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위례 대형 의료복합타운 사업 무산‥PF부실·의료공백 악영향 임정수기자

한갤러(211.202) 2024.06.13 10:04:17
조회 73 추천 0 댓글 0


위례 대형 의료복합타운 사업 무산‥PF부실·의료공백 악영향

임정수기자


 


중도금 납부용 3000억 브리지론 조달 실패
후순위대출 보증에 아무도 안 나서
미래에셋·길병원·호반건설 등 계약금 320억 날려

가천대 길의료재단, 호반건설, 미래에셋증권 등이 컨소시엄을 이뤄 추진하던 위례신도시 대규모 의료복합타운 사업이 결국 무산됐다. 사업 부지 매입용 중도금을 납부하기 위해 토지대금(브리지론) 조달에 나섰는데 프로젝트 파이낸싱(PF) 시장 악화와 의료 공백 등으로 대출 모집이 최종 성사되지 않았다. 컨소시엄이 토지매매 계약 당시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에 지불한 토지 매입 계약금 약 320억원은 몰취됐다.


위례 의료복합단지 사업 조감도

위례 의료복합단지 사업 조감도

  • 28일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면 길병원·미래에셋 컨소시엄은 SH공사에 지급하기로 한 부지 매입 중도금을 최종적으로 납부하지 못했다. 미래에셋증권을 주관사로 토지 매입 자금을 빌려줄 대주단을 모집해 왔으나, 자금 조달이 성사되지 않았다. 은행계 여신전문금융회사를 통해 선순위 2600억원을 빌려주기로 했으나, 미래에셋증권 주관으로 별도로 모집한 후순위 대출 450억원을 조성하지 못해 전체 대출 모집이 무산됐다.

브리지론이 무산된 것은 후순위 대출에 대한 보증(신용공여)에 아무도 나서지 않았기 때문이다. 주관사인 미래에셋 측이 사업주이자 시공사인 호반건설에 지급보증을 요청했으나, 호반 측은 부실 우려 때문에 보증을 설 수 없다면서 나서지 않았다. 길병원이 재무적 투자를 검토했으나, 의료 공백으로 유동성 상황이 악화하면서 발을 뺐다. 우리투자증권(전 우리종합금융)이 나서서 보증 없이 대출해 주겠다는 의사 표시를 했으나, 이 또한 결국 성사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컨소시엄은 이번 브리지론으로 1차 중도금 납부를 위해 빌린 대출을 상환하고 2차 중도금까지 납부할 계획이었다. 하지만 자금 조달 실패로 대출 상환에 실패하고 밀린 중도금도 기한 내에 지불하지 못했다. 이에 따라 SH공사에 계약금으로 낸 320억원을 몰취 당하게 됐다. IB업계 관계자는 "SH공사와 토지 매입 계약을 하면서 중도금을 미납하면 납부한 중도금은 돌려주지만, 계약금은 SH공사가 계약 미이행을 이유로 몰취하게 돼 있다"면서 "컨소시엄은 협약에 따라 계약금을 반환받았지만, 길병원 및 호반건설 등 계약자들은 계약 조건상 되돌려받기는 쉽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위례 의료복합타운은 SH공사가 서울 송파구 거여동 272 일원에 4만4004㎡ 규모로 조성하는 최첨단 진료 시스템을 갖춘 대형병원 단지다. SH공사는 2021년 5월 미래에셋·길의료재단·호반건설·투게더홀딩스·랜드미 등 5개 기업으로 구성된 컨소시엄을 우선협상자로 선정했다. 컨소시엄은 7월에 50억원의 자본금을 투입해 사업 특수목적법인(SPC)인 ‘위례의료복합피에프브이(PFV)’를 설립했다. PFV에는 투게더홀딩스(39.1%), 미래에셋증권(17%), 호반건설(17%), 길의료재단(16.9%), 랜드미(10%)가 출자했다./

사업을 재개하려면 SH공사가 다시 사업자를 선정해 사업 부지를 재매각해야 한다. 하지만 PF 시장이 불안정한 데다 의정 갈등으로 인한 의료 공백으로 대형병원 유동성 상황이 좋지 않아 사업 재개 여부가 불투명한 상황이다. 업계 관계자는 "PF 시장이 불안한 상황에서 신규로 부지를 낙찰받아 의료복합타운 사업을 진행할 사업자를 찾기는 쉽지 않을 것"이라며 "개발시장 위축에 의료 공백 등이 겹치면서 위례 초대형 의료복합단지 사업은 기약할 수 없게 됐다"고 전했다.




