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초개념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리뷰)) 세리의 “사랑해요”라는 말의 무게감앱에서 작성

ㅇㅇ(218.235) 2020.01.13 17:00:02
조회 15431 추천 317 댓글 61

정혁은 7년 전 세상에서 가장 사랑했던 형을 잃으면서,
사랑하는 사람을 잃는다는 것이 얼마나 두려운 일인지,
알게 되었지.

그 이후,
사랑하는 사람을 잃지 않기 위해,
누구도,
마음에 담지 않아려는 연습을 했을 거야.

세리는,
누군가에게 버림 받는다는 것이 두려워,
누군가를 제대로 사랑해본 적이 없었지.

누군가를 곁에 두워도,
딱 자신이 상처받지 않을 만큼의,
적당한 거리감을 유지한 채 살아왔어.

그래서 누구와 헤어져도,
상처받지 않았지.

애초에 누군가를,
상처받을만큼 사랑하지 않았으니까.

모든 것을 다 가졌던 세리지만,
늘 공허하고, 외로웠지.

진짜 세리의 마음을,
채워주는 사람을 만남 적 없으니까.

그런 세리가,
어느 날,
아무도 모르는 곳에 떨어졌어.

그곳에서,
세리는 정혁을 만났지.

아무 것도 없는 자신을,
그저 그대로 받아주는 정혁을.

정혁이의 공간에서,
세리는 정혁이의 색깔로 하나씩 물들어 갔어.

낯선 세계에서 만난,
낯선 남자의,
낯선 공간의 들어간 세리는,

그곳에서,
처음으로 ‘집’에서 느껴지는,
따뜻한 온기를 느꼈어.

마주하고,
밥을 먹는다는 것,

마주보고,
자신의 이야기를 들어준다는 것.

그렇게 보통의 일상을,
함께 보내는 그 사람이,
매 순간 내 안위를 걱정한다는 것.

그곳에서,
세리는 따뜻한 위로를 받았어.

마치,
스위스에서 마지막을 결심했던 그 순간,
따뜻한 위로를 받았던 그 때처럼.


같은 공간에서,
서로의 색채로 물들며,
서로의 온기로 채우면서,

그렇게 서로에게,
익숙해지면서도,

정혁은 그저 세리를 잘 보내주는 것을 약속해야만 했고,
세리는 그저 잘 떠나겠다는 것을 약속해야 했지.

정혁이는,
세리를 떠나 보낼 준비를,

세리는,
정혁이를 떠날 준비를 하는 것만이,
서로에게 해줄 수 있는 유일한 일이었어.


“못 피한 거예요? 못 피한 거냐구”
“안 피한 거지. 내가 피하면 당신이 다치니까.”

그녀를 지키기 위해,
총알을 대신 맞는다는 게, 
어떤 의미인지 모를 리 없었지.

자신이 죽을 수 있다는 걸,
그럼에도 괜찮다는 걸.

그런 정혁을 두고,
세리는 한 걸음도 뗄 수 없었어.

자신이 갈 수 있는 가장 안전한 방법이,
이 순간이 마지막이라고 해도.

어쩌면,
이 곳에 남으면,
위험한 일이 생길지도 모른다는 걸 알면서도.

자신을 지키기 위해,
자신의 목숨을 건 정혁을,
세리 역시 지켜야했지.

자신이 이곳을 다시 떠날 방법이 없다고 해도,
그 사람을 영영 잃는 것보다는 훨씬 더 나은 선택이니까.


깨어난 정혁이는,
눈 앞에 아직도 남아 있는 세리를 보고 화가 났어.

그녀는,
다시 위험해졌으니까.

자신의 목숨을 걸어도,
아깝지 않은 그 사람이,
다시 위험해졌으니까.

하지만,
세리가 자신을 살리기 위해,
이곳에 남았다는 것을 알게 된 그 정혁이는,
알 수 있었어.

그녀,
역시 나를 잃고 싶어하지 않았다는 걸.

나를 지키는 것보다,
더 지키고 싶은 사람이 생겼다는 것.

그 사람 역시,
나와 같은 마음이라는 것.

우리의 마음이,
완벽하게 겹쳐진 순간.


아주 조심스럽게,
아주 소중하게,
그녀에게 다가가 입을 맞춰.


여전히 내 앞에 있는 네가 있어서,
다행이라서.

그런 너에게,
내 마음을 전하고 싶어서.


정혁이는,
약혼녀에게도 더 이상 숨길 수 없을 만큼,
세리에 대한 마음이 커졌지.

세리를 좋아하는 마음을,
단호하게 이야기 했어.

하지만,
정작 그 이야기를 세리에게 전해줄 수는 없었지.

