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HIT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완성! 카밀라 바누브 1/3 구체관절인형 (50장)앱에서 작성

RedLeg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06.27 15:45:16
조회 43418 추천 348 댓글 434



지난번에 몸뚱이까지 완성을 했었지?

이번에는 그 몸을 가려줄 우아한 천조각들을 만들어 왔다.

카밀라 바누브는 천조각을 그리 많이 걸치고 있지 않아

비교적 쉽게 만들 수 있었다.

크기가 크다는 것도 한몫 했다.





3fb8c32fffd711ab6fb8d38a4683746f7dcb92c78e5f58c079f952012f76074c3c5ca9cb0895cdb63cfa64f0fe

옷의 넓은 부분은 내사랑 싱거 1409 프로미스 쟝이 박아주었다.

덕분에 많은 부분의 시간을 단축할 수 있었다.


7fed8274b5846af451ee83e44781727377b266447c155d260a9fd189ae9177cc

순식간에! 뚝딱!


3fb8c32fffd711ab6fb8d38a4483746f35108b8fe654334f82bf6cd28581ca16c88ce006a659f6f046f3b1f4a4


엥?

3fb8c32fffd711ab6fb8d38a4583746f628ec13df79d7172d566c9584d542a62029bfa900e3700b46d3399f96a


ㅅㅂ....

실패는 성공의 어머니라고 했던가...


3fb8c32fffd711ab6fb8d38a4283746ffdab742d4e10dcf55230d7368b9d72952d49c1be8f1233c43ef3c7a99c


다시 완성.



3fb8c32fffd711ab6fb8d38a4383746fc28357162db935aee2b447f5dd5682c22bda20a3d6cb5ce48fe2c64db2


다림질을 하고 위치에 걸쳐본다.

적절한 듯.

상의도 빠르게 만들어서 결합 했는데,

어째서인지 상의 만드는 사진이랑 치마 만드는 사진이 없어..ㅋㅋ


3fb8c32fffd711ab6fb8d38a4083746f73693531c953e7481d797b9af5acd4b3b94051906d257995eb5a422206

상의는 그래도 단추박는 사진이 있다.

가끔씩 빛을 보는 단추 박이 세트.




3fb8c32fffd711ab6fb8d38a4183746f6347012e87b4452480b169886e8aa3143f1fa220aa7a3538b0fedd4547

상의 완성!


치마는 저 아래에 찍힌 머리띠같은거에 빙 둘러 붙이고,

허리의 금색 링에 연결한다.


3fb8c32fffd711ab6fb8d38a4e83746fc7da9982067bccdffecd52c6f8a776e5b2ffc93b045dfa0ba24ac14600


이렇게 치마와 상의를 무난하게 완성.


여기까지는 매우 쉬웠다.

3fb8c32fffd711ab6fb8d38a4f83746ffa0e5fabcc52ec4a4b8ae11f6647cec2c8cea3353eac1e3b833800b638

이제 장갑과 신발인데...

장갑의 경우 지금 사진의 손목에 있는 링과 연결되어야 하고,

신발(부츠) 의 경우 무릎의 장식에 연결해야 한다.



3fb8c32fffd711ab6fb8d38a4781766d4f6342d4c1b211f306e12023ed1e85ed08b8a9ec41d7ea800f77ad4c6e87


먼저 장갑.

위생장갑 스타일로 시작.


3fb8c32fffd711ab6fb8d38a4780766db025d80ce9b42b280db387d12d0e835b92af8be8a55e6528449d6c651791


오... 꽤 이쁘게 맞네...?

7fed8274b5846af551ee80e44081757323e9ca1bbfeffc260502a53815dda147


음....



3fb8c32fffd711ab6fb8d38a4782766de7e49e499e254d57d7fc51d2e425c396a9b6c6348515b0c8baa3fd04c4ba


실패.

시접이 너무 적어 뒤집다 올 다 터짐.

본드로 고정해 보았으나 역시 망.

다른 방법을 시도해 본다.



3fb8c32fffd711ab6fb8d38a4785766db3680ac83280df333966dde2ce62acb50019a445b2603fdb931a15ceaa75


충분한 시접을 확보하기 위한 손가락 따로 만들기.


