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IT하는법] 유튜브 과몰입 방지하는 ‘사용 시간 제한’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3.03.21 19:03:13
조회 787 추천 2 댓글 7
[IT동아 한만혁 기자] 유튜브는 대표적인 동영상 플랫폼이다. 새로운 소식이나 정보, 사용법 등 개인 취향에 맞는 콘텐츠를 쉽게 검색하고 감상할 수 있다. 시청 이력을 바탕으로 새로운 영상을 추천하는 것도 특징이다. 관심 주제와 관련된 영상이 이어지니 한번 시작하면 멈출 수 없다. 그만큼 사용 시간도 길다.

글로벌 모바일 앱마켓 분석 사이트 데이터에이아이(data.ai)에 따르면, 2022년 1분기 기준 전 세계 유튜브 사용자 월 평균 사용 시간은 23.2시간, 총 이용 시간은 1,161억 시간이다. 특히 총 이용시간은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SNS 중에서 가장 길다.

국내 상황도 마찬가지다. 빅데이터 플랫폼 기업 아이지에이웍스는 지난 2022년 10월 ‘유튜브 사용 현황 분석’ 리포트를 발표하며 2022년 9월 총 사용시간은 13억 8,057만 3,200시간, 1인당 월 평균 사용 시간은 32.9시간이라고 전했다. 역시 SNS 중 가장 긴 시간이다.


유튜브 사용 시간을 효율적으로 통제하는 방법이 있다. 출처=픽사베이



유튜브 시청 시간이 길어지면서 부작용에 대한 우려도 늘고 있다. 대표적인 것이 유튜브 과몰입이다. 이어지는 추천 영상 탓에 생각보다 많은 시간을 소비하고 취침 시간이 늦어지거나 약속 시간을 놓치기도 한다.

유튜브 시청 시간은 부모에게도 고민이다. 유튜브에는 교육 자료와 애니메이션, 캐릭터 관련 콘텐츠 등 자녀에게 유익한 콘텐츠도 다양하지만, 이 역시 한번 시작하면 내려 놓지를 않는다. 그렇다고 억지로 못 보게 할 수도 없다.

다행히 유튜브 경우 사용 시간을 효율적으로 통제하는 방법이 있다. 강제로 못 보게 하는 것이 아닌, 적당하게 사용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방법이다.
시청 중단 시간 설정하기

유튜브는 쾌적한 사용 환경을 위해 다양한 부가기능을 제공한다. 그 중 ‘시청 중단 시간 알림’은 유튜브 시청 시간을 미리 설정하고, 해당 시간이 지나면 알림창을 띄우는 기능이다. 유튜브가 기본 제공하는 기능으로, 별도 앱을 설치할 필요가 없고 설정이 복잡하지도 않다.


유튜브 ‘시청 중단 시간 알림’을 설정하면 해당 시간에 알림창을 띄운다. 출처=IT동아



‘시청 중단 시간 알림’을 설정하려면, 유튜브 앱을 실행 후 오른쪽 위에 있는 ‘계정’을 누른 후 ‘설정 > 일반 > 시청 중단 시간 알림’을 차례로 선택하면 된다. ‘계정 > 시청 시간 > 시청 중단 시간 알림’으로 이동해도 같은 메뉴가 나온다. 이후 알림 빈도 설정창이 나오면 원하는 시간을 지정할 수 있다. 선택 범위는 5분에서 23시간 55분이며 5분 단위다.


설정한 시간이 되면 영상을 멈추고 알림창이 나타난다. 출처=IT동아



유튜브 감상 중 시간이 되면 재생 중이던 영상이 멈추고 ‘시청을 중단하고 쉬시겠어요?’라는 메시지가 나온다. 여기서 ‘설정’을 누르면 유튜브 설정창이 나오고, ‘닫기’를 누르면 시청 중인 영상이 이어진다. 아무 버튼도 누르지 않으면 자동으로 화면이 꺼진다. 앱을 강제로 중단하지 않지만 알림을 통해 유튜브 시청 시간을 인지하게 도와주는 일종의 안전장치다.
취침 시간 지정하기

‘취침 시간 알림’ 역시 유튜브 기본 제공 기능 중 하나다. 설정 방법이나 역할은 ‘시청 중단 시간 알림’과 유사하다. ‘계정 > 설정 > 일반’이나 ‘계정 > 시청 시간’으로 이동 후 ‘취침 시간 알림’을 선택하고 시간을 지정하면 된다.


