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전방십자인대 파열 단순한 근육통으로 방치하다가 2차 손상 위험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01.20 23:05:03
조회 2820 추천 3 댓글 3


[메디먼트뉴스 이민호 기자] 최근에는 다양한 연령층에서 많은 계절 스포츠를 즐기는 현대인들이 늘어나고 있는 추세다. 그 이유는 누구나 접하기 쉽게 만들어진 스포츠 종목들이 생기면서 스포츠인들이 크게 증가했기 때문이다. 운동 전 후에는 반드시 스트레칭을 해주고, 보호 장비를 사용하면서 부상 위험을 줄이는 것이 좋다. 하지만 준비운동 없이 갑자기 운동을 하면 의도치 않게 크고 작은 부상을 일으킬 수 있으며, 운동 후 부종을 동반한 무릎에 통증이 느껴진다면 십자인대파열을 의심해볼 수 있다. 

십자인대 파열의 초기 증상으로는 파열될때 뚝 하는 소리가 나며 무릎에 통증과 열감이 생기며, 부기가 나타나 통증이 심한분들은 초기에 병원을 내원하게 된다. 그러나 이러한 증상은 시간이 지나면 점차 통증이 줄어들기에 가벼운 근육통쯤으로 생각하여 방치될수 있고, 이후 관절의 만성 불안정 증상후에 발생한 무릎내 연골판이나 연골의 추가 손상으로 병원을 내원하게 되는경우도 많다. 장기 방치될 경우는 퇴행성 관절염으로 이어질 수 있다. 따라서 조기에 병원을 방문하여 치료하는 것이 이차 손상의 위험을 막을 수 있다.

양주 에스엘서울병원 공봉영원장은(정형외과 전문의) "전방십자인대가 파열되면 자연치유가 되지 않는다. 초기에 제때 치료하지 않으면 65%의 확률로 반월상 연골 손상이되어 그로 인해 퇴행성 관절염이 조기에 찾아 올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공봉영 원장은 "십자인대파열이 의심되는 경우 MRI 촬영을 통해 전방십자인대와 연골 등 관절 주변의 다른 구조물의 파열 여부를 확인하며 파열 상태와 환자의 여러 가지 상황을 고려해 그에 적합한 치료법을 결정하게 된다"고 하며 "전방십자인대 파열의 치료 방향을 정하는 데는 인대의 파열 정도를 기준으로하지만 100%맞는 방법이라고는 못한다. 파열이 심하지 않더라도 무릎 통증이 심하며 움직일때 불안정성이 계속된다면 수술을 고려할 수 있고, 반대로 합병증의 위험이 높은 환자는 수술을 하지 않으며 비수술을 진행해 경과를 지속적으로 지켜보는 경우도 있다"고 이에 대해 설명했다.

대부분 전방십자인대파열의 치료방법으로는 부분 손상의 경우 부목고정후 재활을 통해서 비수술적 치료로 먼저 시도해 볼수 있지만 이후 불안정 증상이 호전되지않으면 수술이 필요할 수있다. 그러나 완전파열의 젊고 운동을 좋아하는 환자라면 조기에 전방십자인대 재건술을 시행할수 있다. 무릎에 작은 구멍을 내고 관절내시경을 통해 파열 부위를 화면상으로 확인하면서 파열된 전방십자인대를 다시 만들어주는 것이 재건술 수술이다. 절개부위가 작아 흉터와 통증이 적은 것이 장점이며, 수술 후 보통 4~5일 정도 입원한 뒤 퇴원하며 이후 수개월간의 근력재활 운동요법을 시행한다. 

일정 기간의 재활 기간이 지나면 원하는 스포츠 활동을 할 수 있으며, 무엇보다 파열전의 무릎 기능을 가지기 위해 대퇴사두근 근력재활을 지속하는 것이 장기적인 예후에 중요하다고 생각된다.