3fb8c32fffd711ab6fb8d38a4784766d5e6cf23da7c995b9600d4418dcf3b38ebf072d8b978e8a5e0ab8cb00ee1e

제법... 그럴싸 하다...?


7fed8274b5846af551ee8fe642857d73f1651c6f210e621bbbcebbd6ce28e699

오오....?




3fb8c32fffd711ab6fb8d38a4786766d8e795e504a9803cabbff59b677dc6d8b9eaaa0a03ac986e9ab5f0f185769


???????

뭔가 아니다....



0c9eef1db7826af43ee984e35b8070692ceb22d438298446ad18b0047b8e6b69278a262c



결국 인터넷에 장갑 패턴을 검색.

2002년에 루나 라는 분이 만든 간단해 보이면서도 확실해 보이는 장갑 패턴이었다.

네이버 블로그에 떡하니 올라와 있었는데, 일본분 패턴인가본데...

누군지는 모르겠지만 감사합니다...ㅠㅠ


3fb8c32fffd711ab6fb8d38a4788766d4f5ba49cfc4a43a8637fd3243e3f0eefa3df288e5526074ac31f66e7ffff


해당 패턴은 진짜 사람용 장갑 패턴인지라,

팍 축소해서 사용했다.

3fb8c32fffd711ab6fb8d38a4481766d0a205b4f760bb0c4f1bb5fb2914bf8b77aba86b7a27e3f31ef81a966d19a

그래... 이거지....

3fb8c32fffd711ab6fb8d38a4480766de22c393f752e2d7d23dc8650f1e9022f839a6b95c743025f1b6e3b97ee06


드디어 장갑이 장갑다워진 것이다...

이제는 아저씨/아줌마일 루나씨, 감사합니다.


3fb8c32fffd711ab6fb8d38a4483766d36089b7677af1be96583cecb40f3608f768e6204b538381788387fbd8630


패턴이 검증되었으니 빠르게 나머지 한쪽도 완성한다.

저 손가락 부분은 죄다 손바느질이라 시간이 오래 걸렸다.



3fb8c32fffd711ab6fb8d38a4482766d8d6c6a178a2ab46bacdd4e3c9f4d9324d075638e07555ecacdea8cba134d


반대쪽도 착용.

3fb8c32fffd711ab6fb8d38a4485766dcdc9a4f207b04d7a99d643e40bce13c17200f62bf2143dc1752fe386e039

순간접착제를 이용해 부품과 장갑을 접착한다.



3fb8c32fffd711ab6fb8d38a4484766d2a237a20d5499ae7bef66b613882b87e7536e2bb5cf548a1824ca3ef071a


장갑 완성!

저 장식이 진짜로 황금이었다면 주욱 미끄러졌겠지만,

가벼운 레진으로 만들어진 저 장식은

장갑의 긴 부분 덕에 자기 위치에 적절하게 머무른다.


3fb8c32fffd711ab6fb8d38a4487766d132f318e90e95027e1020541b776568d198748068a0b71291bd7db53c75f


이제 신발(부츠) 다!


1ebec223e0dc2bae61abe9e74683766d1f1562bef40c0d562cdd93735d7b65f3f85cb188cb97690fb239ea3e107f2ca2c1460d74031bfa25023e



신발의 경우 틀을 짜서 프린팅 한 상태였음에도
제작 방식에 대해 고민을 좀 했는데,

이것저것 참고하려고 찾아보던 중 저 부츠가 딱 눈에 들어왔다.

정확히는 저 부츠의 가죽이 나뉘는 라인이 말이다.

저 라인을 보자마자 어떻게 만들면 쉽고 적당히 예쁠지 감이 왔다.

고마우니까 여자친구 다음 선물은 저 부츠로 해야겠다.

여자친구가 생긴다면 말이지.


3fb8c32fffd711ab6fb8d38a4489766d8e69b8b4f43c42b5c96af9aee0534247bb815ae909e9c93b895b21cd8804


제작방법은 간단하다.

일단 원단을 원통형으로 연결한다.

3fb8c32fffd711ab6fb8d38a4488766dbaea77320326fdf2966238fd325f4c14b234647e19ded1aadbdc63e76b73


그다음 뒤집어 깐다.

