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이대호의 마지막 은퇴투어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09.22 23:40:45
조회 1709 추천 4 댓글 2

[OSEN=잠실, 조은정 기자]경기 전 열린 롯데 이대호의 은퇴식에서 이대호를 비롯한 롯데 선수들과 LG 선수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2.09.22 /cej@osen.co.kr

[OSEN=잠실, 한용섭 기자] '조선의 4번타자' 롯데 이대호의 마지막 은퇴 투어가 잠실구장에서 열렸다. 


LG는 22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롯데와의 경기에서 이대호를 위한 은퇴 투어 이벤트를 가졌다. 9개 구단 은퇴 투어의 마지막 여정이었다. 7월 28일 잠실 두산전을 시작으로 이날까지 9개 구단은 올 시즌을 끝으로 은퇴하는 이대호를 축하해줬다.


먼저 축하 영상에 이어 영상 메시지에서 LG 주장 오지환은 “한국 야구에 남긴 발자취가 대단하십니다. 선배님에 버금가는 야구인이 되려고 노력하겠습니다 .새로운 출발을 응원합니다”라고 말했다. 이날 선발인 임찬규는 “(제가) 신인 때 선배님과 대결하면서 직구만 던졌던 기억이 납니다. 그로부터 12년이 지났습니다. 제2의 인생을 응원하겠습니다”고 말했다.


LG는 은퇴 투어 행사에서 이대호에게 목각 기념패와 선수들의 응원 메시지가 담긴 대형 액자를 선물했다. 목각 기념패는 이대호가 주로 사용하는 야구 방망이와 동일한 재질로 제작했고, 이대호의 등장 응원가와 떼창이 내장돼 있다. 대형 액자에는 LG 선수들의 메시지와 사인이 담겼다. 

[OSEN=잠실, 조은정 기자]경기 전 열린 이대호의 은퇴식에서 이대호가 LG 구단에게 받은 선물과 함께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2.09.22 /cej@osen.co.kr

목각 기념품 전달에 이어 류지현 감독이 꽃다발을 전달했고, 주장 오지환과 김현수가 대형 액자와 꽃다발을 선물했다. 이어 이대호는 아내 신혜정씨로부터 축하 꽃다발을 받고 기념 촬영을 했다.

이대호는 "감사합니다. 은퇴투어를 잠실에서 9번째 마지막 시간이다. 금방 지나가는 것 같다. 은퇴투어를 모두 따라다니는 팬들이 계시는데 너무 고맙고, 오늘 평일인데도 롯데팬들이 많이 찾아줘 감사드린다. 안 다치고 좋은 모습으로 은퇴식(최종전)까지 최선을 다하겠다. LG 선수들도 다치지 않고 올해 좋은 성적 거두길 바랍니다"라고 인사했다. 


롯데는 이날 경기를 포함해 9경기만 남겨두고 있다. 오는 10월 8일 사직 LG전이 시즌 최종전이다. 이날 이대호의 은퇴식이 열린다. 


이대호는 은퇴 시즌에 타율 3할3푼7리 170안타 21홈런 93타점의 놀라운 성적을 기록하고 있다. 

