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초개념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데일리 히어로즈]#최원태 #3년 연속 10승 #창단 최다승 #기록잔치

긍정(221.142) 2019.09.08 17:00:05
조회 1832 추천 55 댓글 16

  키움 히어로즈가 7월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2019신한은행 MYCAR KBO리그' KIA 타이거즈와의 경기에서 7-3으로 승리하며 시즌 79승째를 거뒀다. 승리투수는 최원태. 그저 수많은 승리 중 하나인 것처럼 보이지만, 이날의 승리는 단순한 승리 이상의 의미를 가졌다.




#규정이닝 소화 #만 22세 #3년 연속 10승 달성 #역대 8번째


(사진 원본 출처 : 키움 히어로즈 공식 홈페이지)


  몸쪽으로 던지면 밖으로 빠지나 싶더니 스트라이크존의 절묘한 곳을 찌르고, 바깥쪽으로 던지면 어느 순간 보더라인으로 들어와서 스트라이크 판정을 받는 투심. 타자가 스윙을 시작할 때 즈음부터 무브먼트가 시작돼 헛스윙을 이끌어내는 체인지업. 7일 경기에서의 최원태는 마치 야구 게임 속 캐릭터를 보는 것만 같았다. 마치 야수가 송구하는 것 같은 간결한 폼으로 투구하다 보니 체력 소모도 적은 것인지, 7회까지 140km/h대 투심 패스트볼을 구사하며 KIA의 타선을 꽁꽁 묶었다. 이날 최원태의 최종 성적은 7이닝 100구 5탈삼진 1실점. 어느덧 다섯 경기 연속 퀄리티 스타트이다. 어느덧 모두가 알고 있던 '토종 우완 에이스' 최원태가 돌아왔다.


  최고의 호투와 함께 몇 가지 기록 또한 챙겼다. 우선 시즌 전 목표였던 규정이닝(144이닝) 충족을 달성했다. 사실 최원태는 지난 2년간 24승을 올리며 국내 우완 투수 중 최다승을 기록했음에도 불구하고 매해 후반기마다 부상으로 시즌을 조기 마감하며 좋은 평가를 받지 못했다. 특히 지난 시즌에는 8월 아시안게임 기간 때 오른쪽 팔꿈치 부상을 당해 규정이닝조차 소화하지 못함은 물론 포스트시즌 때에도 팀이 고전하는 원인을 간접적으로 제공했다.

  이러한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이번 시즌에는 전반기에만 두 번의 10일 휴가를 부여받았고, 본인 또한 몸에 무리가 가지 않도록 투구폼을 교정하는 등 노력했다. 비록 시즌 중반까지만 해도 4점대 중반 방어율을 기록하는 등 헤매는 모습을 보였으나, 결국 '최원태의 모습을 되찾음'으로써 방어율을 대폭 끌어내리고 규정이닝 또한 달성했다. 최원태는 이제 5 1/3이닝만 더 소화하면 개인 통산 최다 이닝을, 한 경기만 더 출장하면 개인 통산 최다 경기 출장을 달성하게 된다. 당연하지만 아픈 곳도 없으며 교정한 투구폼에도 완벽히 적응한 최원태에게는 시간문제일 뿐이다.

  시즌 중반까지만 해도 너무 과하게 관리해주는 것이 아니냐는 말까지 들었지만, 결국 돌고 돌아 가장 건강한 모습을 보이며 팀의 2위 싸움에 막대한 기여를 하고 있는 최원태다.


  또 한 가지 기록은 바로 만 22세의 나이에 3년 연속 10승 이상을 기록했다는 것이다. 단순히 3시즌 연속 10승을 기록한 투수만을 나열한다면 평범한 기록이지만, 만 22세의 나이로 범위를 한정하면 이야기는 달라진다. 이는 1982년 KBO리그가 출범한 이래 단 일곱 명밖에 달성하지 못했기 때문이다. 이전까지 만 22세 이하의 나이에 3시즌 연속 10승 이상을 달성한 투수들로는 박정현(89~91), 정민철(92~94), 주형광(94~96), 김수경(98~00), 김진웅(99~01), 류현진(06~09), 김광현(08~10)이 있었다. 자기관리 실패로 일찍 선수 생활을 마감했던 김진웅을 제외하면 모두 한국 프로야구를 주름잡은 전설의 선수들이다. 그리고 최원태는 여덟 번째로 본 기록을 달성함으로써 전설의 반열에 들게 되었다.




#규정이닝 소화 #10+승 선발 트리오 #창단 12년만


(원본 사진 출처 : 키움 히어로즈 공식 홈페이지)


  한편, 키움 히어로즈 구단은 오늘 최원태가 규정이닝과 10승을 동시에 달성함으로써 창단 12년 만에 처음으로 규정이닝을 소화한 10+승 선발투수 트리오를 배출했다. 10승 투수가 세 명 이상 나온 시즌은 이전에도 두 번 있었지만(2015년, 2018년), 2015년에는 한현희가, 2018년에는 최원태가 규정이닝을 소화하지 못했다. 세 명 이상의 투수가 규정이닝을 소화한 시즌은 2013시즌 단 한 번밖에 없었다(나이트 173이닝, 밴 헤켄 162이닝, 강윤구 130이닝).