3fb8c32fffd711ab6fb8d38a4581766dc08d7eb732b6284c3b536fa1bd194ff446e0c9d5b4a52b4c34f9d69b2774

그리고 깔창 부품을 집어 넣는다.


3fb8c32fffd711ab6fb8d38a4580766d6318764e349da95c5e887da609564e0e1bfa3567ba9fb5878eeff3b5f959


꺾이는 부분에 원단이 맞닿는 지점을 두고,

발끝에 위치한 원단을 접어 깔창 아랫부분에 붙인다.


3fb8c32fffd711ab6fb8d38a4583766d282b1ff64ede25c28b212d89e9414cb874da6126b5f4cb689c4be20ba61b


뒤꿈치를 적당히 당겨 뺀 뒤,

나머지 원단을 쭉쭉 당겨 접착한다.

3fb8c32fffd711ab6fb8d38a4582766de1e25b877261ba68e2c14d1a593610ae6b788d06fe2e0ee1646d14be7b17


여기에 밑창을 달면 완성!

진짜 엄청나게 간단하다.


3fb8c32fffd711ab6fb8d38a4585766d66bf66fb2a7f2f909a6cbf938161688e88ea0b699bc2a492cfedda07c53d


바로 한켤레 완성.

아비 체인 롱부츠야 고마웡~

지니 킴 씨  감사합니다.

3fb8c32fffd711ab6fb8d38a4584766d2b1e7fa02544f07a03eb6b21d9e69dd05eea977132deff9cb238d8af2c8f


밑창의 색은 열심히 고민했는데, 역시 금색이다.

왜 굳이 고민했냐면, 일러스트에는 나오지 않는 부분인데다가,

인게임 도트는 신발이 파랗게 빛남.

처음에는 발에 LED 넣을까 고민도 했다.

하지만 일러스트에는 무릎까지 오는 롱 부츠가 묘사되어 있었고...

결국 청색광을 표현할 메탈릭 블루, 무난한 검은색,
기본 컬러링 금색 중 금색으로 선택한 것.

다른색 했으면 약간 갸우뚱 했을지도 모르겠다.


3fb8c32fffd711ab6fb8d38a4586766d0d521accf6d6b479c96f5e5a5b1d14c1dc40e20ca4c6e9a7082a0eb477a1


그럼 바로 신겨보자.


3fb8c32fffd711ab6fb8d38a4589766deec9207f03b129604cfae032371f417fffcbf7e993b2735a02bd69ad947a

음...

그냥저냥 적절한듯.

약간 발목쪽이 좁았으면 라인이 예뻤을것 같은디...

뭐 됐다.

이제 완성이다!




3fb8c32fffd711ab6fb8d38a4588766d030728af5f46e59a1fa0b87a9e0d508059798eced432a4e8bc36834a3372


완성 후, 앉아있던 카밀라 바누브를 들어올리고,

세 가닥의 철사로 고정된 다리를 아래로 내렸다.

그리고 손목을 쉬기 위해 잠시 바닥에 내려놓았는데...

세상에, 카밀라 바누브는 그 육중한 무게를 버티며

그곳에 곧게 서 있었다.


그 순간, 나는 마치 신화에 나오는 조각가가 된 것만 같았다.

그가 살아난 자신의 조각상을 보며 느낀 감정이 무엇이었을지,

나는 조금 알것만 같았다.


3fb8c32fffd711ab6fb8d38a4281766d2875e2fec6e84aa01cdd256c9d2d22e80b3bb36486b7288e182f673026a2

그녀의 키는 70센티미터.

예전에 만든 실제 크기(30cm) 성체 실장석과 비교해 보면

그녀의 키가 얼마나 큰 지 알 수 있을 것이다.

비록 실장석이 앉아있긴 하지만,

실장석은 앉은키와 선 키가 비슷한 숏다리니까.



7fed8274b5846af151ef86e14f8475022bf747fb5ebfd4d52afaa84f21ad4a1650d9b1


그녀에게 그녀의 오랜 친구, 자칼의 송곳니를 들려주었다.

이제 진짜로 완성이라는 기분.

3fb8c32fffd711ab6fb8d38a4283766d212e76b89cd5157bf6cb62c063aafa7e9b3af59660cc10db001ff8d00e0f


정말로, 정말로 거대하다.

