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손흥민 보고 있나? '탈 토트넘=우승' 인증한 전 동료들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3.06.01 16:15:29
조회 14783 추천 43 댓글 38

[OSEN=이인환 기자] 승부 차기 끝에 웃은 것은 유로파의 제왕이였다.


세비야는 1일(한국시간) 헝가리 부다페스트의 푸스카스 아레나에서 열린 2022-2023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UEL) 결승전 AS 로마와 경기에서 1-1로 승부를 가리지 못했으나 승부차기 끝에 우승 트로피를 차지했다.


유로파 최강 세비야는  앞서 05-06, 06-07 시즌 연속 우승과 13-14, 14-15, 15-16 시즌 3회 연속 정상에 선 바 있고, 3년 전인 19-20 시즌에도 결승에 올라 챔피언에 등극한 기세를 이어 다시 한 번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반면 로마의 무리뉴 감독은 커리어 역사상 처음으로 UEFA 클럽 대항전 결승전서 패배(5승 1패)를 기록하면서 아쉬움을 남겼다.


로마는 칼을 갈고 나왔다. 로마는 최정상 라인업으로 나선다. 이날 경기를 위해 아끼던 디발라 복귀를 택했다. 그는 에이브라햄-펠레그리니와 호흡을 맞춘다. 중원은 셀릭-마티치-크리스탄텍사 지원한다. 수비진은 스피나졸라-스몰링-만시니-이바네즈가 나섰다. 선발 골키퍼는 파트리시우.


세비야도 총력전이다. 엘 네시리, 브라이언 힐, 토레스, 오캄포스, 라키티치, 페르난두, 텔레스, 구델, 바데, 나바스, 보노가 총출동하면서 맞섰다.

경기 시작 이후 흐름은 다소 예상과 달랐다. 로마는 부상서 돌아온 디발라를 앞세워 경기를 풀어갔다. 그의 박스 안 공격 능력을 앞세워 꾸준하게 세비야의 박스를 괴롭혔다. 디발라를 앞세운 로마 공세 덕에 세비야는 라인을 올리는데 어려움을 겪었다.


두들기던 로마는 수차례 위협적인 찬스를 만들어냈다. 전반 35분 세비야의 공격을 압박으로 차단한 뒤 만치니가 침투하는 디발라를 향해 정확하게 스루 패스를 넣었다.


디발라는 공을 잡은 이후 침착하게 문전 바로 앞에서 반대편 골문을 향해 슈팅을 날렸다. 보노 골키퍼도 꼼짝하지 못할 정도로 완벽하게 골문을 갈랐다.


실점 이후 세비야가 반격에 나섰다. 전반 추가시간 라키티치는 페널티 박스 앞에서 강력한 왼발 슈팅을 날렸다. 그러나 공은 먼 쪽 골대를 강타하면서 전반은 로마가 1-0으로 앞선 채 마무리됐다.


후반전 시작과 동시에 세비야가 승부수를 던졌다. 힐-토레스 대신 라멜라-수소를 투입하면서 사이드 공세를 강화했다. 여기에 후반 10분 베테랑 나바스의 우측면 돌파 이후 크로스가 위협적으로 들어갔다. 공은 만치니의 몸을 맞고 그대로 자책골로 이어지면서 세비야가 1-1로 균형을 맞췄다.

로마는 후반 21분 결정적인 기회를 잡았다. 상대 골문 앞 난전 상황에서 슈팅을 날린 기회를 잡았으나 모두 마무리에 실패하면서 탄식을 자아냈다. 부상에도 맹활약하던 디발라는 후반 23분 바이날둠과 교체로 경기장을 떠났다.


세비야는 후반 29분 오캄포스가 상대 태클에 넘어지면서 페널티킥읋 얻어내나 싶었다. 그러나 비디오 판독(VAR) 끝에 정당한 태클로 판정돼서 취소됐다.


