럭거리면서

내리는 시늉을 했더니 세워주더라

버스 막차를 놓쳤다면 택시를 타는 수밖에 없다.

그렇지만 좆망했냐하면 그건 아닌게

위에도 써 놨듯이 러시아는 택시 요금이 굉장히 싸다

viewimage.php?id=20b2de29f7d331aa&no=24b0d769e1d32ca73ded8efa11d02831ee99512b64ee64d67099c224c40f4eb7361b101117b0d194b2f4e21d901fbe17b04dbc457c8ee42cec9a3796f4ff191f4a7b79608cb76ba5b143dd460635b771f67684779f576d9baae41e6a1f2475dc195ccb90ded4168617

약 7.5km 이상의 거리를 택시 타고 갔는데

4000원 밖에 안 나왔으니

블라디보스토크 공항에서 시내까지 약 50km

짱깨식 계산으로 약 30000원 아래의 가격으로

시내까지 택시를 타고 갈 수 있다는 결론이 나온다

(얀덱스 택시 기준)

물론 바가지 택시를 타지 않는다는 가정 하에


잡소리가 길어졌고 블라디보스토크 시내 관광은

갤 주제와 맞지 않으므로 대충 넘어감

viewimage.php?id=20b2de29f7d331aa&no=24b0d769e1d32ca73ded8efa11d02831ee99512b64ee64d67099c224c40f4eb7361b101117b0d194b2f4e270fd1cbf1f866fe3dc51a0c048124d430e161af3d10e418d52c9cf993f20fda4b1293035eda3fde7cbf0527b224873097241019daba1dca8f03f2df3a8

독수리 전망대 위에서 바라본 금각교

viewimage.php?id=20b2de29f7d331aa&no=24b0d769e1d32ca73ded8efa11d02831ee99512b64ee64d67099c224c40f4eb7361b101117b0d194b2f4e270fd1cbf1f866fe3dc51a0c044464d410e1710fdd160241bfa3f5e510727e394aaa060e54c0f611718283be7795fc1b28ddba63acb31aa7ea685201bee

독수리 전망대의 키릴 형제 동상 사진

viewimage.php?id=20b2de29f7d331aa&no=24b0d769e1d32ca73ded8efa11d02831ee99512b64ee64d67099c224c40f4eb7361b101117b0d194b2f4e270fd1cbf1f866fe3dc51a0c04f1e4944541547a0d1922d487bafc6192987296f80dc282d5edc63c67f8cc8acd22d09f3b19047265fe96a52bccd4247ba

해양 공원

딴건 몰라도 눈이 ㅈㄴ 와서 너무 힘들었다

viewimage.php?id=20b2de29f7d331aa&no=24b0d769e1d32ca73ded8efa11d02831ee99512b64ee64d67099c224c40f4eb7361b101117b0d194b2f4e21d901fbe17b04dbc457c8ee42cec9137c7fcfc1440e4db1f25873e7adc42c68c850c8e59f65769fd12ddd6bbb041c1ac6ca983c551138a8f817c59ec8c0f

내가 아는 것이 맞다면 오른쪽 길 방향이 정문이고

왼쪽 길 방향이 후문임

정문 후문 구분 개념이 없다면 ㅈㅅ

viewimage.php?id=20b2de29f7d331aa&no=24b0d769e1d32ca73ded8efa11d02831ee99512b64ee64d67099c224c40f4eb7361b101117b0d194b2f4e270fd1cbf1f866fe3dc51a0c01f134c44541241a0d15ad4b9fa56ac72dc3474abd813e44825511ec4e28f5ce4457ae761db8bf50d88cf9b00749294d2ac

후문 방향을 길 건너에서 본 모습

viewimage.php?id=20b2de29f7d331aa&no=24b0d769e1d32ca73ded8efa11d02831ee99512b64ee64d67099c224c40f4eb7361b101117b0d194b2f4e270fd1cbf1f866fe3dc51a0c045411c1a051246f3d1c2aff9931fdaf64e6edf00fe6d2ff99fe36011eadacc3b56e9f9cc8d638adde28671092e4f4e928c

