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IT애정남] 깨져버린 스마트폰 액정... 계속 써도 괜찮을까요?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11.22 15:34:57
조회 3931 추천 1 댓글 6
[IT동아 정연호 기자] IT 전반에 관한 의문, 혹은 제품 및 서비스의 선택에 고민이 있는 독자의 문의 사항을 해결해드리는 ‘IT애정남’입니다. 스마트폰을 사용하면서 실수로 떨어뜨리는 일은 누구나 한 번쯤 겪어본 일입니다. 그러다 보니 액정이 깨지는 일도 자주 발생하는데요. 액정과 관련한 보험을 든 게 아니라면 참 난감하죠. 액정을 교체하는데 10만 원 이상의 거금이 들어가니까요. 교체 비용 문제도 있고, 수리를 위해 스마트폰을 맡기면 이를 당장 사용하지 못하니 교체를 미루는 사람들이 종종 있는데요. 이렇게 액정이 깨진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것은 문제가 없을까요? eacxx님의 사연입니다.

“안녕하세요. 저는 스마트폰 액정이 깨졌을 때 바쁘다 보니 당장 서비스센터에 맡기지 못했던 일이 있었습니다. 깨진 액정을 그대로 사용하다 보면 피부에 유리조각이 박힐 수 있다고 들었습니다. 심하면 손가락을 절단할 수도 있다는데, 스마트폰 액정이 깨진 채로 쓰는 건 정말로 위험한가요?(일부 내용 편집)”


출처=셔터스톡



안녕하세요. IT동아입니다. 수리센터에 갈 시간을 내기 어려운 사람들은 간혹 액정이 깨진 스마트폰을 계속 사용하곤 하는데요. 깨진 액정에 손을 계속 대도 되는 건지 걱정을 하게 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한 통계에 따르면, 우리는 스마트폰을 사용하면서 하루에 약 2500번 정도로 액정을 터치한다고 합니다. 그만큼 액정을 만지는 손가락이 깨진 유리에 계속 노출이 되겠죠.

말레이시아에 사는 20대 남성은 지난 2019년에 액정에 금이 간 상태로 스마트폰을 사용하다 손가락 조직이 괴사되는 일을 겪었다고 합니다. 이 사건을 보도한 하리안 메트로에 따르면, 해당 남성은 깨진 액정의 스마트폰을 쓰다가 손가락이 부풀어 오르고, 작은 검은 점이 생긴 걸 알게 됐다고 합니다. 처음에 의사는 박테리아에 의한 감염이라고 했지만, 손가락 통증이 심해져 다시 병원에 가보니 손가락을 절단해야 할지도 모른다는 얘기까지 듣게 됐다네요. 다행히도 상처가 완화돼서 절단까진 가지 않았다고 합니다.

그렇다면, 깨진 액정으로 인해서 피부조직이 괴사해 손가락을 절단까지 하는 사례가 흔한 일일까요? 의사들은 “그렇지 않다”고 답합니다. 미세한 유리조각이 피부 안으로 파고들 수는 있지만, 피부층 내에 머물다가 각질이 형성되면서 제거되는 일이 많다고 하네요. 우리 몸에서 나는 때는 지속적으로 교체되는 피부인데, 손바닥과 발바닥의 각질도 이에 속합니다. 손과 발은 피부 교체가 빨리 일어나는 편이고, 그 때 유리조각도 저절로 빠져나온다고 합니다.

피가 나지 않을 정도의 작은 유리조각은 크게 걱정하지 않아도 됩니다. ‘혈관에 유리의 가루가 들어간다, 파상풍에 걸릴 수 있다, 손가락을 절단한 사람도 있다’ 이런 경우는 아주 드문 합병증이라고 합니다. 애초에 피가 나지 않고는 혈관 깊이까지 유리가 들어갈 수 없는데, 깨진 스마트폰의 액정으로 미세 조각으로는 피가 날 정도로 다치는 경우는 거의 없습니다. 파상균에 의해 감염되는 파상풍도 피가 나지 않는 상처에서는 발생하지 않는다고 합니다.

다만, 의사들은 모든 상황이 천편일률적으로 괜찮다고 말하긴 어렵다고 설명합니다. 유리 파편에 의해 상처가 나서 그 부위가 계속 아프다면 감염이 된 것일 수도 있거든요. 시간이 지나도 통증이 계속되면 이 부위를 절개하고 유리 파편을 긁어내야 할 수도 있습니다. 또한, 미세 유리조각이 손가락에 남아있는 상황에서 눈을 비비면 상처가 생길 수도 있으니 조심해야 합니다(눈에 미세 유리조각이 들어가도 대부분은 자연스럽게 밖으로 배출된다고 합니다).

