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초개념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사괜 오열버튼 모음집 (지극히 내 취향주의)

돛대(39.118) 2020.08.10 17:00:01
조회 3207 추천 112 댓글 38

회차 순서대로 갈게.


viewimage.php?id=39abde36edcb3ba9&no=24b0d769e1d32ca73ded8ffa11d028313550f9fb3f9dac8b24082381ca5a5a426e41ebf7256c573bfa2aaf86c7fcff8a2c9dd0ae502aa5b06d2c7a0b049c


3화 날 좀 보소!

정말 짧은 출연이었지만 강렬했던 캐릭터.

놀지 않는 강태의 목줄을 톡 건드린 그 씬.

웃고 울며 자신의 상처를 드러낸 뒤 마음껏 무대 위를 뛰놀던 기도

그런 그를 보며 자신의 모습을 투영한 강태.

그리고 그 순간 흘러나오는 '나도 모르는 노래(Hallelujah)'


viewimage.php?id=39abde36edcb3ba9&no=24b0d769e1d32ca73ded8ffa11d028313550f9fb3f9dac8b24082381ca5a5a426e41ebf7256c573bfa2aaf86c7fcff8a2c9dd1f2527aadb06e7f7a0b049c


4화 좀비아이

나도 어른이랍시고 강태 말마따나 동화 읽을 나이 아니라고 했는데

문영이의 동화에 휴지곽 붙잡고 울게 만들었던 그 씬.

온기를 바랐던 강태의 아픔.

식욕만 채워졌던 문영의 아픔.

꼭꼭 숨겼던 강태의 감정이 처음으로 터진 순간.

그리고 그 순간 흘러나온 In Silence.


viewimage.php?id=39abde36edcb3ba9&no=24b0d769e1d32ca73ded8ffa11d028313550f9fb3f9dac8b24082381ca5a5a426e41ebf7256c573bfa2aaf86c7fcff8a2c9dd7a65078a6e03d7f7a0b049c


7화 응...아니.

대본 지문에선 피식 웃고 마는데 본방에선 눈물로 바꾼 신의 한 수.

엄마를 향한 원망, 그리움, 사랑 등의 감정이 어색하게 따로 놀지 않는

자연스럽고 공감가는 강태의 복합적인 감정이 잘 드러나는 장면.


viewimage.php?id=39abde36edcb3ba9&no=24b0d769e1d32ca73ded8ffa11d028313550f9fb3f9dac8b24082381ca5a5a426e41ebf7256c573bfa2aaf86c7fcff8a2c9d84a3577ba6b06c2e7a0b049c


7화 엄마의 사랑

혼자 힘으로 버티고 살기 위해 잊어버리고 왜곡했던 엄마의 기억이

서서히 돌아오며 엄마의 사랑이 존재했음을 깨달은 그 씬.

이전에 이미 울고 있다가 상태 옷깃 붙잡고 흐느끼는 강태 보고

오열버튼 제대로 눌렸던 순간.


viewimage.php?id=39abde36edcb3ba9&no=24b0d769e1d32ca73ded8ffa11d028313550f9fb3f9dac8b24082381ca5a5a426e41ebf7256c573bfa2aaf86c7fcff8a2c9d8daf002aa6e13f7a7a0b049c


7화 나...목줄 잘랐어.

매회가 맛집이었던 사괜 엔딩 중 아마 처음으로 가슴이 벅찼던 그 씬.

대사 하나 없이도 마음이 꽉 찼던 그 씬.

드디어 스스로 목줄을 자른 문영의 눈물 어린 행복한 표정.

그런 문영을 쳐다보며 또 한번 사랑에 빠진 강태의 표정.

진짜 고문영과 진짜 문강태가 서로를 마주보던 감동적인 순간.


viewimage.php?id=39abde36edcb3ba9&no=24b0d769e1d32ca73ded8ffa11d028313550f9fb3f9dac8b24082381ca5a5a426e41ebf7256c573bfa2aaf86c7fcff8a2c9dd7f0017eadb1382d7a0b049c


9화 죽어버렸으면 좋겠어.

사괜 엔딩 중, 아니 사괜 전체 통틀어서 가장 숨막혔던 그 씬.

모두의 상처와 치부가 아무런 준비 없이,

강태의 의지와 상관없이 드러난 순간.

몸은 어른이어도 마음은 결국 상처를 껴안은 아이인 세 사람이

얼음강의 그 순간으로 돌아갔던 그 씬.

임금님 귀는 당나귀 귀라고 소리치는 상태를 보자

강태를 따라 함께 도망치고 싶었던 순간.


viewimage.php?id=39abde36edcb3ba9&no=24b0d769e1d32ca73ded8ffa11d028313550f9fb3f9dac8b24082381ca5a5a426e41ebf7256c573bfa2aaf86c7fcff8a2c9dd1a7047cace6647c7a0b049c


11화 평범한 꿈

평범한 꿈이 가장 이루기 어려운 꿈이라고 한다.

