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초개념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DENIX(데닉스) - 유럽감성의 클래식건 메이커(리뷰겸 홍보)

초롱이아빠7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0.10.26 17:00:03
조회 1946 추천 20 댓글 14

Hi~~ 초롱아빠임


오늘은 공구를 앞두고 데닉스사라 어떤회사인지 알아보는 시간을 갖겠음


참고로 플래툰 10월호에 실린 기사이며 본인이 작성한 기사임. 응 맞아 홍보겸 리뷰겸한 기사니까 알아서 걸러서 들어~

----------------------------------------------------------------------------------------------------------

DENIX-유럽감성의 클래식건 메이커


viewimage.php?id=2cb4c235ead42ca17bb1&no=24b0d769e1d32ca73fec87fa11d0283168a8dd5d0373ee31e5f23e84e6248770ad91796ea73d30aa0db11825a9bb9111be515a85e9805049fc1ecf46cc205ce3905bf83f0650


데닉스(DENIX)라는 브랜드는 이미 국내에서도 나름 클래식건들을 좋아하는 마니아 층에서는 고전총기로 유명한 곳이다.


지중해 연안에 자리 잡은 스페인 발레아레스 제도의 메노르카 섬, 시우타델라에 위치한 데닉스사는 1966년에 호세 카레테로 페버러세바스티안 렐 살롬두 사람이 의기투합해 창업했으며 당시 메노르카 섬에서 발달했던 모조보석 세공기술을 바탕으로 이듬해인 1967년부터 본격적으로 중세시대 복제무기들을 생산해 판매하기 시작했다.


viewimage.php?id=2cb4c235ead42ca17bb1&no=24b0d769e1d32ca73fec87fa11d0283168a8dd5d0373ee31e5f23e84e6248770ad91796ea73d30aa0db11825a9d6ff19dcdeb4f4e295781b4e652fecedea4d49c44490a49c

데닉스 25주년 기념 사진


이후 발전을 해온 데닉스사는 1978년 유한회사로 전환, 신설된 대형 공장으로 이전해 본격적인 대량생산 체계에 들어가 지금까지도 각종 다양한 제품들을 전 세계 40여개국에 수출해 오고 있다.


특히 일부 영화의 소품으로도 활용되는 등 인기를 얻어왔으며 서양에서 인기 있는 18~19세기 영국의 전열보병, 미국의 남북전쟁 등의 코스튬플레이에서 절대적인 위상을 갖고 있다.


viewimage.php?id=2cb4c235ead42ca17bb1&no=24b0d769e1d32ca73fec87fa11d0283168a8dd5d0373ee31e5f23e84e6248770ad91796ea73d30aa0db11825a9d6ff19dcdeb4f4e295781b4e6e7db8bdbe4a45ce9c23d787

국내에는 각종 플린트락 피스톨 및 라이플, 퍼커션 피스톨 및 라이플 등 주로 18세기 이전의 클래식 건들이 알려져 있지만 사실 이 회사가 제작, 판매하고 있는 복제 무기는 상당히 다양하고 종류가 많다. 단순한 고전 총기들만 있는 것이 아니다.

고대 로마시대 글라디우스(로마군의 주력 단검)부터 시작해 중세 유럽의 기사들이 사용하던 검들과 전투용 도끼, 각종 전술단검 등의 다양한 냉병기들을 선보이고 있고 초기 머스켓 무기들과 다양한 수많은 플린트락 피스톨, 세련된 기병대 검들 등 시대의 흐름에 맞는 그 시대 대표적인 무기들을 복제해 선보이고 있다.


viewimage.php?id=2cb4c235ead42ca17bb1&no=24b0d769e1d32ca73fec87fa11d0283168a8dd5d0373ee31e5f23e84e6248770ad91796ea73d30aa0db11825a9d6ff19dcdeb4f4e295781b4e3829bdbbef491f053a6935dc


특히 총기시대의 본격적인 서막을 알린 이른바 대항해 시대의 다양한 총기들, 심지어 18세기 영국 함선에 실린 대포의 스케일다운 모형 까지 정말 마니아들의 시선을 사로잡는 제품들을 내놓고 있다.


