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주류 리뷰] 프리미엄 막걸리 ‘복순도가 손막걸리’, “고개 갸우뚱하게 만드는 맛과 가격”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4.06.17 15:09:27
조회 6817 추천 8 댓글 31
[리뷰타임스=김우선 기자] 개인적으로 막걸리를 그리 좋아하지는 않는다. 대학 시절 유쾌하지 않는 기억 때문이다. 속해 있던 동아리가 민요패라서 주로 술은 막걸리를 애용(?)했다. 시도 때도 없이 막걸리잔을 기울였고, 너무 많이 마신 바람에 수업 시간에 뿜어 올리는 바람에 수업 도중 휴강한 역대급 사건이 발생하기도 했다. 문제는 막걸리만 마셨다 하면 그 다음날 숙취와 함께 하루 종일 머리가 지끈거리게 아팠던 기억이 있다.

 


막걸리는 쌀을 이용해 밥을 지은 후 효모와 누룩을 이용해 발효시켜 만들어지는데, 쌀의 당분을 효모가 분해하면서 알코올이 생성된다. 발효가 완료된 후 동동주와 막걸리, 술지게미로 나뉘어지는데 발효되어 가라앉은 밥알과 누룩을 함께 건져내 거름망에 걸러낸 술이 막걸리다. 막걸리를 먹고 나면 머리가 아프다고 하는 사람들은 막걸리가 다양한 균들과 미생물, 찌게미 등이 모두 포함되어 있는 술이기 때문에 소화하기 어렵거나 거부반응으로 두통을 일으키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또 발효주는 발효 과정에서 에탄올은 물론 인체에 치명적인 메틸알코올, 아세트알데이드, 아세톤 등의 화학물질이 만들어지는데 소주나 위스키는 열을 가해 화학물질이 걸러지는 반면 막걸리는 효모에 의해 발효시킨 양조주 그대로이기 때문에 두통을 유발한다고도 한다.


 


마트에서 구입한 복순도가


 

지난 주말 이마트 트레이더스에 장을 보러 갔는데, 주류 코너에 눈에 띄는 막걸리가 있었다. 복순도가 손막걸리란다. 프리미엄 막걸리라는 라벨을 고급스럽게 달고 있다. 가격은 1 2천원이나 한다. 도매가로 소주를 무려 6병이나 살 수 있는 금액이다. 이번 한 달 금주를 하고 있는데 저녁에 장어구이를 해먹을 예정이라 왠지 잘 어울릴 것 같은 생각이 들어 카트에 담았다.

 

요리 전에 막걸리에 대해 검색해 봤다. 복순도가 손막걸리는 울산을 대표하는 프리미엄 전통주 브랜드로, 사람을 노래하게 하는 아름답고 하얀 빛의 오브제라고 홈페이지에 나와 있다. 프리미엄 막걸리는 과연 어떤 막걸리일까?


 

예로부터 막걸리는 서민의 술이라 불렸다. 저렴하면서도 흔하게 마실 수 있는 술이었기 때문이리라. 언제부터인가 프리미엄 막걸리가 우후죽순처럼 나오기 시작했다. 복순도가 손막걸리가 2010년 출시된 이후 수십 만원 대 먹걸리들도 꽤 있다. 18해창 막걸리는 출고가격이 11만 원에 달한다. 심지어 금박 도자기 병에 담은해창막걸리 아폴로 110만 원이나 한다.


 

복순도가 손막걸리는 무방부제, 무 인공균으로 항아리에서 자연발효시킨 전통적인 생 막걸리라고 강조한다. 전통의 한옥에서 옛 방식 그대로 써서 빚은 막걸리이고 전통 누룩을 발효제로 활용해서 만들었다. 생 막걸리이기에 보관은 10도 이하에서 냉장 보관해야 한다.


 


복순도가의 탄산. 사진=복순도가 홈페이지


 

복순도가 손막걸리는 탄산이 가장 큰 특징이다. 탄산을 막걸리 속에 일부러 녹였다. 기존 막걸리는 뚜껑에 틈을 내서 탄산이 빠져나가게 했지만 복순도가는 뚜껑을 밀봉해 탄산이 술 속에 녹아들게 했다. 투명하고 긴 병을 사용한 것도 뚜껑을 열 때 힘차게 올라오는 탄산이 보이게끔 하기 위한 것이라고 한다. 그래서 라벨도 탄산 올라오는 게 가리지 않게 상단으로 올려서 붙였다.

 

그래서 이 막걸리는 개봉할 때 특별히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강한 탄산에 뚜껑이 튀어 오를 수도 있다고 라벨에 적혀 있다. 혹시 모르니 병 입구 방향이 사람을 향하지 않도록 주의하는 게 좋다. 병 뚜껑을 개봉하는 방법은 우선 병을 위아래로 흔들어 침전물이 섞이도록 해야 한다. 흔든 후 바로 뚜껑을 열지 말고 냉동고에 10분 정도 넣어두면 탄산이 진정된다. 꺼내서 막걸리 병을 45도 정도로 기울인 뒤 뚜껑을 천천히 개봉하며 탄산을 배출해야 한다. 내용물이 넘치지 않도록 주의하며 뚜껑 여닫기를 반복하면서 탄산을 빼줘야 한다. 탄산이 완전히 빠져나간 걸 확인 후 잔에 따르면 된다.


