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4년 20억 키움행' 이형종 "제게 LG 트윈스란..."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11.29 15:58:51
조회 2304 추천 9 댓글 1

LG 이형종 / OSEN DB

[OSEN=손찬익 기자] 지난 24일 키움과 4년 총액 20억 원의 조건에 퓨처스 FA 계약을 체결한 이형종(33·외야수)이 전 소속 구단 LG 팬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서울고 에이스로 활약했던 이형종은 2008년 LG의 1차 지명을 받았다. 2010년 2경기에 등판해 1승 무패 평균자책점 6.52를 거뒀다. 


2015년 타자로 전향한 뒤 퓨처스리그에서 적응기를 가졌다. 2016년 타자로 1군 무대에 데뷔한 그는 1군 통산 624경기에 출장해 타율 2할8푼1리 544안타 63홈런 254타점 286득점 28도루를 기록했다. 


이형종은 국내 구장 가운데 규모가 가장 큰 잠실구장을 홈그라운드로 사용하며 2018년부터 4년 연속 두 자릿수 홈런을 기록하는 등 장타 생산 능력도 돋보였다. 

이형종은 28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LG 팬들에게 작별 인사를 전했다. 


그는 "LG팬 분들과 마무리 인사를 못 드린 거 같아 지금에서야 올린다. 2008년 LG 1차 지명을 받고 입단했던 기억이 엊그제 같은데 15년 차 LG 선수 생활을 마무리하고 키움 히어로즈로 새 출발하게 됐다"고 운을 땠다. 

LG 이형종 / OSEN DB

프로 데뷔 후 우여곡절을 겪었던 그는 "2008년 투수 입단 후 수술 재활, 2010년 데뷔 첫 선발승을 잊을 수가 없었다. 그 후 방황 수술 재활은 또 이어졌고 2013년 다시 투수로 복귀했지만 다시 어깨 재활 2년. 정말 앞이 캄캄했던 기억이 난다. 이제 옷을 벗을 찰나에 2015년에 타자 전향을 했다"고 했다. 
 
이어 "등번호 107번으로 시작했는데 그렇게 빠르게 1군 무대에 오를지 몰랐었는데 그 당시 프런트 단장님 감독님 코치님 덕에 빠른 기회를 얻었다 생각한다"고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이형종은 정말 제겐 LG 트윈스란 저를 만들어준 팀이라 생각한다. 아직도 이적을 했다는 것이 믿어지지 않을 정도로 힘든 나날을 보내고 있다"면서 "LG 팬분들! 제가 올해 포스트시즌에서 들었던 함성 소리 응원 소리는 평생 잊지 못할 거다. 부족해서 떠나게 된 저를 이해해 주실 거라 믿고 이제는 떠나겠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그는 "다시 한번 감사드리고 또 감사했고 낭만 야구 이형종으로 보여드릴 수 있어서 행복했다. 꼭 기억해달라. 멋진 야구선수가 되겠다. 사랑해요 LG. LG 제 마킹 유니폼 들고 와주시면 꼭 사인해드리겠다"고 약속하고 글을 마쳤다. /what@osen.co.kr