취침 시간 알림을 설정하는 것도 시청 시간을 제한하는 방법이다. 출처=IT동아



설정한 취침 시간이 되면 영상 재생을 중단하고, ‘취침 시간이 되어 알려드립니다’라는 메시지가 나온다. 여기서 ‘닫기’를 누르면 영상을 이어서 볼 수 있고 ‘일시 중지’를 누르면 ‘10분 동안 취침 시간 알림을 일시 중지합니다’라는 메시지가 나온다. 알림창을 가만히 두면 자동으로 화면이 꺼진다.

참고로 시간 설정창 아래에 있는 ‘동영상 시청을 완료할 때까지 기다린 후 알림 표시’를 체크하면, 시청 중이던 영상이 끝난 후 알림창이 나타난다.
앱 사용 시간 설정하기

스마트폰 운영체제 기본 기능인 앱 사용 시간을 이용하는 방법도 있다. 유튜브뿐 아니라 다른 앱에도 적용할 수 있으며 사용량은 자정을 기점으로 초기화된다.


앱 사용 시간 설정은 유튜브뿐 아니라 다른 앱에도 적용할 수 있다. 출처=IT동아



구글 안드로이드 기반 스마트폰은 ‘설정 > 디지털 웰빙 및 자녀 보호 기능 > 디지털 웰빙 > 앱 타이머’로 이동 후 ‘동영상’ 섹션에서 ‘유튜브’를 선택하면 된다. 이때 ‘타이머 설정’ 메뉴가 활성화되는데 여기에서 요일과 시간을 선택할 수 있다. 시간은 0시부터 23시 59분까지 1분 단위로 지정하면 된다.

설정한 시간을 모두 채우면, ‘오늘은 여기까지!’라는 메시지가 나오고 유튜브 앱이 비활성화된다. 앱을 터치하면 ‘목표 시간을 모두 사용했다’는 메시지가 나오면서 실행 자체가 안 된다.

애플 아이폰에서는 스크린타임 기능을 이용하면 된다. ‘설정 > 스크린타임 > 앱 시간 제한’으로 이동 후 ‘유튜브’를 선택하고 시간을 지정하면 된다. 설정한 시간이 지나면 앱은 비활성화되고, ‘YouTube의 사용이 제한됩니다.’라는 메시지가 나온다.
자녀를 위한 사용 시간 제한이라면

자녀의 유튜브 사용 시간을 제한하려면 ‘유튜브 키즈’ 앱을 권한다. 유튜브 키즈는 유튜브 콘텐츠 중 어린이를 위한 영상만 따로 모아둔 앱으로, 어린이가 사용하기 쉽게 단순한 조작 환경과 효과음을 제공한다. 유튜브 키즈는 동영상 시청 시간 통제는 물론 유해한 콘텐츠 노출 위험 차단이 특징이다.


유튜브 키즈에서는 자녀의 유튜브 사용 시간을 설정할 수 있다. 출처=IT동아



사용 시간 제한 설정은 부모 전용 메뉴에 있다. 시간은 60분 이내에서 1분 단위로 선택하면 된다. 설정 시간이 지나면 영상이 중단되고, ‘약속한 시간이 다 됐어요!’라는 메시지가 나온다. 부모 전용 메뉴 외에는 모든 기능이 비활성화된다.

참고로 콘텐츠 설정은 부모 전용 메뉴에서 할 수 있다. 어린이 연령을 선택하면 그에 맞는 콘텐츠만 노출한다. 연령은 만 4세 이하, 만 5~8세, 만 9~12세 중 선택할 수 있다. 부모 전용 메뉴에서는 검색 기능 및 모바일 데이터 사용 여부와 시청 및 검색 기록도 확인할 수 있다.