그래서였을까 정말 꿈으로 밖에 꿀 수 없는 강태의 바램이

영화와 같은 화면으로 나타나고 지극히 평범한 세 사람이 보이자

저들은 웃고 있는데 나는 울고 있던 그 씬.


viewimage.php?id=39abde36edcb3ba9&no=24b0d769e1d32ca73ded8ffa11d028313550f9fb3f9dac8b24082381ca5a5a426e41ebf7256c573bfa2aaf86c7fcff8a2c9d81f4072cf1b06f207a0b049c


11화 행복하다...

난생 처음으로 동생 강태에게서 행복한 표정을 발견한 상태.

그 낯선 경험의 신기함과 가슴 한켠이 시리고 벅차오르는 순간을 너무 잘 표현해낸 장면.

그리고 무엇보다 이 순간을 계기로 상태가 보호받을 대상이 아닌

동생들의 보호자가 되기로 결심한 그 씬.


viewimage.php?id=39abde36edcb3ba9&no=24b0d769e1d32ca73ded8ffa11d028313550f9fb3f9dac8b24082381ca5a5a426e41ebf7256c573bfa2aaf86c7fcff8a2c9d81f5067ba4b56d7a7a0b049c


13화 지켜주세요.

그 어떤 환자의 아픔도 허투루 보지 않았던 사괜.

폭력과 방관의 아픔에 상처투성이었던 환자의 어린 마음을 안아주던 강태.

그 품에 안겨 엉엉 우는 아이. 작감배의 조합을 다시 한번 존경하게 된 순간.


viewimage.php?id=39abde36edcb3ba9&no=24b0d769e1d32ca73ded8ffa11d028313550f9fb3f9dac8b24082381ca5a5a426e41ebf7256c573bfa2aaf86c7fcff8a2c9d8da35471f7e4652a7a0b049c


14화 많이 아팠구나.

14화 전체는 그냥 눈물의 연속이었음.

거기다 진짜 어른, 보호자가 된 상태옵이 오열버튼을 광광 눌러댔음.

그 첫번째는 죽과 메추리조림을 문영이에게 떠먹여주던 씬.


viewimage.php?id=39abde36edcb3ba9&no=24b0d769e1d32ca73ded8ffa11d028313550f9fb3f9dac8b24082381ca5a5a426e41ebf7256c573bfa2aaf86c7fcff8a2c9d85a75371acb6682c7a0b049c


14화 용서해줬어?

두번째는 상태가 강태를 안아주던 씬.

근데 용서해줬냐고 울음 겨우 참으면서 묻는 강태 목소리에

이미 오열버튼 눌려있었음.


16화 행복한데 왜 눈물이 나지 (짤을 못찾음ㅈㅅ)

행복하면 미소가 슬프면 눈물이 난다고만 배운 상태.

하지만 행복해도 눈물이 나올 수 있음을 깨달았던 그 씬.

뒤에서 같이 울던 강태가 달려와 안아주던 순간.

진짜 10화부터는 오열버튼 상태가 독점했다고 봐도 무방하다.


viewimage.php?id=39abde36edcb3ba9&no=24b0d769e1d32ca73ded8ffa11d028313550f9fb3f9dac8b24082381ca5a5a426e41ebf7256c573bfa2aaf86c7fcff8a2c9dd0a1507dadb265207a0b049c


16화 안녕~

형제의 이별이자 우리와 사괜의 이별 같았던 씬.

문상태는 문상태가 되고

문강태는 문강태가 되고

고문영은 고문영이 되고

사또들은 폐인이 된 완벽한 엔딩.




사또들의 오열버튼은 뭐야?



출처: 사이코지만 괜찮아 갤러리 [원본보기]