업계 관계자들은 스마트폰 액정이 깨졌다면 가능한 한 빨리 수리센터에 방문해 교체하는 것이 좋다고 권합니다. 방수기능이 탑재된 스마트폰도 깨진 액정 사이로 물이 들어가면 스마트폰 메인보드가 손상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다른 주요 부품까지 망가지면 수리비가 더 나오겠죠. 손가락이 베이는 걸 피하기 위해서 깨진 액정에 액정 보호필름 등을 붙여서 사용하더라도, 깨진 부위로 물이 들어갈 수도 있으니 주의가 필요합니다.


출처=셔터스톡



가장 좋은 건 스마트폰 액정이 깨질 일을 최소화하는 것이겠죠. 삼성전자 관계자는 “액정 파손을 예방하기 위해선 강화 보호 필름이나 정품 케이스를 사용하는 것이 좋다”면서 “액정이 파손됐을 땐 서비스 센터에 가서 조치를 받는 게 최선의 방법이라고 본다”고 전했습니다. 스마트폰 업계에 따르면, 스마트폰이 바닥에 떨어질 때 케이스의 튀어나온 테두리 부분이 땅에 먼저 부딪히게 됩니다. 낙하할 때 스마트폰 액정이 땅이 그대로 부딪히는 게 아니라서 충격을 어느 정도는 완화할 수 있다고 합니다.

'IT애정남'은 IT제품의 선택, 혹은 사용 과정에서 고민을 하고 있는 독자님들에게 직접적인 도움이 되고자 합니다. PC, 스마트폰, 카메라, AV기기, 액세서리 등 어떤 분야라도 '애정'을 가지고 맞춤형 상담을 제공함과 동시에 이를 기사화하여 모든 독자들과 노하우를 공유할 예정입니다. 도움을 원하시는 분은 IT동아 앞으로 메일(pengo@itdonga.com)을 주시길 바랍니다. 사연이 채택되면 답장을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글 / IT동아 정연호 (hoho@itdonga.com)

사용자 중심의 IT 저널 - IT동아 (it.donga.com)



▶ 퀄컴 스냅드래곤 8 2세대는 스마트폰을 어떻게 바꿀까▶ "프리미엄 시장 잡아라" 中 스마트폰 기업 신제품 파상공세▶ [IT신상공개] 라이카 렌즈를 스마트폰으로 ‘라이츠 폰 2’