구글 패밀리링크는 자녀 스마트폰 이용 시간을 제한하고 위치도 추적한다. 출처=IT동아



자녀가 개인 스마트폰을 가지고 있다면, 구글 패밀리링크나 애플 스크린타임 가족 공유를 추천한다. 자녀의 유튜브 시청 시간은 물론 전반적인 스마트폰 사용 환경을 통제하는 앱이다.

부모가 안드로이드 폰을 사용한다면, 구글 패밀리링크를 이용해야 한다. 부모와 자녀 스마트폰에 각각 앱을 설치하고 계정을 연동하면 된다. 구글 패밀리링크를 이용하면 유튜브 앱 이용 시간 제한은 물론, 스마트폰 전체 사용 시간도 통제할 수 있다. 위치 추적 기능도 있어 현재 자녀 위치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참고로 자녀가 아이폰을 써도 상관없다.

부모와 자녀가 모두 아이폰을 쓴다면, 애플 스크린타임을 이용해도 좋다. 우선 부모 아이폰에서 ‘설정 > 가족 공유 > 가족 구성원 추가’ 메뉴를 통해 가족으로 묶은 후, ‘설정 > 스크린타임’ 메뉴로 이동해 자녀 계정을 선택하면 자녀 스마트폰을 제어할 수 있다. 이후 앱별로 사용 시간을 설정하면 된다. 앱 사용 시간은 매일 자정에 초기화된다.

글 / IT동아 한만혁 (mh@itdonga.com)

사용자 중심의 IT 저널 - IT동아 (it.donga.com)



▶ [IT하는법] 서랍 속의 문화상품권, 네이버페이로 전환하는 법▶ 유튜브 쇼츠 수익화, 조건과 주의사항은?▶ [디지털콘텐츠로 자녀와 소통하기] 5. 자녀의 디지털미디어 통제 능력을 길러주는 소통법