싸융짱문오는 키움 히어로즈의 암울하던 선발진을 대표하던 유망주 투수들이다. (원본 사진 출처 : 키움 히어로즈 공식 홈페이지)


  부끄럽지만, 이는 키움의 선발진이 창단 이래 얼마나 꾸준히 약했는지를 보여주는 기록이다. 창단 시즌인 2008년에는 제대로 된 외인 투수들의 도움을 받지 못하는 상황에서 토종 선발투수들이 분전했지만, 이듬해 마일영과 김수경이 무너지고 장원삼이 태업함으로써 이현승을 제외하면 믿을 선발투수가 없게 되었다. 2010시즌에는 황두성이 부상으로 이탈하고 장원삼과 이현승, 마일영이 트레이드로 이적하며 창단 초기의 선발진이 완전히 해체되었다. 그나마 외인 번사이드가 꾸역꾸역 경기에 나와 규정이닝을 달성하고 고원준과 금민철이 선발투수로 가능성을 보여준 것이 전부였다. 2011년에는 번사이드가 방출되고 고원준이 롯데로 팔려 가며 금민철이 부상을 입음으로써 다시 한번 선발진이 리셋됐다.

  이후 싸융짱문오로 대표되는 토종 투수 6인방이 꾸준히 기회를 받았으나 꾸준히 기대에 미치지 못했고, 외인 투수 둘을 제외하면 아무도 선발로 제 몫을 하지 못하는 광경이 2015년까지 이어졌다.


  그러나 이번 시즌을 기점으로 키움의 고절 직인 선발진 문제는 해결될 예정이다. 현재까지 22승을 합작하며 외인 원투펀치를 이루고 있는 제이크 브리검과 에릭 요키시는 이제 겨우 만 31세, 만 30세의 나이에 지나지 않는다. 과거 히어로즈 선발진의 한 축을 맡았던 브랜든 나이트와 에릭 밴 헤켄이 38세의 나이까지 준수한 활약을 펼쳤음을 고려하면, 구단에 돈이 없어서 재계약에 실패하지 않는 한 오랫동안 이들을 볼 수 있을 전망이다. 이닝이팅이 유일한 단점이었던 최원태는 올시즌 세심한 관리를 통해 '풀타임을 뛸 수 있는' 선발로 진화했다. 사실상 1년 차 선발투수인 이승호 또한 이번 시즌 스무 살의 유망주임을 감안했을 때 좋은 성적을 올리며 내년을 기대하게 만드는 중이다. 나머지 한자리는 '악마의 재능' 안우진, '시즌 전 5선발 경쟁자' 김동준, '일낸다' 김정인 등의 투수들이 호시탐탐 자리를 노리는 중이다. 여차하면 18시즌 풀타임 선발투수로 활약한 한현희가 들어갈 수도 있다.




#창단최다승 #목표는우승


(원본 사진 출처 : 키움 히어로즈 공식 홈페이지)


  KIA 타이거즈와의 7일 경기에서 승리를 거둠으로써, 키움 히어로즈는 창단 이래 단일시즌 최다승(79승) 또한 거두게 되었다. 물론 이전까지 역대 최다승 시즌이었던 2014년에는 128경기 체제였던 것 또한 감안해야겠지만, 이를 고려해도 올해가 창단 이래 두 번째로 높은 승률을 기록 중인 시즌임은 변하지 않는다. 제발 개큠 잔여 경기 11경기 전부 이겨서 2등 먹고 2위 해서 코시 우승해




출처: 키움 히어로즈 갤러리 [원본보기]