추천 비추천

1

고정닉 0

10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법 없으면 사고 치면서 살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3/01/23 - -
공지 레어 개죽이 받으면 좋은 일이 생길 거에요! 운영자 23/01/28 - -
2313 [박진성의 블록체인 바로알기] 17. 블록체인 프로젝트 검증하기, 두 번째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38 0
2312 [메타버스에 올라타자] 1. 메타버스 관련 연재를 시작하며...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41 0
2311 메타버스를 통한 생생한 경험... 교육에 몰입감을 더한다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19 0
2310 [IT애정남] 멀티허브 꽂아 노트북 화면 3개로 확장, 나는 왜 안되지?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1118 3
2309 [스케일업] 본투비 [3] 패러블엔터테인먼트 “크리에이터와 대화부터 나눠야 합니다”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17 0
2308 셔터스톡 인공지능 사진 생성 도구, 업계 상생 이끌까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801 0
2307 ‘게이밍 저장장치’ 지향하는 씨게이트 파이어쿠다 시리즈 이모저모 [23]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2032 2
2306 메타버스, 가상과 현실의 자연스러운 연결을 쫓는다 [13]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1631 0
2305 CES 2023 달군 고려대 ‘호랑이 스타트업’ 큐심플러스·아이노클·블루랩스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37 0
2304 [주간투자동향] 피플펀드, 247억 원 규모의 추가 투자 유치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28 0
2303 [불황 이기는 검색광고 노하우] ③ 광고주가 검색광고를 알아야 하는 이유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29 0
2302 [뉴스줌인] 4K 시대인데 게이밍 모니터는 왜 아직도 풀HD급? [9]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907 2
2301 [혁신스타트업 in 홍릉] 웰스메디텍 “세계 첫 LED 치주질환 치료기 세계로”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24 0
2300 폴더블 스마트폰, 침체기 구원투수 되려면 가격 낮춰야 [73]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3 6585 10
2299 [르포] 靑 주변 달리는 자율주행버스 타보니…”무료 운행 유용·편의 개선은 과제” [14]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1645 6
2298 북한 핵무기의 새로운 돈줄은 '사이버공격'.."한국도 국가적 대응 체계 마련해야" [10]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1612 7
2297 [스타트업 리뷰] IT운영 전문가가 평가한 인포플라의 ‘AI장비헬스체크’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78 0
2296 [리뷰] 라이젠 R9 6900HS로 성능·휴대성 다 잡은 '레노버 슬림 7 프로 X' [1]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378 1
2295 불황을 기회로, 농식품 벤처육성지원사업 역대 최대 규모 모집 [4]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3945 2
2294 [홍기훈의 ESG 금융] ‘선도그룹연합(FMC)’이 지닌 차별성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61 0
2293 스마트홈 중심으로 자리잡은 IP 카메라, 제3세계 시장 확대도 본격화 [5]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3139 0
2292 [리뷰] 도킹 스테이션이 결합된 모니터 암, 카멜마운트 PMA2WDS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1032 1
2291 "전기차는 내연기관차보다 깨끗한 무공해차", 정말일까?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135 0
2290 [불황 이기는 검색광고 노하우] ② 검색광고 효과·효율 높일 실전 전략 6개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57 0
2289 [리뷰] 눈 즐거운 휴대용 노트북, 에이수스 젠북 S 13 OLED [6]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8 1528 0
2288 개도국 괴롭히는 물 속 '대장균'... 파이퀀트 "혁신적 장비로 효율적 해결 가능해" [1]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8 124 0
2287 인텔 아크 GPU 세 달간 써보니··· '완성도는 기대 이상, 드라이버는 산으로' [10]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8 1326 0
2286 [가상자산 제대로 알기] 12. CBDC와 스테이블 코인, 일상에 안착할 수 있을까?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8 62 0
2285 [스케일업] 누비랩 [2] “우리의 조직문화는 성장하기 위한 좋은 습관입니다”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8 100 0
2284 유튜브 쇼츠 수익화, 조건과 주의사항은? [5]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8 1466 2
2283 [뉴스줌인] DBX-TV, ALLM 기능 지원하는 더함의 신형 안드로이드 TV 이모저모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7 124 0
2282 [디지털콘텐츠로 자녀와 소통하기] 5. 자녀의 디지털미디어 통제 능력을 길러주는 소통법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7 68 0
2281 [농업+IT=스마트팜] 2. 스마트팜과 사물인터넷은 어떻게 연결되나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7 65 0
2280 [리뷰] 빈틈없는 AI 초점에 8K 해상도로 돌아왔다, 소니 A7R5 [5]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7 825 5
2279 [IT신상공개] 삼성전자 아이소셀 HP2의 기능과 장점은?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7 865 0
2278 [혁신스타트업 in 홍릉] 지에이치팜 “고사리 추출물 프테로신, 삶의 질 높인다”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7 54 0
2277 개인정보는 공공재? 해킹으로, 혹은 담당자 실수로 줄줄 새는 개인정보 [7]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6 1634 6
2276 2023년 게이밍 모니터 시장 키워드는 '고주사율·OLED·미니LED' [42]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6 3337 5
2275 오토엘 "자율주행의 핵심 '라이다', 비용 낮출 수 있다"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6 85 0
2274 인공지능이 사람처럼 글을 쓴다... 결과물은 어떨까? [39]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6 5110 7
2273 [주간투자동향] 카카오엔터테인먼트, 1조 2,000억 원 규모의 글로벌 투자 유치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6 120 0
2272 [불황 이기는 검색광고 노하우] ① 불황에는 검색광고가 뜬다?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6 64 0
2271 [기고] 2023년 '다섯번째' 분기의 마케팅 극대화 방법은?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3 155 0
2270 오프라인 나온 NFT 아트, 디지털 사이니지 시장 확대에도 기대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3 99 0
2269 요양보호사 매칭부터 디지털 트윈 질환 관리까지...기술타고 팽창하는 '실버산업'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3 168 0
2268 [스케일업] 부지런컴퍼니 [2] “사회적 명분 추구와 사업 성장, 우선 순위는?”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3 76 0
2267 SBA·수원대학교 “2023년 스타트업 창업 열기에 불 지핀다”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3 87 0
2266 [리뷰] 아이폰을 맥OS 웹캠으로 쓴다, 벨킨 맥세이프 아이폰 그립톡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3 936 0
2265 가민, 어디서나 전세계 골프장 가상 투어하는 ‘어프로치 R10’ 국내 출시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2 807 0
2264 [모빌리티 인사이트] CES2023에서 엿본 모빌리티의 미래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2 143 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