[도움말 : 양주시 에스엘서울병원 공봉영원장 (정형외과전문의)]



▶ 전방십자인대 파열 단순한 근육통으로 방치하다가 2차 손상 위험▶ 임신부 접종 논란, "임신부 중증위험 9배↑"...정부, 백신접종 거듭 강조▶ 코로나 발생 약 2년, '코로나 우울' 심각...30대 가장 심해▶ 좌식 생활, 암 환자의 사망 위험 높인다...왜?▶ KMI한국의학연구소, 아름다운가게 자원봉사자 건강검진 지원▶ LG화학, 인슐린 저항성 개선 당뇨병 신약 미국 임상 1상 진입▶ 코로나19로 인한 마스크 착용, 겨울철 피부에 약? 아니면 독?▶ 갑자기 어지러우면 빈혈? 철분제 복용 여부 확인해야▶ "인비절라인 치료 필수 정보 모아" 인비절라인 코리아, 광주 세미나 성료▶ 부산서 50대 가장, 장기기증으로 2명 살려



추천 비추천

3

고정닉 1

11

원본 첨부파일 1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여자아이돌 통틀어 진정한 비주얼 센터라고 생각하는 멤버는? 운영자 22/05/23 - -
593 홈술 즐기는 젊은 1인 가구, 음주 문제 징후 놓치기 쉬워 [3]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7 2675 3
592 [스타&헬스] 이얼 사망, 식도암 투병 중 향년 58세 사망...송승헌 "이얼 선배님, 이제는 아픔 없는 곳에서 편히 쉬세요"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7 63 0
591 두끼, 호흡곤란 온 아이 응급처치로 구한 매장 직원 포상 [1]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6 67 0
590 경동제약, 4제 복합 여성 진통제 '그날엔더블유 연질캡슐' 출시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6 24 1
589 소상공인 방역지원금, "합의안 마련 실패" 2차 추경 예결위 난항... 소상공인 발동동 [20]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6 1898 0
588 [스타&헬스] 꾸밍 사망, 난소암 4기 시한부 2년만 세상 떠나 "다음 생에 꼭 보자"...향년 23세 [2]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6 70 1
587 [스타&헬스] 이근 부상 치료, 이근 측 "재활 위해 병가 내고 한국에서 추가 치료 받을 예정" [1]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4 61 0
586 소상공인 방역지원금 600만원 지급 카운트다운? 국회의장 임기 마감 전 27일 본회의 가능성 높아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3 67 0
585 원숭이두창, 치명률 코로나 30배…대유행보다는 국소적 유행 가능성 커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3 92 1
584 수영하고 나왔더니 몸안에 '흡혈 물고기'가…아마존강 비상 [47]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6890 5
583 [컬럼] 부부의 날, 발기부전 치료도 부부의 협력으로!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0 79 0
582 [컬럼] 발기부전 일상생활에서 실천 가능한 예방법 및 치료법 적극 활용해야?! [1]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7 156 2
581 백경란, 윤석열 정부 초대 질병관리청장 임명 [30]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7 3056 20
580 에스원제약, 프로폴리스 구강 스프레이 '닥터프로텍터' 항바이러스 테스트 완료 [1]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6 99 0
579 카티스템 줄기세포 치료로 아픈 무릎 연골을 살려라 [1]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6 70 0
578 [컬럼] 우울증으로 인한 심인성 발기부전 조기 치료가 중요! [4]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6 1212 8
577 [스타&헬스] 송해 병원 입원, 건강 문제로 서울아산병원 입원...위중한 상태는 아냐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5 131 1
576 [스타&헬스] 이근 임무 수행 중 부상, 우크라이나 특수정찰 임무 지휘 중 부상 "군 병원 이송됐다"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5 95 0
575 코로나19로 촉발된 청소년 음주 '비상'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3 161 1
574 [스타&헬스] 민지영 갑상선암, "갑상선암 수술 후 내 안의 모든 것 소중해졌다"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3 95 0
573 [스타&헬스] 김시덕 난치병 고백, 지난 2010년부터 강직성 척추염 앓아 "목, 어깨, 견갑골 등 송곳으로 찌르는 느낌" [6]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3 1050 3
572 [컬럼] 발기부전, 탈모약과의 연관성 있을까! [13]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1 1140 2