추천 비추천

55

고정닉 12

0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조커’ 역에 딱 맞을 것 같은 한국 스타는? 운영자 19.10.22 - -
196128 [히갤] 히붕이 그림판으로 조커 그려봤다 [40] 자석박이(61.106) 10.11 7134 105
196127 [토갤] 스압)마에카와 미쿠 전함 종이모형 디오라마 제작 [56] 판버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3027 60
196126 [동기] (후기)어제 국도에서 줏어온 닭(꼬꼬) 근황.gif [99] 청둥오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5468 106
196125 [키갤] 솩) 겆붕이들을 위한 글 문학먹거리 (념요청) [44] ㅇㅇ(223.38) 10.11 2763 109
196124 [필갤] 필린이 심플유즈로 찍은 컬러플러스 현상받앗어요 [4] 유두대회전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692 8
196123 [과빵] 오랜만에 빵 구웠쯥니다!! [19] 샌드위치머신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1997 11
196122 [필갤] 7월 대만여행 [11] 괼긛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1098 14
196121 [카연] [짐승친구들 2기] 20화 - 아무도 면회 안와서 개삐지는 만화 [41] 짤태식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5098 123
196120 [바갤] 언더슬렁 머플러 교환기 [14] 엠창인생막장의끝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2521 14
196119 [모갤] AFV CLUB 1/350 I-58 후기형 완성 [13] 충남의건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745 14
196118 [중갤] 끈적한 슬라임에게 덮쳐져 빨아먹히고 인체개조.jpg [60] 메트로이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21659 88
196117 [디갤] 반포대교에서본 불꽃놀이 사진올린다 [6] ㅎㅈ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861 9
196116 [파갤] 기능해부학 요약 - 무릎팍-1 [12] 닌자거북석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1532 17
196115 [냥갤] 한우먹는 고영희 [23] 안녕난도담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3230 102
196114 [중갤] 조커 보고 옛날메이플 놓아주는 썰.ssul [330] 구름ap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25865 442
196113 [멍갤] 둥이와 햄스터 [25] 쿠이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2167 42
196112 [미갤] 진스틸러 컬트 병종-켈러모프 [8] 구글번역기(39.7) 10.11 1320 18
196111 [트갤] 나눔스크림 왔음! [7] 박쥐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711 14
196110 [디갤] 조-커 보고 재미로 만든 프리셋 [18] 돌아온스앟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1583 5
196109 [파갤] 마뱀이를 키운다는 것 [17] 슬램더키드(117.111) 10.11 1253 21
196108 [주갤] 오늘의 와인 [35] 쇼콜라,위스키 그리고 커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1471 21
196107 [카연] GOP완전작전 16화 [27] ㅈㄷ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2509 67
196106 [I갤] 191007 ICN 입국 유나 4p by 129 [5] 아기부엉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1566 18
196105 [동기] 두깨가 엄마한테 이쁨받는 비결 공개 [16] 깨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1536 41
196104 [야갤] 미국 래퍼에게 .. 디스 당한 청하 .... JPG [1044] ㅇㅇ(223.62) 10.11 54546 1058
196103 [아갤] 아이유 티비 움짤 [4] 돌mong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1780 34
196102 [아갤] IU TV....gif [11] 아이유영원해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2535 55
196101 [T갤] 트와이스4주년 기념 컵홀더&전시회 (홍대) [27] DUBUHANMO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1759 106
196100 [등갤] 도봉산 오봉 [4] 등객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478 3
196099 [트갤] 시즈 젯파 리뷰-2 [15] 레이브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639 10
196098 [조갤] 녹두 연애고수 모먼트. [1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3087 72
196097 [연뮤] 오늘 생일인 배우22222 [61] ㅇㅇ(223.33) 10.11 2642 89
196096 [T갤] 틋스타 + 원본 #윾 [44] 김쯔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2479 166
196095 [기음] 양양 2일차 [13] 오늘밤이고비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3270 23
196094 [파갤] 나도 어제 데려온 크레 [9] 노바하지말라구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769 8
196093 [자갤] 르꼬끄 남산벙 후기 [18] 피치피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1154 14
196092 [미갤] 다양한 아바돈을 만나보세요 [18] 양웬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1074 29
196091 [엠갤] 혜원이 생일 사진 + 콘사진 안올렸던거 [26] 엠갤 찍덕(122.254) 10.11 2637 126
196090 [파갤] 프론트스쿼트하니깐 컨벤이 떡상^^ [20] 야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2344 30
196089 [포갤] 새소년 신곡 듣고 느낀점 [20] ㅇㅇ(223.38) 10.11 1057 18
196088 [토갤] [리뷰] 다이소-움직이는 가전놀이♥세탁기♥ [46] 작약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2408 54
196087 [엠갤] 낙관을 지우게 만든 바로 그때 사진 [53] 엠갤 찍덕(122.254) 10.11 4661 149
196086 [모갤] 독일 전차 완성 [23] 사막의달빛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1069 13
196085 [로갤] 일본인터뷰 사진 개별컷 모음 ( 윤, 소, 다) [6] 00(59.20) 10.10 5181 22
196084 [동기] 텀부라 천국이네 [16] 눈물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0 3992 42
196083 [주갤] 깜짝... 대명절 주붕이 시나리오 유출 [26] personanongrat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0 4174 51
196082 [기음] 중남미지역 혼자 살면서 만들어먹은거 [82] 요호(143.208) 10.10 12652 57
196081 [로갤] 일본인터뷰 사진 개별컷 모음 (쥬, 연, 슌) [3] 00(59.20) 10.10 2934 22
196080 [과빵] 혼자서도 행복한 후리랜서 일기 [19] carrot1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0 3422 22
196079 [바갤] 샀다. [27] 택트가어때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0 4926 25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개념글 []

/

    이슈줌NEW

    1/6

    뉴스NEW

    1/3

    힛(HIT)NEW

    그때 그 힛

    1/3

    초개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