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HIT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장문) 보일러 안켜고 겨울보낸 후기 (3년간의 기록)

ㅇㅇ(59.15) 2021.03.05 10:42:55
조회 138366 추천 1,195 댓글 801

예전에 4평 원룸 중간층 중간방 살때는


여름에 덥지 않고 (북향이라 더 그랬던듯)

에어컨 잠깐 켜도 시원하고, 꺼도 시원함이 계속 유지 됐었음


viewimage.php?id=3fb2df2b&no=24b0d769e1d32ca73dec83fa11d028313e457d3f472465ed713dd2021f912a44362bb7ca55165a3dc49cc663a7fb744987657270568d5d5dc7c77207462de0


겨울엔 주위에서 난방을 하면 내방은 보일러 안켜도 따뜻해서

추위, 가스비 이런거 신경 안쓰고 살았음



그 뒤로 지금 사는곳은 5.5평 원룸인데

탑층 끝방이라 3면이 외벽에 노출되어 있음 (준 옥탑방 수준)


viewimage.php?id=3fb2df2b&no=24b0d769e1d32ca73dec83fa11d028313e457d3f472465ed713dd2021f912a44362bb7ca55165a3dc49cc663a7fb7449876572245c845e5897c17007462de0


여름에 조온나 덥고 (에어켠 켤때만 시원하고 끄면 곧바로 찜통됨. 에어컨 하루 20시간씩 돌림)


겨울엔 확실히 더 춥고 우풍이 심했음

* 우풍(외풍) 이라고하면 창문 틈사이로 찬바람이 들어오는거 생각하는데, 벽이 차가워서 한기가 넘어오는것도 포함되고 보통 이경우가 훨씬더 많음


개인적 사정으로 많은 시간을 집에서 시간을 보내는데

다른건 아껴도 냉방/난방은 아끼지 않고 펑펑돌리는 편이라


여기로 이사온 2017년 겨울에

보일러를 고온으로 겨울내내 풀타임 돌린결과


viewimage.php?id=3fb2df2b&no=24b0d769e1d32ca73dec83fa11d028313e457d3f472465ed713dd2021f912a44362bb7ca55165a3dc49cc663a7fb7449876572735cda0554c29176075c33e0


가스비가 9만원 까지 나옴ㄷㄷ (옥탑의 위엄)

따뜻했으면 됐지뭐.. 근데,

그렇게 돌려도 바닥만 뜨겁고 공기는 차가워서


매일 새벽에 코끝이 시려서 잠깨고

컴퓨터할때 손시렵고


개씨발 생각해 보니까 존나 열받데?

9만원어치 난방이 헛짓거리 같은 느낌


뭔가 대책을 세워야 겠다는 생각은 들었음



ㅡ 그리고 2018년 11월이 됨 ㅡ


룸갤에서 겨울대비 난방용품 글이 올라오는데


우풍에는 난방텐트가 좋다는 얘기가 많았음 +전기장판 하면 개꿀 조합이라고


그래서 난방텐트를 샀는데


viewimage.php?id=3fb2df2b&no=24b0d769e1d32ca73dec83fa11d028313e457d3f472465ed713dd2021f912a44362bb7ca55165a3dc49cc663a7fb74498765722c5b8f0b0ac2c624075c33e0


첨엔 그냥 동심으로 돌아가서 그안에 들어가서 자는거 자체가 재밌었음ㅋ

근데 방이 추워도 난방텐트 안은 우풍도 없고 아늑해서 개꿀잠 잤음

무능력한 보일러 새끼야 보고 있냐?


그리고 전기요(덮고 잘수있는거 샀음)도 써봤는데

밤새 이불에서 온기가 나오는데 조온나 따듯하고 기분좋더라

개씨발 무능력한 보일러 새끼야 보고 있냐고?