추천 비추천

112

고정닉 7

3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이슈 레스토랑 차려도 될 것 같은 요섹스타는? 운영자 20/09/29 - -
이슈 월간디시 10월호 : 요청사항 운영자 20/09/29 - -
229394 [레갤] 진격의 거인 디오라마 [15]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3331 86
229393 [레갤] 저도 사진올리고자러감ㅇㅇ [15] LXVII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2114 23
229392 [레갤] 정부군 초계함 만들어 봤다. [17] 허니제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2070 28
229391 [과빵] 빵린이 통밀스콘구웠음 [11] 데드에로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1701 11
229390 [기음] 마늘라면볶이랑 만두해먹음 [17] 알폭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3714 50
229389 [사갤] 이찬원의 해맑은 미소를 보면서 추석맞이...gif [27] ㅇㅇ(175.125) 09.30 3607 113
229388 [엠갤] 일본 정규 1집 전곡 트레일러 모음 13절.gif [9] 주비크로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2415 65
229387 [기음] 경주국밥! ㅎㅎ [45] 은총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3015 45
229385 [디갤] [폰카] 릴레이참여 [10] 고기집아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1162 17
229384 [주갤] 주붕이들은 추석이 싫다 [19] Si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3881 41
229383 [기음] 참치 대파 레몬 파스타 해먹음 [13] ㅇㅇ(49.173) 09.30 2465 42
229382 [여갤] 다이아 추석 메세지 [14] ㅇㅇ(211.36) 09.30 1475 34
229381 [차갤] 냥트키 아직도 유효해? [21] 야옹쿠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2182 32
229380 [프갤] 오늘자..깃스타 본..외붕이반응..gif [13] ㅇㅇㅇ(183.106) 09.30 3879 59
229379 [레갤] 싸움이 진정되었으니 스챔떼샷 보고가 [20] Viv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1349 20
229378 [기갤] 프옴 지호 [9] ㅇㅇ(125.139) 09.30 914 21
229377 [엠갤] [13:46] 아이즈원 #채연 인스타 업데이트 [46] SN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4960 185
229376 [바갤] (스압주의) 바갤여신 vs 옂갤여신 승부존 [78] ㅇㅇ(162.243) 09.30 6505 48
229375 [트갤] 울집 갤주님 근황 [15] ㅇㅇ(125.178) 09.30 3287 34
229374 [과빵] 며칠동안 굽고 만든 빵이랑 과자 [19] 박하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2325 52
229373 [트갤] WFC 제네레이션 웨폰 팩 리뷰 [10] ㅇㅇ(98.144) 09.30 852 16
229372 [멍갤] 삼단봉이 벽돌보다 세냐? [37] 123(122.38) 09.30 2696 74
229371 [모갤] 창동행 [18] 水野亜美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1874 23
229370 [건갤] 건붕이 HG 알렉스 사진 찍어왔어 [16] 곰태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1513 20
229369 [엠갤] 아E대 공홈) 배그팀 현장포토 12p [28] 쌈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3400 123
229368 [기음] 명절에 전부치기 [22] 음식킹(58.29) 09.30 3567 64
229366 [기음] 밥차리고 왔다 [22] 오늘의밥(211.36) 09.30 2130 18
229365 [기음] 미니텐동과 침치김치순두부찌개(녹두당면 주의) [20] 富久(126.237) 09.30 1811 34
229363 [사갤] 웅탁 과거 그리고 현재 (jpg만 있음) [34] ㅇㅇ(39.7) 09.30 4896 181
229362 [브갤] 10화는 아직 갈길 멀다고 정성스럽게 뒷통수까는게 의도같음 [29] ㅇㅇ(175.223) 09.30 1898 75
229361 [기음] 성공한 김붕이 소고기 무한리필 조졌다 [31] 국방케로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3111 48
229360 [사갤] 웅이 선공개 가스레인지 부분 존웃ㅋㅋㅋㅋㅋㅋ [38] ㅇㅇ(211.246) 09.30 3849 98
229358 [필갤] [가을] 막차 탑니다 [6] aranzebi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669 11
229357 [에갤] '로닌' 뚜 람 아재가 솝붕이들을 위해 알려주는 카빈 세팅 방법 [10] 배재대갔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888 24
229356 [디갤] 레드 [14] 미니멀리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1839 31
229355 [I갤] 옞덕직캠 [7] ㅇㅇ(220.82) 09.30 1449 27
229354 [기음] 우리 츔이 밍절인데 우데 안가노? [12] dd(42.82) 09.30 2913 42
229353 [청갤] 혜준이가 선물한 동화내용과 리뷰 [27] ㅇㅇ(118.32) 09.30 1500 144
229352 [레갤] 블랙펜텀 [26] ㅇㅇ(223.39) 09.30 1289 28
229351 [모갤] 웃겨서 그려봄 [11] 사진찍는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2540 31
229350 [기갤] 음악중심 유아 현장 포토2 [10] 한여름의크리스마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1770 20
229349 [레갤] 잠 안오면 서부테마 장식장에 세팅한거 보고가 [9] ㅇㅇ(14.7) 09.30 1187 28
229348 [에갤] 스압주의)동생 설득시키려다 포기했다 [5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3838 30
229347 [브갤] 일단 난 여기 누울래 [15] ㅇㅇ(14.36) 09.30 2838 48
229346 [청갤] 타임라인 찾은 거 모아봄 [10] ㅇㅇ(221.152) 09.30 1985 48
229344 [차갤] 나도 고앵 자랑할래 [22] ㅇㅇ(221.162) 09.30 1854 56
229343 [동기] 다람쥐: 더 먹어도 되나요? [40] 지다람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3027 71
229342 [파갤] 파붕이 파워리프팅갤러리 모두에게 감사말씀올립니다. [38] 160kg였던얼굴빻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1505 41
229341 [사갤] [뽕숭아 선공개]임영웅, 특명 달걀말이!!임히어로 등판 [52] ㅇㅇ(175.223) 09.30 5488 147
229340 [악갤] [블딥소취]@@@소취북 제작 안내@@@ [25] 악의꽃블딥총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975 37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이슈줌NEW

1/6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