/orange@osen.co.kr

LG 트윈스 제공

추천 비추천

4

고정닉 0

5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전쟁 나면 가장 열심히 전투에 임할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2/10/03 - -
공지 OSEN 갤러리입니다. [16] 운영자 20.07.15 4854 30
3193 "노출 NO" 김유정·전여빈·한지민, 레드카펫 드레스 [22]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6 4499 3
3192 '홀란 또 멀티골!' 맨시티, 코펜하겐에 5-0 대승 [16]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6 1568 7
3191 최강희, “금주·금연 실패”→“고깃집 알바" [78]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8771 42
3190 '관중 도발→물병 투척' 이상욱-부천, 250만원씩 벌금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110 0
3189 체급 차이 선보인 RNG, DFM 꺾고 그룹 스테이지 진출 [16]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1253 1
3188 박수홍, 부친 폭행 부상에도 '동치미' 예정대로 [1]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4 806 0
3187 ‘일본 맹주’ DFM, 라우드 격파..RNG 맞붙는다 [4]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4 1682 5
3186 아스날, 19년만 우승? "리버풀 첼시 보다 가능성↑" [5]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4 1957 2
3185 [롤드컵] 디알엑스, 매드에 짜릿한 역전...5전 전승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785 0
3184 홀란, ‘지는 별’ 호날두 앞에서 3골+2도움 대폭발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10488 0
3183 디알엑스, 신바람 4연승....이수루스 4연패 탈락 [1]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2 3913 4
3182 "김민재, 더이상 쿨리발리 대체자 아니다" [46]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2 8631 57
3181 [사진]블랙핑크 제니,'수줍은 발걸음' [56]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2 11211 35
3180 박은빈, 美비평가협회 주관 라이징 스타상 수상 [1]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1 1558 1
3179 '손흥민 침묵' 토트넘, 아스날에 1-3 패 [6]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1 9330 0
3178 디알엑스, 1위 경쟁팀 RNG 꺾고 첫 승 [8]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1 3405 13
3177 '2위 확보' 류지현 감독 "불펜진은 KBO 최고"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1038 1
3176 엄정화, "갑상선암 수술 후 노래 못해" [25]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6601 22
3175 '푸른 괴물' 김민재, 세리에 A 9월의 선수 등극 [14]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13262 11
3174 유영진, 풀세트 접전 조일장 꺾고 2시즌만 결승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265 0
3173 김영철 “아빠라 부르고 싶어” 아픈 가족사 [6]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3063 6
3172 前 토트넘 감독 폭로 "레비 회장 날 팔아버리려 했다" [4]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2247 6
3171 김지성, '철벽' 김민철 넘고 감격의 생애 첫 결승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7 622 0
3170 유재석, 'X맨' 때 힘들었나 "숨도 안 쉬어졌다" [10]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7 3869 9
3169 '최종 평가전' 벤투호, 이강인 역시 제외...손흥민 선발 [11]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7 2323 3
3168 ‘3년 연속 최하위’ 한화, 리빌딩 성과 보인다 [4]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6 2190 2
3167 김민희♥홍상수, 7년째 열애 스페인 영화제 참석 [23]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6 4732 11
3166 '우즈벡전 졸전' 황선홍 "조직력갖추는 것 급선무"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6 146 0
3165 "얼굴 움켜쥔 케인, 비명 질러"... 유혈 사태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4 9103 0
3164 '4연패 탈출' 수베로 감독 "장민재 잘 막아"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4 509 0
3163 로이킴, 2년 5개월만 전한 인사 "10월에 만나요" [3]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4 1194 2
3162 고동빈 감독, “젠지의 강점은 고점 자체 높아, 단점 없어” [9]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3 2801 7
3161 한국, 코스타리카전 선발 라인업 공개 [1]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3 851 1
3160 '금수저' 정채연, 수술 후 근황 깜짝 공개 [24]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3 8572 8
3159 '생애 첫 월드컵' 김민재 "내 경쟁력은 리커버리 능력" [1]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1222 1
이대호의 마지막 은퇴투어 [2]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1709 4
3157 김선호X지수 남녀연기상 [2022 서울드라마어워즈] [5]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2521 0
3156 아찔했던 페냐, 코뼈 단순 골절 [4]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0 1716 2
3155 손흥민 측 가족 불법 영상 촬영에 경고 [19]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0 3806 14
3154 오열했던 비비, 돌연 '스위트홈2' 하차 선언 [2]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0 1678 0
3153 ‘김구라 아들’ 그리, 23살차 여동생 최초 공개 [54]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9 8121 20
3152 가르시아 2군행 LG 또 '외인 타자 악몽'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9 780 0
3151 손흥민 "찰칵 세리머니요? 그건 골 넣고 할게요" [10]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9 1691 5
3150 강민호 "5강 아직 포기 안 했다" [4]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1671 1
3149 “뼈가 다 보여” 서현…'움푹' 패인 허리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2120 0
3148 손흥민, 토트넘 역사 최초 해트트릭 달성 [18]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3928 7
3147 '놀뭐' 유재석 깊은 반성.."쓸데없는 말 안해"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7 1817 0
3146 롯데, 갈 길 바쁜 KT 3연패 빠트려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7 714 1
3145 '홀란 또 터졌다' 맨시티, 울버햄튼에 3-0 완승 [1]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7 1275 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