그래서

11월 한달동안 보일러 안켜고 살아봤는데 충분히 할만 했음


12월부터는 보일러켜고 일상으로 돌아가려 했는데


문득

우리 건물은 각 층에 보일러가 1대있고 같은층의 7세대가 나눠 쓰는데

이게 사용량 만큼 요금정산이 제대로 되는지 의문이 들었음

단순히 1/N 하는거면 아껴쓸 이유가 없잖아?

근데 우리건물이 가스요금은 두달뒤에 정산됨..

이걸 확인 해 보고싶었고


추가로

내가 똘끼가 있고 괴짜라서

보일러 안켜고 잠깐 지내본것 말고

겨울 통째로 지내본것 이라는 타이틀을 만들어 보고 싶었음ㅋ (미친ㅋ)


그래서 2018년 겨울은 보일러 없이 지내보기로 했음


(난방텐트+전기요 써서) 잘때는 괜찮았는데

낮에 일상생활 하는게 힘들었음

집 안에서 양말신고 파카입고 장갑끼고 넥워머하고 귀덮개 하고 있어도 추웠음


개같이 추웠던 2018년 12월 20일 ~ 1월 15일 사이는

내 방이 냉동창고 같아서 너무 고통스러웠고

이게 뭐하는 짓이지 포기할까 현타도 존나 왔지만

똘끼로 버텨봄


1월이 되고, 지난 11월분 가스요금이 나왔는데


viewimage.php?id=3fb2df2b&no=24b0d769e1d32ca73dec83fa11d028313e457d3f472465ed713dd2021f912a44362bb7ca55165a3dc49cc663a7fb7449876572235fda5a5accc723075c33e0


이거 보자마자 존나 크게 웃엇음ㅋㅋㅋ


1500원ㅋㅋㅋㅋㅋ


가스 사용량만큼 정확하게 정산한다는것도 확인됨ㅋ


그 뒤로 12월, 1월분도


viewimage.php?id=3fb2df2b&no=24b0d769e1d32ca73dec83fa11d028313e457d3f472465ed713dd2021f912a44362bb7ca55165a3dc49cc663a7fb744987657220578d090a95c37b075c33e0


가스비 나올때마다 존나 웃었음ㅋㅋㅋ


(샤워자주하는) 여름보다 더 적게 나옴ㅋㅋㅋ


보일러 안켜고 겨울 지내본 후기?

미친 또라이짓이고

다시는, 절대로, 하고싶지 않음ㅋㅋㅋ



ㅡ 그리고 2019년 겨울 ㅡ


보일러 펑펑 돌리고 살아본 경험 + 안켜고 살아본 경험을

적절히 조합해서 계획 해 본게


실내에선 수면양말, 히트텍 입고 생활 (히트텍이 얇아서 보온성이 딱 적당하고 활동성도 너무 편해서 이거 맛들이면 다른 잠옷 실내복 같은거 못입겠더라)

잘때는 난방텐트 활용 (전기요까지는 필요없더라)

보일러 적절히 가동 -> 이게 관건인데


난방비를 효율적으로 사용하려면

-> 끄지말고 온도를 유지하는게 낫다

-> 안쓸땐 끄는게 낫다

의견이 많은데


내생각에

그 기준이 6시간이라고 생각되서 (잘때, 외출 등)

보일러를 계획적으로 가동하면서 살아봄


viewimage.php?id=3fb2df2b&no=24b0d769e1d32ca73dec83fa11d028313e457d3f472465ed713dd2021f912a44362bb7ca55165a3dc49cc663a7fb7449876572770d8d5e59c2c874075c33e0


(한겨울, 백수 기준)


아침에 한번, 오후에 한번, 하루 두번 돌렸음

온도 및 가동시간은 그날 추위에 따라 다르게 함


가스비?


viewimage.php?id=3fb2df2b&no=24b0d769e1d32ca73dec83fa11d028313e457d3f472465ed713dd2021f912a44362bb7ca55165a3dc49cc663a7fb7449876572205bdd5d5ec0c07b075c33e0