팽팽한 승부가 이어졌다. 로마는 후반 30분 에이브러햄 대신 벨로티를 투입하면서 공격진에 변화를 줬다. 몰아치던 로마는 후반 36분 상대 수비수의 손에 맞아 공이 벗어나서 선수들과 코치진이 강하게 핸드볼을 주장했다. 그러나 테일러 주심은 페널티킥 대신 로마 코치에게 옐로 카드를 전했다.


애매한 판정 속에 경기가 격해졌다. 후반 추가 시간으로 무려 6분이 주어졌다. 양 팀 모두 추가골을 노렸으나 골문 앞에서 완성도가 떨어졌다. 결국 정규 시간 90분은 그대로 무승부로 마무리됐다. 승부는 연장전서 가려지게 됐다.

연장전 전반 선수들은 지친 기색이 역력했다. 양 팀 선수들 모두 추가골을 위해 노력했으나 힘이 부족했다. 결국 별다른 소득 없이 연장 전반이 마무리됐다. 연장 후반 시작과 동시에 무리뉴 감독이 마지막 승부수를 택했다. 스피나촐라 대신 요렌테, 펠레그리니 대신 엘 샤라위를 투입하면서 모든 교체 카드를 활용했다.


연장전 후반도 마찬가지였다. 선발로 출전했던 마티치가 탈진을 호소하면서 쓰러졌다. 이후 양 팀 벤치 간의 신경전이 있었다. 결국 마티치는 그라운드 복귀 대신 보베와 교체돼서 경기장을 떠났다. 그대로 연장전 후반도 마무리됐다.

승부차기에서 승부가 갈렸다. 선공으로 나선 세비야는 보노가 로마의 2번 만시니와 3번 이바녜스의 슈팅을 모두 막아냈다. 로마의 파트리시우도 4번 수소와 5번 몬티엘의 슈팅을 막아냈으나 테일러 주심이 몬티엘을 다시 차게 했다. 다시 찬 몬티엘이 침착하게 마무리하면서 세비야의 우승이 확정됐다.