그렇기 때문에 실제로 보면 그 박력이 장난 아니다.



7fed8274b5846af151ef86e04182777346c540e1b998c7740efed2d5545aab6b


무기를 다른 방식으로 들려 주었다.

그러나 급한 나머지 멍청하게 약한 레진으로 만든 손잡이가 휜다...


부러지진 않지만 참 거시기 한 상황.

3fb8c32fffd711ab6fb8d38a4285766db19464144cb568a974bea32c6e0ecb1d3d3eed22b921a027e684662cad67


조금 변형해서 들려주자, 모든게 완벽하다.


3fb8c32fffd711ab6fb8d38a4284766dad2a5ada1d3fa2064bdb7d69eed5a54a466277b24287f02d189ad94ba9b1


얼굴이 정말 예쁘게 나왔는데,

사진으로는 어째선지 그게 잘 드러나지 않는다.

진짜 제작 과정중 극히 일부의 사진에서만

그 예쁜 얼굴이 확실하게 보인다.



3fb8c32fffd711ab6fb8d38a4287766d6b8be1fee150a4e03dedffd41a66aee94c2cbfbac9cfa6c8d6a612a7d669

LED를 켜고.

눈동자가 조금 더 드러나기 때문에

얼굴의 인상이 그만큼 뚜렷해진다.

평소에는 속눈썹에 연한색의 눈동자가 가려져

핸드폰 카메라로 찍으면 참 아쉽게 표현된다.

3fb8c32fffd711ab6fb8d38a4286766dc8f46e34e6bb5e18a02a2bc85bf05ee4942699366ba9367b97f338eb352c


이거 원래 올해 크퀘 생일 이벤트때 완성하려고 했던건데...

그때는 사진을 예쁘게 찍어서 보내든가 해야겠다.

아니면 좀 작게 새로 만들던가.

한 절반 크기면 보관도 쉽고 적절할것 같다.

손도 고정손으로 만들어서 무기도 잘 쥐게 하고...


3fb8c32fffd711ab6fb8d38a4289766d50ea6784e8190cf00f2d885d48e736579edb24a6ada837958a4487a42a17


LED 켜고 불을 끄면 이렇게 된다.

멋짐 + 예쁨 + 무서움이 공존하는 묘한 매력.



3fb8c32fffd711ab6fb8d38a4288766d99debceb4260e59509a1c3875fafef3b1951ee96a7255b9095e38b584dea

LED 켜기 + 불 켜기 상태일때 가장 예쁜것 같다.


사진 제한 때문에 여기까지.


3fb8c32fffd711ab6fb8d38a4288766d99debceb4260e59509a3c2845eafef3b8f7f08b0b91c565920e36e13752d

끝!

그동안 봐줘서 고맙다.