추천 비추천

2

고정닉 0

9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현타' 오게 하는 고가의 부동산을 구매한 스타는? 운영자 23/06/05 - -
2701 탄소중립 향해 달리는 세계, ‘수소경제’가 마지막 퍼즐?[K비즈니스 가이드]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08 17 0
2700 [먹거리+IT] 농업회사법인 상생 임종순 대표, “쌀은 우리나라의 토종 자원입니다”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08 19 0
2699 [리뷰] 1.17kg대 14인치 가성비 노트북, 레노버 아이디어패드 슬림 5 라이트 [5]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08 1138 1
2698 [스타트업-ing] 퍼밋 "월드 퍼밋 센터, 농산업·스마트팜 상생 터전"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08 16 0
2697 CIT “5G·6G 통신 위한 PTFE·구리 증착 기술 독자 개발” [1]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08 885 1
2696 [SCS] 시설관리 시스템 '메타 세이프티'를 도입한 강릉물류센터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07 31 0
2695 [WWDC23] iOS 17, 워치OS 10, 맥OS 소노마 등장··· 핵심은 '사용자 경험'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07 49 0
2694 [WWDC23] 애플, M2 울트라 기반 맥프로, 15인치 맥북 에어로 라인업 확충 [3]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07 889 0
2693 [동국대학교 캠퍼스타운] 스포잇 “스포츠로 사회적 가치 실현한다”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07 18 0
2692 차세대 주연산장치 속속...스마트폰 성능·효율 좋아진다. [9]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07 1088 0
2691 [메타버스에 올라타자] 5. 메타버스 세상에서의 '소통'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07 21 0
2690 [뉴스줌인] 에이수스 비보북 16X에 탑재된 MUX 스위치, 용도는?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05 47 0
2689 [IT애정남] 10년 기다린 디아블로 IV, 제 노트북으로도 되나요?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05 68 0
2688 충전 속도 빠른 충전기 구분하려면 이렇게![이럴땐 이렇게!] [42]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05 6799 28
2687 [주간투자동향] 비욘드뮤직, 2,000억 원 규모의 추가 투자 유치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05 70 0
2686 [뉴스줌인] NAS 제조사 시놀로지에서 출시한 HDD, 뭐가 다를까? [49]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03 7538 1
2685 '인공지능 각축전'으로 거듭난 컴퓨텍스 2023, 올해 주목받은 기업들은?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02 67 0
2684 [리뷰] 국산 반도체의 진면모를 파헤치다, 퓨리오사AI 워보이 NPU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02 127 0
2683 [농업이 IT(잇)다] 아케미 “우리 쌀 디저트로 건강과 맛을 함께”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02 53 0
2682 모토롤라 '레이저 40' 공개, 갤럭시Z 플립과 맞대결 [19]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02 2369 3
2681 NAS만이 아니다? 시놀로지, 컴퓨텍스에서 다양한 솔루션 선보여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01 102 1
2680 인텔, 차세대 CPU에 인공지능 전용 처리 장치, 'VPU' 심는다 [10]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01 1489 1
2679 음향기기의 활발한 콜라보레이션 ‘소비자 구매욕 자극’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01 937 0
2678 '인공지능 핵심 기업으로 우뚝···' 컴퓨텍스 2023에서 빛난 엔비디아 [1]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01 810 2
2677 LG U+·KT ‘PASS’ 주의, 약관 전체동의 시 부가 서비스에 가입 [15]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31 2457 19
2676 인공지능, 전염병·핵 전쟁 수준의 위협 되기 전 관리해야 [10]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31 1157 2
2675 신산업 기술 개발하는 딥테크… 정부가 나서 육성한다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30 82 0
2674 파손·침수된 스마트폰 데이터 복원하려면 이렇게![이럴땐 이렇게!] [1]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30 1513 0
2673 경쟁 심화·규모 감소에 스마트폰 기업 철수 연이어 [7]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30 3591 15
2672 [주간투자동향] IPX, BRV캐피탈로부터 1,200억 원 규모의 투자 유치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30 53 0
2671 니콘 Z8 수석 개발자, "니콘 Z8, 플래그십 Z9보다 더 도전적인 카메라" [2]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30 531 2
2670 사고에 취약한 1인 가구, IoT로 극복 가능? [1]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6 1050 2
2669 [리뷰] 소형 TV를 위한 인테리어 스탠드, 카멜마운트 SMB32 이동형 스탠드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6 165 0
2668 [농업이 IT(잇)다] 와일드웨이브 “우리나라만의 사워 맥주 보급” [6]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6 937 1
2667 음악 감상 경험 높이는 음질·ANC 개인 최적화 기술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6 118 0
2666 가짜뉴스 잡으려는 AI 업계…. 관건은 ‘정확도’ [11]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5 1859 1
2665 ‘코로나 특수’ 맞았던 글로벌 게임시장, 왜 중국만 역성장?[K비즈니스 가이드] [21]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5 1835 6
2664 건설 현장 논란 ‘근로자 경력 관리’로 보완한다 [10]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5 1017 3
2663 배달비 인상에 주목받는 ‘배달비 무료 배달앱’ [25]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5 1649 1
2662 샘 워너 IBM 부사장 “효율성, 보안성까지 잡은 IBM 스토리지, 한국 시장에서 호응”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4 97 1
2661 [IT 신상공개] 가장 작고 가벼운 EOS, 캐논 EOS R100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4 1224 0
2660 [농업+IT=스마트팜] 6. 나만의 스마트팜 본격 구축하기 (1)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4 99 0
2659 콘텐츠 소비자, 몰입감 위해 지갑 연다 [3]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4 2938 0
2658 종합소득세 신고, 국세청 모두채움으로 간편하게 [7]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4 4260 6
2657 노스노비 “리울프 플랫폼과 친환경 종이 화병으로 화훼업계 ‘배민’ 노린다” [스타트업-ing]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3 83 0
2656 구글, 인공지능으로 장애인 접근성 높인다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3 122 0
2655 중국, 美 반도체 기업 '마이크론' 제재··· '기로에 선 한·미 반도체 기업들' [2]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267 0
2654 서울과기대, 예비창업자 돕는 '2023년 메이커스페이스 제조창업교육' 실시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102 0
2653 다른 노트북 충전 어댑터를 사용하고 싶을 땐 이렇게![이럴땐 이렇게!] [63]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3764 3
2652 [IT신상공개] 비행 편의와 내후성 좋아진 산업용 드론 DJI M350 RTK [1] IT동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948 1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