 


기름진 장어에 잘 어울렸던 복순도가



 


탄산 기포가 엄청나게 올라온다.


 

저녁 식사로 장어구이에 막걸리를 곁들이기로 했다. 뚜껑을 개봉해 잔에 따른 다음에 병에 적혀진 걸 봤다. 탁주 / 935ml / 6.5%/ 12,000원이라고 되어 있고 원료는 정제수, (국산), 곡자(), 물엿, 설탕, 아스파탐(감미료, 페닐알라닌 함유)이 들어갔다고 나와 있다. 프리미엄 막걸리에 아스파탐이라. 약간은 의외였다. 아스파탐은 단맛을 내는 감미료로, 논란이 있긴 하지만 세계보건기구(WHO)에 따르면 아스파탐을 발암물질로 분류해놓고 있다.

 

와인잔에 따른 복순도가는 특유의 탄산 탓에 계속 기포가 생기면서 올라오는 중이다. 우선 한 모금 마셔봤다. 사이다나 콜라와 같은 탄산보다 더 코를 톡 쏘는 탄산이 느껴진다. 혀에서 느껴지는 맛은 옛날 막걸리를 마실 때 전해지던 감미료(아스파탐)의 달달한 맛이 뇌로 전달된다. 장어가 기름기가 많은 탓에 막걸리가 입을 정화해주는 점에서 궁합은 상당히 잘 어울렸다.


 


복순도가 개봉시 주의할 점



 


아스파탐이 들어간 건 에러다.


 

두 아들들에게 한 모금씩만 먹어보라고 했다. 그닥 좋은 반응은 아니다. 와이프 역시 이게 왜 프리미엄 막걸리인지 고개를 갸우뚱했다. 내 느낌 역시 막걸리에 샴페인을 섞은 맛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니다. 한 때 유행했던 막사(막걸리+사이다)를 살짝 고급스럽게 만든 맛이랄까.

 

누룩을 사용해 전통적인 방법으로 막걸리를 제조한 것은 적극 칭찬할 만한 일이다. 다만 아쉬운 게 있다면 여러 장점에도 불구하고 가격이 너무 비싼 느낌이다. 또 한가지, 아스파탐이다. 복순도가에도 아스파탐이 들어있지 않은 찹쌀탁주(도수 9도 짜리는 손막걸리보다 6천원이 비싸다)가 있긴 하더라도 기왕에 손막걸리도 아스파탐을 빼는 건 어떨까 싶다. 물론 술 자체가 발암물질이라 아스파탐의 위해성을 따지는 게 무의미하긴 하지만 프리미엄 전통주라는 표현 자체가 무색하다.  



<ansonny@reviewtimes.co.kr>
<저작권자 ⓒ리뷰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view_times

