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유퀴즈' 한지민, "나도 편견 있었다"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07.06 22:44:42
조회 4935 추천 17 댓글 35

[OSEN=김예솔 기자] 배우 한지민이 '우리들의 블루스'에 함께 출연한 배우 정은혜에 대한 이야기를 전했다. 


6일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는 ‘훔치고 싶은 재능’ 특집으로 배우 한지민이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한지민은 최근 화제를 모았던 드라마 '우리들의 블루스'에 대한 이야기를 전했다. 유재석은 "노희경 작가님이 후반부에 터질 영옥의 이야기는 한지민이 아니면 할 수 없다고 하셨다"라고 말했다. 한지민은 "작가님과 인연이 굉장히 오래 됐다. 쌍둥이 언니로 나온 배우분이 실제 다운증후군 환자이기도 하고 많이 도와주면서 했으면 좋겠다고 얘기하셨다"라고 말했다. 

한지민은 "버스에 올라 탔는데 그림이 세팅이 돼 있었는데 그림을 보는 순간 눈물이 터졌다"라며 "누군가와 시선을 맞추는 게 어려운 친구가 4천명의 얼굴을 실제로 그렸다. 그렇게 해냈다는 게 너무 감동적이었다. 원래 마지막에 우는 씬이었는데 감정이 너무 올라와서 감독님께 말씀드려서 우는 장면을 먼저 찍고 감정을 추스렸다"라고 말했다. 


한지민은 "나 역시도 편견이 있었다. 나도 먼 친척 조카 중에 다운증후군인 친구가 있다"라며 "이 친구가 현장에 왔을 때 어떻게 적응할까, 대사량이 많아서 가능할까 생각했다. 모두가 사랑으로 은혜를 감싸주고 조금씩 도와주니까 나중엔 프로처럼 잘하게 되더라"라고 말했다. 

이날 한지민은 정은혜 배우의 영화 '니 얼굴'을 소개했다. 정은혜는 "나를 영웅으로 기억해줘서 너무 고마웠다. 내 생일날 파티도 재밌었다"라고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과거 한지민이 주축이 돼 정은혜의 생일 파티를 준비했던 것. 정은혜는 "나를 기억해줘서 고맙고 사랑해"라고 말했다. 


유재석은 "지민씨는 요즘 행복한가"라고 물었다. 한지민은 "이 질문이 조금 어렵긴 하다"라며 "대단한 행운이나 이런 게 없더라도 무탈한 게 행복하고 감사한 일이라는 생각이 든다"라고 말했다. 이어 한지민은 "나이가 들수록 이별할 일이 많아진다"라고 말했다.


한지민은 "작년에 외할머니, 재작년에 친할머니가 돌아가셨다. 나는 친할머니가 키워주셔서 정말 힘든 시기를 보냈다. 할머니가 엄마 같은 역할을 하셨다. 사무치게 그리운 사람을 다시 못본다는 게 받아들이기 힘들었던 것 같다. 지금은 많이 괜찮아졌다"라며 눈물을 보였다. 
/hoisoly@osen.co.kr
[사진 :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방송캡쳐]  