가까이에서 본 모습

viewimage.php?id=20b2de29f7d331aa&no=24b0d769e1d32ca73ded8efa11d02831ee99512b64ee64d67099c224c40f4eb7361b101117b0d194b2f4e270fd1cbf1f866fe3dc51a0c04b1f1d44534047a7d1a8fe3f791fbf730776356d958ba85b5331f8dd0ce7d53d6eb7169847517fd53bd334ea83d7a234a7

후문 맞은 편에 있는 레닌 동상

이 동상 옆에 큰 마트가 하나 있는데

횡단열차 탑승전의 보급장소로 사용하면 적절하다

불닭같은 한국 컵라면도 많이 있음




정문 쪽은 안 가봐서 어떻게 생겼는지 모르겠다.

viewimage.php?id=20b2de29f7d331aa&no=24b0d769e1d32ca73ded8efa11d02831ee99512b64ee64d67099c224c40f4eb7361b101117b0d194b2f4e270fd1cbf1f866fe3dc51a0c049434b11001214f6d1a41374719c137185846497faee4be589ecde00fa398d736f1bffd9665fbfb5bc0e6ebb5a1274a7fc

후문 쪽으로 들어가면 소지품 보관소가 있는데

열차 시간보다 일찍 도착해서

주변 관광지를 둘러보고 싶은데 짐을 둘 장소가

마땅치 않은 여행자들에게 적절한 장소임.

가격은 기억 안나는데 별로 비싸진 않음.

캐리어 하나당 150루블이던가 아닌가




다음 편에서 계속

질문은 댓글에 ㅇㅇ


- 시베리아 횡단열차 탑승기(2) 열차 내부 편


일단 본인은 12월 11일 21:30분 부터 12월 14일 22시까지 

블라디보스토크->노보시비르스크 간 

시베리아 횡단철도 007편성 3등석을

이르쿠츠크까지  탔음

viewimage.php?id=20b2de29f7d331aa&no=24b0d769e1d32ca73ded8efa11d02831ee99512b64ee64d67099c224c40f4eb7361b101117b0d194b2f4e270fd1cbf1f866fe3dc51a0c018431d14534410a1d1c9b2a77eb144c9c6eb143fb5d52dac263efcef19474346b463017626fcf150f759695bf172e96325

블라디보스토크 역사 내부의 니콜라이 2세 상

아니 지들이 쏴죽였으면서 앞에 꽃은 뭐야

살아 있을때 잘해주던가 ㅅㅂ ㅋㅋㅋ

viewimage.php?id=20b2de29f7d331aa&no=24b0d769e1d32ca73ded8efa11d02831ee99512b64ee64d67099c224c40f4eb7361b101117b0d194b2f4e270fd1cbf1f866fe3dc51a0c04e121f13504414f1d15d3aecd3a0c578afc76e83ce83a8d86c12cc18dafc759a89a3316e3e018bc4147e5bce4344c44c0f

내 기차표

표를 처음 받는다면 읽는 방법을 몰라서 당황할텐데

중요한 정보만 보면 표 밑에 왼쪽부터 굵은 글씨 차례대로

007-편성번호 11-출발 날짜 12-출발 월 21:30-출발 시간

14-차량번호

굵은 글씨 밑에 줄에는 

블라디보스토크->이르쿠츠크 라고 써 있다

이래서 키릴 문자를 읽을 수 있어야 하는 것

도무지 영어 표기같은건 할 생각이 없는 새끼들이니

viewimage.php?id=20b2de29f7d331aa&no=24b0d769e1d32ca73ded8efa11d02831ee99512b64ee64d67099c224c40f4eb7361b101117b0d194b2f4e21d901fbe17b04dbc457c8ee42cb99a3394fdaf404abc16aa7a301c6feaffb908e50384013682d3a93b215c164415d3964e090751f2e10c9ae374120a69b4