viewimage.php?id=2cb4c235ead42ca17bb1&no=24b0d769e1d32ca73fec87fa11d0283168a8dd5d0373ee31e5f23e84e6248770ad91796ea73d30aa0db11825a9d6ff19dcdeb4f4e295781b4e6a29eabcee4e4838c9935036

viewimage.php?id=2cb4c235ead42ca17bb1&no=24b0d769e1d32ca73fec87fa11d0283168a8dd5d0373ee31e5f23e84e6248770ad91796ea73d30aa0db11825a9d6ff19dcdeb4f4e295781b4e652cbfe9ef1f1c4e0f43ddb1



주된 상품인 클래식 건들은 주로 17~18세기의 플린트락 총기류, 19세기 퍼커션 총기류, 20세기 초기의 총기류들을 선보이고 있지만 1차대전~2차대전의 대표적인 무기들과 심지어 베트남전쟁당시의 주력 총기들까지 선보이고 있다.


viewimage.php?id=2cb4c235ead42ca17bb1&no=24b0d769e1d32ca73fec87fa11d0283168a8dd5d0373ee31e5f23e84e6248770ad91796ea73d30aa0db11825a9d6ff19dcdeb4f4e295781b4e642cbfbeb34f18015c7856e9






총기류들의 대표적인 특징들은 간단하다. 총구가 막혀 있어 어떠한 발사체도 발사할 수 없으며 햄머와 시어-트리거의 연동동작을 통해 공격발 정도까지는 가능하다는 것.


특히 본격적인 현대적 총기들로 들어서는 1~2차대전 당시 장비들 중 탄창식은 탄창의 탈착과 장전손잡이의 움직임을 통한 장전, 그리고 방아쇠를 당겨 공격발이 가능하게 만들어 진다.

아무래도 2차대전 및 베트남전쟁의 무기들은 기존의 에어소프트건들과 일본의 모델건들을 통해 자주 접할 수 있어 상대적으로 인기가 덜 하겠지만 그래도 각종 플린트락과 퍼커션 장비들과 더불어 유럽과 북미, 호주 등의 지역에서는 상당히 인기를 끌고 있다.

제품들은 불법적인 개조를 할 수 없도록 재질 자체는 금속이지만 아연합금을 사용했으며 나무 부분들은 원목을 그대로 가공해 재현해 나름 준수한 퀄러티를 자랑한다.

최근 들어서 이베이, 아마존 등에서도 일부 제품들이 판매되고 있어 국내에서도 개인 소비자들이 직접 구매를 통해 간간히 국내에서도 선보이면서 아름아름 매니아 층을 형성해 가고 있다.

일단 국내에서는 각종 플린트락 총기와 퍼커션 총기, 그리고 M1개런드와 Kar98k등의 2차대전 장비들이 개인의 직구매를 통해 수입됐었다.


세관의 처리과정에 따라 다소 차이가 나긴 하지만 대체적으로 햄머가 오픈되는 플린트락, 퍼커션 등의 실총오인의 위험이 적은 클래식 총기들은 별도의 칼라파츠가 없어도 모의총포에 해당하지 않는다는 판단 하에 그대로 통관이 진행되는 추세이다. (수정합니다- 최근에는 웬만하면 총포협회로 보내는 추세라고 함)


하지만 M1개런드, Kar98kSMLE NO1 MK등의 현대적 디자인의 총기들은 칼라파트가 없으면 모의총포로 규정되어 반송되는 경우도 있었기 때문에 국내 소비자가 해외에서 직구할 경우 반드시 칼라파트를 장착해야 한다.

최근 국내 특정 업체에서 스페인 데닉스사와 정식으로 계약을 맺고 일부 제품들을 국내실정에 맞춰 제작, 수입하고 있어 향후 데닉스사의 대표적인 일부 제품들을 국내샵에서 직접 구입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돼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응 맞아 그게 바로 나임 ^^)


마지막으로 데닉스 본사 생산설비및 회사 사진을 쭈욱 올려볼께 규모는 내가 직접 본 일본의 여타 토이건 업체보다 훨씬 큰 규모야. 라이플계 끝판왕 쇼에이, 피스톨계 끝판왕 엘란 등에 비하면 거의 10배 이상 큰거 같아