나름 긍정적인 결론에 도달했다고 생각함


적당히 방한용품 활용하고

적당히 따뜻하고

적당히 가스비 절약하고


ㅡ 이번 2020년 겨울도 저런식으로 보냈는데


12월, 1월 가스비도 계속 2만5천원씩 나옴

규칙적으로 돌리니까 가스비도 계속 똑같이 나오더라ㅋ

요즘엔 추운날만 잠깐 돌림


아참 우풍 좀 잡아 보려고 문풍지로 창문틈새 메꾸고 방품비닐도 덮어봤는데


viewimage.php?id=3fb2df2b&no=24b0d769e1d32ca73dec83fa11d028313e457d3f472465ed713dd2021f912a44362bb7ca55165a3dc49cc663a7fb7449876572775a8b595b91c073075c33e0


(내방 아니고 비슷해보이는 사진 퍼온거임)


큰 효과는 없었음

처음 말했듯이 창문보다 벽 통해서 차가운 온도가 전달되는거라 옥탑외풍은 답없음



결론 1. (준)옥탑방에서 보일러 가동시간에 따른 가스요금은

풀타임 돌리면 : 8만원

아예 안돌리면 : 2천원

전략적으로 돌리면 : 2만5천원


결론 2.

가스비는 방한용품 적절히 활용하고 생활패턴에 맞게 가동시간을 조절하면 효율적


결론 3. 옥탑방은 겨울에 춥고 특히 여름엔 찜통이다


viewimage.php?id=3fb2df2b&no=24b0d769e1d32ca73dec83fa11d028313e457d3f472465ed713dd2021f912a44362bb7ca55165a3dc49cc663a7fb7449876572265f8f5d54ccc424075c33e0


8월에 에어컨 풀타임으로 돌려서 전기요금 5만원 넘게 나옴ㅋ


내가 가스비를 아끼게 된건

외풍땜에 보일러가 제 역할을 못하기때문이지

돌린만큼 따듯하면 저렇게 안함



덥고 추운데 왜 이사 안가냐고?

내가 살기에 건물 위치가 좋고 (상권 + 주변 접근성)

건물 관리가 잘됨. 문제 생기면 관리아저씨가 바로바로 적극적으로 해결해줌


끝.




