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초개념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당신은 이두 운동을 할 줄 모른다! - 바른 이두 운동법

닌자거북석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19.09.06 10:00:03
조회 2677 추천 30 댓글 30


제목 일부러 자극적으로 적어봣습니다 ㅈㅅ




https://www.youtube.com/watch?v=4KiwhrEkUXU

우선 이 글을 쓴 티보도의 퍼포먼스 / 

180kg의 스내치 풀을 꽤나 깔끔한 자세로 해내는 사나이,,,, 티보도의 글입니다. 오늘 소개할 글은 어떻게 해야지 바른 이두 컬을 할 수 있는지에 관한 글인데요. 평소 저는 아래 글의 방식대로 컬 동작을 수행해보지 않았는데, 글을 읽어본 후 티보도가 말하는 방식대로 운동해보니까 이두에 훨씬 더 좋은 자극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같이 한번 읽어보시죠!



요약

1. 문제는 비효율적인 컬 테크닉에 있다. 복합 관절 움직임이 부족하다거나 체중을 늘릴 필요가 있다는 이야기는 아니다.


2. 컬을 시작할 때 바른 신체 세팅을 만들어둬야 한다. 몸을 바르게 편 상태에서 어깨를 뒤, 아래로 유지할 때 이두에 더 많은 로드를 걸 수 있다.


3. 컬을 시작하기 전에 삼두, 복근, 둔근을 수축시켜라.


4. 리프팅 중에는 이두를 최대한 강하게 수축시켜라. 팔이 완전히 펴진 상태에서 시작하고 동작의 마무리 시에는 어깨를 축으로 회전시키면서 팔꿈치를 높게 가져가라.


5. 전면 삼각근과 승모근을 이용해서 운동하지 마라. 오직 이두만이 운동하게 해라.



많은 사람들이 근육질의 이두를 원하고 컬 동작은 그 근육을 키우는 데에 가장 많이 사용되는 운동이다. 그런데 왜 우리는 체육관이나 거울 속의 나에게서 크고 인상적인 이두를 좀처럼 볼 수 없을까? 진짜 문제는 무엇일까?




다관절 운동을 더 많이 해야 하는 걸까?


몇몇 전문가들은 작은 이두가 다관절 운동을 충분히 하지 않은 결과라고 주장한다. 난 그것에 동의하지 않는다. 난 당신이 생각할 수 있는 모든 다관절 운동을 하지만 큰 이두는 갖고 있지 않는 하키 선수나 역도선수, 몇몇의 파워 리프터들을 수없이 알고 있다.


체중 자체를 더 늘릴 필요가 있는 걸까?


많은 코치들은 이두를 키우지 못하는 사람들의 전반적인 체중 자체가 충분히 무겁지 않다고 말한다. 체중을 늘려서 전반적인 근육량도 늘리면 당연히 팔 사이즈를 키우는 데 도움이 된다. 그러나 꼭 체중을 불릴 필요는 없다. 프로 팔씨름 선수들을 봐라. 그들은 그들의 나머지 신체 전부보다 훨씬 더 큰 팔을 가지고 있다. 게다가 세상에는 작지만 끝내주게 멋진 팔을 가진 남자들도 많이 존재한다. 당신은 심지어 다른 곳의 근비대 없이도 팔의 크기를 키울 수 있다.





당신의 이두가 크지 않았던 진짜 이유


사람들이 이두 크기를 키우는데 어려움을 겪었던 주된 이유는 간단하다. 그들은 어떻게 컬 동작을 해야 하는지 모른다. 결과적으로 그들이 이두에 완전한 자극을 주는 것은 어려워진다. 컬 동작은 꽤나 간단하다. 그러나 효과 면에서 아주 작은 디테일들이 커다란 차이점을 만들어낸다.