추천 비추천

8

고정닉 0

9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흡연때문에 이미지 타격 입은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4/07/15 - -
2459 [AI폰] 갤럭시 2030세대 구매 비중 50% 돌파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9 79 0
2458 [식품] 여름에 먹으면 더 좋은 한우 보양식 다이어트 요리법 [17]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9 6559 1
2457 [항공] 싱가포르항공, 여름휴가 시즌 맞이 프로모션으로 여행객 사로잡아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9 52 0
2456 [전기차] 푸조, 국내 소형 전기차 대전 참여…전기차 2종 최대 1,400만원 할인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9 48 0
2455 [여행] ‘스리랑카&몰디브’ 기획전 출시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9 48 0
2454 [전기차 리뷰] 올 상반기 테슬라 국내 신차등록 사상 최고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9 43 0
2453 [AV] 다이슨, 새로운 하이파이 노이즈 캔슬링 헤드폰 ‘다이슨 온트랙’ 공개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9 55 0
2452 [커피 전문점 리뷰] 캐나다 국민커피 프랜차이즈 ‘팀홀튼’ 국내 1호점 신논현점 방문기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9 41 0
2451 [DIY 리뷰] 4:3 구형 모니터로 아빠표 레트로 게임기 만들기 [2]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9 2125 11
2450 [메시지] 뿌리오, 카카오톡 자동 발송 가능한 연동서비스 오픈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8 52 0
2449 [안전] 해외직구 안전성 위협...속옷서 발암물질 '아릴아민' 검출, 화장품 14개 국내기준 초과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8 70 0
2448 [AI] 삼성전자, 영국 ‘옥스퍼드 시멘틱 테크놀로지스’ 인수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8 61 0
2447 [암호화폐 리뷰] 리플(XRP) ‘나홀로 상승’…그 이유는?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8 64 0
2446 [AI] 딥엘, GPT-4·구글·MS 능가하는 번역 서비스에 차세대 LLM 도입 [5]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8 1074 2
2445 [웨어러블 리뷰] 젊은층 둘 중 하나는 스마트워치에 무선이어폰 사용 중 [8]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8 1205 0
2444 [부동산] 전국 임대 아파트 정보 한눈에! ‘임대청약지도’ 서비스 출시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8 754 0
2443 [PC] 성수동 델 AI PC 팝업 체험존 ‘북적북적’ 성료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7 462 0
2442 [서울 리뷰] 도심에서 즐기는 휴가, 영화도 보고 맥주도 마시고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7 469 1
2441 [식당리뷰] 매일 바뀌는 점심 식사, 합정 난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7 104 0
2440 [식당 리뷰] 제주 두루치기 맛집 ‘동성식당’, 생고기에 야채 듬뿍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7 102 0
2439 [서울 리뷰] 이런 것도 가능?...하반기 '서울 라이프'가 달라진다 [2]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6 5075 2
2438 [대회] 예스24, 2024년 제21회 어린이 독후감 대회 개최… 9월 22일까지 접수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6 120 0
2437 [모집] 한국 정보 오류 신고하세요...‘대한민국 바로알림단’ 모집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6 132 0
2436 [스마트폰] 갤럭시 Z 폴드6·Z 플립6 ‘드론 배송 서비스’ 시행 [2]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6 2069 0
2435 [스포츠] 2024년 스포츠 카드 시장 보고서 발간 [1]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6 1829 2
2434 [식품 리뷰] 도드람 캔돈 삼겹살 2차 리뷰 후기 "캠핑용으로 안성맞춤"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6 124 0
2433 [국방] 휴니드, 한국형 MANET 기반 영상전송 장비세트 육군에 최초 납품 [2]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6 1789 2
2432 [AI] 마이크로소프트•한국폴리텍대학 부산캠퍼스, ‘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 AI 경진대회’ 성료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6 94 0
2431 [도서] 예스24 ‘알파 세대’ 10대 도서 판매 동향 및 트렌드 공개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5 123 0
2430 [트레킹 리뷰] 북한산 둘레길 21구간 완주기 [1]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5 5252 3
2429 [등산 리뷰] 우리나라에서 제일 긴 폭포 '설악산 토왕성폭포' 전망대에 오르다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5 133 0
2428 [쇼핑] A세대의 쇼핑 앱은 ‘쿠팡’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5 315 0
2427 [음료] 메가MGC커피, 출시 100일만에 3초당 1잔씩 팔린 음료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5 133 0
2426 [제품 리뷰] 방탄 섬유를 품은 버바팀 케블라 LED 전력측정 충전 케이블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5 120 0
2425 [음식 칼럼] 내가 먹은 수박 주스 진짜야? 가짜야?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5 427 0
2424 [식당 리뷰] ‘밥이보약’, 이름 그대로 보약 같은 ‘속이 편한’ 한 끼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4 144 0
2423 [식품] 올 초복엔 삼계탕 말고 돼지고기 어때요?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2 243 0
2422 [여성] ‘서울우먼업 여성개발자 양성과정’ 참여자 모집… 교육비 전액 지원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2 233 0
2421 [제품 리뷰] 웨어러블의 끝판왕 ‘절대반지’ 갤럭시 링, 무엇에 쓰는 물건인고? [33]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2 7248 6
2420 [중고] 리셀 시계 거래 1위는 롤렉스… 전체 거래량의 68% [5]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2 2538 0
2419 [컨퍼런스] 2024 스시 테크 도쿄 성료…7개 기업 결선 진출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2 182 0
2418 [음악] 12월 코엑스 공연 ‘어게인 2024 투란도트’에 플라시도 도밍고 지휘자로 선다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2 171 0
2417 [AI] 라쿠텐 심포니, AI 기반 무인 사업장 운영 효율화 IoT 솔루션 ‘Rakuten NEO’ 출시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2 165 0
2416 [식품 리뷰] ‘산도’ 등급 표시 없는 국내산 올리브유, 믿을 수 있나?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2 2333 10
2415 [요리] 여름철 기력 보충에 좋은 한우 보양식은?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1 189 0
2414 [여행 리뷰] "엄마, 나랑 제주 갈래?"...모녀가 나란히 떠나는 제주 여행 명소 5선 [16]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1 5769 2
2413 [주류] 지평주조, 캐주얼 프리미엄 막걸리 ‘봄이’ 출시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1 172 0
2412 [광고] 폴더블폰 시장 점유율 화웨이가 삼성 제쳐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1 197 0
2411 [IT] ‘갤럭시 링·갤럭시 워치7·갤럭시 워치 울트라’ 공개 [2]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1 2918 1
2410 [보안] 여름휴가 때 보안담당자를 위한 11가지 보안수칙 리뷰타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1 165 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