- dc official App


출처: 로드컴플릿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348

고정닉 145

154

원본 첨부파일 50본문 이미지 다운로드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손절없이 오랫동안 우정 지킬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2/08/15 - -
공지 힛갤 기념품 변경 안내 - 갤로그 배지, 갤러콘 [220] 운영자 21.06.14 30144 42
공지 힛갤에 등록된 게시물은 방송에 함께 노출될 수 있습니다. [659/1] 운영자 10.05.18 486202 222
17152 [나의사진] 그 천일동안(50장 주의) [스압] [71] 12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42 5501 37
17151 조립만 10일 걸린 모하 6축 후기 [171] 하루카남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9 12603 102
17150 사랑의 크기를 재는 기계 세계관 바탕으로 한 만화 [스압] [452] Forbidden404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7 27481 313
17149 그간그린그림들(스압) [134] 개간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7 11627 140
17148 (스압) 똑딱이로 찍은 몰디브 수중사진 - 소니 알백삼 [84] 유동성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6 9476 52
17147 스압) 가면라이더 슈트 만드는 방법 [247] ㅇㅇ(182.211) 08.16 20521 432
17146 사진많음)포뮬러e 시즌8파이널 직관후기 [168] _시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5 21583 134
17145 아저씨... 원신 축제... 가봤오...... (프로상업팀 나옴ㄷㄷ) [3492] 『유동닉』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3 239721 1782
17144 일일음주 리뷰 234편 - 「와일드터키 레어브리드 라이」 리뷰 외 다수 [134] 일일음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2 17334 81
17142 싸울거면 노을사진 보고 싸워 [234] 두마리만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2 31327 252
17141 [로도스 키친 요리대회] 케오베가 좋아하는 맛있는 벌꿀쿠키를 구워보자 [스압] [247] 두번우린홍차티백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1 41891 347
17140 [스압] 역대급 폭우 이후 동네일상 [209] 설치는설치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1 53048 141
17139 남유럽 여행기(11) / 튀르키예 열기구 모음집 투척 [239] 비기뇽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0 21722 65
17138 [스압] 올해 초 생존 가방 메고 행군 해 봤던 썰 [580] Hara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0 38917 346
17137 약혐) ㅆㅂㅆㅂ큰일난 가붕이 근황이다... [83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9 128806 876
17136 폭우 때문에 나무 뽑힘.jpg [425] HANA-BI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9 79370 307
17135 성기사와 악마 이야기 [267] 핑크탱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8 35828 410
17134 (스압) 그랑 푀 화이트 에나멜 다이얼 시계 만들기 Part.2 완성. [136] watchwiki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8 13604 175
17133 고프로 사진 함부로 발로 차지마라ㅋㅋㅋ [319] 잔재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6 82035 307
17132 (스압)띠탄절 기념 긋즈 만들기 [137] ATM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5 17995 83
17131 [스압] 찐따 히키 야순이와 야붕이..manhwa (완) [741] 김말복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5 100633 1693
17130 이 책 어때? -《호밀밭의 파수꾼》[스압] [420] 70%에탄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4 31371 190
17129 최근 만든것들 [15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4 36044 138
17128 원붕이 소(xiao) 코스프레 하고 원신 축제 구경갔다 [스압] [651] 방울랑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3 51954 416
17127 [스압] 건린이 퍼건완성했다(+후기) [235] RG건담DX내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3 23602 282
17126 [치카0801] 어서오세요 물갤샵카페 캉캉미캉 디저트전에 [스압] [211] キセキヒカル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2 18194 159
17125 캠핑가서 곰한테 고기털린썰푼다 [681] 베이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2 77146 727
17124 영국 다녀온 사진 [스압] [141] 없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1 27937 213
17123 스-노우맨 .manhwa 통합본 [265] 초록사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1 33211 480
17122 아조씨....서코에서... '대형호감고닉'... 작업했오(서코후기) [2084/3] 『유동닉』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30 178154 1586
17121 [만화로 보는 우리건축이야기] 1화 왜 나무일까? [482] 하겐다즈쿠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9 34082 367
17120 7회차 백혈구 후기(서울대병원) [427] 흑인강도(220.118) 07.29 32044 454
17119 울릉도+독도 2박3일 여행 사진 올려본다 [스압][약혐] [227] 폼에포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8 22998 127
17118 (스압) 신이 역사 바꾸는.manhwa (15下) [完] [399] dev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8 34237 261
17117 아마도 농부가 될 거 같습니다. [537] 블랙벗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7 56103 734
17116 [스압] 아이슬란드 캠핑여행 마지막날 [14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7 19498 97
17115 [OMNIVUS] 마포 최민식 [176/1] ssv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6 28468 487
17114 (그림) 군복 그린거 모아봄 [197] LT.yu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6 36180 266
17113 씹스압[100일동안의 코스프레준비] 장문 데이터 주의 . [408] 아야짱_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5 47267 416
17112 응애 뱁새 관찰기 끝 [229] Smandari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5 32417 425
17111 퇴사기념 제주도 종주 1일차 [189] 금빛게이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33805 133
17110 8년동안 도트 그림체 변화 [스압] [279] 도트초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43877 636
17109 동방 프로젝트 자작 피규어 만들기 [878] 리림111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49273 1425
17108 뒷모습 [스압] [107] 이키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1 35845 112
17107 이민역전세계.manhwa [505] A18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1 67597 1562
17106 (스압) 보홀 발리카삭투어 수중필름사진 [83] 수중필름게이(121.160) 07.20 17815 58
17105 범죄행위 때려잡는 착한일 개추주냐? [765] 마미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60281 961
17104 비 오는 날 카린이 1년의 변화 (장문) [181] 도식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9 30914 27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