571 [스타&헬스] 오새봄 암 투병, "혈액암의 한 종류인 악성림프종 진단 받아"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1 118 0
570 [스타&헬스] 강수연 사망원인이 뇌동맥류 파열? 홍혜걸 "빨리 병원에 갔더라면...생명 건질 수 있었을 것" [1]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08 149 0
569 보건교육포럼, 2022 보건교육과정의 문제점과 대안 탐색을 위한 긴급 토론회 개최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07 66 1
568 KMI한국의학연구소, 광화문 일대 플로깅 봉사활동 진행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07 73 0
567 [스타&헬스] 강수연 별세, 심정지 상태발견 후 뇌출혈 치료받던중 별세...향년 55세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07 117 0
566 극심한 무릎 통증, 인공관절로 통증의 사슬을 끊어라 [11]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06 2870 0
565 [스타&헬스] 이은하 "쿠싱증후군 때문에 35㎏ 증가…당뇨·고지혈증 나타나"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02 140 0
564 마스크 해제, 실내 마스크는? 중대본 "격리 의무는 해제, 실내 마스크는 유지" [10]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02 2365 0
563 [스타&헬스] 민지영, 갑상선암 수술 7개월째…"내 몸이 너무 소중해졌다"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9 182 1
562 마스크 해제, 유행·면역 고려해 결정...정은경 "실외 마스크 해제, 프리선언 아냐…정치적 판단 없어"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9 147 0
561 아웃도어 레드페이스, 가정의 달 맞이 가족·연인과 입기 좋은 시밀러룩 아우터 제안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9 82 0
560 LG생활건강, 2022 감사의 달 선물세트 선봬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9 83 0
559 KMI한국의학연구소, 사회공헌자원봉사대 발대식 개최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9 68 0
558 LG화학-한국쿄와기린, 만성신장병 환자 위해 '네스프·레그파라' 공동판매 진행 [1]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9 816 2
557 KMI한국의학연구소, '건강검진 해설노트' 영상 공개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9 70 0
556 거리두기 전면해제··· 회식문화 '고삐' 풀렸나 [11]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8 1375 1
555 60세 이상 4차 접종 시작... 문 대통령 부부도 접종 [36]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5 2518 4
554 목소리로 질병 여부 판단? 파킨슨병, 심장병, 알츠하이머병등 위험 여부 알수 있어 [6]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4 1424 1
553 코로나 확진자, 감염 3개월안 후각장애 7.92배 탈모 3.39배 등 후유증 겪어 [35]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4 2267 8
552 국내 발생 4위 암 '대장암', 발병 주원인은 무엇?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4 161 0
551 [컬럼] 수면장애 발기부전 조기 치료가 관건?!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2 109 1
550 아웃도어 레드페이스, 강한 바람·일교차 극복 도와줄 우먼스 방풍 재킷 출시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2 90 0
549 서울시정신건강복지사업지원단, 4월 28일 '2022년 정신건강 연구 심포지엄' 개최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2 97 0
548 건국대 신순영 교수팀, '아토피 피부염에서 생체 리듬 교란' 규명 [4]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2 930 5
547 코로나19 '가을 재유행' 가능성 커‥누적 사망자 최대 2천700명 전망 [11]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0 832 3
546 국립재활원, '코로나19 이후 건강생활' 영상 제작·배포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9 496 2
545 [컬럼] 발기부전 '걸음법' 교정으로 개선 도울 수 있어! [6]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9 1063 4
544 하림, 봄 피크닉에 어울리는 닭 안심 요리 레시피 제안 [6] 메디먼트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8 631 1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