사진 출처-(https://triple.guide/regions/24fe0e3e-6a62-4a45-aebc-e1ba973ab54c/attractions/7d23d66b-2a7e-4b32-ae15-1f359170f9a9)

블라디보스토크 역 승강장에는 시베리아 횡단철도 

종착역 기념비나 전시용 기관차 등의 

철덕이라면 구경할 만한 것들이 많음




하지만 본인은 일단 타서 짐을 놓고 

다시 나와서 사진을 찍으려 했지만

탑승할 때 승객들의 여권 검사를 하기 때문에 

길게 줄이 늘어서 있고 존나 추워서 밖에 다시 나가기 

귀찮기도 하고 해서 그냥 안 찍었다.






표와 여권 검사를 하고 들어와서 앉을 때 

대참사가 일어났는데 

그 들어와서 자리에 앉는 짧은 틈에 

내친구의 입국심사증이 없어져버림

이 얘기는 하려면 한트럭분량이니

나중에 번외편에서 하겠음

viewimage.php?id=20b2de29f7d331aa&no=24b0d769e1d32ca73ded8efa11d02831ee99512b64ee64d67099c224c40f4eb7361b101117b0d194b2f4e270fd1cbf1f866fe3dc51a0c04e104d14051117f2d12a6b5430e4572681f92a83d09043a494a448f43291c68a967b421e0e2c4d3da189f853db3e6815c4

기차 여행 2일차에 찍은 기관차의 모습

가슴이 웅장해진다...




아마 너희들이 제일 궁금한 것이 열차 내부일것 같음

viewimage.php?id=20b2de29f7d331aa&no=24b0d769e1d32ca73ded8efa11d02831ee99512b64ee64d67099c224c40f4eb7361b101117b0d194b2f4e270fd1cbf1f866fe3dc51a0c049444a43024446fdd1bf7137ba4e7569d9fdb199144103731048d76a93c280497fd82de7dd9104a5d305026460fd096611

3등석 복도는 일케 생겼다

왼쪽에 2층 침대 2개, 오른쪽에 2층침대 1개 해서

한 칸에 침대가 6개다

엄청 복작거린다

일행이 2명이면 1층,2층을 함께 예매하고

3명 이상이면 왼쪽 침대를 모두 예매하는게 낫다

주의사항)

실내에 먼지가 매우 많으므로 비염이 있는 사람은

약을 챙겨가던지 할 것

viewimage.php?id=20b2de29f7d331aa&no=24b0d769e1d32ca73ded8efa11d02831ee99512b64ee64d67099c224c40f4eb7361b101117b0d194b2f4e270fd1cbf1f866fe3dc51a0c01a124b40034641f7d1e54899c4cc7ebb9d8492ffd91a21b1cb63bf13c06db740f61c7e4eb935f97b6eaf25280d4c346779

내 자리

침대 밑에는 가방을 넣을 수 있는 공간이 있다.

내 캐리어가 정확히 몇인친지는 모르겠지만

아슬아슬하게 들어갔으니까 

너무 큰 캐리어는 들고 타지 말 것을 추천.

내 친구는 2층을 썼고 맞은편자리에는 ‘이고르’라는 

러시아 군인이 탔다.