출처: ROOM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1,195

고정닉 321

95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공지 2013년 1월 1일부터 힛갤에 선정되신 분들께 기념품을 드립니다. [375] 운영자 13.01.11 543806 429
공지 힛갤에 등록된 게시물은 방송에 함께 노출될 수 있습니다. [536/1] 운영자 10.05.18 465453 184
16338 반사망한 킥보드 도라에몽 킥보드로 만들어보자 [102] 우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47 2506 70
16337 데스페라도<단편> [292] 이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49 11535 271
16336 [약혐] 세이그로 여고생쟝들의 추억의 길거리음식 [473] 까나디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39849 430
16335 인붕이 취미 [668] 말녹용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46373 1256
16334 [스압] 4월 10일 부산 북부 빙상센터, 합천 대암산 은하수 [252] SoSo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17222 227
16333 [살아남기 시리즈] 레오를 아십니까? [2148] 제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67860 3712
16332 시붕이 서울 용산구, 영등포구 완성 [646] 폰카조아용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0 71757 1172
16331 싱글벙글 비트코인갤러리 [868/1] ㅇㅇ(211.200) 04.09 216834 3041
16329 전자화폐 갤러리 훈훈미담 정리 [680] 글평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8 113530 1944
16328 [스압] 야한 여자아이 만화.MANHWA [1638/1] 군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8 227470 3466
16327 단편: 눈 오는 극한직업 [460] 먀먀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7 55927 763
16326 안녕 친구들 ! 바프 찍고 왔오!!! [4962] 송우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7 316889 7253
16325 고질라VS콩 후기 만화 [459] 갈로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6 76618 868
16324 [스압] 배달머신과 함께한 1년 [333] Denve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6 48385 283
16323 (공포) 언노운포비아 2화 + 3화 방울할멈 (1부,2부) [363] 헛소리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5 48101 225
16322 (스압)그림그린지 한 1년 정리(ㄹㅇ찐퉁 노베이스) [1064] 스프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5 117564 1478
16320 여고생 2명이 편의점에서 술 사는 만화.manhwa [873] 뻘애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2 180434 1860
16319 (초씹스압) 특수차량 스케치 또 올려본다. 살았냐고 물어보길래 [525] 필붕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2 49784 898
16317 배트맨 스톱모션 다 만들었음 [534] 아마추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1 44066 963
16316 나젓공) 그 샷건-23 [스압] [356] 군용대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1 44126 574
16315 존나 어이없는 저작권 분쟁사건 .manhwa [609] ㅇㅇ(223.39) 03.31 129107 1515
16314 [스압] 이상하게 찍는것들 [763] ALESSI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1 89918 930
16313 북두 신의 눈 만들어 본 썰 푼다 [516] 얼빠진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30 52116 584
16312 (홈부루) 곰치와 함꼐 포터를 만들어보자 [227] 곰치와함께춤을(61.79) 03.30 28732 176
16311 백수가 이모한테 털리는 만화. [1255] 블랙벗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29 139786 1464
16310 브레이브걸스를 좋아했던 군인.manhwa [728] ㅇㅇ(121.174) 03.29 112900 2061
16309 집에서 만든 바바리안 소냐 (스압주의) [561] 스머프부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27 79241 778
16308 동팔이 메인보드 사기사건 완전 종결 [1286] 샴또샴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26 128342 2823
16307 념글간 닭곰탕 게이 후기 올린다...jpg [944] 좆식이(223.62) 03.26 167036 3444
16306 나의 군대 이야기 ( 장금이 제보썰 ) [506] mask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25 117458 578
16305 오타쿠가 미용실 가서 머리 자르는 만화.MANHWA [951/1] 군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25 150503 3484
16304 스압)유나 3D 넨도로이드 제작기 [731] Rosu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24 67955 649
16303 군대 가고싶은 만화.manhwa [1093] 쫑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24 123635 2554
16302 나의 문어 선생님을 보고 [511] 돈경학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23 89034 767
16301 [스압] 빛과 어둠: 여의도편 외 1편 [513] ㅇㅇ(121.142) 03.23 65518 417
16300 K5에서 강제 차박을 하는 이유...... [1170/2] livingsta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22 120043 1479
16299 이타샤 솦붕이 새로운거 해봤음 [851] 모오오오닝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22 56842 725
16298 군대에서 선후임들에게 그려줫던 활동복 그림들 [1721] ㅇㅇ(125.181) 03.20 152702 3449
16297 신호위반 김여사한테 90km로 받혔다 ㅅㅂ [2363] ㅇㅇ(112.170) 03.19 201701 2272
16296 남극의 비밀 충격적인 펭귄의 사생활.jpg [95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19 170186 733
16295 메디블록 호재 떳다 [689] ㅇㅇ(223.62) 03.18 148772 1954
16293 군대에서 만든 토이(3) [873] Leo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18 61843 1615
16292 [스압] 내게 게임은 살인이다 -45(完)- (별것 아닌 이야기) [692] 우왕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17 95220 410
16291 스압) 맨땅에서 키보드 만드는 제작기 [454] MC유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17 73763 791
16290 좃소뺑이 인생이 3대 400을 들게 된 이야기. [1024] 천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16 117782 1849
16289 [스압] 아빠가 죽었다. - 完 - [1746] ㅁㅁ(223.38) 03.16 109052 2266
16288 manhwa.백수의 의식의 흐름 만화 [1017] 마바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15 137071 1461
16286 이명박 대통령께 받은 편지 왔다.. [5753] ㅇㅇ(211.206) 03.13 217248 7568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