효율적인 컬 동작과 비효율적인 컬 동작의 차이

https://youtu.be/ZQWL7omZh94



당신의 신체 포지션은 잘못됐다


어떠한 운동 동작을 할 때 당신의 신체를 어떻게 위치시키는가는 매우 중요한 문제이다. 심지어 컬 동작과 같은 작은 동작을 수행할 때조차도 말이다. 적절한 신체 포지션을 사용하는 것은 근육의 동원을 완전히 바꿔버릴 수 있다. 이러한 정보들을 알지 못한 채로 대부분의 사람들이 첫 번째로 실수하는 것은 바로 승모근을 긴장시키는 것이다. 그들의 어깨는 컬 동작을 시작하기도 전에 살짝 위와 앞으로 이동하게 된다.


나쁜 컬 자세

https://youtu.be/uv0IULLJSus


운동 동작을 시작하기 이전에 근육에 긴장을 만들어내는 것이 그 근육의 활성도를 높인다는 연구는 굉장히 많다. 그렇다면 당신이 준비 동작에서 승모근을 긴장시키고 어깨를 살짝 위와 앞으로 이동시킨다면 무슨 일이 일어날까? 당신은 자연적으로 컬 동작을 할 때 전면 삼각근과 승모근을 더 쓰려고 할 것이다. 당연히 그런 자세에서도 이두는 자극을 받는다. 그러나 동작이 시작하고 난 이후 중간 부분까지, 이두는 당연히 가져가야 할 자극을 가져가지 못하게 된다.


위와 같은 문제를 가지고 있는 사람들은 또한 컬 동작을 수행하기 이전에 몸을 살짝 앞으로 숙이는 경향이 있다. 승모근과 삼각근이 동작을 수행할 준비가 되어있기 때문에, 이러한 이점을 본능적으로 레버리지로 이용해서 무게를 들어 올린다. 다시 말해서 이러한 행동들은 이두가 최대로 늘어나있는 포지션에서 이두의 자극을 빼앗아간다. 이두가 최대로 늘어나있는 포지션은 근 성장을 최대화하기 위해 굉장히 중요한 포지션인데 말이다!




컬 동작을 위한 이상적인 시작 포지션


이 자세는 가능한 가장 많은 로드를 이두에 전달할 수 있는 자세이다.


나쁜 준비 자세에서 좋은 준비 자세로 수정

https://youtu.be/5vYMBYij2R4


1. 어깨, 고관절 그리고 무릎은 일직선에 위치해야 한다. 상체를 앞으로 구부리거나, 뒤로 기대지 마라.


2. 어깨는 위& 앞이 아니라 아래 & 뒤에 위치해야 한다. 이것을 견갑골의 하방 회전이라고 부르기도 한다. 이 위치를 운동 내내 유지할 수 있다면 이두에 더 많은 저항을 전달할 수 있다.


3. 팔꿈치의 내측이 가능한 한 정면을 향해 위치해야 한다. EZ 바를 사용하는 것보다 스트레이트 바를 사용하는 것이 오히려 여기에선 더 도움이 될 것이다.






아직 무게를 들지 마라! 긴장이 먼저다


긴장 없는 상태로 운동을 하는 것은 어떠한 운동이 되었건 명백한 실수이다. 운동 단위 동원과 퍼포먼스의 최적화를 위해서 적절한 곳에 텐션을 만드는 것이 필요하다. 심지어 컬 동작을 할 때에도 올바른 위치에 텐션을 만드는 것이 중요하다. 단순하게 팔을 구부리고 펴는 문제가 아니다.


첫 번째로 당신은 적절한 시작 포지션을 만들기 위해서 삼두를 긴장시키거나 이완시켜야 할 것이다. 삼두를 이완시키는 것은 시작 포지션에서 당신의 팔이 완전하게 펴질 수 있도록 도와준다. 이것은 이두가 약간 더 긴 가동 범위를 가질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단지 2~3cm 정도에 불과하지만 시간이 지남에 따라 자극을 증가시키고 차이점을 만들기에는 충분해진다. 기억해라. 가장 많이 스트레치 되어있는 근육이 가장 많이 동원된다. 삼두를 사용해서 이두를 길어지게 만들면 이두의 동원율을 올릴 수 있을 것이다.