아마 마루이나 마루신이 여기 비견될 규모가 될 듯한데



viewimage.php?id=2cb4c235ead42ca17bb1&no=24b0d769e1d32ca73fec87fa11d0283168a8dd5d0373ee31e5f23e84e6248770ad91796ea73d30aa0db11825a9bb9111be515a85e9805049fc1ec140957b09e143863843de89


viewimage.php?id=2cb4c235ead42ca17bb1&no=24b0d769e1d32ca73fec87fa11d0283168a8dd5d0373ee31e5f23e84e6248770ad91796ea73d30aa0db11825a9bb9111be515a85e9805049fc1ec04495745bb03784199fa42c


viewimage.php?id=2cb4c235ead42ca17bb1&no=24b0d769e1d32ca73fec87fa11d0283168a8dd5d0373ee31e5f23e84e6248770ad91796ea73d30aa0db11825a9bb9111be515a85e9805049fc1ecc40c5260be6327b43f364d8


viewimage.php?id=2cb4c235ead42ca17bb1&no=24b0d769e1d32ca73fec87fa11d0283168a8dd5d0373ee31e5f23e84e6248770ad91796ea73d30aa0db11825a9bb9111be515a85e9805049fc1e9d17c6760eb1313dd2aaf478


viewimage.php?id=2cb4c235ead42ca17bb1&no=24b0d769e1d32ca73fec87fa11d0283168a8dd5d0373ee31e5f23e84e6248770ad91796ea73d30aa0db11825a9bb9111be515a85e9805049fc1ecf47c62102ea14bca200e2ed


viewimage.php?id=2cb4c235ead42ca17bb1&no=24b0d769e1d32ca73fec87fa11d0283168a8dd5d0373ee31e5f23e84e6248770ad91796ea73d30aa0db11825a9bb9111be515a85e9805049fc1e9e14c42702ea9c7e87016ce1


ps : 데닉스 제품들은 일본이나 대만제 에어소프트건, 혹은 더미건에 비해 확실히 세세한 디테일 부분은 퀄러티가 떨어지는 것이 사실임. 하지만 목재 가공및 처리기술은 상당히 높은편이고 실총을 갖고 카피 제작한 터라 전체적인 비율이나 자세는 상당히 그럴싸해 보임. 데닉스 본사에서 보내준 실총과의 비교사진이 있는데 이건 이따가 SMLE 리뷰때 같이 올려보도록 할께 ^^