추천 비추천

9

고정닉 0

2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붕어빵 잘 팔 것 같은 MZ 연예인은? 운영자 23/01/30 - -
공지 두근두근~ 레어 개죽이 NFT 운영자 23/02/02 - -
공지 OSEN 갤러리입니다. [20] 운영자 20.07.15 6702 31
3409 츄, 앞길 막히나…이달소 떠나고도 '템퍼링' 발목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334 0
3408 심은하 또 복귀설…남편은 아니라는데 "계약 체결 완료" [14]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1752 7
3407 '연봉 2700억' 호날두, 사우디 리그 0골인데 선물 세례 [53]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12294 48
3406 '가짜 뇌전증' 병역 면탈 배우 A씨 정체는 송덕호 [1]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447 2
3405 빅토르 안 겨냥? 최민정 "원하는 감독과 함께" 입장문 논란 [118]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4723 7
3404 벤투 후임은 前 일본 감독? KFA "관련 얘기 힘들어" [14]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0 10049 2
3403 송중기, 송혜교와 이혼 4년 만 재혼…"영국인 여친 임신" [1]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0 1144 2
3402 손흥민, 2부리그 상대로 멀티골…24일 만 골맛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9 637 0
3401 현아, 병약美 전 남친 못 잊었다…결별 2개월 만 재결합설 '솔솔'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937 0
3400 '미스트롯' 정미애, 혀 3분의 1 절제…설암 3기 투병 [33]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3710 17
3399 맨유, 6년 만 우승컵? 트로피 가뭄 끝낼 '텐 하흐' [20]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11134 12
3398 정경호♥최수영, 11년째 커플이 사랑 확인하는 법 [24]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5076 3
3397 '20G 3w' 램파드, 결국 경질…가는 곳마다 파괴왕 [63]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4 15649 15
3396 '비단이' 김지영, 고등학생인데…채무 논란 제기 [3]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3 776 1
3395 '학폭' 안우진 두둔…추신수, 작심하고 쏟아냈다 [7]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3 2742 1
3394 호날두, 사우디 데뷔전 침묵…평점 6.9 "뒤에서 세 번째" [96]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3 16710 77
3393 벤투, 호날두→손흥민→레반도프스키 이끈다 [20]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12217 17
3392 "맨유, 이강인 영입해야"…299억 바이아웃 "문제 NO" [5]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11190 1
3391 아옳이, 서주원과 이혼 후 첫 심경 "눈물 안 멈춰" [94]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7 6460 12
3390 윤은혜 간증 영상에 수근수근…"목사님 부탁이었다" [87]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7 5665 13
3389 이시영, 6살 아들 노출 이어 안전불감증·아동 학대 논란 [3]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7 774 0
3388 '운전 중 휴대폰' 정형돈, 또 과태료…이번엔 전용차로 침범 [39]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6 6297 22
3387 '논란의 동점골' 맨유, 맨시티마저 꺾었다…공식전 9연승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5 6843 0
3386 벤투 "호날두 사우디 간 건 적절한 판단" [1]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4 15232 0
3385 '츄 퇴출' 이달의 소녀, 멤버 4명도 나간다…공중분해 위기 [1]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3 2073 3
3384 '우크라 참전' 이근, 뺑소니 혐의로 재판 중 [1]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3 1361 5
3383 기껏 데려왔더니 퇴장 엔딩…펠릭스, 평점 3점 [12]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3 9871 8
3382 아옳이 "돌싱됐다"…서주원과 이미 이혼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2 2247 1
3381 빅스 라비가 병역비리 아이돌? "입장 정리 중"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2 444 0
3380 유명 아이돌 래퍼, 병역 비리 의혹 일파만파…"연락두절"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2 580 2
3379 '열정페이 논란' 강민경, 신입사원 초봉 3천만원 조정 전격 발표 [57]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2 3562 5
3378 호날두, '매국두' 아니었다…"사우디 홍보대사 NO" [20]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1 9685 15
3377 '헤어질 결심' 골든글로브 시상식 수상 불발…아카데미 노린다 [18]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1 1400 2
3376 아옳이, 상간녀 소송 제기…서주원과 결혼 생활 정리 [31]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1 7891 16
3375 기네스 펠트로 "코카인 하고도 안 잡혀"…90년대 추억 [41]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1 4030 9
3374 축구협회가 밝힌 '2701호 사태'의 전말 [26]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0 2315 16
3373 UN 최정원, 불륜설 직접 반박 "친한 동네 동생 사이" [5]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0 855 0
3372 현아·던, 입술 위 같은 피어싱…재결합설 모락모락 [1]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0 1010 0
3371 현아, 문신 훤히 드러난 백리스…'패왕색' 클래스 [9]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0 637 0
3370 이은지→안유진 '뿅뿅 지구오락실' 시즌2 컴백…이번엔 '추운 나라' [42]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0 3819 23
3369 '마약 투약' 돈스파이크, 반성문 제출하고 '징역 3년·집행유예 5년' [101]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9 3222 23
3368 김신영, '송은이 불화설' 가짜뉴스 화났다 "카더라 잡는다"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9 397 0
3367 '민경장군' 김민경, 좋은 소식? "4월에 결혼한다" [70]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7 12945 14
3366 음주운전 사고&도주한 야구 ★, 이대로 야구계 추방인가 [65]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7 9839 40
3365 '열정페이 논란' 강민경, 복지라더니 전부 다 협찬 '소름' [312]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7 24263 234
3364 K리그가 해냈다! 오르시치, 마침내 EPL 입성 [2]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7 10327 0
3363 '주전 GK 맞아?' 데 헤아 알까기→동점골 허용, "치명적 실수" 비난 [2]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7 328 0
3362 바티스타 "'가오갤' 드랙스에서 벗어나고 싶다" 선언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6 572 0
3361 오타니&다르빗슈, 투수 3관왕, 56홈런...日 WBC 드림팀 핵심 [2]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6 1002 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