두 번째로 복근에 긴장을 만들어라. 누군가가 당신의 배를 때린다고 생각해라. 둔근도 수축하고 발가락으로 지면을 꼬집는다고 생각해서 땅을 움켜줘라. 이러한 모든 단단함이 컬 동작을 할 수 있는 아주 견고한 기반을 만들어준다. 신체는 안정성이 뒷받침되어야 한다. 당신의 신체가 더 안정적이라고 느낄수록, 내가 원하는 주동근을 동원하는 것은 더 쉬워질 것이다.


이제 컬 동작을 수행할 모든 준비는 마쳤다. 이제 이두에 긴장을 만들어낼 시간이다. 팔을 굽히기 전에 먼저 이두를 긴장시켜라. 당신이 할 수 있는 가장 강한 등척성 수축을 만들어내는 것이다. 가장 높은 수준의 텐션을 만들어낸 이후에 자세와 단단함을 유지하는데 신경 써라.








출처: 파워리프팅 갤러리 [원본보기]

추천 비추천

30

고정닉 15

3

원본 첨부파일 1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연금급’ 노래 있어서 가장 부러운 스타는? 운영자 19.10.16 - -
195404 [로갤] 쥬리 짱 생일 축하 팬아트 모음 [1] 00(59.20) 10.03 1249 29
195403 [파갤] 레게 전주인이 은신처 보내줬다 [26] dehaani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1948 30
195402 [자갤] 오밤중에 즈윕질하는 김치맨 이야기 [18] Fwah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1301 10
195401 [월갤] 1찍탈에 걸린 시간 14시간 30분 [12] 냉동너구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1475 11
195400 [히갤] 레고로 캡틴아메리카 트릴로지 디오라마 해봤어요 [23] 스톤가르송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4048 38
195399 [기음] 게 크림 고로케 [98] 97nam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5049 65
195398 [디갤] [조커] 간단 후기 [46] 샌프란소쿄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4542 39
195397 [포갤] pavement - frontwards 번역 [5] maybesomewher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998 11
195395 [히갤] 제임스 건... 디매대전에 일침... txt [40] 디노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5280 62
195394 [기음] 오늘 점슴 집게다리튀김 주 땡깃다 ㅋ [22/1] 퉁식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3216 17
195393 [파갤] 속보) nsca 스포츠센터 곧 런칭 예정 [31] Liam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1925 20
195392 [시갤] 젠과 짭 마주친 경험 [60] ㅇㅇ(223.38) 10.03 3221 38
195391 [트갤] 지구옵 변형 예상 - 절망편 [36] ㅇㅇ(1.217) 10.03 1894 59
195390 [엠갤] 오리 인사이드 키타ㅏㅏㅏㅏㅏ [46] 인사이드충(182.216) 10.03 4429 170
195389 [캠갤] 2019년 39주차 가.온차트 순위.jpg [6] 캠핑클럽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1049 23
195387 [필갤] 풍경이 예뻐도 사진을 못찍어.. [9] K21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1303 16
195386 [히갤] 가짜광기와 진짜광기 [33] ㅇㅇ(223.62) 10.03 9486 215
195385 [미갤] 홈메이드 초극소형 미니어쳐 게임 [6] 홀리좀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1824 22
195384 [필갤] 현상해오긴 해왔는데 [17] affogato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1065 16
195383 [디갤] 올림푸스 jpg색감은 싱그러워 좋다 [24] ㄲ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1625 19
195382 [카연] 으쌰으쌰 프롬헬 용병단 166 ~ 170 [22] 엠몽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2184 36
195380 [T갤] [4K] TWICE EYE CONTACT CAM :: 트와이스 아이컨택캠 [29] Zard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2984 94
195379 [주갤] 념글보니 필라이트빌런하면 네임드 될수있다고 착각하는데 [33] 박난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2596 32
195377 [기음] [a] 월간쳐묵 09월호 - 가을바람에 심신이 살랑거리는 30대가 돌아왔 [15] autism26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2614 13