그녀를 향한 눈빛,
그녀를 향한 손끝,
그녀를 향한 미소,
그녀를 향한 몸짓.

그 무엇 하나,
그녀를 향한 마음을 숨길 수 없음에도 불구하고,
‘사랑한다’는 마음을 전할 수는 없었지.

우리의 내일은,
오롯이 한 가지로 귀결되었으니까.

세리는 잘 떠나고,
정혁은 이곳에 그대로 남는.

‘사랑한다’는 말로,
그녀를 붙잡을 수는 없으니까.


그저 해줄 수 있는 것은,
그녀를 지키는 것.
그녀를 안전하게 보내는 것.

그녀를 보냄으로써,
이곳에서의 생활이 모두 산산조각나도,
정혁이는 상관없어.

약속했으니까.
내 눈 앞에 있는 한 지키겠다고.


그런 그녀가 눈 앞에서 사라졌을 때,
정혁은 자신이 아프다는 사실도 잊은 채,
그녀를 찾아 나서.

자기를 기다리고 있을,
그녀를 위해.


하지만,
세리는 자신때문에 정혁이의 삶이 무너질 수 있다는 사실이,
무서워졌어.

떠나야 할 자신 때문에,
이곳에 남겨진 그가 아프지 않길 바라게 되었지.

그래서 찾아 온,
정혁이를 향해 모진 말을 내뱉어.

아픈 몸을 이끌고 온 정혁이의 안위가,
걱정되어서 미칠 것 같으면서도,

눈물 범벅이 되어서,
거짓말로라도 그를 돌려 보내야 한다고.

가라는 자신의 말에,
그대로 뒤돌아서주는 그 남자.

그를 그대로 보내는 것이 맞다는 걸 알지만,
이 차가운 겨울 밤,

정혁을 홀로 둘 수는 없었어.


그렇게 자신에게 세리고 오고서야,
그녀를 품에 안아.

내 앞에 있는 것만으로,
다 괜찮다고.

그걸로 됐다고.

차가운 그 겨울 밤을,
서로의 온기로 녹이는 그 밤.

세리는 생각했어.

아주 조금만.
조금만,
이 사람 옆에 있다 가자고.

세리 인생에서,
단 한 번도 특별하지 않았던,
크리스마스도,
소중한 사람 곁에서는 특별해지는 법이니까.

그가 아픈 게 다 나을 때까지만.
그렇게 아주 잠깐만이라도.

그의 곁에 있을 수 있는,
핑계를 대고 싶었어.


그런데 인생은 언제나,
예측할 수는 방향으로 흘러가지.

자신에게 겨눠진 총.
그리고 그와 나눌 수 있는 마지막 통화.

세리는,
자신을 살려달라는 말 대신해,
진짜 하고 싶었던 한 마디를 꺼내.


언젠가부터인가 차올랐던 말.

하지만,
입에서 나오면,
겉잡을 수 없을 만큼 그에 대한 마음이 커질까 봐,
꾹꾹 눌러 삼켜왔던 말.

“사랑해요”

당신과 함께 했던 그 모든 순간,
사랑이었다고.

- dc official App


출처: 사랑의 불시착 갤러리 [원본보기]