사이의 테이블은 나랑 이고르가 같이 썼고

낮에는 내 친구랑 나랑 1층에 같이 앉아서 놀았다.
(2층은 천장에 가까와서 못 앉음)

침구류는 처음 탈때 매트리스, 시트, 수건등이 

비닐 봉지에 싸여있다

밤에는 깔고 자고 낮에는 깔던 접던 니 맘대로 하면 된다

viewimage.php?id=20b2de29f7d331aa&no=24b0d769e1d32ca73ded8efa11d02831ee99512b64ee64d67099c224c40f4eb7361b101117b0d194b2f4e270fd1cbf1f866fe3dc51a0c04c171b41521515f0d1866de70d56a8ec5e6fc705a5a5f167fd3b4efd18d07ec21376360c355c0351d874ed7988d3949ae4

정보 전광판

초록색으로 적힌 저 글씨는 ‘뚜알롓’ 즉 화장실

녹색이면 사용 가능이라는 뜻이다

왼쪽 아래의 Вагон은 바곤이라고 읽히는데 

14호 차라는 뜻이다.

viewimage.php?id=20b2de29f7d331aa&no=24b0d769e1d32ca73ded8efa11d02831ee99512b64ee64d67099c224c40f4eb7361b101117b0d194b2f4e270fd1cbf1f866fe3dc51a0c01e43181a01151ba4d1bba588d9c83ddd299215db84c2f911fa2ef820ad904014ce3629bb57cffbe98dae6f5deb8a8d74e6

무료 온수기

열차 내 화장실 다음으로 핫플

차나 커피, 도시락 라면을 끓여먹을 때 씀

viewimage.php?id=20b2de29f7d331aa&no=24b0d769e1d32ca73ded8efa11d02831ee99512b64ee64d67099c224c40f4eb7361b101117b0d194b2f4e270fd1cbf1f866fe3dc51a0c049444e110f4416fdd164484d3993e5bc56789c06d9c4b2aba241ba07c03f11c2358989b335ab63b36bc3fb36e22929fde2

2등석 복도

여기부턴 사람 사는곳 같다

4인실이고 객실에 문도 달려 있다.

참고로 우리칸 차장은 짜리몽땅하고 성격도 안 좋은

아줌마였는데 2등석 차장은 

러시아 철도청이 장사 좀 할 줄 아는지

금발에 양갈래머리한 커여운 누나였음 

물론 성격은 좋지 않다....

viewimage.php?id=20b2de29f7d331aa&no=24b0d769e1d32ca73ded8efa11d02831ee99512b64ee64d67099c224c40f4eb7361b101117b0d194b2f4e270fd1cbf1f866fe3dc51a0c044144b14524441a7d19634c48e1970a39e0ae320905b22d04597c41dbc52f3a95548958fafe99ade98b860153a3a4c8771

1등석 복도

귀족들만 타는 곳

2인실이다

부속 시설로 샤워실이 있는데

1등석 승객이 아니더라도 돈만 내면 쓸 수 있다.

근데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나같으면

그 비싼돈내고 횡단열차 1등석 타느니

걍 비행기 타고 만다

viewimage.php?id=20b2de29f7d331aa&no=24b0d769e1d32ca73ded8efa11d02831ee99512b64ee64d67099c224c40f4eb7361b101117b0d194b2f4e270fd1cbf1f866fe3dc51a0c04d451f11064743a4d11e5266e79485a44da1270322182a614708ef4f4669b2107d8019dc36e232a989058002d2b5fa9b44

viewimage.php?id=20b2de29f7d331aa&no=24b0d769e1d32ca73ded8efa11d02831ee99512b64ee64d67099c224c40f4eb7361b101117b0d194b2f4e270fd1cbf1f866fe3dc51a0c01e451d14524246a1d1e9d6ff1c6bc020c483025d0a9e0f68f7e69ccbca9a00319ba93e78c41d5f3e97628c0f7e764d4a60

샤워실의 모습

가격은 150루블(아마도, 잘 기억 안남)

따뜻한 물도 잘 나오고 수압도 씻을 수는 있는정도

자신이 70시간 동안 안 씻을 자신이 없는 사람은

들러도 나쁘지 않을 듯하다

viewimage.php?id=20b2de29f7d331aa&no=24b0d769e1d32ca73ded8efa11d02831ee99512b64ee64d67099c224c40f4eb7361b101117b0d194b2f4e270fd1cbf1f866fe3dc51a0c04f464c4353461aa3d1b2b37ab733d11c481ef9c7879522ed9285e2e8f6975fb6d66eb0ab465fecd2d10ea7fa17dadb5689