임정수 기자 agrement@asiae.co.kr


추천 비추천

0

고정닉 0

0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흡연때문에 이미지 타격 입은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4/07/15 - -
이슈 [디시人터뷰] '좋아해요'로 마음을 사로잡은 배우 최하슬 운영자 24/07/17 - -
AD 로스쿨 합격예측 사전예약하고 아이패드받자! 운영자 24/07/01 - -
AD 메가로스쿨 합격예측 풀서비스 오픈 알림 신청하기 > 운영자 24/04/28 - -
공지 한국공학대 갤러리 이용 안내 [169] 운영자 07.11.05 38377 40
256289 ■ 가천대 길병원.인하대병원 분원 설립 좌초 ■ 후잉(223.38) 07.16 25 1
256288 이 학교는 기초교양 글쓰기 교재 뭐 쓰냐 한갤러(163.152) 07.16 53 1
256287 다시보는 수도권5공 대학교 순위 한갤러(39.7) 07.16 102 3
256286 ☆☆☆ 2024 THE 세계대학 순위 한갤러(223.38) 07.15 75 2
256285 다시한번 말한다 한갤러(182.228) 07.12 179 6
256284 가천대 길병원.인하대병원 분원 설립 좌초 위기 한갤러(211.202) 07.11 55 0
256283 여기 대학 근처 도로표지판들 왜 다 한국공과대학으로 박혀있음? [2] 한갤러(211.234) 07.11 152 0
256282 117훌리 이새끼 왜 갑자기 겸손해짐? [2] ㅇㅇ(223.28) 07.10 136 0
256280 여기 입결 어느정도 함? [12] ㅇㅇ(219.255) 07.10 277 2
256279 빨리 탈출해라 [2] 한갤러(182.228) 07.08 218 9
256278 여태 인가경인줄 알았네 ㄷ ㄷ 후잉(223.38) 07.08 212 2
256276 한국공대 게임공학과 최고의 아웃풋 ㅇㅇ(117.111) 07.06 255 6
256275 ☆☆☆ 차기 유력자의 뜨거운 일침 ☆☆☆ 운도영(223.38) 07.06 106 4
256274 한국공학대 삼성전자 합격자 스펙 보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한갤러(59.16) 07.06 231 0
256273 교과로 써서 붙은 사람들 궁금한거 있음 한갤러(221.165) 07.05 103 0
256272 띵문대의 존엄 가갤러(223.38) 07.04 184 4
256271 겜공과 왤캐 사람 몰릴거 같냐 [3] 한갤러(221.165) 07.04 218 0
256270 4학년 이나 졸업예정 현대차그룹 지름길(반드시 지원 ) 한갤러(49.166) 07.03 181 0
256269 인하대에 ‘이승만 조형물’ 또 논란…왜 자꾸 시도? 동상 철거에 재건 한갤러(211.202) 07.02 72 2
256268 위례 대형 의료복합타운 사업 무산‥PF부실·의료공백 악영향 임정수기자 한갤러(211.202) 07.01 63 0
256267 잘 나가는 컴공의 위상 ☆☆☆ 가갤러(223.38) 06.30 261 4
256266 가천대학교-수도전기공고, ‘고교학점제 학교 밖 교육과정’ 업무 협약 한갤러(211.202) 06.28 104 1
256265 국수영 사탐ㅣ 앉은뱅이 전형간 서열 한갤러(223.38) 06.26 208 4
256264 오 대학 처음보네~~ㅎㅎ ㅇㅇ(211.235) 06.25 407 14
256261 한국공과대학교로 바꾸자 [1] 4갤러(223.38) 06.23 364 0
256260 저장용 ㅇㅇ(45.94) 06.22 1584 2
256259 2024 윤도영T official 대학교 순 [1] 한갤러(223.38) 06.21 381 5
256258 정시 입결이랑 누백 나오자마자 갤이 확 죽어버렸네 [5] 한갤러(58.150) 06.21 648 17
256257 위례 대형 의료복합타운 사업 무산‥PF부실·의료공백 악영향 임정수기자 한갤러(211.202) 06.21 91 0
256256 저장용 [1] ㅇㅇ(45.94) 06.21 1729 2
256255 우리는 친구 (대학라인) 한갤러(223.38) 06.20 337 4
256254 그러니까 한국공과대학교라고 하자니까 4갤러(211.60) 06.19 235 0
256253 너네 통합하냐 [6] 한갤러(223.38) 06.19 509 4
256252 ㅋㅋㅋㅋ 좆나 웃기노 [1] ㅇㅇㅇ(39.7) 06.18 473 8
256251 한국공학대학교 2024 정시 누백 [3] 한갤러(223.38) 06.18 1008 25
256250 "들었다고 해주면 되지 뭐" <--- 미공개 녹취파일 듣고 소름 한갤러(211.36) 06.18 164 6
256249 너네 정시 입결 나왔어 [2] 한갤러(223.38) 06.17 594 5
256248 이제 우리도 한국공과대학교라고 할 수 있는 거지? ㅇㅇ(114.202) 06.16 259 1
256245 울부짖는 118.235게이의 속마음을 알아보자 [1] 한갤러(39.7) 06.16 300 6
256241 너네 입결 왜 이러냐 ㅇㅇ(211.234) 06.15 536 15
256240 윤도영/코핌/헬린ㅡ입시전문가들의 대학 순위.jpg 한갤러(223.38) 06.15 265 3
256238 2024 전국 대학교 입결 [3] ㅇㅇ(106.246) 06.14 585 0
256237 한국공업대학교는 별로인가 [1] 4갤러(223.38) 06.14 337 1
256236 가천대학교-수도전기공고, ‘고교학점제 학교 밖 교육과정’ 업무 협약 한갤러(211.202) 06.14 121 2
256235 우리도 세종공동캠퍼스로 옮기자 [3] 4갤러(223.38) 06.14 319 1
256234 우리 qs 순위 몇 위임? [1] ㅇㅇ(223.38) 06.14 263 1
256233 우리도 연구형 중심대학으로 가야할 듯 ㅇㅇ(223.38) 06.14 153 0
256232 밑에 갤 혼자쓰는 병신은 봐라 [3] 한갤러(39.7) 06.13 319 11
256231 세상을 넓게 봤어야 했다 [2] 4갤러(223.38) 06.13 290 1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