추천 비추천

317

고정닉 5

10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항상 코디가 붙어있었으면 하는 패션 테러리스트 스타는? 운영자 20.02.25 - -
208555 [주갤] 주맥리)먹은 맥주중에 평점 젤 높은 KING JJJUILUSSS [14] 곽민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3 1554 17
208554 [포갤] 초장문)나는 미래에서 왔어 이 글은 2040년에 작성되고 있지 [43] ㅇㅇ(61.79) 02.22 4458 37
208553 [바갤] 베레모벗고 쏘리질러!!!!!!! [48] 테구스고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5727 36
208552 [시갤] 오느릐 쇼핑 착숏 [19] 정령(108.56) 02.22 4096 14
208550 [여갤] 윤경이 공카 사진, 움짤 [13] ㅇㅇ(110.70) 02.22 4702 50
208549 [기음] (동남아 여행기 #10) 방콕 미슐랭 원스타~빕구후멍 길거리음식들 [55] 노원맛대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2557 27
208548 [기음] 오늘 먹은것들.jpg [19] 서스펜더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5481 37
208547 [기음] 씨발놈의 직접 해먹은 집밥스 [34] 씨발놈(1.235) 02.22 6242 52
208546 [파갤] 리스트랩 써본것들 (SBD Pioneer Elitefts) [9] 레2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2027 25
208545 [주갤] 3-내가 추구하던 시음회의 최종적인 목적과 맥주 시장의 현실에 대하여 [43] 산월(散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2241 19
208544 [여갤] 듴공트인별 ~ 심케&뮤뱅 컴백, 시연&수아 셀카, 굿나잇 메시지 [4] Dream_Ca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713 21
208542 [여갤] 고라니 인스타 업데이트 [9] Kеi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17470 41
208541 [겨갤] [프갤문학] [안풍문학] 코드명: 서프라이즈 [59] 안♡풍foreve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1973 46
208540 [프갤] 문재앙 때문에 전염병 창궐 ㅋㅋㅋㅋㅋ [145] ㅇㅇ(110.70) 02.22 7430 278
208539 [U갤] 내일 와일더vs퓨리 둘다 작정했네 ㅋㅋ [6] ㅇㅇ(223.38) 02.22 1802 18
208538 [과빵] 생활의달인 출연자와 촬영PD가 미식블로거 글에 직접 리플달러 온 해프닝 [31] 샌드위치머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4837 38
208537 [트갤] 어 - 택 (어스라이즈 택배) [10] 월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1133 13
208536 [심갤] 남심 배포 [15] ㅇㅇ(115.21) 02.22 3327 27
208535 [파갤] 스모와 컨벤에 대한 오해와 진실 [102] 전사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2471 70
208534 [포갤] 짤 그려옴 [50] 강제탈출장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4531 57
208532 [심갤] 흑인 여자심 만들어봤슴미다 [6] ㅇㅇ(39.7) 02.22 7232 33
208531 [멍갤] 애기 굴욕샷 [41] 쿠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8451 53
208530 [P갤] 안녕하세요 일러 공모전 1위상 받은 사람입니다. [50] tp(49.164) 02.22 4919 53
208529 [건갤] HG 자쿠1 썬더볼트 가조 완성 [14] 농업이국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1505 14
208528 [멍갤] 오늘의 진도예드 [30] BlackPink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3024 57
208527 [트갤] 어스라이즈 클리프점퍼 간단 리뷰 [15] ㅇㅇ(175.202) 02.22 1358 21
208526 [카연] 요절복통 앰생요정 - 14 [60] 금요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8399 119
208525 [트갤] 워포사 목록 새로 뜬거 이거인듯? [13] RN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1274 9
208524 [트갤] 빛과 어둠이 공존하는 어라 [6] ㅇㅇ(211.211) 02.22 1569 13
208523 [여갤] 김도얀 수트 모음 보고가.gif [12] 와따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3201 50
208522 [미갤] 더스트주의) 쾨니히스루터 저먼 그레이 도색 ㅋ [20] ㅇㅇ(116.46) 02.22 1138 21
208521 [기음] 노량진은 이런게 대부분 5천원 이하임 [52] 센타우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8290 88
208520 [철갤] 2020 제 6회 캐릭터 배틀 안내 [56] 쇼다운_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3044 27
208519 [포갤] 그라임즈 유튜브 생방 끝 [13] ㅇㅇ(49.173) 02.22 2951 15
208517 [미갤] 데이터주의)1년 전 워해머 입문기 [6] 철뚜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1456 21
208516 [기음] 스테이크 먹고 매운맛 너구리 끼림 [27] 발성은김범수처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4793 23
208515 [주갤] 다른건 모르겠고 한국 살았으면 [76] 리얼예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31439 36
208514 [포갤] 세르비아에서 레코드산거 인증 [1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1942 18
208513 [멍갤] 애들아 ㅠㅠ 나 방금 넘 놀랫다.. [55] 더블치즈버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6797 46
208512 [건갤] 작중에서 키라가 우는 횟수 [24] かしま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4794 23
208511 [파갤] 김막돌 쫌 게을러졋어 [37] 나만의비밀상자애호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2292 37
208510 [기음] 목우촌 수제햄이랑 김치찍에 [25] 후후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4679 38
208509 [토갤] 1년 8개월지난 탄산토이 시음후기 [27] 못된수컷고양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4050 19
208508 [P갤] 싱글 종결@@@@@@@ [28] 닷닷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1381 32
208507 [카연] 그리마재툰 참피 - 우리동네 실장석 [36] 그리마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3384 87
208504 [엠갤] 웬아이디프 트위터 (추가) [45] 쌈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9242 207
208503 [카연] 존나 노동하는 꿈꾼 만와 [56] 미스터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4488 82
208502 [겨갤] 시네큐 후기) 편지빌런 - 10개써가고 받은 편지들 정리 (데이터조심) [33] 엘사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1207 31
208501 [엠갤] 사쿠라 민주 전시회옴 +셀카 추가 [36] 아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6842 108
208500 [심갤] 저의 집을 소개합니다 [29] 씹덕후(110.70) 02.22 2466 71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개념글 []

/

    이슈줌NEW

    1/6

    뉴스NEW

    1/3

    힛(HIT)NEW

    그때 그 힛

    1/3

    초개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