식당칸에서 시킨 샌드위치, 샐러드 그리고 맥주

맛은 다 괜찮았지만 가격이 고작 저거 시켰는데 

한국돈으로 2만원이 넘게 나왔다는게 제정신이 아닌 곳이다

그냥 딱 한번쯤 호기심 풀이용으로 가볼만한 곳

viewimage.php?id=20b2de29f7d331aa&no=24b0d769e1d32ca73ded8efa11d02831ee99512b64ee64d67099c224c40f4eb7361b101117b0d194b2f4e270fd1cbf1f866fe3dc51a0c01d461712034d11fdd138a5c78bf48dabc65836ce12cfe95045cd4df1b9efabf56e6b9e601f60bdac903f752e304d664653

메뉴판

제정신이 아닌 가격의 메뉴들밖에 없다

+모갤 추가 내용)  플러그는 어케 있나요? 

하고 궁금할 친구들이 많을텐데

열차마다 모두 랜덤이다

어떤 사람의 후기를 보면 객차 당 두세개

다른 사람은 객차에 아예 없고 차장실에만 있다하고

뭐 암튼 씹 복불복임

내가 탔던차에는 3등석도 자리마다 하나씩 있었음




다음 편에 계속...


댓글에 질문 받습니다



- 시베리아 횡단열차 탑승기(3) 정차역上편

- 시베리아 횡단열차 탑승기(4) 정차역 下편

- 시베리아 횡단열차 탑승기(5) 열차 내 생활편

- 시베리아 횡단열차 탑승기(完) 핵심꿀팁+이르쿠츠크 편




출처: 모노레일 갤러리 [원본보기]