출처: 에어소프트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20

고정닉 19

2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이슈 월간디시 12월호 : 가슴이 웅장해진다 운영자 20/11/30 - -
설문 거지분장이 찰떡인 스타는? 운영자 20/12/02 - -
235171 [걸갤] 걸붕이 집이나 보코가라 [86/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4314 93
235170 [아갤] 2020년 아이폰 올해의 앱 선정 [28] ㅇㅇ(110.70) 12.02 5102 28
235169 [조갤] 조류독감을 피해 다녀온 탐조3-겨울 신사 재두루미를 만나다- [36] 프로는운에맡기지않는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1380 38
235168 [F갤] 그로스진의 죽다 살아난 후기.insta [23] ㅇㅇ(218.144) 12.02 3765 101
235167 [여갤] 도로공사 승리 기념 박용사 짤털이.gif [15] ㅇㅇ(180.68) 12.02 3548 124
235166 [식갤] 고등어 튀김 [45] 더블알발음은아르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4828 20
235165 [유갤] 2박3일 글램핑 사진후기 [28] 초보캠퍼리똥띵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4117 28
235164 [넨갤] 엄마자랑 나도한다 [38] 따끈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5012 93
235163 [중갤] 짱숨 검열 수준....gif [242] 낭만괭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22790 200
235162 [중갤] 바이오하자드....기나긴 헬기&바주카의 역사...jpg [159] 스컬퍽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21216 111
235161 [카연] 인생에 등급 찍히는 manhwa. 7 [122] 장낙방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6334 49
235159 [문갤] 드림펜 득펜기 [23] 후드티비보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2603 21
235158 [중갤] 베슬람들은 버그가지고 지랄하면 안되는 이유...gif [205] ㅇㅇ(119.193) 12.02 12586 75
235157 [모갤] 비행장은 노란색이 진리인 이유 색체학적으로 풀어봄.png [65] ㅇㅇ(14.138) 12.02 4654 109
235156 [기음] 어조께랑오늘아침봐주세요~✰ [29] 술이웬수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3263 25
235155 [모갤] 사진망호 열어서 사진찍은거 [18] ㅇㅇㅇ(220.124) 12.02 1863 28
235154 [카연] 진짜 찐따는 뭘까 [149] 구아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11170 236
235153 [그갤] 그림+낙서 그린것들이에오~ [41] ㅇㅇ(118.39) 12.02 3887 47
235152 [필갤] 두번째 롤 나왔슴다 [28] JSC(59.6) 12.02 1740 23
235151 [교갤] 버덕들을 위한 (경기도) 광주공영노선 top 3 [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1853 20
235150 [토갤] 트루 에어 오브 아에나리온 모드 출시 [61] 본래아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2453 36
235149 [여갤] 오늘자 카리나 눈나 애교짤 [46] ㅇㅇ(223.38) 12.02 7360 116
235148 [기음] 돼지갈비찜 했음 [29] 동구중앙대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4853 40
235147 [야갤] 성공한야붕이.. 평일중 화끈하게 배달음식 FLEX ㅎㅎ [954] ㅇㅇ(1.225) 12.02 75515 1623
235146 [모갤] 게시판 그림 올려봄 [44]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2506 53
235145 [프갤] 파노라마 티저1 추측 [18] Jacob_Yoo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2174 32
235144 [파갤] 데드리프트 시 힘의 방향 [53] 김함꽃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3976 26
235143 [디갤] [과거와현재]창고정리 [13] 짱짱후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1344 19
235142 [디갤] 도심속 갈매기 [16] ㅇㅇ(223.39) 12.02 2221 35
235141 [과빵] 미니 당근컵케이크 만들었다 [29] ㅎㄴㅈ(118.32) 12.02 1971 26
235140 [주갤] 내 시그니쳐 칵텔 보고가 [21] 諏訪彩花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2523 14
235139 [에갤] 라디오 움짤2 gif [7] 유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2566 28
235138 [레갤] [복원] 지구의 바다에 처음 와본 올드레고 스페이스 외계인 [34] ㅇㅇ(211.36) 12.02 2011 19
235137 [닌갤] [연말] 참가하는 데수웅 [7] 갈릴레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2729 49
235136 [닌갤] 닌붕이도 남자간의결투 하고왔다 [37] 티라노요시사우루스우걱우걱엉금엉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3951 79
235135 [기음] 수란주들 [23] 츄뷰츚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4230 49
235134 [디갤] 우아한 겨울철새 재두루미 보고가세요~ [18] 프로는운에맡기지않는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947 27
235133 [과빵] 한국의 빵값은 너무 비싸다 (종사자 환영) [142] 치킨의유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7988 76
235132 [에갤] 201202 철파엠퇴근 윈터 프리뷰 by winter rabbit [7] l윈터깅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1501 28
235131 [마갤] 오늘의 터보주 [34] 우동게?!(106.101) 12.02 1254 9
235130 [그갤] 낙서 그린것들 쫌 긁어옴 [27] 가슴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3273 43
235129 [건갤] 집에 굴러다니던 hg덴드로비움 개조함 [20] 무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2321 25
235128 [나갤] 튜링 러브 섀도우박스 [36] 초코파이딸기맛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2055 36
235127 [등갤] 아 오늘 48키로.. [30] ㅇㅇ(183.98) 12.02 2511 19
235126 [조갤] 2일간의 중랑천 자전거 탐조 - 1 - 오리의 천국 중랑천 [39] 진박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999 18
235125 [식갤] 블랙알리오 치킨 스낵랩.jpg [43] 문제앙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3789 36
235124 [아갤] [감성주의] 직접 연주한 밤편지 듣고가세요 !! [35] ㅇㅇ(221.167) 12.02 2470 54
235123 [등갤] 수락산 기차바위 줄 안 잡고 걸어 내려가는 사람 [46] ㅇ ㅇ(221.138) 12.02 2993 29
235122 [바갤] '일찍부터 강호에는 수많은 강자들이 있었다' [42] 반공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3542 64
235121 [과빵] 피칸파이 [99] ㅇㅇ(223.38) 12.02 5364 32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힛(HIT)NEW

그때 그 힛

1/3