추천 비추천

17

고정닉 0

24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팬 서비스 가장 잘해주는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2/08/08 - -
공지 OSEN 갤러리입니다. [16] 운영자 20.07.15 4316 30
3048 “2회 타구 놓쳤다면 오지배 됐겠죠”...거포 변신 오지환 [4]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7 1361 6
3047 울산 홍명보 "이길 수 있는 경기 실점 아쉽다"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7 74 0
3046 “53세 믿을 수 없어” 김혜수… 도자기 피부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7 754 0
3045 ‘페이커 펄펄’ T1, 농심 꺾고 PO 2R 직행 [19]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7 2198 11
3044 리브 샌박, 1만 골드 뒤집고 3위 사수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6 599 0
3043 김준호, 5일 부친상.."슬픔 속 빈소 지키는 중"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6 1256 0
3042 'K-즐라탄' 김현, '3G 연속골+멀티골' 폭발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6 69 0
3041 '황소' 황희찬, 6분 만에 터졌다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6 2091 0
3040 ‘룰러 엔딩’ 젠지, 파죽의 9연승 행진…담원 3연패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5 866 0
3039 13살 온라인 그루밍 피해자 등장.."아저씨들 쳐다봐"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5 562 0
3038 '제르소 1G 1AS' 제주, '골대 3번' 서울 2-0 격파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5 229 0
3037 '임신' 전혜빈. 점점 부풀어오른 D라인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2 1258 0
3036 "저는 이제 화가 없습니다" 하주석 생애 첫 끝내기홈런 [8]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2 1887 4
3035 담원-샌박 맞대결 앞두고 주전 코로나19 확진 [13]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2 2115 6
3034 '오늘의 웹툰' 박태준·야옹이 조회수 폭망 작가 데뷔 [83]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30 11950 18
3033 '7연패 탈출' 서튼 감독 "오랜만에 이겼다"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30 854 0
3032 ‘정상 대전’ 드디어 웃은 젠지, 천적 T1 설욕 [16]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30 28604 23
3031 이수영 "전쟁고아 같은 삶 살았다..공황발작"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9 1255 1
3030 연이틀 블론 악몽의 9회…한화 마무리 흔들린다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9 411 0
3029 '쵸비' 정지훈 "T1과 2R 경기 결과 보면 될 것"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9 45335 0
3028 '구창모 5승' NC, KIA에 위닝시리즈 [2]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8 1379 4
3027 젠지 파죽의 6연승, 디알엑스 셧아웃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8 618 0
3026 "아이유 누나" 제이홉 BTS→연하남 모드 [9]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8 6342 13
3025 홍석천 "퀴어 드라마 제작 강다니엘·손석구 원해" [41]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7 3886 9
3024 한국, 벤투호 4연속 일본 상대 0-3 참사 [39]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7 2775 24
3023 트럭시위도 무소용..3주만 7위 롯데 가을 멀어진다 [9]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7 1619 2
3022 T1, 강해진 KT 꺾고 8연승 질주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7 738 1
3021 지드래곤, 나시티 속 탄탄 팔근육..올블랙의 정석 [113]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6 7314 9
3020 故 김기덕 감독 유작 '콜 오브 갓', 베니스영화제 진출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6 1505 1
3019 완전체 타선 NC, KIA 9-1 제압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6 1859 5
3018 빈자리 있었나? '타격 4위' 컴백 KIA 외야 누가 빠지나 [2]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5 1417 1
3017 "여왕의 사랑" 김연아♥고우림 일본 들썩인 '퀸연아' [15]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5 4369 9
3016 "최악의 다이빙" 네이마르, 친선전 제 버릇 못 버렸다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5 382 0
3015 ‘피넛 500전 달성’ 젠지, 체급 차이 앞세워 선두 재탈환 [7]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1265 2
3014 '한화 첫 위닝' 이강철 "박병호 굳히기 타점 승리"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462 0
3013 "AT마드리드 호날두에 역제안..그리즈만 밀려난다" [15]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2751 7
3012 손석구, 연기만 잘하는 게 아니네‥직접 연출 단편영화 홍보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1135 0
3011 ‘안경 에이스 맞대결’ 양현종 승리 & 20안타 폭발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688 0
3010 ‘7연승 질주’ T1, 11승 달성하며 선두 재탈환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881 0
3009 '찾는 구단 없는' 호날두 친정팀 복귀 가능성 솔솔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1076 5
3008 '한때 英 최고의 재능' 끝 모르고 추락 중 [10]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1 3605 13
3007 '이브' 박병은, 결국 서예지 위해 살인까지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1 1032 0
3006 ‘오너’ 문현준의 작심 발언 “심판, 권한 없다고 생각” [39]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1 38016 16
3005 결국 터진 크로노브레이크 오류..담원-농심 재경기 [10]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1 2724 0
3004 유재석x조세호 너마저..'우영우' 박은빈 견제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1 712 0
3003 중국 격파에 흐뭇한 벤투 “세 골 넣었지만 더 넣을 수 있었다”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1 229 1
3002 “선처 합의 없다” 악플러 강경대응 예고 T1-페이커 [64]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9 25975 42
3001 롯데, 피터스 웨이버 공시...방출 수순 [오피셜]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8 1069 0
3000 "마블보다 재밌다"..'외계+인', 관객들 '찐'호평 [47]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8 3849 5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