추천 비추천

310

고정닉 117

29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이슈 월간디시 8월호 : 반갑다 논란아 운영자 20/07/31 - -
공지 2013년 1월 1일부터 힛갤에 선정되신 분들께 기념품을 드립니다. [276] 운영자 13.01.11 522752 363
공지 힛갤에 등록된 게시물은 방송에 함께 노출될 수 있습니다. [418/1] 운영자 10.05.18 457924 131
15932 8월1일, 귤 디저트카페 물갤점을 오픈합니다. [625] キセキヒカル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3 22343 561
15931 (스압)포켓몬스터 DS 맵, 음악을 직접 만들어봤다 [271] 투타임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3 27546 413
15930 ( 념글요청 ) 3달간 빌드한 커수 과정(커수하실 분은 꼭 봐주세요) [806] 흔한전업투자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1 47950 385
15929 (사진많음)김해시 본시가지 다만들었다 [442] ㅇㅇ(114.201) 07.31 38978 350
15928 DIY텔레 제작기 [212] ㅇㅇ(58.126) 07.31 21577 106
15927 아이유씨 그려봤습니다.(스크래치) [616] bittersweet(115.91) 07.30 62621 1192
15926 꼬창 펀 데이트립 후기. (사진, 스압 주의) [195] FallOu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30 24652 143
15925 데스티니2-타이탄 코스프레 해봤습니다.(Team The Hand) [489] 불량한판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9 29569 268
15924 단편 : 나는 외계인.... [1248] GeunPain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9 82780 1536
15923 종이토이) SD 풀메탈패닉 완성했어요~ [239] 개나리꽃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8 18851 199
15922 스압) 미니어처 디퓨저 디퓨저 제작기 [285] Gomeis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8 29903 350
15921 20.7.25 용마산 노을 야경 사진 + 타임랩스 [195] 스앟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7 16976 202
15920 [스압]기긱긱기긱ㄱ끾ㄲㄱ기계소녀 그림 tmi [585] OHoo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7 39247 722
15919 중붕이 어제 만든거 자랑.....jpg [835/1] 피자구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5 105723 939
15918 경의중앙선을 뛰어서 정ㅋ벅ㅋ해봄 [498] -_-ㅋ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71214 718
15917 무페토지바 디오라마 완성했습니다요 [374] 취미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29568 458
15916 씹데이터)발철권 후기.gif [393] 네간리얼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54816 579
15915 [스압] 태연이 why마카롱 만들었다. [309] 르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42963 439
15914 끄아악의 진상손님이 싫은만화 [899] 끄아악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84897 1408
15913 네오홍콩 그동안 진행한 작업(※ 이미지 스압 주의) [272] 검은여우(183.102) 07.22 34640 242
15912 지리산 천왕봉 운해 [302] 고정닉산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1 26026 538
15910 비둘기아줌마의 참새와의 20일 [668] 조류성애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1 57509 1010
15909 형들 이런것도 좋아애?? [428] 고폭파편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54614 744
15907 [스압] 탱크로봇종이모형 [304] mmmmm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22814 302
15906 7월의 보현산 천문대 (NEOWISE 혜성, 바이크) [368] NRN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8 30178 586
15905 오전에 77키로 뺀 파린이입니다 [1125/1] 가부리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7 102308 1563
15904 원목으로 DIY 수채화 팔레트 만들어봄 (움짤용량주의) [240] 뚜벅쵸o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7 32977 462
15903 워해머 터미네이터 채플린 코스프레 해봤습니다 (Team The Hand) [326] 불량한판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6 31777 424
15902 [아라아라] 아즈사 눈나의 그것을 만들었다.jpg [628] 간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6 51692 1160
15901 [스압] 인근 중학교 교장님 FLEX 썰 [1060/1] 술덬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5 105627 308
15898 [스압] 낚창의 2020년 낚시 이야기 1편 [360] YouGa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5 37938 294
15897 횟집어항 근황보고가라 [526] yokacol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4 88867 1160
15896 [스압] 새로 디자인한 두산 엠블럼, 유니폼...jpg.mov [401] 주모FC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4 32139 229
15895 여고생들이 개미까페가는 .manhwa (단편,스압) [775] 건전몽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3 79237 1034
15894 울어라! 지옥참마도! - Carslayer 제작기 [590] 김인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3 57125 1568
15893 [스압]찍은 사진으로 사이버펑크 게임 로고 넣어보기.jpg [734] 텐노마스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1 72713 897
15892 승강기썰-퓨즈를 구리선으로 만들다 x된놈.Manhwa [1014] 승강기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0 72532 1052
15891 [스압] 평범한 가정식 저녁밥상 (6월) [606] Nitro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0 55056 386
15890 (사진, 스압) 3D 펜으로 흰 수염을 만들었습니다. [380] 이안(119.196) 07.09 51259 409
15889 [스압] 구미호 여고생 만화(완) [796] TEXU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9 104334 479
15888 [스압] 신비로운 여름철새 파랑새 관찰기 [275] 프로는운에맡기지않는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8 26972 544
15887 걸어서 2호선 한바퀴 돌았다. [926] 대깨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8 79078 875
15886 공군에서 만화 그렸던.Manhwa [1098] 공성폭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109647 1155
15885 구글에서 입사 제의 받은 포트폴리오 [1439] webcm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145981 2142
15884 (스압) 디맥콘 정관장 에디션 완성 및 제작 방법 TIP [209] ㅇㅇ(122.36) 07.06 32844 183
15882 [스압] 포켓몬스터 카레 만들어봤다 왕구리 그린 그린 커리 [316] 맛찐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6 36004 396
15881 [스압] 제과공장의 알박기 [328] 엔젤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4 87940 264
15879 [약스압] 붓펜 낙서 모음 [409] 삶은오징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3 43782 448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이슈줌NEW

1/6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