/mcadoo@osen.co.kr

추천 비추천

43

고정닉 1

2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sns에 가장 미쳐사는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3/09/18 - -
공지 OSEN 갤러리입니다. [26] 운영자 20.07.15 9769 31
3832 유아인, 돈다발 맞고 지은 표정…두 번째 구속 갈림길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450 0
3831 이러다 겨울야구 하겠네…5G 모두 우천 취소 [5]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0 3463 1
3830 '5살 차이' 곽시양♥임현주, 그렇게 티 내더니 열애 인정 [13]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0 6862 9
3829 클린스만 보고 있나? 황선홍은 해냈다…AG 첫 경기 9골 폭죽 [26]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9 6529 4
3828 김종국 티셔츠 '4만원'인데 가격 논란…"사과" 후 전액 기부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9 1837 1
3827 노영국 심장마비·변희봉 암 재발, 같은 날 떠난 거목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8 318 0
3826 오타니, 라커룸에서 짐 뺐다…LAA와 헤어질 결심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7 583 0
3825 방탄소년단 슈가, 추석은 군대에서…22일 입대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7 1913 0
3824 손흥민, 최하위 평점 굴욕? 그럼에도 빛난 '주장의 품격'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7 5459 0
3823 LG·롯데가 우승하면 이 느낌? 日 한신, 18년 만에 리그 우승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5 500 0
3822 조인성, '밴쿠버 여신' 아나운서와 결혼? "접점도 없어" 반박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5 1618 0
3821 호남평야에서 했어야지…임영웅 콘서트, 매진→암표 성행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4 4903 0
3820 '미성년 대상 성범죄' 前 롯데 서준원, 징역 3년-집행유예 5년 선고 [14]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3 4757 7
3819 개그맨·유명 기획사 소속 사칭男, 알고보니 동물학대범? '논란'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3 1153 0
3818 사우디도 겨우 이겼는데? 클린스만 감독, 원격 근무 계속 [31]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3 2807 12
3817 이승만 전 대통령만 후원? 이영애, 역대 대통령들 모두! [65]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2 2731 48
3816 '구속영장 기각' 유아인, 첫 검찰 소환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2 771 1
3815 포그바 어디까지 추락할까…도핑 양성 '충격' [38]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2 2420 13
3814 맨유, 1400억 공중 분해 위기…'폭행 혐의' 안토니 복귀 연기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1 2614 0
3813 김히어라 학폭 논란 점입가경..일진 vs 일진? 난리났다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0 897 0
3812 일본, 독일 또 격침…WC 리턴 매치서 4-1 대승 [1]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0 5618 1
3811 韓·亞 수비수 최초! 김민재, 발롱도르 후보 30인 노미네이트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07 6463 0
3810 아니라더니? 브브걸 유정, '11살 연상' 男배우와 열애 인정 [1]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07 1723 0
3809 김히어라 학폭 의혹…여중 시절 일진 모임 '빅상지' 멤버 [29]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06 5291 33
3808 홀란드? 손흥민은 그저 '파워랭킹 1위' [46]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06 18130 32
3807 '범죄도시3' 초롱이 장가 간다! 9살 연하와 11월 결혼 [55]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06 5434 34
3806 결혼할 줄 알았던 7년 장기 연예인 커플, 결국 결별…이유는? [3]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04 1151 1
3805 피프티피프티 어디까지 추락하나…음레협도 '쓴 소리' [22]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02 5927 44
3804 2500억으로도 모자라? 3420억 줄게! 살라 영입에 목숨 건 사우디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02 1238 0
3803 '소문난 칠공주' 여배우가 부동산 회사 과장 진급? "사실무근" 일축 [17]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30 4521 5
3802 메시는 미국에서, 호날두는 사우디에서 펄펄…김승규 상대로 멀티골 [6]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30 1159 7
3801 7연패 롯데 vs 6연패 한화…급하긴 마찬가지 [2]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29 1431 1
3800 피프티피프티, 어트랙트 남는다…소송 기각→분쟁 장기화 [7]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29 2983 7
3799 김윤아,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소신 발언…"왜 日 여행?" 역풍 [2]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26 1675 3
3798 '그알', 피프티와 함께 추락…"깊은 사과" 꼬리 내렸다 [48]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24 9679 45
3797 오재원 뒤끝 작렬 "양창섭 이 버릇없는 XXX야" [20]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24 3564 7
3796 아이돌 서바이벌 1위, 혼자 6:4 수익 분배 요구…결국 제명 [3]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23 3806 2
3795 김광현·양현종 강제 복귀하겠네…AG 야구대표팀, 부상병동 [9]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23 6757 0
3794 이강인 부상…군면제 초비상! AG까지 못 뛸 가능성 [17]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23 9786 5
3793 잉글랜드 캡틴 아들이 독일 국적? 해리 케인에 비난 폭주 [77]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22 9875 56
3792 DJ 소다, 6살 때 성폭행 당했다 "이제 참거나 숨지 않아" [8]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22 2584 2
3791 명량대첩 축제에 일본인 캐릭터? "이순신·안중근 무서워하니까"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20 868 0
3790 생태계 파괴종…메시 오니 팀이 바뀌었다 [1]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20 8540 1
3789 '김민재-케인 데뷔' 뮌헨, 4골 폭발 화력쇼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9 1361 0
3788 손흥민 주장 괜히 맡았나…잉여 자원만 10여명 "답 없다" [27]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8 18030 19
3787 우주소녀 성소와 불륜? 양조위 "터무니 없다" 분노 [34]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8 4246 19
3786 '유퀴즈', LG트윈스 '쥐' 비하 논란 "부적절했다" 사과 [1]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7 2013 0
3785 임영웅이 걷는 실크로드…노래 냈다 하면 기록 행진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7 4978 1
3784 '사우디 이적' 네이마르, "5838억 원도 부족해" [13]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7 1967 7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