195376 [트갤] 자연광 만난 DX9 핫로드 [6] 줌형(182.231) 10.03 1189 10
195375 [장갤] [보정움짤] 191002 장원영 NHK 늪에 빠져 들어보았다 [15] やぶきなこ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2370 41
195374 [미갤] [드랍플릿 커맨더]저항군 콜벳, 프리깃, 순양함 [2] 개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794 12
195372 [기음] ㅇㄴㄹㅈㅅ 집에서 먹는 소갈비살(세일).JPG [17] 르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4501 13
195371 [기음] 늦은점심으로 쌀국수 한그릇했습니다 ㅎㅎ [30] 리나야사랑해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3296 19
195370 [트갤] SS-44 리더 제트윙 옵티머스 & FWI 킷 비교 리뷰 [16] 디셉티콘 블랙아웃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1056 13
195369 [월갤] 초보 유저들 위한 레인저 항모 공략. [18] dd(121.157) 10.03 1897 13
195367 [동기] 집이 청소당해서 슬픈 햄스터 [12] 매트리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2381 39
195366 [정갤] 현우 이야기 마지막, 안 뺏길려고 찍었어 (ㅌㅂㅇㅈㅇ) [19] ㅇㅇ(220.118) 10.03 1625 49
195365 [주갤] 나도 옥토버페스트 후기(스압) [16] god’sdong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2391 32
195364 [연뮤] 뀨랑 쌀 놀면뭐하니 나온거 살짝 캡쳐 [16] ㅇㅇ(223.38) 10.03 3053 43
195363 [카연] 도라에몽과 진구 manga [21] -정상-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6847 97
195362 [파갤] 우리 집 크레 보고 가렴 갤럼들아 [38] 성혀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1987 20
195361 [야갤] 치킨 갤러리..배달 음식 손절한 이유...jpg [139] 샨테06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12401 255
195360 [P갤] 하트 레빗 코스터 팬게임 만들어 왔음여 [60] 겜스갓흥엔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4273 84
195359 [디갤] 비행기수저 사진올려봄 [3] 할닉넴존나없네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2205 11
195358 [포갤] 하아.. 드디어.. 짤 + 귀여운 꼬리선 클레이 만들었어요 ! [40] Tapcla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3433 55
195357 [카연] 가위눌리는 만화 [62] 초급유랑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5830 57
195356 [엠갤] 앚겜 새로나온 쌈무짤 가져왔따.jpg [41] ㅇㅇ(218.39) 10.03 6590 142
195355 [등갤] 가을 설악산-천불동 계곡 외 속초 먹방 [5] 트리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594 12
195354 [바갤] 헬멧롱부빡쓰깠따 [32] 저세상싸이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1375 17
195353 [포갤] 왕구리잡았음.jpg [27] 매실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5148 51
195352 [로갤] 190922 목동팬싸 쥬리 고화질 4장 by Easter Egg [7] 로켓펀치김수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807 18
195351 [I갤] 190825 코엑스 팬싸 채령 by macaryeong [2] ㅇㅇ(219.250) 10.03 645 14
195350 [과빵] 비파티세리 별빛축제! 고오급 과자 빵 칵테일이 무제한?! [9] 암흑봄베이협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1296 14
195349 [트갤] 디시는 처음이야 + 어택 [19] 램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3 1089 22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개념글 []

/

    이슈줌NEW

    1/6

    뉴스NEW

    1/3

    힛(HIT)NEW

    그때 그 힛

    1/3

    초개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